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친의 농담

이런거 | 조회수 : 3,339
작성일 : 2019-12-09 19:08:59
남친 일년 사귀었어요.
저희 올케 친정동네에 나이많은 아가씨가 양계장을 물려받아
하는데 집안 살만하고 수입도 괜찮은데 양계장을 계속해서 운영해야해
친정쪽에서 살아야해서 배우자를 아직 못 만났다고
하니내가 그자리 갈까?
그러는데 기분이 팍...
아가씨가 남매인데 오빠가 사고로 떠나 딸이 물려받아 하고
사람도 괜찮구 수입도 좋다햇더니 저러네요.
농담이라도 저러는거 ..왠지.
제가 직업이 별볼일 없다보니..자격지심일까요?
생각해보니 기분이 상하네요.
저흰 둘다 나이 많아요.
IP : 39.7.xxx.8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9 7:13 PM (221.157.xxx.127)

    농담아니고 있는집 딸이면 좋겠다 싶은가보네요 근데 남친한테 그런얘기 하지마세요 결혼전에 나보다 예쁜친구도 보여주지마시고 내가 최고 잘난것 처럼 인식하게해야지 물려받을재산있는 외동딸은 모든 남성의 워너비에요

  • 2. ㅇㅇㅇ
    '19.12.9 7:15 PM (110.70.xxx.94)

    무슨 그런 농담을..말이 씨가 된댔다고
    저라면 저런 농담 달갑지않을 듯해요.
    자기 직업이나 능력에 자신 없는 남자인가봐요?

  • 3. 이런거
    '19.12.9 7:25 PM (39.7.xxx.83)

    원글입니다.
    남친이 한말이 맞아요.
    자신이 바라는바가 그런 조건인지도요.
    제가 그래서 기분이 상한거구요.
    저는 돈있다구 결혼해서 잘살수 있는거 아니다라는 주의예요.
    무의식중의 자기표현인거 같다라는.
    제가 그말을 한이유는 주변에 사람있음 소개해주고 싶어서구요

  • 4. 경고 한번 날려줘야
    '19.12.9 7:31 PM (222.112.xxx.163)

    아무리 여자도 돈 버는 시대라고 해도 남자들이 더 경제적인 책임을 져야해서 부담스러워 해요.

    그러니 그걸 똑같이, 나도 돈 잘 버는 남자 있으면 거기로 갈까?! 이런 식으로 대응하지 마시고,

    ..돈 많이 못 버는 사람들끼리 결혼할수록 같이 벌어 열심히 살 생각 해야지, 농담이라도 기분 상하지 말자.

    진지하게 말하고..딱 무게 잡고 입 닫으세요. 그때 그거 아주 불쾌했어, 내가 그렇게 말하면 어떻겠어?

    피차간에 별 거 없으니 우리가 서로 만나는 거야, 주제를 알자. 따끔하게, 하지만 짧게 말하세요.

  • 5. 나쁘다
    '19.12.9 7:33 PM (223.38.xxx.79)

    아무리 농담이라도 남친이 실수한거 맞습니다.
    언중유골이라고 한번 경고 날려야할듯요.

  • 6. ㄷㅈㅁ
    '19.12.9 9:11 PM (222.119.xxx.160)

    농담도 평소 본인 마음 속에 있는 말이 나와요
    언젠가 더 좋은 자리 있으면 뒷통수 칠 수도 있어요
    내 남편도 못 믿는 세상인데 남친 크게 안 믿는 게 좋지 싶어요

  • 7. ..
    '19.12.9 9:16 PM (1.242.xxx.235)

    여치 등쳐먹고 살고 싶다는 놈을 뭐 볼게 있다고 계속 만나요.

  • 8. 에혀
    '19.12.10 8:50 PM (222.114.xxx.136)

    담아두고 차차 판단하세요
    데릴사위로 들어가도 편하게 살고 싶은 맘 있나 보네요
    행복의 기준이 다른 건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105 저는 부산이라 교실에 난로 있었다는 얘기 10년전 33 ... 2020/01/24 2,791
1587104 알토란 LA갈비양념 22 대략난감 2020/01/24 3,046
1587103 꼬지전 드디어 딱 붙었어요. 2 팁팁 2020/01/24 2,139
1587102 발볼이 점점 넓어져서 2 넙데데 2020/01/24 1,204
1587101 즐거울 수 있는 명절을 괴롭게 만들면 좋을까요? 4 2020/01/24 1,136
1587100 알릴레오 47회 ㅡ 응답하라 민중가요 기레기아웃 2020/01/24 469
1587099 친 할머니집(시집)이 싫다는 아이 어찌해야 할까요? 44 이유 2020/01/24 7,533
1587098 비행기 짐 맡길때 노트북도 가능한가요? 5 ... 2020/01/24 1,197
1587097 진짜 사랑하면 이러지 않죠? 50 내맘몰라 2020/01/24 10,040
1587096 오세훈이 저번 선거 안나왔었나요? 3 ㅁㅁㅁ 2020/01/24 581
1587095 대학교 셔틀버스는 무료인가요? 5 2020/01/24 1,917
1587094 기억이 ..1988보다 6 2020/01/24 1,466
1587093 일본 여행가는 사람...... 큰일났네요 10 명절에 2020/01/24 8,370
1587092 이런나라 30 억압 2020/01/24 2,495
1587091 퐁듀 겸용 냄비 1 퐁듀냄비 2020/01/24 393
1587090 세후 400이면 분앙에서도 잘버는거예요. 12 ... 2020/01/24 4,884
1587089 국산밀가루로 칼국수 질문요 4 2020/01/24 528
1587088 최강욱비서관 출석요구서 깠네요. Jpg 67 우짜냐 2020/01/24 5,025
1587087 기생충, 미드 제작 논의 중 4 ..... 2020/01/24 2,088
1587086 최강욱은 창군 이래 처음으로 4성장군 두 명을 구속시켰다 7 ..... 2020/01/24 1,719
1587085 육전, 김수미 레시피로 해봤는데요 9 명절 2020/01/24 5,097
1587084 카톡 바로바로 답장하는 사람도 이상한 사람 있죠 9 ... 2020/01/24 3,515
1587083 60대할머니가 막 욕해서 경찰서 가던데 그뒤로 어찌됬을까요? 1 욕할머니 2020/01/24 1,177
1587082 정기결제 해지 어떻게 하나요 1 ㅇㅇ 2020/01/24 557
1587081 보험설계사 4 ㅇㅇ 2020/01/24 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