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뭐든지 혼자하니 외롭네요.

외롭다 | 조회수 : 4,201
작성일 : 2019-11-09 17:25:11
남편이 점심 먹자고 나가자 하길래 화장도 신경써서 하고
옷도 차려입고 나왔는데 남편은 오늘도 밥만 먹고 집으로 가네요.
나간 김에 점심먹고 날씨 좋으니 바람이라도 쐬고 차도 마시고
싶었는데 눈치없이 밥먹고 자판기커피 혼자 뽑아먹고
집에 가자고.,저는 혼자 백화점 왔는데 뭐라도 살래도 망설여지고
맘에 드든건 비싸고ㅜㅜ
만날 친구도 없고 애들도 제각각 나가버리니 너무 외롭네요.
백화점에 부부들 같이 다니는거 부러워요.
IP : 106.101.xxx.186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먼저
    '19.11.9 5:30 PM (1.225.xxx.117)

    주말에 점심 먹으러 나가는것도 귀찮아하는 남자들도 많아요
    이왕 나온김에 어디가자
    뭐구경좀 같이하자 그러면 안되나요

  • 2. 남편은
    '19.11.9 5:34 PM (106.101.xxx.186)

    돌아다니는거 싫어하는 사람이라 쇼핑가거나 마트 장보러 다녀도 살갑게 봐주고 이런것도 없고 멀찌감치 떨어져
    빨리 가자고 눈치만 주는 사람이라 나갔다 기분 나빠져서 들어와요.

  • 3. 애초
    '19.11.9 6:59 PM (14.41.xxx.158)

    출발할때부터 어디서 뭘 먹고 어디로 가 바람 좀 쐬자고 님이 제시를 해야 그나마 가는 둥하죠

    잘 쏘다니는 남자는 지가 알아서 코스를 돌지만 대부분 남자들이 쇼핑을 하거나 커피숍에 가만 앉아 커피를 마시는 자체를 일이고 성가시다 생각하기에 안하려 하죠

    바람 쐬는 곳 동선을 님이 꿰고 있어 거기 커피자판기나 편의점 있는 곳으로 정해 커피 두잔 사서 마시면서 걸으면 되잖아요 이거 잔머리를 님이 빨랑빨랑 써야 남편 데불고 뭘 하든가하죠 잔소리 한다고 될일이 아님

  • 4. 둥둥
    '19.11.9 7:54 PM (118.33.xxx.91)

    맞아요. 혼자는 외로워요.
    전 남편이 잘 나가는 성격이라 같이 나가고 돌아다녀요.
    근데 남편이 아니라 친구가 필요해요 전.
    친구가 없어요.
    친구 셋이었는데, 하나는 오해가 생겨 멀어졌고.
    오해풀려도, 사소한 오해로 틀어질수 있는 사이는 다시 돌아가지 않더라구요.
    또 한명은 멀리 살아서 만나진 못하고 가끔 전화만 해요.
    남은 한명 가끔 만나는데.. 것도 만나기 힘들더라구요.
    마음맞는 친구 많은 사람 부러워요.

  • 5. 둥둥
    '19.11.9 7:56 PM (118.33.xxx.91)

    서초 집회도 매번 혼자 나갔는데 나중에는 싫더라구요
    그래서 댓글로 마음으로 동참하고 있어요.
    혼자는 어디든 외롭고 뻘쭘해요.
    남편과는 정치성향이 다르다보니 가족끼리 오는 사람 부러워요.

  • 6. .......
    '19.11.10 4:04 PM (125.136.xxx.121)

    전 이해못하는 사람입니다. 친구없어도 혼자서 잘놀고 신랑 데리고 다니는게 더 귀찮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4832 시어머니 병간호 문제 48 별님 2020/07/10 5,522
1184831 안희정씨 1심 무죄판결 후, 박원순씨가 지적하죠. 14 .. 2020/07/10 7,353
1184830 지금 허리병이 심한데 시모 생신 안가도 되겠죠? 14 ㅠㅠ~~~ 2020/07/10 1,989
1184829 서울역 화분배달 가능한곳 있나요? 2 개업화분 2020/07/10 426
1184828 부산 해운대 여행 궁금해요 10 2020/07/10 1,199
1184827 꿈에 성인이 나왔는데..의미가 있는 꿈일까요? 6 기독교 2020/07/10 866
1184826 글 내릴게요. 답변 고맙습니다 23 ... 2020/07/10 3,931
1184825 과탄산소다 질문해요 5 에고고 2020/07/10 1,610
1184824 원종건미투는 어찌됐나요 6 ㄱㄴ 2020/07/10 2,286
1184823 이번껀 미투가 아니죠 20 미분방정식 2020/07/10 4,219
1184822 부모님과 나 자신과 아이- 아플때 차이가 나네요. 6 상대적. 2020/07/10 1,523
1184821 과카몰리 만드려는데요 1 .. 2020/07/10 689
1184820 나이 마흔에 7월을 지나고 있습니다. 무엇을 준비하고 뭘 해야할.. 16 GGL 2020/07/10 3,372
1184819 시부모한테도 할말 못해 끙끙 앓는 여자들이 31 할리 2020/07/10 5,299
1184818 올 여름, 재작년 여름보단 덜 덥죠? 5 날씨 2020/07/10 1,890
1184817 언론만 제자리 지키면 2차 피해는 없겠죠. 5 ... 2020/07/10 409
1184816 성범죄도 내편이면 실드가 되는군요. 45 .. 2020/07/10 2,703
1184815 이 와중에 죄송한데 영화 하나만 찾아주시겠어요? 4 연꽃 2020/07/10 796
1184814 박원순 유족"고인 명예훼손 법적 대처할 것' 53 지지 2020/07/10 8,786
1184813 우습게도 지지자들이 박시장을 성추행범으로 간주해버림. 23 .. 2020/07/10 3,197
1184812 82에서 위로 받고 싶었는데 20 추모 2020/07/10 1,690
1184811 미통당이 내년 보궐 선거를 대선급으로 치루겠다고 했대요. 17 /// 2020/07/10 1,988
1184810 명확한 의사표현은 서로를 위해 필요... 25 ..... 2020/07/10 2,476
1184809 세월호 보고조작, 허위 맞지만..김기춘에 집행유예 7 ........ 2020/07/10 532
1184808 열받는다!!! 김용민, 최경영 기자 페북 6 .... 2020/07/10 2,8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