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6분 전에 올리신 조국 장관님 페북글

ㅠ.ㅠ | 조회수 : 15,568
작성일 : 2019-12-30 19:21:42
http://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10158368074233521&id=629623520
IP : 116.41.xxx.148
13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감사합니다
    '19.12.30 7:23 PM (125.132.xxx.27)

    우리장관님..

  • 2.
    '19.12.30 7:23 PM (50.236.xxx.35)

    아 씨 눈물나~;

  • 3. ...
    '19.12.30 7:23 PM (49.161.xxx.179)

    정말 고맙고 고마우신 조국장관님
    감사합니다.

  • 4. ...
    '19.12.30 7:23 PM (220.75.xxx.108)

    장관님 덕분입니다.

  • 5. 고맙습니다.
    '19.12.30 7:24 PM (175.223.xxx.83)

    ㅠㅠ
    어떻게 말씀을 드려야할지... ㅠㅠㅠㅠㅠㅠㅠㅠ
    우리는 너무나 큰 빚을 졌어요. ㅠㅠ

  • 6. 아마
    '19.12.30 7:24 PM (210.178.xxx.44)

    감사합니다.
    지금의 고난 이기고 더 큰 인물로 우뚝 서시길...

  • 7. ?
    '19.12.30 7:24 PM (211.243.xxx.11)

    얼마나 기쁘실까요.
    저도 정말 기쁩니다.
    조국장관님 살신성인 덕입니다.
    고맙습니다ㅠㅠ

  • 8. 조국 장관님
    '19.12.30 7:24 PM (39.7.xxx.201)

    응원합니다

  • 9. 정교수님
    '19.12.30 7:24 PM (116.41.xxx.148)

    빨리 나오시고 춘장들로 감옥이 채워지길 바랍니다.

  • 10. ㅠㅠ
    '19.12.30 7:25 PM (123.212.xxx.56)

    눈물나요.
    그 고생
    그모멸감....
    덕분에 나라는 좀 더 투명한 사회로 전진하겠지요?
    죄송하고
    감사합니다.
    조국님.

  • 11. elija
    '19.12.30 7:25 PM (175.203.xxx.85)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끝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 12.
    '19.12.30 7:25 PM (125.177.xxx.105)

    조국장관님과 가족들의 희생으로 만들어진 공수처법입니다
    감사합니다

  • 13. 나봉이맘
    '19.12.30 7:25 PM (121.181.xxx.97)

    굳건하고 당당한 인품을 존경합니다.

  • 14. ..
    '19.12.30 7:26 PM (115.143.xxx.60)

    초대 공수처장되어주세요

  • 15. 둥둥
    '19.12.30 7:26 PM (118.33.xxx.91)

    감사합니다.습니
    이번주 토욜 서초에서 한층 가벼운 마음으로 외치겠습니다.
    우리가 조국이고 우리가 승리했고
    정교수님 석방하라고.

  • 16.
    '19.12.30 7:26 PM (1.230.xxx.106)

    명예회복하셔야해요

  • 17. ..
    '19.12.30 7:26 PM (211.36.xxx.126)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저도 시민의 한 사람으로 염원합니다

  • 18. 정말
    '19.12.30 7:26 PM (222.234.xxx.198)

    고생많으셨어요
    항상 지지합니다

  • 19. ㄹㄹㄹ
    '19.12.30 7:26 PM (116.121.xxx.18)

    총알받이셨죠 ㅠ
    조국 장관님 심신 잘 추스리고 다시 등판하시길

  • 20. ㅇㅇㅇ
    '19.12.30 7:26 PM (182.216.xxx.43)

    하늘이 큰일을 맏기기전 감당키 어려운 시련을 준다는 말이 있죠.
    이분 나중에 대통령 되실거 같은 예감.

  • 21. 조국수호
    '19.12.30 7:26 PM (223.62.xxx.210)

    조국장관에게
    너무 미안합니다
    큰짐을 혼자만 지게해서
    조국장관님의 고난을
    잊지않을께요

  • 22. 장관님
    '19.12.30 7:27 PM (125.134.xxx.205)

    정말 고생 많으셨어요.
    이제 우리들도 정말 광복절처럼 기뻐요.
    8월 조국 사태이후로 마음 졸이고 살았는데
    이젠 짜장들이 설치지 못하겠지요?
    누구에게나 공정한 수사가 이루어지겠죠?

