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최근에 홈쇼핑으로 옷을 4번 주문했는데요

봄날 | 조회수 : 5,558
작성일 : 2019-11-19 09:09:10

최근에 홈쇼핑으로 옷을 4번 주문했어요.

혹하게 괜찮아 보이더라구요.

그런데 4개 중 1건만 사고, 나머지 3개는 반품했어요.

어찌 그렇게 쇼 호스트들은 거짓말을 잘할까요, 아니면 제가 바보일까요. 아니면 제 옷걸이가 별로일까요.

어쩃든, 날씨가 추워지고이러니, 무료반품 슝슝 잘 되지만 택배 하시는 분들께 너무 죄송한거 있죠.


홈쇼핑에서 반신반의 하는 물건을 구입했을 경우 저만의 팁 하나 드릴께요!


박스가 오잖아요. 그러면 살까 말까 망설이는 제품을 박스 하단을 뜯으세요.바닥이요.

그러면 반품하기가 박스 재포장 할때 훨 용이하잖아요.ㅎㅎ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IP : 220.118.xxx.82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1.19 9:11 AM (220.123.xxx.111)

    괜찮은건 뭐였어요?

  • 2. 봄날
    '19.11.19 9:11 AM (220.118.xxx.82)

    괜찮은거 딱 하나는 양면으로 입을 수 있는 코트? 였어요. ㅎㅎ겨울 코트요. 10만원 초반대요

  • 3. 모모
    '19.11.19 9:13 AM (223.38.xxx.77)

    전 128000원짜리
    캐시미어 니트요
    비싸게주니 확실히 좋네요

  • 4.
    '19.11.19 9:14 AM (175.127.xxx.153)

    그럼 쇼호스트들이 방송하면서 고갱님 요 제품은 별로 입니다 적당히 알아서들 사십쇼 책임못집니다 그럴까요 밥줄인데..

  • 5. 그래서
    '19.11.19 9:20 AM (110.5.xxx.184)

    저는 홈쇼핑 채널은 아예 건너뛰어요.
    사기꾼 약장수같은 말투도 싫고 품질 별로인거 뻔히 보이는데 사라고 부추기는 그 속물스런 표정도 싫고.
    외국살다 와서 외국제품에 익숙한데 거기서 파는 거 한번 보니 가격도 디자인도 어디 아웃렛 구석에나 있을 듯한 것들을 얼마나 비싸게 파는지.
    채널 삭제할 줄 몰라서 그냥 두는데 저희 집에서 안보는 채널들입니다.

  • 6. 그러게요
    '19.11.19 9:20 AM (223.62.xxx.48)

    사람마다 다른듯요
    주변에선 홈쇼핑으로 옷 사입는사람 몇 있어요
    그 사람이 입으면 괜찮아보이는데
    저는 사는족족 반품이어서 이젠 구경만합니다
    요즘 tv는 재밌는거하면 안되는 법이라도 있는지
    도무지 볼게없어요
    집안에선 백색소음 비슷한 용도로 tv를 켜놀때 홈쇼핑 자주 켜놔요
    일하고 왔다갔다하며 듣기엔 생동감도 있고
    설명하는 상품 눈으로 보며 호스트의 말빨이 어느정돈지 가늠하는 재미도 있고요
    중소기업들 살리는 기능도 하는 반면
    결국 사놓고 활용안하는 애물단지 만드는게 홈쇼핑같아요

  • 7. ...
    '19.11.19 9:23 AM (58.148.xxx.122)

    그 무료 반품도 몇번 하면 블랙리스트 올라가요.
    그럼 무료반품 더 이상 안된대요.

  • 8.
    '19.11.19 9:24 AM (1.237.xxx.64)

    몆번 사보니까 다수의 고객들 몸에 맟추려니
    옷자체가 크게 나오고
    전체적으로 벙벙
    소재도 방송중에
    고급스럽다 난리인데
    막상 보면 역시 뻣뻣 하고
    번쩍거리고
    지나가다 같은옷 입은사람
    마주치고

  • 9. 도토리키재기
    '19.11.19 9:26 AM (211.36.xxx.200)

    지나가다 같은옷 입은사람 마주치고22222

  • 10. ...
    '19.11.19 9:40 AM (223.62.xxx.91)

    비싼 거 사면 되긴해요.
    아우터는 30만원 이상, 단품은 하나당 7만원 이상 정도는 마음에 쏙 들긴 했어요.
    그 이하는 가성비 상품인 것 같아요.

  • 11. 소니
    '19.11.19 9:46 AM (223.62.xxx.6)

    옷은 절대 사지 말아야지..버린게 얼만데, 그러다가도 또 예쁜언니들 말솜씨에 속아서 또 사고 또 버리고 ㅎㅎ
    작년에 청바지, 블랙진 바지 세개 세트를 샀는데 제가 키가 좀 작습니다..그런데 바지가 다 짧아요..저야 입을 수 있지만 이걸 누가 입을까 궁금하더라구요..바지 세 개가 허리 사이즈 다 달라서 어떤건 헐렁, 어떤건 정사이즈,..입다보니 길이는 점점 짧아지고..그래도 10 만원 주고 버린 니트보다는 활용성 있네요..이젠 안속아야지 ㅠㅠ

  • 12.
    '19.11.19 9:46 AM (222.232.xxx.107)

    몇번 사서 반품하고 나니 못사겠더라구요. 홈쇼핑 채널을 다 삭제했어요. 속편해요. 살까말까 고민안해도 되공

  • 13. ㅇㅇ
    '19.11.19 9:49 AM (119.194.xxx.243)

    여러개 묶음상품말고 단품이나 가격대 있는 상품들이 입을만 해요.

