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초간단 몸보신 했어요~~ (마늘올리브유 졸임)

자취생 | 조회수 : 3,876
작성일 : 2019-11-19 19:42:01
감기가 오래가는것 같아서
면역력 차원에서 초간단 몸보신 했어요

진짜 간단한
마늘 졸임~

깐마늘 팬에 잔뜩 올리고
올리브오일 잔뜩붓고
중약불에 한참 두는거예요

마늘을 한 30개~50개는 먹은거 같아요
하나도 안맵고 완전 달큰하고 고소해요
뜨거울때 먹으면 최고 맛있고요!

라면먹으려다가 양심에 찔려서 
호랑이콩 넣고 밥짓고 된장찌개끓이고 
채소 잔뜩넣은 계란말이하고
채소샐러드에 제가 담근김치에..
여기에 마늘졸임 잔뜩 먹었으니
라면보다 10배는 나았겠죠?


마늘졸임은 여기서 배운 팁이예요
감사합니다   친절하신 82님들~ ! ^^
IP : 39.7.xxx.45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망고나무나무
    '19.11.19 7:43 PM (39.7.xxx.151)

    간은 소금으로 하나요

  • 2. 장미~
    '19.11.19 7:44 PM (117.111.xxx.52)

    뚜껑은 닫고하나요?

  • 3. 원글
    '19.11.19 7:44 PM (39.7.xxx.45)

    간은 안했어요
    근데 그 자체로 넘 맛있어요
    그래도 빈속에 먹는것보다 밥먹을때 먹는게
    안전하고 좋을듯 합니다.
    그래도 마늘이니까..

  • 4. 원글
    '19.11.19 7:45 PM (39.7.xxx.45)

    뚜껑을 닫으면 수증기가 떨어져서 안좋을듯 해서
    저는 뚜껑 열어놓고 햇고요

    마늘 졸이고 남은 기름으로
    계란말이 햇더니 딱 좋았어요
    (이 기름으로 오뎅같은거 볶아도 좋을듯)

  • 5. ......
    '19.11.19 7:47 PM (112.144.xxx.107)

    그 기름과 마늘 한 국자 퍼서 마른고추 한개 잘라넣고
    바글바글 끓이다가 삶은 파스타면과 파스타 삶은 물 반컵 정도 넣고 잠깐 볶은 뒤 소금 후추로 간 맞춰 먹으면 알리오 올리오에요. 맛나요.

  • 6. 어머나
    '19.11.19 7:50 PM (116.36.xxx.231)

    마늘졸임 글 못봤었는데 이 글 보고 배우네요!
    저 마늘 좋아하는데 이렇게 해먹으면 평소에도 먹겠어요~~^^

  • 7. ㅇㅇ
    '19.11.19 7:51 PM (223.62.xxx.34)

    푹 익을정도로 졸이는지..아님 약간 말캉한 식감? 맛보고 안메우면 되겠죠? 마늘 좋죠..ㅎㅎ

  • 8.
    '19.11.19 8:19 PM (58.140.xxx.221)

    19개월 아기도 그렇게 해서 몇알 먹여도 될까요
    열감기 끝이라 온몸에 열꽃이 피고 입맛도 없는지 밥도 영 못먹어요

  • 9. .....
    '19.11.19 8:26 PM (112.144.xxx.107)

    윗님 애기는 먹이지 마세요.
    맵진 않은데 그래도 아기들 먹일 음식은 아니에요.

  • 10. 아오
    '19.11.19 8:38 PM (59.6.xxx.232)

    올리브마늘향이 여기까지 나는것 같아요.
    지금 한번 구워볼까 생각 중.

  • 11. ㅇㅇ
    '19.11.19 8:47 PM (121.152.xxx.203)

    우와 우왕
    원글도 댓글도 너무 좋아요!

  • 12. 지옥의
    '19.11.19 11:39 PM (39.122.xxx.59)

    지옥의 방귀을 맛보시게 될겁니다
    그거 먹고 방귀가 너무 매워서 기침이 났어요 ㅠㅠ
    과장 아니고 화생방훈련 ㅠㅠ
    남편은 너무 창피해서 반차 내고 집에 왔어요 방귀때문에 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1459 시댁이 같은 서울이면 한달에 몇번 만나시나요? ㅇㅇ 23:26:21 3
1231458 친정엄마랑 통화했는데 .. 23:20:23 181
1231457 스벅 캠핑체어 편한가요? 2 111 23:19:44 113
1231456 사망신고 1 로al 23:19:40 149
1231455 방사선 동위원소치료... 까실이 23:17:02 73
1231454 그것이 알고싶다 이종운 변호사 사건 ... 23:15:32 270
1231453 시그널 2도 빨리했으면 좋겠다는 ... 23:12:29 106
1231452 사는게 참 힘들고 외롭네요 3 ... 23:10:45 504
1231451 아는분이 이중섭 그림 진품을 소장하고 계신데 11 .. 23:08:15 800
1231450 반려견 반려묘 키우는분들 명절이나 여행 어떻게 하시나요 6 냥이 23:03:14 237
1231449 추석... 부모님 만나러가요... 5 ^^ 22:48:37 984
1231448 인성은 나이하고는 상관없나봐요 7 .... 22:44:51 729
1231447 저녁 굶었는데 이시간에 뭐 먹을까요? 12 집에옴 22:42:30 843
1231446 고1이번 모의고사 2 ㅇㅇ 22:39:12 422
1231445 지금 달 옆에 토성 목성 맞아요? 6 사과좋앙 22:38:00 866
1231444 LA갈비 난생 첨 해보고 싶어서요 6 정육점갔더니.. 22:35:33 693
1231443 비숲 다음주 예고 8 예고 22:33:56 1,341
1231442 여러분. 사빈느 드비에의 새 음반이 나왔어요! rannou.. 22:33:54 146
1231441 사주에서 편재 질문 3 ... 22:30:29 474
1231440 비숲작가는 중간에 5 .. 22:29:25 1,235
1231439 별거중 노부부 한쪽이 떠날경우에 6 ㅇㅇ 22:28:16 1,283
1231438 제가 이상한 걸까요..의견 16 무섬 22:25:52 2,439
1231437 활전복 김치냉장고에 4일 있었어요 6 궁금 22:23:39 540
1231436 초4 연산실수 계속 하는 아이. 3 ........ 22:23:09 487
1231435 코다리 성공 7 박수~ 22:21:57 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