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각방 쓰시는데 사이 좋다는 분들. 82에 유독 많은데요.

... | 조회수 : 5,667
작성일 : 2019-12-30 14:14:32
워낙 어른들께서 부부사이엔 싸워도 절대 각방 쓰는건 아니다라 하시고.
제 주변에는 각방 쓰시는 분들 못봤거든요.
진짜 부부사이 소원해지는 일 없고 추천하실만 한가요.
유독 82에는 각방쓰는데 사이좋아요 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그런 분들만 댓글 다시는건지....
여동생한테도 권해주실만 한가요.
IP : 219.248.xxx.64
4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30 2:18 PM (59.15.xxx.61)

    중년이 되면 숙면이 중요한데
    남편이나 아내 코골이
    밤에 화장실 자주 가는 배우자 때문에
    숙면 못하면 삶의 질이 떨어지지요.
    그러면 트윈베드 쓰거나 각방이 좋아요.
    남편도 의외로 편해 합니다.
    맘대로 TV나 인터넷 하다 잘 수도 있고...
    40 중반 이후에는 강추입니다.
    부부생활은 여행가서 화끈하게~~~

  • 2. ㅇㅇ
    '19.12.30 2:20 PM (182.219.xxx.222)

    잠은 사실 혼자 자야
    숙면을 취하죠.(팔베게 해야, 살을 맞대야 잠 푹 스타일분들 제외)
    숙면을 하지 못하면 생활이 벌써 흐트러지고
    그러면 사람사이 좋을 수가 없고요.
    이런 면에서 저는 각 침대 각 방 좋다고 생각해요.
    단, 남한테 얘기하지는 않아요.

  • 3. 솔직히
    '19.12.30 2:20 PM (112.160.xxx.15)

    잠은 혼자 자는것만큼 편한게 없지 않나요
    설마 둘이 자는게 혼자 자는것보다 편해서 그리하는 사람이 있겠어요?

  • 4. 전혀
    '19.12.30 2:23 PM (223.38.xxx.45)

    사이만 좋아요. 건강에도 좋고
    옛날에 양반들도 각방 쓴게 남녀차별보다 건강상 그랬어요

    애초 각방 써서 사이 나빠질 부부면 그냥 별로인 사이예요.

  • 5. 저는
    '19.12.30 2:23 PM (125.184.xxx.67)

    남편과 정신적, 육체적 관계 모두 좋은데요.
    각자 공간 있으면 서로에게 좋을 것 같아서
    집 지으면 그렇게 설계 하려고 해요 ^ ^

    어른들이 말씀하시는 건
    나쁜 부부관계의 결과로서 각방 자는 경우인거고,
    그게 아니면 문제 될 것 없다고 생각해요.

    사실 각방 쓰고 싶어도 물리적 제약으로
    못 쓰는 게 가장 큰 것 같아요.
    방이 남으면 차리리 옷방을 만들자 이렇게 되니까.

  • 6. 올리브
    '19.12.30 2:25 PM (59.3.xxx.174)

    저도 각방 쓰고 싶어요.
    코 골고 뒤척이면 깨는 남편이랑 같이 자기 넘 힘들어요.
    트윈베드라도 어떻게 안될까 회유해 볼까 싶네요 ㅠㅠ

  • 7. ....
    '19.12.30 2:26 PM (121.179.xxx.151)

    30대 후반저도 각방 수면이에요.
    금슬 최고좋구요.

    혼방과 금슬은 비례하지 않아요 . 경험상

  • 8. ...
    '19.12.30 2:28 PM (112.140.xxx.115)

    결혼초부터 각방쓰고
    부부관계 이상없고
    남편은 누우면 바로자고 저는 뒤척뒤척 저녁형인간이라
    잠잘때만 따로자요..

    남들보다 가슴이 덜쳐진것같아요..

  • 9. ...
    '19.12.30 2:31 PM (175.116.xxx.116)

    ㅋㅋㅋ
    각방쓰는거랑 가슴이 덜 쳐지는거랑 무슨 상관인가요?

