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여기 글을 쓰시는분(작가) 계신가요?

혹시 | 조회수 : 793
작성일 : 2019-11-15 09:49:21

아이가 초3 인데 글을쓰는것을 좋아합니다

한번씩 판타지 소설 같은것을 적어두기도 하는데 제가 읽어도 재미있어요.

이런 소질을 살려 주려면 어떻게 지도 해야할 지 모르겠어요


아이가 생각이 넘쳐날땐 노트북앞에서 1~2시간씩 꼼작도 안하고 이야기(소설)를 적어 글로 남깁니다.

저 혼자 보긴 아까운 재미있는 내용이고 초등학생치고는 표현력이 좋아요...


글쓰기 한 것을 다듬어 주고 소질을 개발 해 주고 싶은데

오히려 상상력을 망칠까봐 거의 쓴 글에대해 교정이나 조언을 해주지는 못하고 있어요


아이가 김영하 작가를 좋아하는데..

작가로 키울 생각이 있는거는 아니지만

남다른 아이의 글쓰기 능력을 잘 키워 주고 싶은데 방법을 모르곘어요



IP : 14.43.xxx.1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스티븐 킹
    '19.11.15 10:12 AM (58.230.xxx.138)

    어릴 때 글 쓰면
    엄마가 재밌다고 돈 내고 읽었대요.
    그게 굉장한 힘이 되었다고 하더군요.
    지금은 교정 이런 거 말고
    본인의 글쓰기를 마구마구 응원해주는 게
    중요하지 않을까요

  • 2. ....
    '19.11.15 10:34 AM (108.41.xxx.160)

    그냥 두고 격려만 해주세요. 너무 재밌다. 이런 식으로 .
    교정이라뇨.? 상상의 나래를 마음껏 펼치도록 해주세요.

  • 3. 우리딸이
    '19.11.15 11:30 AM (121.179.xxx.235)

    어렸을때 초 중때
    끄적끄적 소설방 블로그 운영허면서
    2천편 넘게...

    고등학교 가서 그것
    전부 초기화 시키고는 지금 대학 졸업반인데
    그 시절 이야기함서 그냥 웃어요
    그런것은 그닥 뛰어난 재능이 아니었다고...

  • 4. ...
    '19.11.15 11:49 AM (110.14.xxx.72)

    아뇨, 글을 쓰고 완성하는 것 자체도 타고난 능력입니다.

    초3인데... 너무 교정해주지 마세요. 글쓰기 선생님 붙여주시지도 마세요. 틀만 만들 뿐예요.

    요새는 플랫폼도 다양해서 예전보다는 길이 많을 거고요.
    꼭 응원해주세요.

  • 5. ㅇㅇ
    '19.11.15 11:51 AM (211.186.xxx.68)

    작가는 아니지만,,,,
    일단은 그글들을 쭉 모아놓으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블로그하시길 권합니다. 일단 비밀 블로그로 차곡차곡 모아놓고, 가족 친지 친구들에게만 공개하는거지요,.
    읽고 댓글을 달게 하는 거죠. 그럼 아이가 그 반응으로 이렇게 저렇게 바꾸어 써볼겠죠?
    그럼 그게 1차 성장이 될겁니다.
    계속 쓰겠죠? 이런 아이는 안쓰고 못베기니까.
    그럼 중학생이상 되고 계속썼다. 작품수도 많다. 그럼 어느정도 추려서 필명으로 온라인 투고 하는거지요.
    글만 좋고 하면 그다음은......
    응원합니다.
    나중에 유명 작가 되어서 꼭 글 올려주세요!

  • 6. ...
    '19.11.15 1:24 PM (58.233.xxx.49)

    글 오랫동안 배웠는데요, 지금은 즐기면서 쓰도록 지켜봐주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맞춤법이나 띄어쓰기, 어쩌다 나오는 비문 등은 쓰다보면 스스로 정리할 수 있어요. 대신 좋은 글도 많이 읽게 해주세요. 두고두고 읽히는 고전은 글쓰기 공부에 큰 도움이 돼요. (여기서 고전은 어느 시대에서나 독자에게 읽히는 글이면 가능해요.) 자녀분이 좋은 작가가 되길 바랄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4833 성범죄자 옹호 놀랍네요. 25 .. 2020/07/11 1,524
1184832 잘못 없으면 왜죽죠? 13 음음 2020/07/11 1,835
1184831 오랫동안 소화불량으로 시달려 보신 분 계신가요? 13 건강 2020/07/11 1,135
1184830 서울시민이 아니라 박원순시장 업적을 구체적으로 35 ㅇㅇ 2020/07/11 1,754
1184829 컴퓨터 자판이 ㄱ이 ㄲ ㅈ이 ㅉ 이렇게 됩니다 5 .. 2020/07/11 787
1184828 그나 저나 윤미향착복 사건은 왜 이리 조용하죠? 12 검새들 2020/07/11 740
1184827 연극 환생경제는 왜 전남 곡성에서 했을까? 1 질문 2020/07/11 443
1184826 성범죄자에게 꼭 필요한 형벌 23 .... 2020/07/11 1,742
1184825 굿 모닝 1 바람 2020/07/11 369
1184824 세금으로 성추행 피의자 시민장 반대 22 청원 2020/07/11 1,472
1184823 왜들 이러세요?? 29 아줌마들 2020/07/11 2,536
1184822 2주택 취득세 8프로 부부합산인가요? 11 2020/07/11 2,089
1184821 노인이 죽으면 도서관이 하나 없어진다 했는데.. 시장님 애.. 4 ㅇㅇ 2020/07/11 2,406
1184820 에이스침대 스프링소리 4 제목없음 2020/07/11 739
1184819 예전에 핫했던 양파볶음밥 레시피 좀 찾을 수 있을까요? 3 ... 2020/07/11 1,533
1184818 보험청구 해야하는데 택시 타고 못받은 영수증 받을려면 방법 있을.. 1 문읱 2020/07/11 525
1184817 신현준은 9년간 매니저의 동생에게 학비를 대줬다고 했는데 2 ........ 2020/07/11 8,227
1184816 사위 외도후 21 장모 2020/07/11 7,765
1184815 청와대 왜 이러죠? 30 sj 2020/07/11 4,189
1184814 이번 부동산 정책 효과있을 것 같아요. 15 ... 2020/07/11 2,585
1184813 부동산정책 잘못" 64%..문 대통령 지지율 40%대 .. 33 김현미경질 2020/07/11 2,516
1184812 부산 날씨 괜찮아요? 3 love 2020/07/11 820
1184811 (해외거주) 재취업 기회가 왔는데 고민이예요. 11 고민 2020/07/11 1,898
1184810 이석증..오래 누워있어도 오나봐요.. 9 디스크 2020/07/11 2,455
1184809 대학병원 치과 2 ㄴㄴ 2020/07/11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