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쌍꺼풀에 대한 끝없는 집착 ㅠㅠㅠㅠㅠ 저 어쩌죠

ㅇㅇ | 조회수 : 4,511
작성일 : 2019-12-03 22:43:44
37 이에요

원래 쌍껍 없는 옆으로 긴눈이었어요

희소성이 있었는데 화장을 조금만 해도

눈 이쁘단 소리를 만번은 듣고 20 대를 보냈어요

뭔가 제가 봐도 그윽하고 이쁜 눈이었어요

도톰하니 눈에 살도 있고


근데 그동안 매몰로 2 번 절개 1번 리터치 한번

이렇게 4 번 칼을 댔어요

30 넘어가며 눈에 지방이 빠지니

점점 눈이 볼품이 없어지더라구요


항상 의사한테 한 주문은

큰 쌍꺼풀 원치 않으니

그냥 아주 작게 처진 부분만 제거하듯 해달라 했어요


ㅠㅠ

그 사이에 결혼도 했고

남편이 외모에 까탈스러운 사람도 아닌데


저 혼자 쌍꺼풀 갖고 아직도 궁상이에요


아직도 30 초반까지 이뻤던 내눈을

성형으로 어떻게든 돌려보려고 하는데 ㅜㅜ

성형으로 안되는거 같으요 ㅜㅜㅜ


자꾸 집착해서 거울만 봐요


제 친구는ㅍ결혼까지 한 사람이 이러는게 이해가 안간대요


저 부질없는 집착 중인거죠???

ㅠㅠㅠㅠㅠㅠㅠ
IP : 119.69.xxx.254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3 10:46 PM (180.66.xxx.164)

    저도 눈이 자꾸 쳐지고 매몰이 풀려서 다시 쌍수할려고 후기사이트 들락거리는데 아주 살짝만 찝는건 안되나요? 쳐진거만 보완해줌될꺼같은데 병원을 못믿어 아직 실행에 못옮기겠어요

  • 2. ㅇㅇ
    '19.12.3 10:47 PM (119.69.xxx.254)

    매몰과 절개는 천지차이에요

    절개는 너무 샤프해져요 매몰같은 귀여운눈 잘 안되요

  • 3. 와아
    '19.12.3 10:48 PM (121.133.xxx.137)

    연옌도 아닌데 네번 손댔다니
    좀 심하긴하네요
    늙어서 어쩌실라고...

  • 4. ...
    '19.12.3 10:48 PM (58.143.xxx.95)

    작고 얇게 하면 눈쳐지면 금방 없어져요
    8미리정도로 하세요
    자연스럽게 한다고 얇게하면 후회하더라고요

  • 5. ㅇㅇ
    '19.12.3 10:50 PM (119.69.xxx.254)

    그게..... 얼굴이 쌍꺼풀이 크면 안 어울릴거같이
    희멀거렇게 생겼어요.....
    그래서 최대한 얇게
    했건만 ㅠㅠㅠㅠㅠㅠㅠ

    다시 할 엄두가 안나요 ㅠㅠㅠ

  • 6. ㅠㅠ
    '19.12.3 10:53 PM (110.70.xxx.33)

    전 자연산인데
    우동가락 만큼 굵어요.

    제 눈이지만 정말 너무 느끼해요.

  • 7. 4554
    '19.12.3 10:56 PM (112.168.xxx.150)

    저도 자연이지만 우동가락. 수술했냐고 대놓고들 물어봐요.
    없는 눈이 이뻐요 진심.

  • 8. 맨윗님
    '19.12.3 11:00 PM (175.123.xxx.115)

    눈쳐지면 매몰은 안된댔어요. 살짝 꼬맨것이 중력을 버티지 못한다고...션하게 처진것 잘라내고 다시 꿰매야 오래간다고..눈쪽 근육도 꿰매야 한다고 저 수술한 의사가 그러더군요.

  • 9. ㅇㅇ
    '19.12.3 11:02 PM (119.69.xxx.254)

    제가 정말 조금 잘라냈는데

    살 짤라 내는 순간 눈모양이 바뀌어요 ㅜㅜ

  • 10. ㅇㅇ
    '19.12.3 11:02 PM (119.69.xxx.254)

    전 노화가 35 부터 훅훅 ㅜㅜ

    지방 빠지는데 답이 없었어요

  • 11. ㅇㅇ
    '19.12.3 11:05 PM (116.34.xxx.84)

    삶의 가치를 외모나 외형적인것에 두지 말고 보다 더 성장하고
    깊이있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해보세요.
    쌍꺼풀이나 외모 다 가죽 한겹에 지나지 않아요.
    그 부질없는거에 매달린다고 인생이 채워지지는 않습니다

  • 12. ...
    '19.12.3 11:08 PM (116.36.xxx.130)

    절개후 눈꺼풀이 안닿혀서 리터치 2회.
    절망했던 우동가락이었는데 나이드니 눈이 참 이쁘다는 소리 듣네요.

  • 13. 원글님
    '19.12.3 11:21 PM (223.38.xxx.9)

    현실을 직시하셔야 해요.....
    눈에 손을 안 댔어도 예전 그 눈은 안 돌아와요.
    스무 살 내가 아니기 때문에. 이미 그 때의 내가 아님을 인정해야 하고요.
    눈에 손까지 댔으니 이제 옛날 그 눈은 떠나간 거예요. 지금 얼굴로 가장 자연스럽게 살아갈 방법이 뭘지 고민해야 할 때인데요. 손을 더 대면 더 나빠질 거란 걸 아셔야돼요.

