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보러 와서 옷장도 열어보나요?

.... | 조회수 : 7,288
작성일 : 2020-01-10 21:39:05
우리집은 세주고있고 나는 다른집에 반전세 살고 있어요.
부동산에서 연락오면 무조건 보여주려해요.
계약일이 몇달 남은 상태에서 중간에 집주인이 매매하는거고요.
진상세입자에게 시달린적이 있어서 되도록이면 협조하려해요.
당일날 보자고 하는것도 응했었고......집보러온다면 신경써서 정리도하고.,....그런데 옷장을 열어보는건 도대체 무슨 경우 인가요?
내가 있었으면 저지했을텐데 애가 있어서 순간적으로 열어보는거 저지하지 못했나봐요.
활짝 열어본건 아니고 살짝씩 열어본거고 아무리 붙박이장 이라지만 옷장같은걸 열어보는건 예의 없는거 아닌가요?


IP : 125.186.xxx.159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예의 없는거지요
    '20.1.10 9:40 PM (218.154.xxx.188)

    부동산에게 주의해달라고 말하세요

  • 2. ㄱ,ㅁ브
    '20.1.10 9:40 PM (112.187.xxx.3)

    금붙이라도 있으면 훔쳐가려고 열어본 것 같네요

  • 3. qnx
    '20.1.10 9:43 PM (221.147.xxx.118)

    붙박이면 열어봐요 그 안에 결로 있기도 하거든요.
    근데 물어보고 열어봅니다.

  • 4. ...
    '20.1.10 9:43 PM (58.228.xxx.89)

    예의 없죠.
    변태도 아니고 남의 옷장안을 궁금해 하는 인간들 머릿속에는 대체 뭐가 들었을까요?
    관음증 도라이들... 저희 집 보러 온 인간은 신발장 열고 킁킁 거리더라구요. 그래봤자 발냄새밖에 더 나나요....

  • 5.
    '20.1.10 9:45 PM (119.149.xxx.234)

    열어본적 없어요 견적 나오잖아요

  • 6. ...
    '20.1.10 9:47 PM (175.118.xxx.164)

    붙박이라면 열어 봐야하지 않을까요...
    단, 동의는 구해야죠.

  • 7. 예의없음
    '20.1.10 9:49 PM (223.62.xxx.162)

    우린 부동산이 문제

  • 8. ..
    '20.1.10 10:21 PM (1.227.xxx.17)

    저도 보여주가나 보러다닌적있는데 제가보여준적도있고(문제있어서) 제가 보여달라고도안했는데 부동산사람이 열어서보여주기도하더라고요 당황해서 안봐도된다했는데 깊다고 보라고해서 얼결에봤네요 집주인이옆에서 저지안하고 보고계시긴했구요 굳이 열어보면 안되는게 예의라고 생각해요 깊이땜에 보고싶음 먼저 양해해야된다고 생각하구요

  • 9. 그러다
    '20.1.10 10:41 PM (1.230.xxx.106)

    뭐 없어지면...

  • 10. 저희
    '20.1.10 10:42 PM (49.167.xxx.238)

    신발장 열어보고 옷장열어보고..
    거실 창문 주로 여는쪽말고 닫아있는쪽으로 열어보고..
    11월부터 어제까지 주말에 외출도못하고..
    진짜..

  • 11. ...
    '20.1.10 10:55 PM (222.110.xxx.56)

    붙박이면 당연히 열어봐야 하는거 아닌가요? 그것도 건물의 일부인데요.
    붙박이도 문짝 이상으로 안쪽으로 깊게 나 있는 붙박이도 있더라고요. 상하 구분이 어떻게 되었는지 등..
    저는 당연한거 같아요.

  • 12. ....
    '20.1.11 12:11 AM (125.186.xxx.159)

    계약기간이 끝나기전 세주는 집매매시 세입자가 집을 보여줄 의무는 없죠.
    집을 볼수 있는건 세입자의 배려에요.

    위에 점 세개님 집보러가서 꼼꼼하게 보는건 좋은데요.
    살고 있는 사람에게 양해를 구하고 보는거.......설마 이런 기본적인 예의도 모르진 않겠죠?