  • 23. 후니맘
    '19.12.30 7:27 PM (223.62.xxx.45)

    정말 미안합니다.
    정말 고맙습니다.

  • 24.
    '19.12.30 7:27 PM (59.10.xxx.135)

    감사합니다.
    조금만 더 견뎌주세요.
    옥중에서도 공수처 설치를 위해 기도하고
    계신 정경님교수님도 고맙고
    건강하셔야 합니다.
    자녀분들도 힘내세요.

  • 25. 8할은 당신 덕!!
    '19.12.30 7:27 PM (106.102.xxx.129)

    서서히 준비하시길

  • 26. ...
    '19.12.30 7:28 PM (61.79.xxx.229)

    조국 가족분들 희생이 있기에 통과 되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 27. 정말 감사합니다.
    '19.12.30 7:28 PM (219.250.xxx.22)

    조국 장관님 . . .

  • 28. 감사합니다
    '19.12.30 7:28 PM (122.34.xxx.222)

    본인의 헌신보다 가족의 희생이 더 뼈아프셨을텐데 이리도 대의를 위해 꿋꿋하게 나아가는 모습 자체가, 큰 귀감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개인적으로 감당해야할 산적한 문제들, 매듭 하나없이 다 잘 풀려서, 또 우리 앞에 서주십시오.

    검경수사권도 이루어지기를 간구합니다

  • 29. 아마
    '19.12.30 7:28 PM (125.128.xxx.128)

    훗날 대통령이 되어 계실겁니다
    이것은 분명 성지댓글이 됩니다

  • 30. 조국께 감사
    '19.12.30 7:30 PM (211.36.xxx.66)

    조국 장관님 글보니 눈물이 납니다
    장관님과 가족분들의 말로 다못할 희생이
    참말로 불쏘시개가 되었습니다
    너무 미안하고 너무 감사합니다
    하루빨리 명예회복하시고 가족분들모두
    건강과 평안을 되찾으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 31. ㅇㅅㅈ
    '19.12.30 7:31 PM (220.120.xxx.235)

    명예회복이멀지않았고
    모든것이 조국백서에 기록되고
    역사책에 남을것입니다

    조국교수님
    감사합니다

  • 32. 감사합니다
    '19.12.30 7:31 PM (182.224.xxx.119)

    오늘 하루는 기쁠 수 있겠습니다.. 동감입니다. 이 말 속에 많은 말이 담겨있어 맘도 아프고요.
    덕분입니다.

  • 33. ...
    '19.12.30 7:31 PM (221.167.xxx.70)

    진짜 너무 미안하고 너무 감사합니다 ㅠㅠ

  • 34. 마흔아홉
    '19.12.30 7:32 PM (61.79.xxx.105)

    오늘 하루는 기쁠 수 있다는 말씀이 마음 아프네요.
    가족 모두 다함께 맞이했으면 좋았을텐데 이또한 가심 아픚니다.
    허나, 봄은 금방 올 것입니다. 꿋꿋하게 견뎌 주세요. 응원합니다.
    장관님 가족 모두의 평안도 함께 기도합니다!

  • 35. ...
    '19.12.30 7:33 PM (61.72.xxx.45)

    조국장관의 희생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일이에요
    감사합니다
    촛불시민 감사합니다

  • 36.
    '19.12.30 7:33 PM (183.99.xxx.54)

    죄송하고 감사드립니다ㅜㅜ

  • 37. 당신의
    '19.12.30 7:33 PM (58.239.xxx.115)

    밟고 만들어진 법..
    감사합니다...

  • 38. 고맙습니다
    '19.12.30 7:34 PM (103.5.xxx.232)

    건강하십시오ㅠ

  • 39. 장관님
    '19.12.30 7:35 PM (58.230.xxx.161)

    고맙습니다.
    많은 빚을 졌습니다.
    치른 댓가 꼭 받으시길 바랍니다.

  • 40. ㅇㅇ
    '19.12.30 7:35 PM (211.193.xxx.69)

    조국님 생각하고 가슴부터 아프네요
    공수처 설치의 디딤돌 역할을 하느라 겪었던 그 엄청난 고난의 날들을 생각하면
    역사가 반드시 조국님을 기억할거라고 봅니다.
    부디 새해부터는 집안의 평안을 함께하길...

