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반대로 성실하지 않아서 화나는데요

재수생맘 | 조회수 : 1,477
작성일 : 2019-11-15 08:20:28
재수생 아이가 모의고사가 잘나와서인지,,
올1이었어요.
그래서인지 절실하지는 않게 공부하는 게 보였어요.
그치만 고집이 세고 상처를 잘 받는 아이라 재수기간 암말도
못했어요.

어제 수능 1등급이 하나도 없어요...
어떻게 된거죠??
아이는 자기가 믿을 수 없는 성적이라며 괴로워하고
정신과상담을 받아보고싶다며 괴로워하네요
최선을 다하지는 않았으면서 시험성적 받고는 힘들어하는 모습 보니
아이가 얄밉네요.
IP : 175.243.xxx.230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맞습니다.
    '19.11.15 8:22 AM (180.68.xxx.100)

    성실한데 결과가 기대에 못 미치면 안타까운 마음, 속상한 마음이 드는데 성실하지 않으며 자식이 미워서 힘듭니다.^^;;
    성실함은 늦더라도 빛을 발하지요.

  • 2. 원글
    '19.11.15 8:25 AM (175.243.xxx.230)

    작년에 원서 쓸때도 제가 애간장을 태우고 진학사 수없이 들락거리고
    발표때도 얼마나 속앓이를 했는지ㅜ
    아이는 수능후 몇달씩 게임만 하고요ㅜ

  • 3. 원글
    '19.11.15 8:30 AM (175.243.xxx.230)

    올해도 또 그렇게 보내야해요
    작년의 데칼코마니..
    그렇게 어두운 2년이 흘러만 가겠네요
    언제 아이는 철이 들까요?

  • 4. 나도 망
    '19.11.15 8:40 AM (59.12.xxx.43)

    원글님 아이 너무 미워하지마세요
    저도 망친 시험성적 받은 엄마입니다
    어제는 누워서 눈물만 흘렸는데
    다시 맘을 추스렸어요
    성실하지 않게 산 댓가를 지금 받는거라고요
    어디 갈 데도 없는 성적을 받고
    아이는 의기소침했지만
    제가 다시 잘 다독이고 있습니다
    저의 아이는 재수해도 어차피 성실하지 않은 아이여서
    지금과 비슷한 성적 받아올 것 같아요
    성실한 모습을 보였다면 재수라도 해 줄까 할텐데 지금은 아니랍니다
    아직 너무 어린 20대잖아요
    인생의 한고비 넘고 있는겁니다
    지나가고나면 그때 그리 살았던 걸 후회할겁니다
    후회할때 부모한테 미안해서라도 더 잘 살 수 있도록
    우리 아파도 티내지 말고
    이 고비 잘 넘겨요
    이건 원글님과 제게 남기는 독백입니다

  • 5. 원글
    '19.11.15 9:35 AM (175.243.xxx.230)

    윗님 글이 많은 위로가 되네요ㅜ
    윗님도 기운내세요..

  • 6. 솔직히
    '19.11.15 9:59 AM (223.33.xxx.7)

    그런 성격 조차도 타고나는거예요.

    성실한것도 타고 나는거고요.

    물론 부족한 부분은 노력을 해야 하는거지만, 단순히 왜 성실하지 않냐고 하는건 왜 못생겼냐고 하는거랑 비슷하죠.

    덜렁거림이나 산만함이 지나치면 adhd일수도 있고요. 이건 약 먹는 방법밖에 없음.

  • 7. 원글
    '19.11.15 10:09 AM (175.243.xxx.230)

    윗님!!223님
    다 안다구요
    성실하지는 않고 이상은 높으니 화가 난다구요!
    님이나 글 해독 능력을 키우세요
    불난 집에 부채질하는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3208 방학이라 수학선행 영어단어 리딩서 시키는데 6 에고 2020/01/15 1,571
1583207 지지고볶고 평생..... 1 줌마 2020/01/15 1,312
1583206 네이버는 바쁜 벌꿀이네요.JPG 8 4월한일전 2020/01/15 2,048
1583205 딱딱한 천가방을 사려고 하는데 막막하네요 3 .. 2020/01/15 1,501
1583204 이사오고 Led조명으로 다 했는데 이게 눈이 나빠진다면서요?ㅜ 7 ㅇㅇ 2020/01/15 4,392
1583203 아침에 문화센터 다니는데 ㅜㅜ 6 정말 2020/01/15 3,423
1583202 82쿡 악플러들 4 ㄷㅈㅅㅇㅂ 2020/01/15 840
1583201 제주도 - 샤인빌리조트 가보신분 계실까요? 11 레드향 2020/01/15 1,905
1583200 연말정산하실때 1년동안 얼마나 쓰셨는지요? 3 .... 2020/01/15 1,868
1583199 남자애들 겨털나고도 많이 클까요?? 23 ........ 2020/01/15 2,808
1583198 기생충 일본 감독들 리뷰평 ㄷㄷㄷ 15 외국서 더 2020/01/15 7,458
1583197 피아노 학원과 개인레슨 차이-레슨으로 바꿔야 할까요? 4 ㅇㅇ 2020/01/15 1,082
1583196 퀸 내한했습니다. 5 .... 2020/01/15 2,127
1583195 예비후보 110명 '음주운전'..'윤창호법' 비웃는 여의도 5 뉴스 2020/01/15 714
1583194 반찬집 사골국 5 사골 2020/01/15 1,988
1583193 라스 김동완 나와요 6 ... 2020/01/15 2,322
1583192 김서형 멋지네요 12 한걸음한걸음.. 2020/01/15 5,163
1583191 김재원국개 "경찰, 음주 주민 대리운전 해줘야지&quo.. 7 미친넘 2020/01/15 906
1583190 Jtbc뉴스룸 민주당까기 시작 24 그래 2020/01/15 3,670
1583189 피부가 얼굴뼈에 쫙 붙은거 같은 분들은 무슨 시술하신걸까용 9 2020/01/15 4,755
1583188 인사권이 없지 가오가 없는 것이 아니잖아요. 화이팅~^^*ㅋㅋㅋ.. 7 황교익페북 2020/01/15 1,232
1583187 죽기전에 자식 누구에게 더 재산 물려주는문제 6 ... 2020/01/15 2,859
1583186 다들 집값 빠진다고 하면 오르겠죠? 27 에휴 2020/01/15 3,319
1583185 직원 둘이 싸우고 상대방이 퇴사하지 않으면 본인이 나가겠다고 하.. 49 돋보기 2020/01/15 6,069
1583184 저 나이 먹고 연말정산이 아직도 뭔지 모르겟어요.... 8 2020/01/15 2,5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