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첫눈 오면 뭐할건가요

렛잇스노우 | 조회수 : 1,497
작성일 : 2019-11-18 00:36:50
첫눈! 하면 설레임의 느낌이 있어야 하는데
왜 덤덤한지
그래도 막연히 기다리긴 해요
며칠 전에 서울은 새벽인가 첫눈 왔다던데
내가 봐야 그게 첫눈이죠 ㅋ
이번에 첫눈 오면 뭐 하고 싶으세요?
아직 계획이 없어서 이것저것 생각만 하네요
IP : 223.38.xxx.120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ㄹㄹ
    '19.11.18 12:42 AM (61.32.xxx.77)

    첫눈 오면 그냥 첫눈을 볼거에요.
    그 외의 감흥은 못느껴요.
    나이가 드니 그러네요.

  • 2. ..
    '19.11.18 12:43 AM (222.237.xxx.88)

    젊으시구나.
    첫눈에 의미를 두다니..

  • 3. .....
    '19.11.18 12:47 AM (125.185.xxx.24)

    카페 가서 커피 마시면서 바깥 구경 할거에요 ㅋㅋ

  • 4. 싫어
    '19.11.18 12:47 AM (223.62.xxx.168)

    눈오는거 싫어요
    눈 생각하면 길미끄러운데 짜증나 이 생각뿐

  • 5. 음~~~
    '19.11.18 12:57 AM (121.139.xxx.136)

    도깨비 소환하구 싶어요~^^
    나만의 도깨비^

  • 6. ㅇㅇ
    '19.11.18 1:11 AM (180.230.xxx.96)

    첫눈은 좋아하지만 막상은 추운거 싫어해서 아마
    따뜻한 집안에서 창밖을통해 내리는눈 바라볼거 같아요 ㅎ

  • 7. ///
    '19.11.18 1:27 AM (58.238.xxx.43)

    첫눈이 잘 안옵니다
    -남쪽지방-

  • 8. ...
    '19.11.18 4:06 AM (58.236.xxx.31)

    집에서 보일러 지지며 눈구경요
    그러다가 공기 답답하면 창문열고 환기. 단 몸은 이불속에

  • 9.
    '19.11.18 4:36 AM (118.222.xxx.21)

    애들 등살에 아파트서 썰매 일어주고 있을듯요.

  • 10. 가지않은길
    '19.11.18 9:25 AM (110.5.xxx.184)

    저는 첫눈이 내리면 그 눈을 보면서 제 인생에 첫눈이 오던 날들을 기억 속에서 다 꺼내보곤 해요.

    초등학교 때 첫눈 맞으며 방방 뛰던 나
    중학교 때 시꺼먼 교복입고 첫눈 맞으며 베프들과 수다떨던 나
    시험에 치여 괴로워하면서 눈 맞던 나
    대학생이 되어 새로이 사귄 학교와 동아리 친구들과 징하게 놀러다니며 첫눈을 맞은 나
    지금의 남편과 연애하며 첫눈 왔다고 전화로 소식 주고받던 나
    갓난아이 젖먹이며 나가지는 못하고 내리는 눈을 바라보아야만 했던 나
    외국에 나가 뒷마당 널찍한 집에 사는 이유로 첫눈이 오면 눈치울 생각에 까마득해하던 나
    선거 때 82에서 한국의 새벽 알바퇴치 담당을 자처하다가 맞이한 첫눈에 좋아하다가 폭설로 변해서 전기끊김을 당했던 나 ㅎㅎㅎ
    이제는 아이들도 다 커서 독립해 나가고 나니 첫눈이 오면 겸사겸사 전화걸어 거기는 눈 왔냐고 묻는 엄마가 된 나

    올해는 어떤 내가 될지는 아직 모르겠네요.

  • 11. 강아지랑
    '19.11.18 9:49 AM (61.105.xxx.161)

    밖에 나가서 뛰어다니고 싶으나 강아지를 안키우는지라 ㅠ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5009 '송철호 단독 공천·靑과 공약 협의·장관 울산 방문' 그대로 실.. 이거 05:57:35 35
1565008 곰탕집은 남자가 신체접촉은 인정했네요 ... 05:46:13 185
1565007 진짜 저는 왜 남편같은 놈이랑 결혼했을까요? 내눈안칭찬해.. 05:42:10 253
1565006 19) 여성성이 강한 남편은.. 보통 밤일 관심없지않나요? 5 파스 04:58:27 707
1565005 오늘의 뉴스공장 12월13일(금)링크유 Tbs안내 04:55:51 117
1565004 비트ㅡ얼마나 쪄야해요? 2 비트 03:49:08 325
1565003 강사)고등수학 수업 경험이 과외밖에 없는데 고등 03:48:28 154
1565002 곰탕집 성추행 판결 비난하는 사람들 6 ... 03:12:35 838
1565001 저처럼 심약한데 큰일당하면 능력치 올라가는 사람 있나요? 8 ㅇㅇ 03:11:21 649
1565000 지소미아 파기 결정 후 안보 상황 변화 7 자유 02:47:56 664
1564999 제주도 농장 직배송귤 1 마수니 02:46:29 508
1564998 저도 성추행 고소하고 뒷소문 돌았었어요 7 O 02:44:26 1,188
1564997 한앙대와 인하대 수시 대학 02:28:14 247
1564996 167에 52kg 이제 놓아주려 합니다 7 마흔한살 02:25:48 1,875
1564995 옛날 배우중에 홍리나씨 라고 기억하시나요 8 .. 02:09:45 2,566
1564994 가장 후회되는 일. 5 이불킥 02:00:51 1,137
1564993 앞뒤없이 현정부 사건을 반대하는 사람은 22 01:52:11 554
1564992 스쿨존만이아니라 음주처벌도 강화해야함 23 ㅇㅇ 01:45:20 1,237
1564991 디지털피아노 5 ㄱㄱ 01:34:22 291
1564990 곰탕집 성추행 옹호하는 한국남자들 정말 웃겨요 20 .. 01:21:58 1,759
1564989 요샌 돼지엄마의 인기가 이해됩니다 6 01:21:00 1,644
1564988 이남자는 호감일까요 호의일까요 5 ㅇㅇ 01:16:40 625
1564987 민식이법 개정 요구 청원 올라왔어요 13 ㅇㅇ 01:12:23 594
1564986 개그맨들 폭력적 똥군기가 문제죠. 6 ... 01:11:07 844
1564985 중3아들이 학교 2주일 쉬겠다는데... 5 @@ 01:11:04 1,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