  • 41. 감사합니다
    '19.12.30 7:36 PM (222.120.xxx.44)

    조장관님 가족에게 빚을 진 느낌이네요.

  • 42. 조국님의
    '19.12.30 7:37 PM (58.239.xxx.146)

    의미있는희생이 발판이되어 조금씩
    개혁이 이루어지려나봅니다.
    너무 괴로운시간을 지내시고있지만
    응원합니다.그리고 고맙습니다.

  • 43. 만감이 교차할 듯
    '19.12.30 7:37 PM (121.131.xxx.26)

    이건 조국장관님 가족을 제물로 이루어진 결과예요.
    고마와요~ 조국!!!

  • 44. ㅡㅡ
    '19.12.30 7:37 PM (111.118.xxx.150)

    미안하고 고마와요.
    조국 장관님은 더 큰 자리에서 빛나실 거에요

  • 45. ㅇㅇ
    '19.12.30 7:39 PM (121.175.xxx.109)

    내마음속
    영원한 법무부 장관님...ㅜㅜ

  • 46. 잊지 않을게요
    '19.12.30 7:41 PM (125.139.xxx.167)

    조국전장관님 가족의 희생을. 살다보면 마음의 빚 갚는날 오겠죠. 감사합니다.

  • 47. .......
    '19.12.30 7:44 PM (112.140.xxx.11)

    조국장관님께 경의를 표합니다.

  • 48.
    '19.12.30 7:45 PM (223.62.xxx.18)

    여름부터 겨울까지 우리도 광장에서 고생했어요.
    우리 서로 토닥토닥~~

  • 49. 영원히 감사
    '19.12.30 7:46 PM (112.160.xxx.179)

    장관님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모든 것이 당신과 가족의 희생 덕택에 여기까지 왔습니다. 정말 많이 죄송합니다! 하지만 오늘뿐만 아니라 계속 기쁜 날이 오실 겁니다.

  • 50. 구구
    '19.12.30 7:46 PM (118.220.xxx.224)

    감사합니다 응원합니다..........

  • 51. 아씨
    '19.12.30 7:47 PM (222.98.xxx.159)

    오늘 하루는 기쁠 수 있다는데, 나는 왜 눈물이 나지, 우쒸...ㅜ.ㅜ

  • 52. 정말
    '19.12.30 7:47 PM (221.145.xxx.207)

    인간적으로 너무 맘고생하셨어요. 갖은 조롱과 비인간적인 검찰행태 고스란히 감당하느라. 옆에서 보는것만으로도 가슴 아픈데 본인은 어쨌을지... 앞으로 좋은 세상 오기를 바래요.

  • 53. 항상
    '19.12.30 7:48 PM (223.62.xxx.244)

    앞으로 탄탄한 길만 가시길 발원합니다^^

  • 54. 애들엄마들
    '19.12.30 7:52 PM (175.116.xxx.2)

    정말 대단하고 고마우신 분이죠. 저분 페북 글만 오면 눈물이 나서.. 갱년기라 그런가 .. 에헴

  • 55. 잊지 않겠습니다
    '19.12.30 7:53 PM (106.101.xxx.150)

    조국 장관님 너무 죄송하구 감사합니다.

  • 56. Pianiste
    '19.12.30 7:56 PM (125.187.xxx.216)

    눈물이 핑 돌 정도로 기쁘시다니 다행이에요 ㅠㅠ
    제 마음속에 영원히 법무부 장관님이세요!!

  • 57. 끝까지
    '19.12.30 7:56 PM (116.37.xxx.69)

    자신을 잃지않고 소신을 지키는군요
    고맙습니다

  • 58. 인단으로서
    '19.12.30 7:57 PM (202.14.xxx.173)

    감내할 수 잇는 그 이상의 인내를 하신 것 너무 잘 알고 있습니다..공수처야 말로 조국전법무부 장관님과 그 가족들의 희생을 바탕으로 이루어 진 것 너무 잘 알고 있습니다.
    어서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 오시기를 기도하고 또 기도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오늘 하루는 저희도 기쁠 수...

  • 59. 이제
    '19.12.30 7:57 PM (223.38.xxx.145)

    그만 힘드셨으면 좋겠습니다.
    너무나 혹독한 댓가를 한가족이 받다니..ㅠㅠ
    감사하고
    정교수님 빨리 나오시고
    모든 일들이 하루속히 잘 매듭지어지길 바랍니다.