  • 14. 그게
    '19.12.3 11:21 PM (70.106.xxx.240)

    쌍꺼풀 수술 탓이 아녜요
    노화 탓이죠
    나이들수록 눈두덩은 움푹 패여요.
    특히 님 눈 구조 (저랑 비슷) 나이 삼십 중반넘으면 푹 패이고
    눈꺼풀 늘어져요. 저도 한 45세쯤 잘라내고 쌍겁할거에요

  • 15. 그리고
    '19.12.3 11:33 PM (70.106.xxx.240)

    누구나 20대때 눈하고 40다 된 눈모양은 다르죠!
    하다못해 연예인들도 그런데요

  • 16. ....
    '19.12.4 12:26 AM (58.231.xxx.229)

    저 눈 참 예쁜데도 자세히 보면 한쪽눈 풀려있고 그랬어요
    저는 인디언주름이 참 거슬리는데 남들은 모르더라고요 필러 넣으려다 포기했어요
    저랑 나이 비슷한데 우리 그냥 받아들이며 살아요
    괜히 더 했다간 지금의 눈도 그리워질 수 있어요

  • 17. ㅁㅁ
    '19.12.4 12:27 AM (121.125.xxx.47)

    나이 들면 쳐져서 어쩔 수 없죠
    하다 못해 5년 전과도 다르던걸요ㅠㅠ
    저도 20대 30대 때는 눈 예뻤어요. 쌍꺼풀 작지만 깊어서 이국적이라는 소리도 많이 들었는데
    40 중반인 지금은.. 많이 쳐졌어요.
    그냥 그러려니 하고 살아요 저는. 딴데 다 늙어가는데 눈만 땡그랗게 젊게 한다고 뭐 달라지나요. 밸런스만 안 맞지.
    자연스럽게 늙어가는 것, 받아들이면 마음 편해요.

  • 18. ....
    '19.12.4 1:32 AM (221.157.xxx.127)

    니이들면 눈이 젤 늙어요

  • 19. ..
    '19.12.4 8:17 AM (218.39.xxx.153)

    잘라내지 말라고 하더군요
    눈꺼플 위에 있는 살이 대체불가 얇은 살이라서 잘라내는 순간 자연스러움은 사라진다고..

  • 20.
    '19.12.4 10:51 AM (175.117.xxx.158)

    성형은 미묘하게 한번하면 주변 발란스가 깨지면서 계속해야 한다네요 피부가 의사가 티비에나와서 ᆢ
    그게 결국 피부가 늙으면서 쳐지는건데 모양이 틀려지니 계속 뜯어고치는거래요ᆢ그래서 계속 뜯고 땡겨야한대요 ᆢ못견디고 무서운거죠
    눈안감겨 나중에 후회말고 멈추세요 4번도 작은건아닌ᆢ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8129 자동차 보험 접수 ... 11:46:31 7
1198128 학교안가도 8:30까지 건강상태보고시키는학교 ... 11:46:18 30
1198127 태릉골프장 절반은 녹지조성.학교 추진.jpg 4 짝짝짝 11:43:04 169
1198126 소리나는 이모티콘 막~보내면 안되겠죠ㅠ 5 카톡 11:41:24 111
1198125 커피숍인데 본인음악 트는 사람도 있네요. 3 ... 11:38:10 255
1198124 삼물을 12만에 천주 샀는데 삼디로 갈아탈까요 4 주식 11:35:53 306
1198123 눈, 간단하지만 중요한 체크 꼭 해보세요. ... 11:34:43 329
1198122 도시 민박(에어비앤비)을 국내인도 이용할 수 있는 법이 생긴다면.. 1 .. 11:27:02 141
1198121 귀 안 뚫은신분 계신가요?(40~50대) 12 ㅇㅇ 11:25:03 515
1198120 엄마,여동생과 호캉스 어떨까요? 추천부탁드립니다.^^ 9 처음여행 11:23:40 389
1198119 임대 아파트 조건이 월소득 223만원 이하 26 ㅇㅇㅇ 11:20:38 1,298
1198118 공급부족 타령하니 정부가 공급 폭탄을 투여했네요. 34 .... 11:12:52 1,563
1198117 카카오랑 네이버 지금 들어가서 장기로 가지고 있으면 괜찮을까요?.. 4 ... 11:12:36 594
1198116 귀 뚫은지 오래되서 반만 들어가는데 6 ... 11:11:32 445
1198115 이낙연 의원 당대표 경선 후보 연설.. 이런 모습은 첨 8 ㅅㅇㅅ 11:11:28 420
1198114 태극기부대 아줌마들 하는 짓 진짜 가관이네요 13 .;. 11:10:11 512
1198113 가슴아프고 난뒤 얼마후에 생리하시나요? 4 궁금하다 11:10:07 182
1198112 대통령 하나만 바뀌였다에서 180석의 위력이 나타나네요 13 마음먹은대로.. 11:09:19 658
1198111 선생님들도 평가제 도입해야해요 가장쉬운방법은. 8 ㅇㅇ 11:07:52 439
1198110 부자 되고 싶다면 전세말고 월세 살아라 3 월세의 장점.. 11:06:11 728
1198109 국제선 기내 반입금지품목. 4 ... 11:04:28 299
1198108 8월4일 코로나 확진자 34명(해외유입21명/지역발생13명) 3 ㅇㅇㅇ 11:01:22 356
1198107 공공임대주택 2025년까지 240만호 공급, 25% 규모ㄷㄷ ㄷ.. 14 와우 10:59:42 890
1198106 습도가 높으니 냉장고 고무패킹에 4 소가 10:58:18 725
1198105 공공임대주택 2025년까지 240만호 공급, 전체의 25% 규모.. 38 후덜덜물량 10:56:51 9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