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진중권식 소란저널리즘의 위해성에 대하여 ㅡ허재현

ㄱㄴ 조회수 : 1,403
작성일 : 2020-01-28 00:21:30
진중권식 소란저널리즘의 위해성에 대하여.

요즘 포탈 정치 뉴스를 보면, 10개중 5개 정도가 진중권의 발언을 옮겨적은 것들이 인기기사입니다.
긍정적으로 보든 부정적으로 보든 진중권의 발언을 우리 사회는 화끈하게 소비하고, 언론은 이걸 이용해 장사합니다. 저는 이런 기현상을 '소란 저널리즘'이라고 설명하겠습니다. 수심이 깊은 강은 소란스럽지 않습니다. 수심이 얕은 강이 시끄럽게 흘러가지요.

소란 저널리즘은, 종편의 출현과 함께 언론계에 정착되어 왔습니다. 소위 '권위의 전성기'가 지난 전문가들이 과장된 말투와 특유의 시끄러움으로 무장해 방송에 나와 '오후 정치 토크 시간'을 채우고, 심심한 대중들은 마치 막장 드라마 보는 것처럼 욕하면서 그러한 정치 토크를 소비합니다. 권위를 잃어가던 '과거의 유명인'들과 대중의 관심을 붙잡기 위한 언론들은 '윈윈' 하는 것이지만 사회적 부작용은 점점 커집니다.

최근 진중권식 소란 저널리즘이 언론계에 발을 들이고 그 부작용이 도를 넘고 있습니다. 그는 언론과 정치, 법조 전문가가 아님에도 언론들은 그에게 '양적으로' 전문가적 권위를 부여해 그의 발언을 수도없이 중계해가며 소비하고 있습니다. 최근 진중권으로 대표되는 이 '소란 저널리즘'은 시끄럽기만하고, 성숙한 토론의 장을 낳지 않습니다. 막말(예를 들어, 좀비)을 일삼고 서로를 적대시하고 증오하는 분위기만 커집니다.

최근 진중권 교수 주장의 오류가 한두개가 아님은 제가 여러차례 짚어드렸습니다만, 언론이 그의 발언을 비판적으로 검증하기는 커녕 되레 경향과 한국일보는 칼럼 지면을 내주어 '소란 저널리즘'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몰락해가는 권위지와 몰락해가는 전문가의 비정상적 한풀이입니다.

진중권 교수에게 지금 필요해보이는건, sns 가 아니라 '휴식과 성찰'이라고 진단합니다.
IP : 175.214.xxx.205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28 12:23 AM (124.50.xxx.16)

    진중권피로감
    뭔 기사만 검색하면 저 사람. 검색어로 진중권 이름 안 치고
    이낙연 문재인 검색했는데 쟤가 나와요

    매일 감정이 흥분상태로 본인은 물론 가까이에 있는 사람도 힘든 상태일거임

  • 2. ...
    '20.1.28 12:27 AM (61.72.xxx.45)

    소란 저널리즘 ... ㅋㅋ

    저널리즘 빼세요
    그게 뭔 저널...

    그냥 혼자 소란 떠는 거에요!

    유희곤 기자 만나봤어요?
    내가 만나봤거든요!

    이게 전 대학교수가 할 토론인가요?

  • 3. ㅇㅇ
    '20.1.28 12:33 AM (124.50.xxx.16)

    그래서 제가 결론을 냈어요
    진중권 -> 이낙연에 기생하는 인간
    이낙연 피 빨아먹는 인간

  • 4. ㅇㅇ
    '20.1.28 12:53 AM (124.50.xxx.16)

    제가 이번 3일동안 이낙연을 뉴스
    검색어로 칠때마다 진중권 악담만
    보니 위에 이낙연에 기생하는
    인간이라 말이 절로 나옴.
    기레기들도 진중권 이용해서
    정치하는거겠죠. 쓰레기들

  • 5. 모르겠다
    '20.1.28 12:54 AM (222.114.xxx.207)

    대깨문들 지들이 난리치는건 생각 못하나 좌파들이야 말로 소란저널리즘의 일인자들이 그나마 바른 소리하는 사람을 권력을 무기로 비웃고 있는데 니들 정권 바뀌어봐 니들 눈에도 피눈물 날테니 니들이 이렇게 사람들 사상검증 하듯 하나하나 가려내서 지들맘에 안들면 사람하나 병신 만드는건 일도 아닌듯 해대는 끔직한 짓거리들 내가 똑똑히 기억한다 대깨문 완장 언제까지 찰지 두고보자고

  • 6. 대깨닭은 꺼지시고
    '20.1.28 12:58 AM (124.50.xxx.16)