  • 60. 올리비앙
    '19.12.30 7:58 PM (175.195.xxx.139)

    조국전장관님 감사드립니다.^^
    장관님이 계셨기에 이런 결실을 맺을수가 있었습니다^^

  • 61. ㅠㅠ
    '19.12.30 7:59 PM (211.36.xxx.74)

    정말 멋지신 분
    2019년 최고의 남자
    든든합니다!!

  • 62. 나무
    '19.12.30 8:00 PM (39.7.xxx.168)

    우리나라 국민들 정말 대단합니다

    조국은 이제 우리의 운명입니다

    우리 언제나 해피엔딩으로~

  • 63. 죄송하고 또 감사
    '19.12.30 8:01 PM (220.87.xxx.209)

    눈물이 나네요~아직도 희생양으로 온가족이 생고생하시니 ㅠㅠㅠㅠㅠㅠㅠㅠ

  • 64.
    '19.12.30 8:02 PM (218.55.xxx.217)

    몇달동안 이어진 모멸감 ㅜ
    너무너무 고생하셨고
    견뎌주셔서 감사합니다
    가족분들 힘내시고
    촛불시민 여러분도 고생많으셨어요!

  • 65. ㅇㅇ
    '19.12.30 8:03 PM (220.72.xxx.208)

    조전장관님 가족분들의 희생으로 이루어진것입니다.
    이법안이 잘 정착되도록 앞으로도 관심을 갖고 지켜봐야합니다.

  • 66. 쓸개코
    '19.12.30 8:05 PM (175.223.xxx.188)

    뭉클합니다.
    기쁘고 울컥하고 ㅜㅜ

  • 67. phrena
    '19.12.30 8:08 PM (175.112.xxx.149)

    어느 가을 오후 두시
    조국 장관님 자진 사퇴라는 속보 접하고
    엉엉 울었어요ᆢ

    뭐랄까
    세월호 이후 그 많은 촛불들
    기도와 눈물들ᆢ

    다 수포로 돌아가
    다시 암흑 천지로 넘어가는 것만 같았거든요

    그때
    몇몇 82회원분들이 ᆢ넘 충격받지 마시라
    조 장관님 재임 한달 남짓 공수처 설치 위한
    사전 작업 완료되자마자 퇴임하신거니ᆢ
    그 말이 믿기질 않았는데ᆢ

    오늘 저 뉴스가
    현실감이 안 느껴질 정도에요!!

    남편은 문 대통령 지지자 아니었는데
    이제 진심 존경하고 사랑;하게 되었대요!!

  • 68. ㄴㄱㄷ
    '19.12.30 8:11 PM (124.50.xxx.140)

    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 덕분에 가능했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69. 기레기아웃
    '19.12.30 8:12 PM (39.7.xxx.125)

    본인과 가족모두 명예회복 꼭 하셔야죠 조국은 이제 우리의 운명입니다222 고맙고 미안합니다 ㅠ

  • 70. 어휴
    '19.12.30 8:12 PM (61.252.xxx.20)

    페북 올리고 싶운까 싶고.

  • 71. 정말로
    '19.12.30 8:13 PM (125.178.xxx.37)

    우리 국민을 위해 희생하신
    조국 전장관님과 가족분들께
    정말 감사합니다.
    존경합니다..

  • 72. ㄴㄱㄷ
    '19.12.30 8:13 PM (124.50.xxx.140)

    거리에서 함께 외친 촛불 시민들도 고생 많이하셨어요.
    우리 함께 축하하고 기뻐해요.~~^^

  • 73. 초승달님
    '19.12.30 8:14 PM (218.153.xxx.124)

    현실에 이런분이 또 계실까요?
    어쩜 좋아요.ㅠㅠ

  • 74. 조국수호
    '19.12.30 8:15 PM (121.157.xxx.83)

    내마음속 차기 대통령이십니다!
    고맙고 죄송합니다....
    가족분들 모두 건강하길 기도합니다.

