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명절 세뱃돈 부담스러워요ㅜㅠ

세뱃돈 | 조회수 : 6,183
작성일 : 2020-01-21 14:18:59
저희 남편이 제일 막내에요.
그래서 저희 애만 중1이고
그 위론 중3,고2 그다음은 대딩3명이요..
아이들이 저희 애 합쳐 6명인데..
남편의 사촌까지 모이니 저리 많네요.(사촌들도 늘상 모이는거니 태클사절
조실븐모하여 명절마다 시댁,친정 갈곳없는 조카 남매들이 저희집에 어머니뵈러옵니다.)
애들이 커서 최소5만원씩은 줘야하고 이번에 고딩들어가는 애는 십만원..

거기다 양쪽 부모님 네분이니 최소40은 나가죠..20씩 드린다해도
명절이라 전부치고 음식장만하는 비용까지..
추석보다 설이 더 부담이네요..
우리 애만 막내라 제일 어리고..암튼 저희집은 애하난데
둘씩 있는 두집까지.. 암튼 힘들어요
IP : 115.136.xxx.32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허리가 휘죠
    '20.1.21 2:21 PM (121.133.xxx.137)

    우리애들에 조카들 거기다
    양쪽 부모님
    애들이 세뱃돈만 기다리니
    넘어갈 수도 없고 거참

  • 2. ...
    '20.1.21 2:21 PM (222.112.xxx.75)

    어린이는 오천원 청소년은 만원 시절로 다시 돌아가고 싶네요
    요즘 돈의 가치가 너무 없네요

  • 3. ..
    '20.1.21 2:22 PM (125.178.xxx.106)

    헐...금액이 상당하네요
    전 그냥 무조건 다 만원이에요
    그냥 상징적인거지 이기회에 애들 용돈 두둑히 챙겨주겠다는게 아니라서요
    얼마를 주든 부담이 될 정도라면 바꾸셔야죠

  • 4. ㅎㅎ
    '20.1.21 2:24 PM (211.207.xxx.99)

    근데 세뱃돈이란 게 딩크나 문제지
    서로 주고받는 거잖아요. 그렇게 생각하심 액수가 줄지요.

  • 5. 그래서
    '20.1.21 2:27 PM (210.95.xxx.56)

    저는 오빠한테 애들 각각 5만원씩 주자고 합의봤어요.
    애들 다 대학생이구요.
    언젠가 한번 오빠네는 울애들에게 5만원줬는데 전 10만원씩 준비했었거든요.
    오빠가 전화와선 미안해하더라구요. 그래서 그 담 명절부턴 제가 똑같이 액수맞춰 5만원하자고 제안했어요.

  • 6. ㄴㄴㄴ
    '20.1.21 2:28 PM (180.71.xxx.26)

    저희도 나이차이 나는 막내에다 아이는 한명인데 우리애는 태어나기도 전 몇년동안 명절때마다 새뱃돈 나가는거 보니 ㅠㅠ
    나머지 형제들 4분에 아이들이 둘씩. 새뱃돈 뿐 아니라 줄줄이 졸업에 대학가고 또 졸업하고...이제 줄줄이 결혼 시작이예요.우리아이는 대학 졸업하고 결혼할렴 15-20년은 있어야는데..
    사람 마음이 좀 그래요...

  • 7. 어우
    '20.1.21 2:33 PM (221.154.xxx.186)

    이런 사람이 제일 이상해요.
    진짜 돈없으면 3만원, 만원 주세요.
    아이들 그리 많은거 뻔히 보이는데
    막내숙모가 10만원 안준다고 뭐라 할까요?
    마음대로 높은기준세워 스스로 괴롭히세요?

  • 8. 님에게만
    '20.1.21 2:35 PM (221.154.xxx.186)

    받는게 아니라, 위에 형님들 할머니 할아버지도 주잖아요.
    다합치면 적어도 5~10 만원은 되겠네요.

  • 9. ...
    '20.1.21 2:36 PM (220.75.xxx.108)

    동생하고 저는 초 1만원 중 2만원 고 3만원으로 합의봤어요.
    그집이나 우리집이나 죽 돈 나갈 일만 있는데 서로 부담되면 부모는 등골 빠지고 애들은 용돈 받아 신나고 그렇게 되기 십상이어서 설날은 미리 합의하고 만나는 걸로..

