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차분하면 이기는건데,

풍선몰리 | 조회수 : 2,375
작성일 : 2020-01-25 00:14:24

살다보면, 가끔

그런 경우 만나잖아요,

억울하고 분노가 치미는 경우,

그럴때는 상대에게 차분하게만 대응하면,

이긴다고 하잖아요,


이론으로는 분명히 알고있으면서도

제게 깜박이없이 갑자기 훅, 무례한 언사를 던진다거나,

짓뭉개버린다거나, 절 억울하게 만들어놓고 그 상황을 즐기는

사람들을 상대하게될때

갑자기 몸이 차가워지고 손이 벌벌 떨려서,

침착해지지않고, 할말을 못한채 어,어 하다가 끝나버린다던지.

말을 해도 감정이 이미 파도를 쳐서 목소리가 떨릴때가 종종 있어요,

저 자신도 그런 상황까지 치닫는것을 원하지않아서 웬만한 경우에는

그냥 잘 넘길줄 아는데 그게 도를 지나친 경우를 간혹 만날때가 있어요.


평소의 저는 태도나 어투가 침착하고 차분해서

사람들이 전부 저를 그 어떤 상황에서도

그 텐션을 잃지않을거라고 생각하거든요,

화가나면 더 침착해진다고 하는 분들 계신데

저는 오히려 그 반대에요,

그게 상당히 손해인데, 결국, 손만 벌벌 떨다가

상황이 종결되는 경우가 상당히 많아요,

이런것은 제가 어떻게 고쳐야 하는걸까요,



IP : 220.89.xxx.194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25 12:48 AM (182.212.xxx.187)

    저같은 스탈로..소심하고 사주로는 신약 스타일이실듯요..ㅜ 타고난거 어쩔수없지 않나여..ㅜ 그냥..사람 보는 눈을 키워(그러려면 당해도 봐야함 ㅠ) 피할 인간을 미리 알아보는 방법 밖엔 ㅠㅠ

  • 2. ..
    '20.1.25 1:26 AM (223.62.xxx.191)

    원글님 저와 같아요

  • 3. ..
    '20.1.25 1:45 AM (49.170.xxx.24)

    평소에 감정관리 스킬을 키워야해요.
    명상, 감정관리에 대한 독서 같은 방법으로요.

  • 4. 저도
    '20.1.25 9:28 AM (114.199.xxx.206)

    잘 못하는데
    딱 그상황생기면 할말 찾지 마시고
    일단 그사람을 빤히 쳐다보세요 오랫동안
    눈피해도 빤히 쳐다보세요
    그러면서 평정심 찾지않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996 좀 예민해졌지만 괜찮겠죠? 일진사나운 .. 00:52:52 43
1230995 이 가방 괜찮을까요? 3 써니베니 00:40:23 235
1230994 기미 커버하는 화장법이예요~ 1 ^^ 00:29:21 475
1230993 저녁으로 아보카도 명란 비빔밥을 했는데... 5 뽁찌 00:28:09 680
1230992 자기 성격 넘 싫은분 계세요 00:21:06 213
1230991 경기대, 강원대, 성공회대 문과 어디가 좋을까요? 3 ㄱㄱ 00:20:31 333
1230990 경우의수 드라마 너무 재밌네요 3 ... 00:19:23 758
1230989 갈치 세토막ㅜ 6 ... 00:18:54 530
1230988 선생님들도 유튜브 많이 하네요 ㅇㅇㅇ 00:16:20 267
1230987 지금 처럼 세월호때도 그랬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16 ddddss.. 00:09:40 913
1230986 림스치킨 비슷한 브랜드 아시나요? 5 .. 00:02:47 365
1230985 귀개방증(이관개방증) 아시는 분 도움 좀.... 2 병주머니 00:01:48 208
1230984 방바닥에 전기가 계속 올라서 깜놀~ 1 깜놀 00:00:21 379
1230983 김경수 여자들에게 호감형인가요? 17 김경수 2020/09/25 947
1230982 ㄷㄷ 아주 잘쐈다 (닭빠들 2013년 댓글 구경해보세요) 2 댓글시간여행.. 2020/09/25 380
1230981 미 국무부,북한의 사과·설명, 도움되는 조치 .... 2020/09/25 230
1230980 풍년몰 알려주신분 감사합니다! 9 풍년 2020/09/25 1,642
1230979 김어준 하차 청원입니다 56 .. 2020/09/25 2,134
1230978 의사들 요새 욕엄청 먹는데도 의대경쟁율은 사상최고네요 고3맘 2020/09/25 263
1230977 미씽 이해가 안가는거. 미씽 2020/09/25 315
1230976 이제 북한 이슈 끝났나보네요 23 ㅇㅇㅇ 2020/09/25 1,539
1230975 낳았으니 책임을 지어라고 하는 아들 9 엄마 2020/09/25 1,504
1230974 브람스...8화에서 8 브람스아짐 2020/09/25 617
1230973 평생 공부 잘한다고 우쭈쭈 살다보니 눈에 2 .. 2020/09/25 1,261
1230972 헬스에서 밤 11시 넘어 전화가 왔는데 2 ... 2020/09/25 1,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