  • 75. 815
    '19.12.30 8:22 PM (222.106.xxx.79)

    아아...감사합니다
    감히 어떻게 보답할수있을까요
    세월호처럼 뻔히 보면서 일가족이 난도질당하는걸 보고있을수밖에 없었어요

  • 76. 조국수호
    '19.12.30 8:24 PM (223.38.xxx.11)

    조국 장관님 그리고 가족분들 죄송합니다.
    우리는 지치지 않고 끝까지 해낼겁니다. 검찰들도 최후의 발악중이지만 우리도 필사적이라는걸 저들이 알아야 할텐데.

  • 77. 소중한대한민국
    '19.12.30 8:26 PM (110.70.xxx.99)

    응원합니다. 끝까지

  • 78. ..
    '19.12.30 8:27 PM (58.182.xxx.200)

    감사합니다
    끝까지 조국가족을 지지하고 응원하고 기도하겠습니다.

  • 79. 조국끝까지 응원
    '19.12.30 8:33 PM (121.135.xxx.20)

    조국 전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지만 희생으로 끝나서는 안 됩니다.
    추스르고 다시 나와주십시오.

  • 80. 존경
    '19.12.30 8:39 PM (1.216.xxx.148)

    고마움을

    어찌 갚을 수 있을지

    국민은 늘 당신과 함께

  • 81. ...
    '19.12.30 8:40 PM (61.253.xxx.225)

    조국장관님 많이 많이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이 원동력이 되었네요.
    명예회복 하시는 그날까지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 82. 왕자의 난
    '19.12.30 8:40 PM (203.100.xxx.248)

    감사합니다. 큰 산 하나 넘었네요. 이렇게 천천히 역사는 흘러가는가 봅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 83. 새로운추억
    '19.12.30 8:43 PM (121.165.xxx.16)

    마음 아픕니다 ㅠㅠ
    장관님.. 잊지않고 기억할게요

  • 84. ...
    '19.12.30 8:49 PM (182.225.xxx.70)

    댓가없이, 희생없이 얻어질 수 없는 것이었네요.
    조국법무부장관님 가족 모두에게 너무 큰 빚졌네요.
    부디 견뎌주세요.
    꼭 장관님 가족 모두 다시 웃는 날, 평안한 날 봐야겠습니다.

  • 85. 불쏘시개
    '19.12.30 8:49 PM (121.157.xxx.83)

    조국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역사에 영원히 기록될 것 입니다!
    끝까지 지지하겠습니다~~

  • 86. ㅠㅠ
    '19.12.30 8:51 PM (39.116.xxx.164)

    조국전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덕분입니다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ㅠㅠ

  • 87. ㅠㅠ
    '19.12.30 9:03 PM (211.117.xxx.166)

    존경하고 또 존경합니다.항상 감사하고요.
    우리는 모두 조국장관님께 큰빚을 졌지요.

  • 88. ㄴㄷ
    '19.12.30 9:08 PM (118.223.xxx.136)

    조국 ㅠㅠㅠㅠㅠ
    가족분들 모두 고맙습니다 미안합니다

  • 89. ....
    '19.12.30 9:17 PM (180.70.xxx.158)

    조국 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큰 희생으로 여기까지 왔습니다.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 90. 조국장관님
    '19.12.30 9:21 PM (1.226.xxx.16)

    당신의 희생은 결코 잊지않겠습니다.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 91. 의인
    '19.12.30 9:29 PM (211.52.xxx.84)

    당신의 주춧돌이 역사의 큰 믿거름이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92. 이름
    '19.12.30 9:37 PM (182.225.xxx.70)

    조장관님 이름이 너무 무겁게 느껴졌는데
    그 희생으로 결국 조국을 구하셨네요.
    어릴적 저희 엄마는 늘 악한 끝은 없어도
    선 한 끝은 꼭 있다. 착하게 살아라.... 하셨어요.
    장관님의 그 선한 성품으로 모진 세월 잘 견뎌
    꼭 가족들과 평온한 날, 행복한 날 다시 맞이 하시길 기도합니다.
    착한게 바보가 아니고 착하고 선한게 꼭 좋은 거라는 증명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 93. ㅇㅇ
    '19.12.30 9:51 PM (49.167.xxx.69)

    이렇게 또 역사는 누군가의 희생과 눈물을 겪고
    또 한 발을 앞으로 내딛나 봅니다
    이 추운 겨울 한 해가 져물고 새 해를 맞이 하는데
    아내를 추운 그 곳에 두고 얼마나 가슴이 얼으실까요
    우리 국민들의 감사함을 전해주세요
    더 굳세게 벼텨주세요
    곧 봄이 올겁니다

