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울증은 병원가서 약 먹으면 무조건 호전되나요?

.. | 조회수 : 2,288
작성일 : 2019-11-09 19:16:36

무기력증 절망이 너무 심해요

생각이 많다보니 잠도 못잘때 많고요

정신과 몇년 다녀보고 약도 먹고했는데 현실이 너무 엉망이니 호전이 안되네요

주변에서도 딱히 이해해주는 편도 아니고 너무 비교질해서 더 그런지

병원에선 뭔가 해보라고하는데 그럴 힘이 전혀 나질 않아요



IP : 39.7.xxx.20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미
    '19.11.9 7:20 PM (58.121.xxx.69)

    이미드셨다면서요?
    병원 바꿔보시거나
    무조건 밖에 나가시는 걸 추천해요

    저도 약먹고 죽고싶었는데
    나가기 싫은데도 그냥 나가 걷거나
    여튼 밖으로 나갔어요

    많이 나아졌습니다

  • 2. 약먹으면
    '19.11.9 7:27 PM (116.33.xxx.150)

    완화는 되는 것같아요. 맞는 약 찾는게 중요한거 같구요. 지인보니 그닥 완치는 안되는 거 같고... 의사 말로는 움직이는게 약먹는만큼의 효과가 있다고 하네요. 그냥 생각하지 말고 움직여야 된대요.

  • 3. ..
    '19.11.9 7:36 PM (106.253.xxx.12)

    1. 병원에 잘가셔야돼요..

    2. 잘맞는 약을 주는 병원에 가셔야돼요..

    3. 아무효과가 없는것같아도 꾸준히 드셔야돼요

    4. 드시면서 큰 부작용이 느껴져서 괴롭지만 않으면 괜찮습니다.

    5. 부작용이 있거나 불편감이 있으시면 바꾸시고 병원도 바꾸시길 추천합니다.

    6. 그리고 자주 씻고 어디 많이 돌아다니세요.

    7. 씻기 싫어도 머리라도 감으시고 돈이 없어도 차려입고 백화점 나가서
    옷도 구경하고 물건도 구경하고 하셔요.

    8. 내키지 않아도 안좋은 기분을 하기싫어도 해서 좋은 기분으로 만드는게 중요합니다.

  • 4. ..
    '19.11.9 7:39 PM (175.223.xxx.81)

    답답한일 넘기위해 뭔가 해야할 일이 있잖아요...
    직장이든 알바든 기술을 배우든...
    그일을 바닥부터시작해서 3년 정도 버텨네니
    자리도잡고 맘아픈것도 좀 극복이됐어요
    그리고...종교가지구요...


    근데 그전에 증세가 더 심할때는
    저도 아무것도 못하고
    침대에 누워서 거의 하루종일
    잠만 잘수밖에 없더라구요
    정말 혼자 얼마나 많은 밤을 엉엉 울었는지 몰라요...
    가족들은 이해안해줬어요
    전 가족들은 별로 의지가 안됐어요

  • 5. 저도 우울
    '19.11.9 7:41 PM (1.231.xxx.157)

    갱년기 기분장애인지.. 넘 힘드네요
    남 보기엔 힘든 일도 없는데

    그래서 알바 해보려는데 도움이 되겠죠?
    알바몬에서 여기저기 지원해보고 있어요 ㅜ

  • 6. ㅡㅡ
    '19.11.9 8:15 PM (1.237.xxx.57)

    나가세요
    단풍도 보고 햇빛도 쐬고.
    저도 약 먹어봤는데
    처음만 효과있고 바로 부작용 나타나더라고요
    운동, 감사하기 해보고도 안 되면 약 먹으려고요

  • 7. 약드세요
    '19.11.9 9:42 PM (49.196.xxx.198)

    항우울제 가 수백가지 있대요
    전 순한 것 잘 맞아서 몇 년간 간헐적으로 먹었어요
    일단 잠이 안오는 것만 고쳐져도 좋아요

  • 8. 많이
    '19.11.9 10:25 PM (112.133.xxx.6)

    걷거나 돌아다니시거나
    단순노동도 도움되요
    몸쓰는일하면 잡념사라지고
    밤에 잠은 잘 오실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7148 침샘염은 한번 생기면 얼마나 가요? 2 00 2020/08/01 713
1197147 천장 벽지가 늘어졌는데 장마철이라서 그럴까요? 12 벽지 2020/08/01 2,458
1197146 자동차 사고 보험 접수 2 ... 2020/08/01 615
1197145 국내선 비행기 탈 때 소고기나 오이 가져갈 수 있나요? 3 국내선 2020/08/01 1,432
1197144 서울시청 6층 사람들 "성추행 방조? 난 들은 적 없다.. 9 박원순 시장.. 2020/08/01 2,003
1197143 코로나 음성이면 3 ... 2020/08/01 895
1197142 근생 건물 전입신고 되나요 4 oo 2020/08/01 858
1197141 내가 몰랐던 차별금지법에 반대해야 하는 이유 31 잠돌 2020/08/01 1,357
1197140 가방 잃어버릿 것 같아요 7 ㅇㅇ 2020/08/01 2,580
1197139 학창시절 아빠한테 들었던 막말 17 2020/08/01 5,251
1197138 학습지 방문교사 투잡 7 투잡 2020/08/01 2,226
1197137 갈비탕 했는데 고기가 맛이 맹숭맹숭 해요. 10 2020/08/01 1,114
1197136 이수정교수 이름이 많이 올라와서 말인데요 29 그알 2020/08/01 4,205
1197135 기레기들 ...이젠 홍석천까지 소환 함 5 .... 2020/08/01 1,937
1197134 착취당하는 중인데....제 인생이 너무 한심해요. 5 아.. 2020/08/01 3,387
1197133 법 통과랑 전세 소멸이랑 도대체 뭔 상관이래요? 9 ᆞᆞ 2020/08/01 830
1197132 경제성장 전망치 OECD 1위, 전 세계 1위 9 대한민국 2020/08/01 1,166
1197131 '이면 합의서' 문서 위조한 인간 큰일 났네요! 9 ... 2020/08/01 2,256
1197130 저는 임차인입니다 32 /// 2020/08/01 4,903
1197129 지금 막 8월이 됐네요. 3 ㅇㅇ 2020/08/01 1,499
1197128 뉴질랜드 성추행 외교관 면상공개 25 2020/07/31 7,382
1197127 민주당이 우리에게 알려준 참 인재들 9 ... 2020/07/31 1,695
1197126 냄새 원인이 편도결석 때문일까요. 7 구취 2020/07/31 2,968
1197125 친정엄마와 외가식구들 문제 10 ㅇㅇ 2020/07/31 3,080
1197124 원목마루 끈적임 어떻게 청소하나요? 10 끈적끈적 2020/07/31 2,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