  • 10.
    '19.12.30 2:31 PM (112.148.xxx.109)

    저희 부부는 잠만 따로 자요
    둘이 붙어 앉아서 티비보다 끝나면
    안방침대에 같이 가서
    남편은 책이나 신문보고 저는 유투브나
    82하며 잼있는 거 있음 같이 보고
    수다도 떨어요
    그러다 졸리면 잘자라하고 제방으로 가서
    자요
    저희부부 스킨쉽 많아요
    출근할때도 뽀뽀하구요;;

  • 11. 마나님
    '19.12.30 2:33 PM (175.119.xxx.159)

    사이 엄청 좋아요
    근데 각방 써요
    근무때메 그렇게 시작했는데
    또 아이가 안떨어져서 외동
    지금은 고등인데도 저랑 자서
    숙면에 참 좋아요
    그런데 최근에 딸이 자기방으로 가면서
    다시 합쳤는데 부부관계를 당연히 더 많이 하고 스킨쉽도 더 많이 햇니 좋은데
    코고는거 ,숨쉬는거 50대 이다 보니 많이 거슬려요~~ㅋ
    그래도 살을 부대끼니 더 좋긴 합니다
    남자 냄새도 확실히 덜나네요
    따로 잔다고 부부관계 나쁘지 않아요
    주위에서 다들 놀래요
    바 따로 잔다면~ㅋ
    워낙 남편이 잘 하는걸 아니깐요

  • 12. ..
    '19.12.30 2:35 PM (112.140.xxx.115)

    같이 있으면 a컵 제가슴을 항상 만져요..
    다행이 따로자니까 만지는 횟수가 줄어드니
    제추축으로 ㅋ

  • 13.
    '19.12.30 2:36 PM (125.132.xxx.156)

    콩팥하나정돈 줄수있을만큼 남편 사랑하지만 각방씁니다 ㅎㅎ

  • 14. ㅋㅋ
    '19.12.30 2:40 PM (182.208.xxx.214)

    슴가 덜쳐진다는 님 넘 웃겨요 ㅋㅋㅋㅋㅋㅋ

    확 이해되는데요.. 여기댓글만봐도 주물딱 거려
    승질난다는 님들 많아서 ㅋㅋㅋ

  • 15. ...
    '19.12.30 2:42 PM (175.116.xxx.116)

    전 잘때 남편이 가슴쪽으로 손만 와도 너무 짜증나는데..
    쳐질정도로 주물딱대는걸 참으시다니...대단한 애정이시네요 ㅋㅋㅋㅋㅋ

  • 16. 원글님
    '19.12.30 2:43 PM (113.110.xxx.231)

    아직 젊으신 분인가봐요. 여긴 나이가 좀 있으신 분들이 많이 활동하시는 사이트예요.

  • 17. ......
    '19.12.30 2:46 PM (121.179.xxx.151)

    윗님 그래도 저같은 나이대도 많을걸요
    선배님들 경륜이 좋앙서
    30초에 가입해서 이젠 후반을 달리는 저같은 사람도 꽤 될 듯해요^^

  • 18. 여기
    '19.12.30 2:58 PM (47.136.xxx.252)

    갱년기 여인들이 우글거리는 곳이니
    젊으신 후배님들은 감안해서 들으셔요.
    수면지장 없으시면 살 부딪치면서 같이 손잡고
    오손도손 얘기나누면서 주무셔요.

  • 19. ...
    '19.12.30 3:00 PM (122.35.xxx.174)

    전 각방 좋아요.
    사랑하는 마음도 여전히 크구요.
    늙어갈수록 각방이 좋은데요.

  • 20. 40대
    '19.12.30 3:02 PM (175.223.xxx.88)

    제주위엔 따로자는 부부가 더 많은것같아요. 저는 안방에서, 남편은 거실서 자고 내년 이사가면 안방에 싱글 두개 넣을거에요. 한침대서 자는거 넘 불편하고 굳이 그럴필요있나 싶어요. 부부사이는 넘 좋아요.