  • 94. 감사합니다
    '19.12.30 10:31 PM (222.97.xxx.125)

    조국교수님과 가족 분들의 희생이 아니엇음 어찌 감히 검찰의 저 무소불유의 권력을 알아 챌 수 잇엇을까요
    조국 가족님의 희생에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진심으로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 95. **
    '19.12.30 10:54 PM (124.50.xxx.61)

    조국장관님은 감동입니다
    끝까지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 96. 조국장관님!!!!
    '19.12.31 12:05 AM (107.221.xxx.96)

    고맙습니다.

  • 97. ...
    '19.12.31 12:29 AM (14.39.xxx.161)

    조국 장관님과 가족의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이렇게 우리는 역사발전의 한 걸음을 또 걷게 됐네요.

  • 98. 희망
    '19.12.31 1:38 AM (119.64.xxx.175)

    오늘 하루 기뻐하시고 앞으로 펼쳐질 날 담담하게 싸워나가시길 바랍니다. 죄송하고 고맙습니다.

  • 99. 정말
    '19.12.31 2:00 AM (69.243.xxx.152)

    고맙고 죄송합니다.
    조국님과 온가족의 살신성인이 아니었다면 여기까지 올 수 없었을 것입니다.
    국민들이 갚기 힘든 큰 빚을 졌습니다.

  • 100.
    '19.12.31 2:05 AM (125.183.xxx.190)

    죄송하고 감사합니다
    가족들께는 면목이 없습니다
    저것들한테는 국민들이 반드시 댓가를 치르게 할겁니다

  • 101. ..
    '19.12.31 2:17 AM (222.104.xxx.175)

    조국 장관님 항상 응원합니다
    고맙습니다

  • 102.
    '19.12.31 2:28 AM (123.215.xxx.182)

    조국장관님 가족의
    희생으로 이뤄낸결과네요
    울조국장관님께
    국민들이 빚 졌습니다

  • 103. ..
    '19.12.31 2:42 AM (180.69.xxx.152)

    영원한 법무부 장관이십니다.
    감사합니다.
    응원합니다.
    견뎌주십시요.

  • 104. ....
    '19.12.31 3:53 AM (108.41.xxx.160)

    저에게는 영원한 법무장관입니다.

  • 105. 십자가
    '19.12.31 4:13 AM (124.53.xxx.142)

    제일 앞에서 십자가 져 주신 분,

  • 106. 조국귀환
    '19.12.31 5:15 AM (88.130.xxx.50)

    어서 우리 곁으로 돌아 와 주세요.

  • 107. Stellina
    '19.12.31 5:32 AM (79.45.xxx.219)

    눈물이 핑 돈다는 조국장관님 글을 읽고 전 눈물이 흐르네요.
    온 가족이 수난을 당하고 있는 최근 몇개월 간 많이 늙으셨더군요.
    온 국민이 큰 빚을 졌습니다.

  • 108. 초원
    '19.12.31 5:51 AM (61.252.xxx.235)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코끝이 찡해지며 눈물이 납니다.
    얼마나 힘드셨을지...

  • 109. 나무
    '19.12.31 6:58 AM (118.235.xxx.237)

    너무 큰 빚을 졌어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
    가족분들께 사랑과 위로를 드립니다..

  • 110. 우리는 한마음.
    '19.12.31 7:00 AM (175.206.xxx.59)

    이제사...
    자연의 자정원리를 반영한
    공수법 제정을 위허여 모두가
    한 마음으로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디딤돌을 놓아주신
    조국장관님의 의연한 결의에
    한국의 민주주의가 더욱 성숙해졌습니다.

    조국장관님과 한마음으로 기원해주신
    모든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 111. 진정
    '19.12.31 7:29 AM (1.236.xxx.48)

    이 분은 사람이 아닌 듯...

    이쯤이면 성인의 반열에 올려야 할 듯...

