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살아온 시간이 허무하신분 계신가요?

| 조회수 : 1,912
작성일 : 2020-01-24 17:37:29
맨날 싸우던 부모밑에서 자랐어요. 어렸을땐 몰랐는데 커서보니 내가 가정교육, 따뜻한 양육을 잘 못받아서 미묘하게 사회성이 떨어지는 부분이 있더라구요. 세상보는 눈도 객관적이지못하고 감정적이고.
나를 위해주고 부모와다른 남편을 만났다고 생각했는데 20년 살면서 우울증겪고 상담을 받으면서 나와 별반 다르지 않은 사람을 만났다는 현실자각이 왔구요.
알고보니 상대에 대한 통제력이 강하고 자신만 생각하는 개인주의가 심해서 상대의 감정에 공감하기 힘들고 처음엔 모르지만 친하게 지내다보면 사람들과 멀어지는 그런 사람을 만났더라구요.

갑자기 인생이 참 허무합니다. 난 한치도 더 나아진 삶을 살아보지 못하고 이 생을 마감할지도 모르겠다싶구요. 그래도 이렇게 부족한 부모지만 자식이라도 잘 키우고싶은데 나의 인격으로는 참 어려운 일이에요.
나경원같이 그냥 뻔뻔하게 살까요? 사람들과 잘 못어울리는 남편을 보고 있자니 속상해서 한마디 적어봅니다.
IP : 222.232.xxx.10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제가 그래요
    '20.1.24 6:23 PM (1.254.xxx.219)

    곧 오십을 앞두고 있는데 제 지난세월 다 지워버리고 싶어요
    이 나이에 부모원망은 하면 안되지만 어려선 학대하는 부모밑에서 모질게 구박받고
    결혼해선 지적장애 수준의 남편 만나서 마음고생 몸고생....
    내 인생은 왜 그런가 이 모든 환경을 극복하고 나아갈만큼 제 스스로의 역량이 뛰어난것도 아니구요
    다시 시작하고 싶어요 지난 시간들은 다 지워버리고요

  • 2. 저도
    '20.1.24 6:29 PM (223.38.xxx.86)

    동감입니다 ㅠ

  • 3. ㅇㅇ
    '20.1.24 6:53 PM (110.70.xxx.71)

    살아온 시간이 허무하고 도저히 타개해나갈 방법이 안보일만큼
    근본적인 문제가 심각할때 사람이 공허해지는거 같아요.
    저도 부족한 게 많은 사람인데 어디서 부터 어떻게 고쳐야하나 막막하고 아득해져요.
    그래서 수시로 공허해집니다..

  • 4. 저도 동감
    '20.1.24 8:00 PM (173.66.xxx.196)

    동감하는 1일 여기도 있어요 ㅜ

  • 5. ㅡㅡ
    '20.1.24 9:33 PM (211.36.xxx.249)

    산다는 것은 지독한 속임수입니다
    란 글의 의미를 요즘은 알거 같아요
    오랜 시간을 함께 나눈이에 대한 원망 회한으로
    힘들때가 있어요 서로가 각자 얼마나 무가치한 것에 매달렸는지 사랑할 시간도 충분하지 못했는데
    원글님도 어서 평화를 얻기를 기도할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8227 중고나라 마스크 팔려고 난리네요 55 ㅊㅊ 2020/02/25 10,020
1608226 국내감염자만 70만명이었던 신종플루 때 언론보도들.jpg 12 간악지수 2020/02/25 3,074
1608225 방심했나? 순식간에 역전..한국 감염자, 일본 123명 앞질러 24 뚜벅이 2020/02/25 3,623
1608224 더라이브 오늘 결방이네요. 진행자 추천 3 ... 2020/02/25 705
1608223 독실한 황교안장로님 왜 신천지는 이단이라 안해요?? 13 00 2020/02/25 1,225
1608222 1회용 마스크, 안전할까요? 4 .... 2020/02/25 1,401
1608221 마스크 4인가족 60만원 47 마스크 2020/02/25 5,029
1608220 김예령이 얘였어요? 5 부전녀전 2020/02/25 2,318
1608219 이명박 집에갔어요 11 판사놈때문에.. 2020/02/25 1,358
1608218 신천지에 빠지는 이유 ,, 2020/02/25 802
1608217 이 와중에 쥐새끼 빼내준 판새 16 ㅇㅇ 2020/02/25 1,764
1608216 베트남, 대만, 홍콩, 모리셔스 여행 불매합시다 31 ... 2020/02/25 2,949
1608215 지친 의료진 20 ..... 2020/02/25 2,919
1608214 5만 원대 골프 용품 추천해 주세요. 4 플럼스카페 2020/02/25 438
1608213 tvn 방법 하네요 12 월화 2020/02/25 1,952
1608212 글제목이 왜 맘대로 변경? 5 ... 2020/02/25 357
1608211 여자의 성깔을 다받아주는게 사랑일까요? 19 궁금 2020/02/25 2,792
1608210 우선 펑합니다 20 궁금하다 2020/02/25 2,927
1608209 대남병원 정신병동 유리창이 검은색으로 코팅이 돼있대요 7 .. 2020/02/25 2,876
1608208 공인중개사..고소 4 ㅇㅇ 2020/02/25 1,685
1608207 “간악한 한국 언론"… 28 .... 2020/02/25 2,819
1608206 면마스크하시는 분들 이거 사시면 좋을 것같아요 12 힘내요 2020/02/25 3,710
1608205 소갈비 1.6 키로 먹을 것도 없죠? 10 ㅇㅇ 2020/02/25 943
1608204 소설입니다 21 압수수색당장.. 2020/02/25 1,957
1608203 기자들은 대체 뭐하나요 16 대체 2020/02/25 1,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