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눈이부시게 에서 정영숙할머니아들은 왜그리 쌀쌀맞았는지

ㅠㅠ | 조회수 : 4,213
작성일 : 2020-01-29 02:40:29
이유 나왔나요?
제가 매회를 다본것같았는데 놓친게있나해서요.
결혼반대 뭐 그런이유라하더라도
너무 심한것같고
그 할머니 교양없는분같지도않고
손자훔쳐보면서 애틋해하는게 너무 가엾어서요.
IP : 99.241.xxx.21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치매
    '20.1.29 4:05 AM (220.85.xxx.146)

    저는 그 할머니가 치매여서 그런거라고 이해했어요

  • 2. 같은 드라마
    '20.1.29 4:13 AM (66.170.xxx.146)

    제 기억엔 그냥 버릇없이 잘못 키운 아들로 생각했어요.
    부모가 애지중지 키웠다 해서 그 자식들도 다 부모를 그렇게 생각하는게 아니니까요. 뉴스에 나오는 사건들 보면 특별히 부모가 이상해서 자식들이 홀대를 하는게 아닌거 많이 보지 않나요.
    그냥 혼자남은 엄마가 부담스럽고 싫은거라고 이해했는데..

  • 3. 00
    '20.1.29 6:02 AM (182.215.xxx.73)

    동백꽃 향미동생같은 놈이였겠죠
    그러니 전 재산 주고 여관에서 지내는거죠

  • 4. 저두 기억애매
    '20.1.29 6:09 AM (110.10.xxx.74)

    정말 같은 드라마봤는데 ㅎㅎ
    더 꼼꼼하게 본분이 있을것같긴해요..기대해봅시다..

    제 기억으론...아들결혼때 반대였나 시집살이였나?로
    이혼하고 자기들끼리 사는건지 딴여자랑 재혼했는지
    이번엔 부모끊고 알아서산다는식으로 연락없는채로..
    죽은아들모냥으로 지내다가 친구연락으로 생사확인차가보니
    손자인지 애들이 있어...제대로사나보다하는데..냉랭한아들...
    전 그렇게 기억되어요.

  • 5.
    '20.1.29 6:44 AM (211.48.xxx.170)

    이유는 정확히 나오지 않았어요.
    그냥 애지중지 키운 외동아들이 아버지가 남긴 집 팔고 엄마 버린 나쁜 놈으로 자란 걸로..
    저는 그 할머니가 치매 오기 전에 워낙 쌀쌀맞고 오만했잖아요.
    그런 성격이 며느리랑 갈등을 빚은 건 아닐까 하는 추측도 해보았어요.

  • 6.
    '20.1.29 7:11 AM (59.27.xxx.107)

    시청자가 느끼도록 구성했던 것으로 기억해요.
    자세한 에피소드가 나오지는 않았어요.

    저는 이렇게 느꼈어요.
    누구 한사람의 잘못이라기보다 고부갈등이 심했고,
    그 싸움을 지켜보던 아들은 고민끝에 자기 가정을 지키기로 결단했고, 아직까지는 홀로 남은 부모라는 연민보다는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는 부모이기에 큰 죄책감 없이 가정을 지키려고 애쓰는 중이구나....
    이정도로 이해했었어요.
    어느 한쪽이 나쁘다기보다 서로 과거 어떤 시점에서 어긋났고 잘 해결하지 못한 상태..

  • 7.
    '20.1.29 9:22 AM (175.223.xxx.45)

    저는 이렇게 이해함
    아들이 부모님 재산 말아먹고
    해외나갔는데 거기서도 일이 안풀려 몰래 한국들어와 산걸로 ..

  • 8. ..
    '20.1.29 9:49 AM (114.203.xxx.163)

    그 할머니가 며느리 마음에 안들어서 고부갈등 극심해서 해외 나가 살면서부터 연락 끊은걸로 이해했어요.

    그러니 한국 들어와서도 연락하지 않았고
    아들도 부모에게 정이 없는걸로 이해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8420 이 와중에 소파냄새 1 리바트 07:59:20 68
1608419 대구MBC “권영진 시장님 메르스때는 안이러셨잖아요!” 4 ... 07:58:56 465
1608418 이번을 계기로 질병본부 지원 확실히 해주길 .... 07:55:45 70
1608417 대구시장ㆍ경북지사ㆍ야당은 일 안해요? 13 07:43:43 567
1608416 이와중에 장례식장... 1 oo 07:43:05 324
1608415 [알릴레오 라이브 21회] 다 함께 이겨내요! (20.02.25.. 8 ㅇㅇㅇ 07:29:23 221
1608414 코스트코 마스크는 새벽 3시부터 줄을 서네요. ㅠ.ㅠ 9 .. 07:27:39 1,476
1608413 어째 장례식 참석자가 적다했더니 3 구름 07:21:50 2,153
1608412 코로나 이후로 운동 ㅇㅇ 07:16:05 368
1608411 호르몬 치료만으로 완치되는 암이 있나요? 2 07:08:34 511
1608410 탄핵청원 32만 링크는 없어요 52 ㅇㅇ 07:08:26 1,280
1608409 독서실과 코로나 1 ..... 07:08:05 422
1608408 한국의 코로나 소식을 보도하는 두 언론의 상반된 태도 3 .. 07:02:19 1,086
1608407 결국 마스크는 9 그래서 06:58:34 1,273
1608406 변정수같은 연예인 퇴출 추진하고 싶네요 15 DJDLDJ.. 06:57:47 3,182
1608405 일본 후생노동성의 코로나19 신규대응 지침 5 놀랍다 06:51:06 797
1608404 김어준의 뉴스공장 2월26일(수)링크유 3 Tbs안내 06:46:11 434
1608403 아이의 애착인형을 찾아요 10 낭만고양이 06:38:51 980
1608402 스위스 언론: 한국의 코로나 대처방식을 완전 칭찬 9 한국훌륭함 06:37:48 2,310
1608401 반장하는 것.... 예비고딩맘 06:30:49 276
1608400 튀고싶어 안달난 이재명땜에.. 38 tbtb 06:28:26 2,110
1608399 그릇 잘 아시는 분들 2 nora 06:18:55 495
1608398 신천지2인자 김남희가 이만희랑끝낸이유 8 ㅇㅇ 06:16:54 3,391
1608397 하루종일 책상에 앉아서 시간을 보내니 의자에 닿는 모든 부분이 .. 2 ... 06:05:22 816
1608396 대구/우한 2 .. 05:30:49 5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