  • 112. 조국수호!!!!!!!!
    '19.12.31 7:32 AM (121.88.xxx.110)

    눈물이 갑자기 핑 도네요. 전 연속극 보면서 눈물 흘린 적 없는데 그러네요. 조국이란 이름 두 자가 2019년 한해
    내 마음 속에 깊이 박혀있게 될 줄이야~~항상 응원하겠습니다.
    조국은 국민들 가슴 속에 영원한 동지입니다.
    차기대권 꼭 나가시길 바랍니다.
    하루빨리 정겸심여사님도 돌아 오셔서
    가족 함께하시길 기원합니다.
    조국가족님 국민의 한 사람으로 진심 감사드립니다.
    사랑합니다!!

  • 113. 대체
    '19.12.31 7:49 AM (121.88.xxx.110)

    빠지는게 뭔지??? 조각보다도 잘생겨 키도 커 공부도 잘해
    .....나라사랑하는 애국심까지 ㅠㅠ
    대체!!!!!!!!!!! 못하는게 뭐냔 말야????
    하나라도
    빠지는게 있어야지 ㅠㅠㅠ 사람맞아??? ㄷㄷㄷㄷ
    이미 신적 존재임!!!
    달궈질 수록 때릴 수록 강해지는 근성까지 ㅠㅠ

  • 114. 검찰개혁
    '19.12.31 8:02 AM (58.122.xxx.174)

    멀고도 멀게 느껴졌던 검찰개혁
    결국 하나씩 이루고 있습니다
    정말 저희 아이들 세대를 대신해서 감사드립니다. 더 나은 대한민국!

  • 115. 짜장싫어
    '19.12.31 8:56 AM (211.222.xxx.242)

    조국 가족들이나 친척들이 이 글을 본다면 꼭 복사해서
    정경심 교수에게 보여줬으면 좋겠습니다.

    얼마나 힘이 날까 싶네요.

    악은 강하고 질기다는데 끝까지 참고 견디어 악한테
    지지 않고 잘 버텨서 조국이라는 이름이 꼭 역사에 큰
    획을 남길 인물로 꼭 거듭날것이라 믿습니다.

    왜 이름이 조국인지...그 많고 많은 이름중에 조국이라..
    아마 신이 큰 일을 맡기려고 그럴수도 있다는 생각도
    듭니다.조국 가족 화이팅!!

  • 116. 다중인격
    '19.12.31 8:58 AM (125.182.xxx.65)

    치료가 급선무인데

  • 117. ...
    '19.12.31 9:21 AM (218.236.xxx.162)

    죄송하고 고맙고 늘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 118. 하얀보석
    '19.12.31 9:32 AM (49.165.xxx.129)

    조국장관과 가족들의 명예회복이 반드시 되길 바랍니다.
    그리고 조국장관과 가족분들 범인은 아닌것같습니다.
    따님 힘든 시간속에 국가고시 실기 합격소식에 얼마나 기쁜지ㅜㅜ

  • 119. .......
    '19.12.31 9:41 AM (121.179.xxx.151)

    조국장관님 인성이 성불이세요.

  • 120. 존경
    '19.12.31 10:04 AM (121.157.xxx.83)

    노무현 대통령님이 왜 그렇게 검찰개혁을 외치셨는지
    조국장관님과 가족분들의 희생으로 알게되었습니다.
    장관님 가족분들께 정말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역사는 이 모든것들을 기억할것이며
    정의는 반드시 승리합니다~~~
    진심으로 존경합니다!!

  • 121. robles
    '19.12.31 10:07 AM (191.84.xxx.204)

    정말 쉽게 되는 것은 없네요. 기득권과의 싸움은 꼭 누군가의 희생이 있어야 하나봅니다.
    조국장관 가족들에게 빚진 자의 심정입니다. 꼭 좋은 끝 보시길 기도합니다.

  • 122. 조국수호
    '19.12.31 10:30 AM (128.134.xxx.240)

    감사합니디

  • 123. 조국수호
    '19.12.31 11:01 AM (98.234.xxx.83)

    공수처법 통과소식에 아주 오랜만에 로그인합니다 그러나 조국장관님 그리고 가족분들의 희생에 마음이 참 아프네요 아내분은 빨리 석방되시길 기원합니다 그리고 조장관님의 바람대로 검경수사권 조정도 빨리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 124. 청크
    '19.12.31 11:10 AM (121.160.xxx.214)

    감사합니다
    오늘 하루는 기쁠 수 있겠다는 말씀에 눈물이 핑 도네요

  • 125. 조국수호
    '19.12.31 11:28 AM (222.111.xxx.180)