  • 10. ..
    '20.1.21 2:38 PM (180.229.xxx.17)

    대딩부턴 안줬어요

  • 11. ..
    '20.1.21 2:39 PM (175.213.xxx.27)

    누가보면 딩크나 미혼인줄 알겠어요

  • 12. 그래도
    '20.1.21 2:44 PM (203.128.xxx.99)

    형제자매가 밥이라도 먹을 형편이면 그깟 세뱃돈이야~~
    싶어요
    어려운 형제가 있을 경우 이런때는 마음이 참 무거워요
    더 챙겨야 할거 같고 소홀하면 자격지심 들거 같고
    돌덩이 얹은거 같아요

    그들은 이걸 알랑가 모르겠어요
    자기들 돈좀 있다고 난리브르스일때
    열심히 아끼면서 산거밖에 없는데 제일 형편좋은 놈이
    되버리니 하~~~~~

    참 부담스럽네요 솔직히....
    명절 없어지기 바라는 1인 입니다
    명절 없어도 부모형제 얼마든지 볼수 있잖아요

  • 13. ?
    '20.1.21 2:49 PM (27.163.xxx.41)

    중딩 2만
    고딩 3만
    대딩은 ?

    줄여버리세요.

  • 14. T
    '20.1.21 2:51 PM (121.130.xxx.192)

    40대 미혼 고모에요.
    말해 뭐합니까. ㅎㅎㅎㅎ
    1년중 조카들 눈이 제일 초롱초롱한 날이에요.
    부담이 되기는 하는데 조카들이 엄청 예뻐서 아깝지는 않아요.

  • 15. 저는
    '20.1.21 2:54 PM (175.208.xxx.21)

    저희 아이도 받아오니까 크게 차이 없던데요
    물론 계산 해보면 10만원정도 더 나갈때도 있지만요
    근데 보면 자기 아이가 받는건 계산 않고
    주는것만 계산하는 분도 계시네요

  • 16. 맞아요.
    '20.1.21 2:58 PM (222.118.xxx.179)

    애 하난데 조카 둘 셋씩 있는집 챙기려면 당연 부담되죠. 줄줄이 입학에 졸업까지 있으면 더 더 그렇구요. 세뱃돈은 초 1만원 중 2만원 고 3만원 이 적당한것같아요. 대딩은 5만원은 줘야겠죠?ㅜㅜ

  • 17. 따라쟁이
    '20.1.21 3:18 PM (119.75.xxx.190)

    형편껏 하는거지요.
    저희는 미취학 1만, 초딩 2만, 중딩 3만, 고딩5만, 대딩 10만 입니다.
    저 어릴때 생각해 보면 저희집만 형편이 좋지 않아서 설때 한번 받아 1년을 아껴가며 살았어요. 용돈도 적었거든요.
    다른 친척들은 다 잘 살아서 몇만원씩 용돈을 주셨는데, 저희 부모님만 형편이 안되니 사촌들에게 오천원, 만원 주셨어요.
    내 형편이 도저히 안되면 형편에 맞게 주는게 낫지요.

  • 18. ㅇㅇ
    '20.1.21 3:35 PM (182.227.xxx.57)

    형편껏 하세요. 님네 아이가 제일 어리면 님네 아이가 가장 오래 받습니다. 물가올라가는것에 따라서요.

  • 19. 군인 대딩
    '20.1.21 3:50 PM (116.39.xxx.163)

    다 전역 졸업하고 돈벌이 하니 한시름 놨어요 이젠 초딩 3명 각각 2만원씩 줍니다 군인 대딩도 5만원씩만 줬어요

  • 20. 저희는
    '20.1.21 4:15 PM (203.228.xxx.120)

    일년에 두 번 추석,설에는 애들에게 팡팡 쏩니다.
    그런데 딱 두 번.

