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그럼 나랑 왜 결혼했나

mkio | 조회수 : 6,386
작성일 : 2019-12-30 17:53:30
못생겼다고 살쩠다고 놀려요
그러면서 어쩌겠어 내가 데꼬 살아야지 해요
그래서 그럼 나랑 왜 결혼했어 하니 착하고 이 정도면
괜찮아서 하는 사람.
ㅠㅠ점점 전 더 작아지고 자신감도 떨어지고....ㅠㅠ
IP : 223.39.xxx.181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30 5:56 PM (70.187.xxx.9)

    그럼 님은 그런 남편과 왜 결혼했나요? 남편도 매해 늙어가잖아요. 똑같이 놀려요. 늙었다고.

  • 2. mkio
    '19.12.30 5:56 PM (223.39.xxx.181)

    전 남편 마니 좋아요
    배불뚝이 되고 대머리 되도 좋을거 같아요 ㅜㅜ

  • 3. ..
    '19.12.30 5:58 PM (106.102.xxx.238)

    원글님은 남편하고 왜 결혼했습니까?
    남편이 예뻐해줘야 자신감이 생겨요?
    왜요?
    원글님은 남편의 애완견이 아닙니다
    애완견이나 주인이 예뻐해줘야 꼬리치고 행복한 겁니다

  • 4. mkio
    '19.12.30 6:00 PM (223.39.xxx.181)

    예뻐해달라는 말이 아니고 저렇게 생각하는게
    뭘까 싶어서여

  • 5. ..
    '19.12.30 6:02 PM (1.253.xxx.137)

    놀리는 거죠
    마음에 안 들고 안 이뻐했으면 결혼도 안 했겠죠

  • 6. ..
    '19.12.30 6:03 PM (70.187.xxx.9)

    진심 못생기면 못 놀려요. 농담이니 놀리는 거죠.

  • 7. ....
    '19.12.30 6:05 PM (106.102.xxx.211)

    남편이 어떻게 생각하든 내가 남편을 사랑하고, 남편이 현재 내 곁에 있다는 게 중요하지 않나요?

  • 8. ....
    '19.12.30 6:06 PM (106.102.xxx.211)

    남편에게 종속되지 말고 남편을 내게 종속시키세요

  • 9. 반응해주니
    '19.12.30 6:22 PM (58.236.xxx.195)

    계속 저러죠.

  • 10. 사랑꾼
    '19.12.30 6:22 PM (119.69.xxx.46)

    남편은 원글님 진짜 사랑하는 거예요
    디른 누가 뭐라해도 나한텐 예쁘다는거죠
    청개구리 사랑 입니다

  • 11. 왜이러삼
    '19.12.30 6:23 PM (1.230.xxx.106)

    착하고 이 정도면 괜찮아서?? 이건 완전 좋다는 말이잖아요~~~

  • 12. ..
    '19.12.30 6:25 PM (223.38.xxx.214)

    남편이 눈치가 없네요.
    님 좋아하는 것 같은데 지 마음 지도 모르고 지가 잘나서 님이 자기 좋아하는줄 착각하나봐요.
    흥칫뿡 삐져서 놀아주지 마세요.

  • 13. mkio
    '19.12.30 6:26 PM (223.39.xxx.39)

    윗님 저 말이 어떻게 완전 사랑한단 말로 들리시나요 ㅠㅠ

  • 14. ㅁㅁㅁㅁ
    '19.12.30 6:27 PM (210.96.xxx.130)

    반응해주니 계속저러죠222
    재미있어서 ㅋㅋ

  • 15. 남편
    '19.12.30 6:31 PM (222.114.xxx.136)

    남편이 예뻐해주면 자신감 생기는 거 당연하죠
    남편이 못났다 눌러대도 꿋꿋이 나혼자 나를 지지하고 살거면
    결혼 왜 하나요

  • 16. 남편분이
    '19.12.30 6:40 PM (121.162.xxx.56)

    님이 귀여워서 놀려주려고 그러는 거 같은데요...^^

  • 17. ..
    '19.12.30 7:06 PM (222.237.xxx.88)

    어설픈 츤데레 흉내 내지말라 하세요.

  • 18. ...
    '19.12.30 7:09 PM (61.255.xxx.223)

    예쁜 애는 너 싫대~
    해주세요

  • 19. 다이어트중
    '19.12.30 7:27 PM (218.52.xxx.191)

    제가 남편한테 다리 짧고 못생겼다고 놀리는데. 반성되네요.

  • 20. ㅋㅋㅋ
    '19.12.30 7:55 PM (1.230.xxx.106)

    예쁜 애는 너 싫대~ 2222222222222

  • 21. ....
    '19.12.31 7:20 AM (223.39.xxx.4)

    진지하게 쓰자면 자주 배우자의 외적 자신감을 떨어뜨리는말은
    이성앞에 매력없는 사람이라는걸 수시로 각인시켜
    밖에서 다른 바람드는 생각을 차단하게하려는 불안함이죠.
    내가 정말 매력이없구나.. 그래도 여자로봐주는건 이사람밖에없구나 생각하게하려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9694 매매 중도금 매수자 07:31:14 113
1249693 또 들썩이는 ‘규제 무풍지대’ 집값…국토부도 “예의주시” 7 무풍지대 07:26:26 446
1249692 소원 1 소원 07:22:27 174
1249691 20대로 어린데 눈밑 주름이 벌써 있고 윗눈꺼풀 늘어진 친구들 .. ... 07:21:03 138
1249690 고양이들 회식시켜 줬어요^^ 3 야옹 07:12:51 425
1249689 명품 패딩요 .. 07:11:47 240
1249688 운동을 했는데 근육통이 1 머쓸 07:08:17 179
1249687 스타트업 김선호 2 ... 07:07:18 656
1249686 젊은 20대들은 사는게 재밌을까요? 3 06:52:00 595
1249685 대통령으로서 필요한 3가지 요소. 3 겨울이 06:42:25 333
1249684 차 스마트키를 세탁기에 넣고 돌렸어요 흑 3 오믈렛 06:42:18 642
1249683 지금 살고 있는 집에서 죽을때까지 살고 싶으신 분 계세요? 8 06:31:34 1,159
1249682 ㅎㅎ 미국 대선 근황 3 미국선거 06:21:57 1,368
1249681 냄비에 기름때 완벽제거 되나요 3 Sos 06:05:48 353
1249680 덴비 광주요 반값 할인 하네요 얼른 집어오시길.. 8 쓱데이할인 06:03:11 1,649
1249679 비 냄새가 좋군요 1 ㅇㅇ 05:52:37 741
1249678 늦은 시간 귀가하는 모든 분들께 당부 23 조심 05:27:11 2,957
1249677 여섯살 아이들 엄마랑 잘 떨어지나요? 2 05:22:48 394
1249676 엄마를 얼만큼 사랑하냐면요 6 요놈 05:07:41 1,024
1249675 영국 2차 록다운 발표했네요 5 2ndwav.. 04:56:14 1,927
1249674 (청원) 130,353 커밍아웃검사 ~ 3 ........ 04:33:26 583
1249673 썸남 인스타 방문기록 남을까요? 2 기록 04:24:59 1,269
1249672 영재고 준비를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모르겠어요ㅜ 17 고민 03:53:16 1,060
1249671 김갑수도 아미래 ㅋㅋㅋ 보셨나요 4 ㅇㅇ 03:15:27 1,620
1249670 남자들 결혼이 참 안타까운 게 10 ㅇㅇ 02:56:25 2,5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