    저도 오랜만에 로그인했네요. 조국장관님과 가족분들 희생덕에 대한민국이 또 한걸음 나아갑니다. 죄송하고 감사해요

  • 126. 사람이
    '19.12.31 1:27 PM (203.247.xxx.210)

    매맞고 더럽혀진 몸이 묶여 질질 끌려가는데도

    사람이 정결할 수 있다는 거 그런 사람을 본

    2019 여름가을겨울

  • 127. ㄱㄷ
    '19.12.31 1:35 PM (61.40.xxx.132)

    윤짜장을 절대 용서하지마세여

  • 128. ...
    '19.12.31 2:21 PM (223.38.xxx.115)

    조국장관님과 가족분들 희생 덕분이라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눈물났어요. ㅜㅜ

  • 129. phua
    '19.12.31 2:22 PM (1.230.xxx.96)

    조국장관님과 가족들의 희생으로 만들어진 공수처법입니다
    감사합니다 22222222222

  • 130. 사모펀드에
    '19.12.31 5:22 PM (125.182.xxx.65)

    대입비리가 정결? 도대체 이상한 나라에 있는 모양

  • 131. 잊지않겠습니다
    '19.12.31 5:35 PM (175.197.xxx.98)

    조국장관님과 가족들의 희생으로 만들어진 공수처법입니다
    감사합니다 33333333333333

  • 132. Stellina
    '19.12.31 5:39 PM (95.249.xxx.54)

    다중인격
    '19.12.31 8:58 AM (125.182.xxx.65)
    치료가 급선무인데

    사모펀드에
    '19.12.31 5:22 PM (125.182.xxx.65)
    대입비리가 정결? 도대체 이상한 나라에 있는 모양

    ............................................................................................
    가짜뉴스에 빠져 허우덕 대는 토착왜구여,
    떠나시죠, 이 이상한 나라에 살지 말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9685 대통령으로서 필요한 3가지 요소. 겨울이 06:42:25 56
1249684 차 스마트키를 세탁기에 넣고 돌렸어요 흑 오믈렛 06:42:18 49
1249683 지금 살고 있는 집에서 죽을때까지 살고 싶으신 분 계세요? 4 06:31:34 270
1249682 ㅎㅎ 미국 대선 근황 1 미국선거 06:21:57 490
1249681 냄비에 기름때 완벽제거 되나요 Sos 06:05:48 125
1249680 덴비 광주요 반값 할인 하네요 얼른 집어오시길.. 3 쓱데이할인 06:03:11 645
1249679 비 냄새가 좋군요 1 ㅇㅇ 05:52:37 360
1249678 늦은 시간 귀가하는 모든 분들께 당부 16 조심 05:27:11 1,295
1249677 여섯살 아이들 엄마랑 잘 떨어지나요? 1 05:22:48 215
1249676 엄마를 얼만큼 사랑하냐면요 5 요놈 05:07:41 565
1249675 영국 2차 록다운 발표했네요 3 2ndwav.. 04:56:14 1,151
1249674 (청원) 130,353 커밍아웃검사 ~ 3 ........ 04:33:26 394
1249673 썸남 인스타 방문기록 남을까요? 2 기록 04:24:59 799
1249672 영재고 준비를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모르겠어요ㅜ 11 고민 03:53:16 592
1249671 김갑수도 아미래 ㅋㅋㅋ 보셨나요 4 ㅇㅇ 03:15:27 1,138
1249670 남자들 결혼이 참 안타까운 게 6 ㅇㅇ 02:56:25 1,880
1249669 코딩, 홈페이지 만들기 4 궁금. 02:54:15 469
1249668 10월의 마지막밤을 동네 세탁소 아줌마랑 6 아.. 02:46:59 1,151
1249667 패딩안식교)바람이 분다 12 시나몬 02:42:25 1,393
1249666 성형 진짜 많이 하는 것 같아요 3 제시 02:25:20 1,459
1249665 아들은 가끔 보면 더 좋은거 같아요 16 111 02:01:21 2,097
1249664 초2 아이 영어발음. 14 ... 02:00:45 721
1249663 직장인도 자가격리비 나오나요? 2 궁금 01:50:45 585
1249662 가구 재배치는 어떻게 하시나요. 2 ... 01:49:56 603
1249661 부대찌개가 먹고 싶어요. 2 아아아 01:43:10 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