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초등생엄마가 이성이랑 놀리려고 하나요?

초등때 | 조회수 : 1,013
작성일 : 2019-10-21 17:10:33
제 조카얘기예요
초등저학년이라 친구관계가 아직 엄마들에 의해 생기고있죠
물론 더크면 지들끼리 노는것도 알고요

근데 조카가 모랄까 외모되고 집안도 되고 성격도 좋고
그런데
보통 초등생들 동성이랑 놀잖아요
조카도 동성친구 더 좋아하고요

근데 동생이 그러는데
이성 엄마들이 그렇게 놀자고들 한데요
오히려 동성친구맘들보다 더요.

아이가 동성을 더 좋아하는데
이성엄마들이 더 보재고 만나자하고
그렇다고 그 이성친구가 조카랑 잘노는것도 아니고
그저 그 엄마들이 연락한데요

이성자식이 괜찮아보이면 저럴수도 있나요?
저희애들은 그냥 그래서 ㅋㅋㅋ 듣고있으니 웃겨서요
IP : 223.62.xxx.42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초등
    '19.10.21 5:13 PM (223.62.xxx.42)

    저희애들은 동성친구 더좋아했어요
    조카도 그렇고 그동네 애들도 동성끼리 더 잘노는 분위기래요.

  • 2. ㅇㅇ
    '19.10.21 5:13 PM (222.114.xxx.110)

    동생분 생각이 좀 남다른듯 하네요. 여러 이유 중에 왜 그런 이유를..

  • 3. ㅇㅇ
    '19.10.21 5:25 PM (175.223.xxx.228)

    오히려 여아맘끼리는 비교질투가 있다 하긴 하더라고요
    성별 달리 놀리는게 편하다고

  • 4. ....
    '19.10.21 6:36 PM (223.38.xxx.155)

    보니 이성하고 잘 어울리는 남아들은 일단 어수룩하지않고 늦되지않거나 눈치가 빨라요
    여자애들이 답답한걸 못견디더라구요
    외모도 보통은 돼야하고
    울 애는 대부분 여아들이 좋아하지 않고 어울리지 않은데 많이 치였어요
    어찌나 못됐던지
    발달도 늦었고 눈치도 빠르지 않아요

  • 5. 4학년때까지는
    '19.10.21 9:40 PM (118.33.xxx.166)

    같이 멱살잡고 놀고 게임하고 놀더니 5학년부터 거리가 생기더라구요
    늦된 남아엄마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4998 쌍둥이 중 한명만 특목고 지원 시 ㅡㅡ 15:42:42 86
1164997 시가 모임이 있었는데요 2 어제 15:39:30 290
1164996 코스트코 가보고 싶어요 2 코스트코 15:39:26 145
1164995 한국지역정보개발원은 뭐하는 곳인가요? 어렵다 15:39:19 25
1164994 3,4천 예산으로 어떤 차를 사면 좋을까요? 1 . . . 15:38:58 63
1164993 오늘 재난문자 많이 오나요? 2 000 15:35:48 195
1164992 ㄷㄷㄷㄷ역시 웃기는 춘장이네요.jpg 14 잔대갈 15:24:10 768
1164991 연어회 사왔는데 소스는 어떤 게 좋을까요? 4 연어회 15:23:53 249
1164990 너무나 좋은 사람으로 널리 알려진 사람.. 5 .. 15:23:28 653
1164989 벽제갈비와 봉피양 고기 맛이 다른가요? 7 15:22:02 282
1164988 대한민국 발전은 당연히 보수정당 덕이죠. 7 ㅁㅁㅁ 15:21:01 221
1164987 코로나 상관없이 여기저기 나돌아다니는 분들, 궁금해요 19 ㅇㅇ 15:17:30 1,089
1164986 자꾸 1층에 살고싶은게 심리불안 일까요? 2 ... 15:16:19 397
1164985 언니네랑 같은 나홀로 아파트 이사가면 안되겠죠? 5 이사가고싶다.. 15:15:33 841
1164984 헤드폰 연장선을 뭐라고 하나요? 2 ... 15:13:10 169
1164983 이용수할머니 또 위안부 관련 시민단체 비난 21 세월이 15:12:03 550
1164982 임원이 정말 위태로운 자리 맞네요 12 진짜 15:10:37 1,464
1164981 잠실 롯데월드에 확진자 들어와서 긴급 폐쇄 되었다네요 10 dd 15:06:41 1,680
1164980 흑사병 때 많은 사람이 무신론자가 됐다면서요? 16 .. 15:04:41 927
1164979 해수욕장 왔는데 신혼부부들 너무 부럽네요. 4 ㅇㅇ 15:03:55 1,136
1164978 단종된 가방 중에서 아직도 사고 싶은 것들... 3 예전에 15:03:31 632
1164977 직장생활 조언 부탁드려요. 24 이게 뭔지... 15:00:07 959
1164976 갑빠라는 말 7 라라라 14:59:51 487
1164975 강아지 똥오줌치우는데 주말이 지쳐요ㅠ 22 어떡해요 14:59:22 1,202
1164974 남에게 싫은소리 못하고 좋은게 좋은거다 2 ... 14:54:08 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