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친의 농담

이런거 | 조회수 : 3,403
작성일 : 2019-12-09 19:08:59
남친 일년 사귀었어요.
저희 올케 친정동네에 나이많은 아가씨가 양계장을 물려받아
하는데 집안 살만하고 수입도 괜찮은데 양계장을 계속해서 운영해야해
친정쪽에서 살아야해서 배우자를 아직 못 만났다고
하니내가 그자리 갈까?
그러는데 기분이 팍...
아가씨가 남매인데 오빠가 사고로 떠나 딸이 물려받아 하고
사람도 괜찮구 수입도 좋다햇더니 저러네요.
농담이라도 저러는거 ..왠지.
제가 직업이 별볼일 없다보니..자격지심일까요?
생각해보니 기분이 상하네요.
저흰 둘다 나이 많아요.
IP : 39.7.xxx.8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9 7:13 PM (221.157.xxx.127)

    농담아니고 있는집 딸이면 좋겠다 싶은가보네요 근데 남친한테 그런얘기 하지마세요 결혼전에 나보다 예쁜친구도 보여주지마시고 내가 최고 잘난것 처럼 인식하게해야지 물려받을재산있는 외동딸은 모든 남성의 워너비에요

  • 2. ㅇㅇㅇ
    '19.12.9 7:15 PM (110.70.xxx.94)

    무슨 그런 농담을..말이 씨가 된댔다고
    저라면 저런 농담 달갑지않을 듯해요.
    자기 직업이나 능력에 자신 없는 남자인가봐요?

  • 3. 이런거
    '19.12.9 7:25 PM (39.7.xxx.83)

    원글입니다.
    남친이 한말이 맞아요.
    자신이 바라는바가 그런 조건인지도요.
    제가 그래서 기분이 상한거구요.
    저는 돈있다구 결혼해서 잘살수 있는거 아니다라는 주의예요.
    무의식중의 자기표현인거 같다라는.
    제가 그말을 한이유는 주변에 사람있음 소개해주고 싶어서구요

  • 4. 경고 한번 날려줘야
    '19.12.9 7:31 PM (222.112.xxx.163)

    아무리 여자도 돈 버는 시대라고 해도 남자들이 더 경제적인 책임을 져야해서 부담스러워 해요.

    그러니 그걸 똑같이, 나도 돈 잘 버는 남자 있으면 거기로 갈까?! 이런 식으로 대응하지 마시고,

    ..돈 많이 못 버는 사람들끼리 결혼할수록 같이 벌어 열심히 살 생각 해야지, 농담이라도 기분 상하지 말자.

    진지하게 말하고..딱 무게 잡고 입 닫으세요. 그때 그거 아주 불쾌했어, 내가 그렇게 말하면 어떻겠어?

    피차간에 별 거 없으니 우리가 서로 만나는 거야, 주제를 알자. 따끔하게, 하지만 짧게 말하세요.

  • 5. 나쁘다
    '19.12.9 7:33 PM (223.38.xxx.79)

    아무리 농담이라도 남친이 실수한거 맞습니다.
    언중유골이라고 한번 경고 날려야할듯요.

  • 6. ㄷㅈㅁ
    '19.12.9 9:11 PM (222.119.xxx.160)

    농담도 평소 본인 마음 속에 있는 말이 나와요
    언젠가 더 좋은 자리 있으면 뒷통수 칠 수도 있어요
    내 남편도 못 믿는 세상인데 남친 크게 안 믿는 게 좋지 싶어요

  • 7. ..
    '19.12.9 9:16 PM (1.242.xxx.235)

    여치 등쳐먹고 살고 싶다는 놈을 뭐 볼게 있다고 계속 만나요.

  • 8. 에혀
    '19.12.10 8:50 PM (222.114.xxx.136)

    담아두고 차차 판단하세요
    데릴사위로 들어가도 편하게 살고 싶은 맘 있나 보네요
    행복의 기준이 다른 건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3897 (인테리어)윤은혜 씨 집 같은 구조의 아파트? 7 12:30:51 2,069
1203896 예능에서 과도하게 감동 짜내는거 10 ㅇㅇㅇ 12:30:29 1,201
1203895 왜 매장 못시켜서 안달인가요 10 .. 12:30:17 1,093
1203894 음식물 갈아 처리하는거 12 ㅇㅇ 12:26:47 1,151
1203893 중2 남자아이 엉덩이가 너무 커요 ㅠㅠㅠ 11 ㅇㅇ 12:25:07 1,784
1203892 머릿결 안상하는 염색약은 진짜없나요?ㅠㅠ 7 ;;; 12:24:15 1,472
1203891 이거 손가혁 조작이라고 자기고백하는 거 아닌가요? 3 이재명 1위.. 12:23:17 436
1203890 식재료 15만원치 샀어도 금방 다 먹네요 5 ... 12:22:04 1,893
1203889 수능모의 5등급 전문대가 답일까요 23 휴우 12:19:01 1,592
1203888 2학기에도 주1회등교 저질온라인수업 계속되네요 36 .. 12:17:49 2,060
1203887 아이보리 비누요 10 이게 12:17:13 1,435
1203886 전광훈교회 13명 확진 폭발!!! 35 .... 12:13:56 2,699
1203885 때수건마다 강도가 다르네요. 5 ^^ 12:10:57 754
1203884 갤럽 "차기선호도 이재명 19% 이낙연 17%…첫 역전.. 36 역전 12:10:37 1,404
1203883 요즘 유행하는 흰색 정사각형 모자이크타일 ... 2 깐따삐약 12:10:33 699
1203882 부동산 문제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 8 12:08:15 593
1203881 얍삽한 국민들 28 ... 12:08:06 1,806
1203880 공부 못하는 아이 대학 선택 고민요 11 꽃다발 12:07:43 1,257
1203879 요즘 먹기에 너무 비싸지 않은 야채가 뭐가 있을까요? 15 야채 12:03:23 2,205
1203878 아이가 저혈압이에요. 10 아리 12:01:43 1,049
1203877 키167 인바디 13 .... 12:00:22 1,131
1203876 자전거사고 2 .... 11:57:48 402
1203875 뜨레쥬르와 파리바게트 중에 12 ㅇㅇ 11:57:44 1,741
1203874 시판 다이어트도시락 체중감소에 도움 되나요? 8 ㅇㅇ 11:55:29 780
1203873 남편이 30년만에 여자동창을 만나 밥먹기로 했다는데 46 .. 11:54:36 6,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