  • 13. ...
    '20.1.11 12:14 AM (220.75.xxx.108)

    ... 님 그런 거 보고 싶으면 양해를 구해야하고 사실 모델하우스에서나 열어볼까 사는 집에서 장문을 열어보는 건 양해를 구하는 자체도 실례같아요. 말도 안 되는 일이라고 생각하거든요 저는...
    빌트인냉장고면 다 열어보나요? 김냉도? ㅋㅋ 상상하니 웃긴데요.

  • 14. 궁금이
    '20.1.11 12:42 AM (1.232.xxx.192)

    저는 집 보러 가서 붙박이장 열어본적 없는데 우리집 팔 때 보러 온 사람은 열어봐서 당황한 적 있네요.

  • 15. ....
    '20.1.11 6:35 AM (1.225.xxx.49)

    붙박이장을 열어보더니요. 말도안되는 소릴!!!
    붙박이장 열어볼 때 부동산 사장은 뭐하고 있었대요???
    부동산에 세계 얘기하세요. 협조하려고 했는데 내가 없눈새 붙박이정 열어보는 사람 또 데려오면 다신 문 안 열겠다고요

  • 16. 물어봐야죠
    '20.1.11 8:36 AM (111.99.xxx.246)

    내부좀 보고싶다고

  • 17. 오ᆢ
    '20.1.11 12:29 PM (121.184.xxx.215)

    우리 집은 일반장농이었는데 열어보더라고요.
    근데 결국은 안했어요.
    그런데 이사람은 안하겠다는 느낌이 딱오더라고요저를
    보는 눈이 똑바로 못보고 몰래몰래 흘깃.실눈뜨고 살살
    위아래로 살펴보고 정신이없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1186 혹시 지금 너무너무너무 슬픈분들만 들어보세요 .. 19:14:26 41
1601185 암막커튼 색상 골라주세요 1 커튼 19:10:20 56
1601184 52세 동안 치과의사 라고 알려진 그분요 1 Ee 19:10:03 406
1601183 손예진 우는연기 너무잘해서 계속 따라우네요. 19:09:59 79
1601182 한석준 전 처 양용은이랑 재혼했는데 그냥궁금 19:09:37 419
1601181 성화봉송 시작 J빌리지 토양 에서 세슘 1킬로그램 당 100만 .. 1 방사능 올림.. 19:09:37 87
1601180 윗집이 이상해요.. 8 성격이상자 19:07:48 445
1601179 제자랑 ㅎㅎ 2 50 19:01:52 393
1601178 부산) 컷트 잘 하는 미용실--가격 상관없음 추천해주세요.. 19:01:48 67
1601177 경기도 광명시는 신도시인가요? 4 ㅇㅇ 19:01:00 146
1601176 (약속한 후기)여러분들 덕분에 예비5번 연락왔어요 14 감사합니다 18:59:38 634
1601175 동거 터부시하는건 한국뿐인것같아요 7 모름 18:58:27 350
1601174 핸폰 용량부족해서 카톡 캐시 삭제하려는데요 3 ㅁㅁ 18:58:26 204
1601173 맥주 한 캔 땄어요 1 휴... 18:56:54 272
1601172 가난하긴 했는데.. .... 18:56:20 294
1601171 나를 인간취급하지 않는 남편 3 ..... 18:54:02 628
1601170 김남국, 금태섭 지역 출마 유력.."당원들 요구 쇄도.. 18 ㅇㅇ 18:53:26 511
1601169 김건희 주식조작 아니라고 하긴 하나 정황상 타이밍 기가 막히지 .. 5 ㅇㅇㅇㅇ 18:53:20 298
1601168 ㅋㅋㅋㅋ YTN 의 조선일보 감싸기 3 ㅋㅋ 18:51:44 324
1601167 주식 잘 아시는 분 질문이요 nora 18:51:16 140
1601166 홍콩 평범한 집 볼 수 있는 인스타 찾아요 2 .... 18:48:38 296
1601165 닥스가 일본건가요? ㅡ 맞다네요 불매합니다!!! 12 hap 18:46:34 553
1601164 에어컨 설치 기사님이 실외기 청소도 해주나요? 2 ㅇㅇ 18:46:18 135
1601163 천인성이 말년에 들었는데 후덜덜하네요 당사주 18:43:31 484
1601162 탈모치료기기 써보신분 4 효과 어때요.. 18:41:04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