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차분하면 이기는건데,

풍선몰리 | 조회수 : 2,389
작성일 : 2020-01-25 00:14:24

살다보면, 가끔

그런 경우 만나잖아요,

억울하고 분노가 치미는 경우,

그럴때는 상대에게 차분하게만 대응하면,

이긴다고 하잖아요,


이론으로는 분명히 알고있으면서도

제게 깜박이없이 갑자기 훅, 무례한 언사를 던진다거나,

짓뭉개버린다거나, 절 억울하게 만들어놓고 그 상황을 즐기는

사람들을 상대하게될때

갑자기 몸이 차가워지고 손이 벌벌 떨려서,

침착해지지않고, 할말을 못한채 어,어 하다가 끝나버린다던지.

말을 해도 감정이 이미 파도를 쳐서 목소리가 떨릴때가 종종 있어요,

저 자신도 그런 상황까지 치닫는것을 원하지않아서 웬만한 경우에는

그냥 잘 넘길줄 아는데 그게 도를 지나친 경우를 간혹 만날때가 있어요.


평소의 저는 태도나 어투가 침착하고 차분해서

사람들이 전부 저를 그 어떤 상황에서도

그 텐션을 잃지않을거라고 생각하거든요,

화가나면 더 침착해진다고 하는 분들 계신데

저는 오히려 그 반대에요,

그게 상당히 손해인데, 결국, 손만 벌벌 떨다가

상황이 종결되는 경우가 상당히 많아요,

이런것은 제가 어떻게 고쳐야 하는걸까요,



IP : 220.89.xxx.194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25 12:48 AM (182.212.xxx.187)

    저같은 스탈로..소심하고 사주로는 신약 스타일이실듯요..ㅜ 타고난거 어쩔수없지 않나여..ㅜ 그냥..사람 보는 눈을 키워(그러려면 당해도 봐야함 ㅠ) 피할 인간을 미리 알아보는 방법 밖엔 ㅠㅠ

  • 2. ..
    '20.1.25 1:26 AM (223.62.xxx.191)

    원글님 저와 같아요

  • 3. ..
    '20.1.25 1:45 AM (49.170.xxx.24)

    평소에 감정관리 스킬을 키워야해요.
    명상, 감정관리에 대한 독서 같은 방법으로요.

  • 4. 저도
    '20.1.25 9:28 AM (114.199.xxx.206)

    잘 못하는데
    딱 그상황생기면 할말 찾지 마시고
    일단 그사람을 빤히 쳐다보세요 오랫동안
    눈피해도 빤히 쳐다보세요
    그러면서 평정심 찾지않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2633 병원에서 의사가 이런것도 묻나요? .. 14:19:33 24
1262632 렌즈 자꾸 끼고 자면 어떻게 되나요?? ㅠㅠ 14:18:27 16
1262631 수유역 부근 맛집 있을까요? 배고파 14:15:01 26
1262630 ‘판사 문건’ 작성한 전 대검 수사정보담당관 -직무 범위 벗어.. 12 추광녀 14:13:19 196
1262629 아이폰 벨소리가 자꾸 작아지는데.. 2 도움 14:12:08 67
1262628 아이오페 화장품 쿠팡에서 사도 똑같은 제품인가요? 2 괜찮겠지 14:12:06 98
1262627 절임배추 내일 오후에 도착하면 혹시 금요일에 양념 버무려도 되나.. 4 절임배추 14:11:44 117
1262626 500만원 버리는셈 치고 주식 뭐 살까요? 2 Go 14:11:18 259
1262625 김장비용 1 마리 14:11:10 85
1262624 사우나코로나 나온 동네 살고있는데 2 ㅇㅇ 14:09:36 324
1262623 led 판 전등은 어떻게 버리나요? cinta1.. 14:08:23 31
1262622 이 찌질한 국해의원들.. 4 예화니 14:05:30 241
1262621 낮은 자존감 2 14:03:13 255
1262620 뒷목 잡고 쓰러지면 어쩌나 5 어째 14:01:04 370
1262619 조제 호랑이 물고기들 일본영화요 1 .... 13:57:05 262
1262618 요즘 직장 분위기 진짜 말이 아니네요 10 Q 13:56:48 1,179
1262617 친구들이 하나같이 다 이혼했어요 33 Ddad 13:54:16 2,086
1262616 재개발전 송파구 영동여고옆 떡볶이맛 1 추억맛 13:54:15 162
1262615 판사들 단체로 로션이라도 들고 다녔었나 7 한넘도입도뻥.. 13:53:31 611
1262614 비싼 원피스... 다들 알아보네요 6 .. 13:51:53 1,186
1262613 해외동포의 검찰개혁과 추법무장관 응원메세지.jpg 3 국민의염원 13:51:12 203
1262612 이럴땐 어떻게 해야할까요 1 ㅠㅠ 13:51:07 114
1262611 추장관 지지하지만 문통은 지지 않합니다. 22 겨울이 13:50:59 495
1262610 추미애 장관님 지지합니다!!! 15 절대적지지 13:49:49 235
1262609 어제 간만 쉬는날이라 미역국끓였는데. .... 13:49:45 1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