    홈쇼핑에서 40만원정도하는 롱패딩사서 5년째 잘 입고 있어요.

  • 14. 이번엔
    '19.11.19 10:02 AM (175.209.xxx.144)

    이번엔 성공했어요.
    목쉐터 4가지 색상에 칠만원대 색이 이뻐서 샀고
    남편 바지 3종에 5만원대
    만족해요.
    하지만 거의 다가 실패였었어요.

  • 15. 정말
    '19.11.19 10:24 AM (223.38.xxx.192)

    궁금한게 그 가격대에 백화점급 품질을 바라는거예요.
    왜 그 가격에 팔겠어요. 물류 광고 인건비 제외하면 원가 얼마 되지도 않는 박리다매 저가 상품인데...
    홈쇼핑은 저렴하고 무료반품되니 사는거잖아요.

  • 16. 당근
    '19.11.19 10:29 AM (211.36.xxx.101)

    걔네야 거짓말로 먹고사는거 아닌가요? ㅎ

  • 17. ?
    '19.11.19 10:51 AM (27.176.xxx.218)

    모델이 힐 신고 입어도 별로던데.

  • 18. 저도
    '19.11.19 11:25 AM (211.114.xxx.15)

    요즘 tv는 재밌는거하면 안되는 법이라도 있는지
    도무지 볼게없어요
    집안에선 백색소음 비슷한 용도로 tv를 켜놀때 홈쇼핑 자주 켜놔요
    일하고 왔다갔다하며 듣기엔 생동감도 있고
    설명하는 상품 눈으로 보며 호스트의 말빨이 어느정돈지 가늠하는 재미도 있고요2222222222

  • 19.
    '19.11.19 12:06 PM (119.198.xxx.247)

    어제는 바지를 파는데 철퍼덕 아빠다리를 뭘믿고한건지
    고객님 이바지는 한정식 같은데 가서 툭툭앉았다 털면 됩니다
    하는데 무릎이 안들어가니 한참동안 화면을 자료화면만 보여주고
    자꾸 모로서서 한다리를굽히고
    카메라줌인은 무릎밑만하고 풀샷은 아주멀리
    내가 아주 조마조마해서.
    결국 아이보리색을 호스트가입었는데 끝까지 무릎안들어감

  • 20. 요령
    '19.11.19 12:47 PM (211.252.xxx.129)

    전 자주는 아니지만 가끔 샀는데 다 성공했어요
    사면서 터득한 요령?인데 쇼호스트 중에 나랑 체격이랑 생김새 스타일이 유사한 호스트가 입은 것 중에 화면에서 괜찮다 싶은건 사면 거의 성공이더라구요.
    그런데 나랑 다른 유형의 호스트가 입어서 이쁜건 거의 다 별루 ㅠ.ㅠ

  • 21. .....
    '19.11.19 5:56 PM (125.136.xxx.121)

    바지3개 79000짜리 사서 오늘하루 입었는데 가랑이사이가 벌써 보풀이 어미어마하네요.
    올겨울입고 버려야할듯.. 앞으론 안사야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3144 대학생 과외로 동기부여 될까요? 5 아줌마 2019/12/09 443
1563143 과거사법을 자한당이 미루는 이유 6 ㅁㄴㅇ 2019/12/09 443
1563142 친구 아이가 발표인데 질문이 있어요. 5 내일 2019/12/09 892
1563141 토트넘, 손흥민 골 모든 각도 영상공개, 전세계 네티즌 찬사[영.. 12 눈을뗄수가없.. 2019/12/09 2,311
1563140 스트레칭 좀 해 봤다 하시는 분들? 4 나!!! 2019/12/09 859
1563139 요리중 냄비 뚜껑 열면, 뚜껑은 어디에 두세요?? 19 궁금 2019/12/09 1,384
1563138 팥찜질팩 사용법 좀 알려주세요 2 관절아 2019/12/09 360
1563137 생활의 달인 리포터들 5 인재부족? 2019/12/09 1,173
1563136 군산 현지인이 적는 군산 맛집 30 ... 2019/12/09 2,480
1563135 이원진 시작되는 연인들을 위해 아세요? 6 ..... 2019/12/09 727
1563134 박희태 저 인간도 참 오래 살겠네요. 2 형제복지원 2019/12/09 695
1563133 저도 대학입시때 상처.. 4 저도 2019/12/09 1,285
1563132 황인정-너를 보낼수없는이유 3 뮤직 2019/12/09 328
1563131 펌)뉴스공장 게시판 팩폭 댓글 19 ... 2019/12/09 2,151
1563130 집때문에 속 타들어가요 20 새댁 2019/12/09 3,303
1563129 청소년 교류(국제적 또는 국내) 혹시 있나요.. 2019/12/09 129
1563128 제발 내일 좋은 소식 있기를. . 32 그냥 2019/12/09 3,439
1563127 대학 붙었는데도 기쁘지가 않아요. 6 ... 2019/12/09 4,024
1563126 리니지M 광고 멋지지 않나요? 12 광고 2019/12/09 992
1563125 9:30 더룸 1 본방사수 2019/12/09 289
1563124 서울대 전기정보, 충남의 27 서울대 전기.. 2019/12/09 2,292
1563123 개업 1년 변호사 사무실 선물 추천해 주세요 5 지인 2019/12/09 430
1563122 낮에 총 쏘는 꿈 글 썼는데 진짜 합격이요 19 2019/12/09 2,850
1563121 90년대 학번분들 에메랄드캐슬의 발걸음 아시나요? 14 싱글이 2019/12/09 1,206
1563120 장점이 참 많은 엄마인데 이 단점으로 인해 만남이 꺼려져요. 4 .... 2019/12/09 2,0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