  • 21. 막내
    '20.1.21 4:16 PM (112.154.xxx.63)

    막내네는 좀 억울한 게 있죠^^
    저도 남편이 막내에 조카 10명 넘는데
    미취학부터 대학생까지..
    졸업입학 여러명 있을 때는 돈이 물 같더라구요
    이제 몇은 취업하고 학생은 하나 남았네요
    우리 애들만 초중학생이고
    근데 나는 조카들 졸업할 때 10만원씩 챙겼는데
    우리애 졸업하는데 5만원 받고보니 짜증 확 나더라구요
    대신 이제는 결혼.. 조카의 아기들 돌잔치..
    사람노릇하며 살려면 끊임없이 돈봉투 들고 다니는 것 같아요

  • 22. 사과좋아
    '20.1.21 4:40 PM (175.125.xxx.48)

    애고 어른이고 노인이고
    뭔 봉투 바라는게 많은지...
    이 돈봉투 문화 좀 우리 없애봅시다

  • 23. 건강
    '20.1.21 5:16 PM (121.139.xxx.74)

    진짜 세배돈은 본전 생각나죠
    내가 준만큼 제아이도 받았으면
    좋겠어요

  • 24. 명절
    '20.1.21 7:38 PM (218.236.xxx.93)

    허리 휘는거 맞아요
    저는 6남매
    남편은 4남매
    남편이종사촌 2명

    친정쪽으론
    최하 고딩 대딩 대학원
    직장인은 두명
    암튼 6명 × 5만원 이구요
    남편쪽은
    도련님 아가씨 아이를3명씩
    암튼 아이들 8명 ×5만원부터 1만원(돌쟁이부터 초등고학년)
    사촌동생네 아이들 2명

    현금만 150정도 찾아놔야
    세뱃돈 양가어른들 외할머니 드리구요
    그외 각집 선물세트 2만원선 15세트 정도

    그나마 우리집 애들이 대딩고딩이라
    친척들한테 많이 받아요
    3명이라 현금뿌린만큼 받더라구요
    외동인집은 솔직히 본전생각 날거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0936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주가조작 연루 특검 청원 21 ..... 12:18:51 941
1600935 신용카드의 고수님을 찾습니다. 3 소환 12:15:21 1,210
1600934 윤석렬부인.ㅋㅋㅋ 정부비판글에 좋아요 10 명신이바쁘네.. 12:14:27 1,326
1600933 요구르트 만들려고 하는데요 팻제로 마시는 요구르트도 되나요? ... 12:13:31 142
1600932 근데 주가조작 밝히기 힘들지 않나요? 10 ㅇㅇㅇㅇ 12:12:30 538
1600931 해외 사시는 분들 책주문 어떻게 하세요? 4 해외배송 12:12:19 389
1600930 시판김치 중에 깍두기나 갓김치 어디것이 맛있나요? 3 .. 12:09:38 646
1600929 40대 중반 아줌마 화장법 좀 알려주세요. 24 화알못 12:08:48 3,709
1600928 김영하 작가 소설 추천부탁드려요 7 독서 12:08:41 790
1600927 길냥이 주려고 돼지고기를 샀는데요 12 냥이 12:06:41 1,300
1600926 의혹있으면 수사하면 되죠 5 법과 원칙 12:04:46 228
1600925 주가 조작 자료 못 준다던 금감원장은 누구예요? 11 계란바구니계.. 11:58:07 1,162
1600924 미스디오르 cf 에 나오는 음악 제목이 뭘까요 ? 4 미스디오르 11:58:02 434
1600923 식기세척기 사용가능한 후라이팬/프라이팬 추천 부탁드려요. 1 이뻐요 11:57:44 291
1600922 전직 검사 양재택 에세이 - 레몬 같은 삶 6 김건희김명신.. 11:53:18 831
1600921 호주산 국거리-이상한 냄새가 나는데 정체를 알고싶어요 4 덴현모 11:50:56 761
1600920 애플 불매운동 5 애플아웃 11:48:08 939
1600919 제대후 복학한 아들용돈 2 ㅡㅡ 11:46:41 969
1600918 CNN-한국으로 가족여행을 가야하는 7가지 놀라운 이유 14 ... 11:44:06 4,567
1600917 엄마한테 복수하는 방법 15 .... 11:41:13 3,440
1600916 그럼 집 언제 사면 될까요 18 미친다 11:40:24 2,792
1600915 ㅋㅋㅋㅋ 사모펀드로 왜 그토록 난리쳤는지 무릎을 탁~ 29 불쌍한놈 11:40:09 2,664
1600914 서민을 위한 정부는 없다..자한당의 탐욕,민주당의 위선 29 집값 11:40:07 541
1600913 윤춘장 부인 처음 보고 느낌 쎄했던 분들 많으시죠? 37 춘장 11:38:03 3,645
1600912 아이들 생일날 보통 뭐해주시나요? 외식 케익.. 12 11:36:04 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