  • 21. 50
    '19.12.30 3:03 PM (125.137.xxx.4)

    ㅈ는47인데요
    각방쓴 후배집바람났고요

    꺽어진집에선 각방써도 사이좋구요
    아무래도같이자다보면 할기회도 늘지요

    전 남펄이 50인데 그전엔 같이 잤는데
    아무래도 잘안되니 가끔하면 따로자도될듯해요
    같이잘땐 만져도 안해도 기분이하루종일떠있는데
    따로자니 잠만푹자지요뭐

  • 22. ..
    '19.12.30 3:10 PM (1.253.xxx.137)

    아뇨 저흰 방이 2개나 남아돌아지만 각방 안 써요
    추천 안 하고요

  • 23. 각방이
    '19.12.30 3:23 PM (175.123.xxx.211)

    전 참 좋은데
    부부 사이 줗아요
    자기 전까지는. 같이 놀아요. 아야기도 하고 tv도 보고. 차도 마시고. 산책도 같이 다니고. .
    근데. 잠은 따로 자야 좋아요

  • 24. ????
    '19.12.30 3:24 PM (121.134.xxx.9)

    같이 자는데 각방쓰면 좋을것 같아요.
    둘다 자다가 자주 깨는데 각자 깨는 시간이 다르니 숙면을 취하기
    어려워서요ㅠㅠ
    다음에 이시가면 각방쓸까 생각도 해봐요
    둘 사이는 좋아요!!!^^

  • 25. ...........
    '19.12.30 3:25 PM (180.66.xxx.192)

    전 항상 같이 자서.. 떨어져 자는게 싫어서 남편 출장 가는게 제일 싫어요. 옆에 없으면 너무 허전해요. 가끔 악몽 꾸고 너무 무서울 때 옆에서 왜 그러냐고 안아주면 정말 편안하고 좋기도 하구요. 잠 들때까지 이야기 하는것도 좋아서 평생 같이 자고 싶어요.

  • 26. ...
    '19.12.30 3:36 PM (223.62.xxx.166)

    저도 궁금한건. 남자입장에서는 좋을 리 없을거 같아서요....

  • 27. ...
    '19.12.30 3:37 PM (223.62.xxx.166)

    저도 궁금한건. 남자 입장에서는 너무 싫을것 같은데 사이 좋다 하시니...바람피는 남자라면 너무 좋아할것 같구요.

  • 28. 0000
    '19.12.30 3:48 PM (116.33.xxx.68)

    40까지 남편손잡고 잤어요
    남편없으면 막불안하고
    근데 나이들고 수면질하락하고 하니까
    따로 자게되더라구요
    1년은 어색했는데 너무좋아요 지금은
    스킨쉽은 자기전까지 해요

  • 29. 우라경우는.
    '19.12.30 3:50 PM (61.253.xxx.166)

    애들 독립하고 소파에서 손잡고 tv같이 보는데 걱방써요.
    4년전에 갱련기 불면증으로 고생 하면서 부터 의사 선생님의 상담이 남편의 마음을 바꾸게 하더군요.
    남편도 원글님처럼 부부는 절대 한이불에서 자야 한다는 주의였거든요.
    제가 너무 힘들어 하니 어쩔수 없이 각방 찬성했고 지금은 남편도 좋아해요.
    부부관계도 50대 중반 이지만 일주일에 서너번은 하고 애들 있을때 눈치 보여서 못했던 닭살도 피웁니다.
    서로 좋아하는 tv프로 같이 배려해 가면서 보고 냥이 한놈 있는데 서로 같이 자려고 (거의 저와 자지만) 경쟁도 하고
    남편도 저도 결혼 30년 중에 요즘이 가장 마음 편하게 지내고 있어요.
    저희는 tv가 거실 1대라 둘다 생활은 거실 에서 대부분하고 잠만 따로 각자 침실에서 잡니다.

  • 30. ㅎㅎ
    '19.12.30 4:03 PM (218.51.xxx.239)

    조선시대에도 남녀가 안방과 사랑방이 따로 있었죠.

  • 31.
    '19.12.30 4:05 PM (109.123.xxx.121)

    세상에서 제일 단순한 논리로 핏대 세우는 분 있네요
    각방써서 바람난다,
    성욕 강한 남자 혼자 자게 내버려 두면 안된다.
    여긴 나이든 여자들만 있어서 각방쓰는 것 좋아한다.
    각방 쓰면. 사이좋다고 착각하는 건 상간녀 웃을 소리다.