    222.114.207

  • 7. 모르겠다
    '20.1.28 1:00 AM (222.114.xxx.207)

    니나 꺼져 대깨문아

  • 8. 아휴
    '20.1.28 1:48 AM (223.62.xxx.11)

    왜이러시나들~
    조무당의 sns역사를 모르시는 냥반들인갑네요?ㅎ
    내숭은!ㅎ
    대한민국 그 누가 조적조를 따라잡겠어요!
    진중권은 새발의 피!
    진중권은 교수 때려치고 비리와 싸가지들을 잡으러 지금 막 나선거고!ㅎ
    서울대교수씩이나 하면서도 sns에 그렇게 조국경을 지으신 분에 비하면
    백수 진중권은 애교죠

  • 9. 뽕기자
    '20.1.28 2:52 AM (86.176.xxx.177)

    허재현에게도 필요한것은 “휴식과 성찰” 입니다.


    트윗
    새 트윗 보기
    대화


    김경수 지사 드루킹과 엮은 기사
    제일 처음 내보낸 마약기자 허재현,
    어디서 소스를 얻었을까?
    이재명빠 허재현


    http://mobile.twitter.com/mpjm0104/status/1201874201642250243

    .

  • 10. 223.62.11
    '20.1.28 7:05 AM (124.50.xxx.16)

    일베에서 일베어 많이 쓰길.
    여기가 일베요? 어딘지는 구분하길.

  • 11.
    '20.1.28 7:42 AM (1.225.xxx.224)

    124,50님 님이나 클리앙이나 민주당 당원 홈피나 가시길 여기가 대깨문 당원 홈피에요? 어딘지 구분하세요

  • 12.
    '20.1.28 8:41 AM (58.120.xxx.246)

    이분이 김어준 뉴스공장 오류도 집어준 분이라면 인정

  • 13. ..
    '20.1.28 10:22 AM (223.62.xxx.133)

    진중권이 무섭긴 무서운모양.
    글구 클리앙회원은 좀 나가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0553 에어프라이어 대용량 써보니 굳이 클 필요 없더라 하시는 분 계신.. 6 에프 18:29:36 1,779
1290552 미국도 공매도에 분노했던 로빈훗들이 많았나봐요. 14 ..... 18:24:15 1,337
1290551 김진욱, 공수처 차장 후보로 여운국 단수 제청 17 ㅇㅇㅇ 18:23:33 1,168
1290550 다들 서른 전후에 어떤느낌이였나요 12 18:19:41 1,057
1290549 sat시험이 없어진다는데 3 망고 18:16:24 1,545
1290548 7시반에 즉문즉설 라이브 유튜브 4 법륜스님 18:15:37 432
1290547 증권사앱 어디가 버벅안대나요? 7 삼성? 18:15:26 778
1290546 쿠쿠압력밥솥 7 18:15:08 609
1290545 차기 대통령 후보- 고 박원순 시장 36 .... 18:14:33 1,615
1290544 남자 수염 멋지지않나요? 15 ..... 18:12:43 677
1290543 아파트 1층 현관에 하루종일 앉아있는 아줌마때문에 못살겠어요. 32 ... 18:11:47 6,786
1290542 솜틀 목화솜 18:10:45 250
1290541 울산분들 지금 눈많이 오나요 2 ... 18:07:21 899
1290540 주식 이 와중에 제일 덜 떨어진 종목 공유해볼까요? 30 .... 18:03:22 3,400
1290539 일본 남자들 대체로 쫌스럽나요? 14 ㅇㄹ 18:02:14 1,827
1290538 일본엔 공짜로 아파트나 온천 준다고 하는데 13 ㅁㅈㅁ 17:59:01 1,836
1290537 정의당"부적절한 호기심과 추측도 2차가해"··.. 13 .. 17:58:47 575
1290536 한국개신교 통성기도의 기원 2 블루그린 17:57:49 739
1290535 최강욱 측 "이재명이 무죄이기에 최강욱도 무죄다&quo.. 9 최강욱 무죄.. 17:55:00 1,142
1290534 제가 잘못알고있는건가요? 9 빵집 17:46:38 1,337
1290533 제가 돼지고기 알러지가 있대요. 12 .. 17:45:26 1,386
1290532 30여년 전 신혼가구 아직도 가지고 계신 분들 28 ㄴㄴ 17:44:36 2,303
1290531 요양원에서 제일 인기있는 프로그램? 4 .... 17:44:02 1,100
1290530 코렐과 한국도자기중에 무얼 하시겠어요? 43 그릇 17:42:52 2,208
1290529 애기들이 통성기도하는 거 너무 기괴해요 36 아기들 17:42:39 4,3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