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이 급매로 나왔을 경우

| 조회수 : 1,575
작성일 : 2019-10-16 02:21:23
제가 전원 주택을 알아보는데 되게 저렴한 매물이 나왔어요.
원래는 매도자가 3억에 산 집인데 사정이 있어  1억 8천으로 급매로 내놓았다는데..
이유를 직접 물어보기도 뭐하고..
물어보더라도 사실대로 말 해주는 경우는 잘 없을거 같아서요.
집이 좀 수리할 곳이 있긴 하던데 제가 그냥 보기에도 1억 8천은 너무 싼거 아닌가
2억 2천~2억 3천 받아도 되는거 같은데...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대부분 이럴 경우 어떤 종류의 말못할 사정들이 있는거죠?
무슨 문제가 있어서  이렇게  1억 이상이나 확 내려서 진행할까요?
그리고.. 
내 집 처음 살 때
딱 보자마자 이 집이 내집이구나.. 이런 느낌이 드셨는지요?
아니면 그냥 돈에 맞춰서 별 문제 없으면 그냥 맞춰서 사는 편인가요?
첫 집이라... 궁금하네요 ^^
IP : 112.168.xxx.7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진간히도
    '19.10.16 4:01 AM (119.198.xxx.59)

    정 떨어졌나봅니다.
    돈을 그만치 손해를 보는걸 감수하면서까지
    빨리 털고 나오려는걸 보니
    그 집 매도후 집에 우환이 겹쳤던가
    이웃과 분쟁이 생겨서
    에라잇 이노무 집구석~퉷퉷의 심정일 수도 있구요.

    여쭤보세요.
    지레짐작하지 마시구요

  • 2. ..
    '19.10.16 5:30 AM (112.140.xxx.170)

    돈이많은 집인가보네요..
    저도 오만정 다 떨어진집 본전에 팔았어요.
    조금 이익봄

  • 3. 전원
    '19.10.16 5:40 AM (39.7.xxx.122)

    그것도도 주택에 해당되니
    세금많이나오죠
    일년에 몇번안가는데 유지비용
    만만핞죠
    안팔리죠
    조금이라도 건질수있을때
    팔아버리려고하죠

  • 4. ㅇㅇ
    '19.10.16 6:52 AM (117.111.xxx.135)

    부동산사서 손해보는 경우도 흔해요.
    제가 2억원에 산 부동산 전주인은 5억5천에 샀던 부동산이였어요.
    3억5천 손해보신거죠.
    그때가 나라경기가 침체기라 안팔리기도했고
    그분은 강원도에서 펜션모텔업을 하던분이였어요.
    2억이라도 받아서 건물하나 더지면
    2년에 3억은 넘게번다고 하시더군요.
    안팔리는거 가지고 있느니 팔아서 돈활용하는게 빠른거죠.
    싸게 사는대신 2억 일시불로 지불해달라는게 요청사항이였어요.
    그래서 집싸게 샀는데 나쁜거 하나없이 다 좋았는데 단점은 한동안 이웃주민들이 눈치는 좀 주시더군요.

  • 5. 가끔
    '19.10.16 7:03 AM (58.127.xxx.156)

    자살자나 범죄에 사용된 집이 나오기도 해요.....

    아무도 모르긴 하죠

  • 6. 그집만
    '19.10.16 8:03 AM (211.212.xxx.185)

    보지말고 주변 다른 집들, 서울에서 재개발 대상이 아닌 오래된 단독주택단지들 시세를 확인해보세요.
    요즘 전원주택 가격 많이 떨어졌고 앞으로도 계속 떨어질거예요.
    앞으로 똘똘한 한채만 오를겁니다.
    강남아파트 오르는거 보세요.

  • 7. 반면에
    '19.10.16 10:25 AM (211.117.xxx.26)

    돈이 많은 집면 별창처럼 샀다가 빨리 처분해야 할 사정이 생긴 걸수도 있지요.
    다주택자 세제 문제라던가 뭐 기타 등등 문제 때문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1352 목욕탕집 남자들. 보고 있는데 15 ㄱㄴㄷ 2019/11/15 1,954
1551351 담주에 북경 패키지 가야하는데 흑사병땜시 ㅠㅠ 13 북경 2019/11/15 1,411
1551350 교육부, 청주교대 '단톡방 성희롱' 계기 25개 사범대 살핀다... 2 뉴스 2019/11/15 603
1551349 수능후 스트레스 9 ..... 2019/11/15 1,924
1551348 패딩세탁법 업어왔어요. 1 배달 2019/11/15 1,563
1551347 성적이 그냥그런애들도 긴장하고 스트레스 받고 그러나요 5 ㅇㅇ 2019/11/15 937
1551346 보온 물주머니와 사랑에 빠지다. 15 달이지니 2019/11/15 2,636
1551345 靑 고민정 “지소미아 종료 결정, 일본의 변화 없다면 번복 없다.. 25 굿굿 2019/11/15 2,397
1551344 혼잣말., 2 힘들다 2019/11/15 456
1551343 유엔이 北 선원 송환 사건 조사한다..국제사회서 비판 거세져 20 ..' 2019/11/15 1,035
1551342 집이 엉망인거 오신 분이 잊는편이겠죠..??? 23 ... 2019/11/15 4,125
1551341 홍루이젠 샌드위치 맛있긴한데 7 .. 2019/11/15 2,859
1551340 사수생엄마예요 45 아들맘 2019/11/15 6,655
1551339 중국 흑사병 5 ㅇㅇㅇ 2019/11/15 2,200
1551338 성인임에도 수능과목 공부해요 9 나라 2019/11/15 1,416
1551337 치아 신경치료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3 이럴때 2019/11/15 785
1551336 시판 후라이드치킨 추천해주세요 2 치킨 2019/11/15 708
1551335 여기 글을 쓰시는분(작가) 계신가요? 6 혹시 2019/11/15 702
1551334 탄원서받기 장원 이재명 -임태훈소장님 실망입니다 20 탄원서메들리.. 2019/11/15 1,053
1551333 남자에게 인기 많으셨던분들 혹시 11 뻘소리 2019/11/15 3,882
1551332 수험생들 지방에서 오는데 코레일파업 심하네요. 이시점에 2019/11/15 457
1551331 제주 새별오름 근처 맛집 추천해주세요 2 지금 제주.. 2019/11/15 508
1551330 지하철서 샌드위치먹는 개념 말아먹은 38 냄새 2019/11/15 5,025
1551329 진학사 유웨이 합격진단 이용할때 3 고3맘 2019/11/15 779
1551328 천주교신자분들께 공심재 질문이요 6 . . . 2019/11/15 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