    각방 쓰면 섹스도 안하고 남남처럼 산다고 생각하는 거 이 무슨 단무지 같은 소리여요

  • 32. 맞아요
    '19.12.30 4:06 PM (122.47.xxx.250)

    한방에 침대를 따로 쓰는 거면 모를까
    각 방은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봐요
    저 싱글인데 야밤에 문자 오는
    기혼자가 이상해서 알고 봤더니
    각방을 쓰는 거였어요
    또 들은 얘기로는 기혼이면서
    싱글인 척도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내 눈으로 본 게 아니면
    믿지 말자는 우스갯소리도 합니다
    다 안다고 생각하는 건 위험한 듯.
    다 안다고 생각하고 살면 속은 편할 듯

  • 33. 윗님
    '19.12.30 4:10 PM (109.123.xxx.121)

    그런 문자 보내는 유부남들 같은 방 써도. 그래요. ..
    같은 방 쓰면 다 사이좋은 줄 알죠?
    남편 딴 생각할까 두려워 전전긍긍 어떻게 살아요
    각방써서 부부사이 멀어지는 부부들은. 같이써도 멀어져요
    젊은 신혼 남자들도 바람피우고 총각행세 하는 건 어떻게 설명할지.

  • 34. ........
    '19.12.30 4:20 PM (211.250.xxx.45)

    한방에 침대 따로 두고써요

    너무 좋아요

  • 35. 으이그
    '19.12.30 4:32 PM (223.38.xxx.177)

    같이 자는데 82에서 남편 문자에 이상한톡와서 보니
    회사여후배가 야밤에 쓰잘데기없는 톡 보내서 보니
    쓸데없단 연락하고있단 글은 뭔데요.

    논리없는 여자들이 왜그리 많은지..
    미혼인데 보기 딱해요.저런 여자들..

  • 36. 따로잔지
    '19.12.30 4:34 PM (106.101.xxx.208)

    3년정도 됐는데 사이가 점점 나빠져요. 그냥 친척같은 관계로 지내요.

  • 37. .....
    '19.12.30 4:36 PM (106.102.xxx.138)

    추천합니다
    우리는 각방에 컴퓨터도 따로, 에어컨도 벽걸이 따로, 공기청정기도 각각 따로 있어요
    각자의 방에서 각자의 일을 하다가 각자가 필요한 시간에 자고 깨면서 서로의 프라이버시를 존중합니다
    한 침대에서 뒹굴어야만 사이좋은 부부가 될 수 있다면 이혼하는 부부가 아예 없어야지 않나요?
    남편의 아랫도리를 꼼짝 못하게 붙잡고 있다해서 마음까지 잡히는 게 아닙니다
    자주 봐야 정이 든다며 며느리 붙잡고 늘어지는 시모들의 주장을 어떻게 생각하세요?
    매주 시가에 가서 시모를 보면 친모처럼 정이 들고 좋던가요?
    남편과의 관계도 그렇습니다

  • 38. 그거는
    '19.12.30 4:38 PM (222.235.xxx.82)

    원글님 남편 성향에 따라 다르지 않을까요
    일단 저희 친정아빠랑 남편은 각방 절대 금지주의입니다.
    엄마가 싸우고 딴방가서 주무시면 기죽으시고.
    남편은 애초부터 우리 부부는 각방 절대 안된다고 못박았어요.
    우리부부 사전에 각방이란 단어는 없어야 한다고 한이불 덮고 도란도란 체온 느끼며 자는거 너무 좋다고. 각방 쓰면 자기 울다가 잠들거라고..
    원글님 남편 성향은 어떠신데요? 저희아빠나 남편 같은 사람들은 반대할 것이고
    여기 찬성 댓글 자신 남편분들 같으면 각방 좋다 할 것이고
    남의 의견은 필요 없잖아요? 자기 배우자가 원하는 대로 하면 되죠

  • 39. 그거는
    '19.12.30 4:40 PM (222.235.xxx.82)

    원글님이 각방 쓰고 싶은데 남편분이 반대한다면 저기 위에 한방에 침대만 트윈으로 쓰신다는 분처럼 하심 되죠

  • 40. ㅎㅎㅎ
    '19.12.30 4:44 PM (175.223.xxx.250)

    나이드신 분들 많은 곳이라 그런가보네요
    그래서 좀 슬픕니다 은퇴하면 남편은 시골 내려가고 아내는 도시에 사는 경우도 흔하더라구요 서로 아쉬울 것 없는 나이기도 한가봐요
    젊음도 열정도 사랑도 사그라들고 노년에 혼자 편안하기만을 바라게 되니요

  • 41. dd
    '19.12.30 4:57 PM (175.193.xxx.84)

    저는 살 부대끼며 자는 거 너무 좋아요. 뒤에서 끌어 안으면 퍼즐 맞춰지듯 꼭 맞는 느낌도 좋아요.. 남편 이 가는 소리도 좋아요.. 자는 모습도 아가같이 이뻐요.. 얼굴에서 나는 기름 냄새도 좋구요.. 제가 과하게 치대면 으응 하면서 뒤돌아 이불 끌어당기는 것도 귀여움..

  • 42. ㅡㅡ
    '19.12.30 5:53 PM (1.237.xxx.57)

    각방 쓰면 정 없지 않나요?
    잠자리에서 서로 하루 있었던 일도 나누고 좋잖아요

  • 43. 저는
    '19.12.30 6:50 PM (52.78.xxx.144)

    각방쓰면 딴짓할까 두려워 한방쓰는 사람이
    자기 부부 사이 좋다고 생각하는 거 매우 웃기다고 생각해요

  • 44. ㅇㅇ
    '19.12.30 7:43 PM (59.20.xxx.176)

    저 포함 주위 4-50대 다들 화목하고 행복하게 사는 부부들 다 각방 써요. 일 있을 땐 만나고 ㅎㅎ.
    옆에 사람 있으먄 못 잡니다 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9691 20대로 어린데 눈밑 주름이 벌써 있고 윗눈꺼풀 늘어진 친구들 .. ... 07:21:03 2
1249690 고양이들 회식시켜 줬어요^^ 1 야옹 07:12:51 90
1249689 명품 패딩요 .. 07:11:47 87
1249688 운동을 했는데 근육통이 머쓸 07:08:17 60
1249687 스타트업 김선호 1 ... 07:07:18 230
1249686 젊은 20대들은 사는게 재밌을까요? 1 06:52:00 237
1249685 대통령으로서 필요한 3가지 요소. 3 겨울이 06:42:25 186
1249684 차 스마트키를 세탁기에 넣고 돌렸어요 흑 3 오믈렛 06:42:18 344
1249683 지금 살고 있는 집에서 죽을때까지 살고 싶으신 분 계세요? 6 06:31:34 696
1249682 ㅎㅎ 미국 대선 근황 2 미국선거 06:21:57 889
1249681 냄비에 기름때 완벽제거 되나요 1 Sos 06:05:48 194
1249680 덴비 광주요 반값 할인 하네요 얼른 집어오시길.. 5 쓱데이할인 06:03:11 1,087
1249679 비 냄새가 좋군요 1 ㅇㅇ 05:52:37 565
1249678 늦은 시간 귀가하는 모든 분들께 당부 18 조심 05:27:11 1,990
1249677 여섯살 아이들 엄마랑 잘 떨어지나요? 1 05:22:48 301
1249676 엄마를 얼만큼 사랑하냐면요 6 요놈 05:07:41 774
1249675 영국 2차 록다운 발표했네요 4 2ndwav.. 04:56:14 1,504
1249674 (청원) 130,353 커밍아웃검사 ~ 3 ........ 04:33:26 499
1249673 썸남 인스타 방문기록 남을까요? 2 기록 04:24:59 1,006
1249672 영재고 준비를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모르겠어요ㅜ 13 고민 03:53:16 791
1249671 김갑수도 아미래 ㅋㅋㅋ 보셨나요 4 ㅇㅇ 03:15:27 1,349
1249670 남자들 결혼이 참 안타까운 게 7 ㅇㅇ 02:56:25 2,138
1249669 코딩, 홈페이지 만들기 4 궁금. 02:54:15 534
1249668 10월의 마지막밤을 동네 세탁소 아줌마랑 6 아.. 02:46:59 1,305
1249667 패딩안식교)바람이 분다 12 시나몬 02:42:25 1,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