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즘 예물트렌드

예물 | 조회수 : 2,543
작성일 : 2019-09-22 23:03:45
결혼을 앞두고
이것저것 알아보는데
예물 커플링만 하기로 했는데
집에서 다이아몬드반지 5부이상
순금24k세트정도는 받아야한다는데
요즘 예물트렌드가 다이아몬드반지 받는추세인지

진짜 다이아몬드반지 꼭 받아야하는지 알고싶네요.
그가치에대해
IP : 111.65.xxx.24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9.22 11:08 PM (221.157.xxx.127)

    하려면 서로주고받는거죠 어디 팔려가는것도 아닌데 뭘받아야 하는게 어딨나요 기념으로 하는거지

  • 2. 종사자
    '19.9.22 11:10 PM (218.233.xxx.135)

    요즘 예물로 다이아는 잘 하지 않습니다
    커플링 정도 많이 합니다
    다이아 가격이 점점 떨어지는 추세여서
    비추입니다
    순금은 폭락할 염려는 없으니 예산 되시면 받으면 좋죠~
    예물 트랜드도 많이 변했어요

  • 3. 부모님들에게
    '19.9.22 11:20 PM (223.38.xxx.61)

    지인들에게 휘둘리지마시고 남편될 사람과 둘이 철저히 예산짜서 그 안에서 둘이 합의하세요 보면 친정엄마의 자존심 시어머니의 자존심때문에 부부될 두 사람 사이가 갈라지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 4. 쌍둥맘
    '19.9.22 11:40 PM (180.69.xxx.34)

    예물트렌드가 있나요? 그냥 자기 식대로 형편대로 하는거죠ᆞ내가 받아야 하면 주는 것도 있어야 겠죠ᆞᆢ20년전 결혼할 때도 우리가 각자 벌어놓은 돈에서 하고 예물도 친구는 몇세트씩 했지만, 다이아와 순금만 해서ᆞ님 트렌드는 20년전 저와 같네요

  • 5. 벌써 12년 전
    '19.9.23 12:14 AM (180.71.xxx.43)

    저는 귀금속 안해서 그런지 모르겠는데요.
    결혼할 때 금으로 남편이랑 저랑 합해서 50돈 정도했고
    다이아반지는 크지 않은 걸로 당시 평균 수준으로 했거든요.
    반지는 그 존재를 잊고 살고 금은 가끔씩 금값 오르면 생각나요.
    당시 한돈에 7만원이었는데 지금은 3배는 오른거니까
    많지는 않지만 그래도 뿌듯해요. 이럴 줄 알았으면 금으로 다할걸 남들하는거는 해야되나보다고 다이아한것이 후회돼요.

  • 6. ...
    '19.9.23 12:44 AM (1.231.xxx.48)

    다른 분들 조언처럼
    트렌드보다 본인 취향에 맞추세요.

    평소에 본인이 악세사리에 관심 많고
    악세사리 풀세트로 즐겨서 잘 착용하고 다니는데
    예비 시가에서 해 줄 의향이 있어보이면 받는 거고
    평소에 악세사리 주렁주렁 하는 거
    안 좋아하면 안 받는 거지요.

    저는 남편이랑 연애할 때 종로3가 가서 커플링 맞췄는데
    디자인도 우리 마음에 쏙 들었고
    그 커플링에 담긴 추억들이 있어서
    결혼할 때도 그 커플링 그대로 꼈어요.

    시어머니께서 예물 하나도 안 해 주는 것도
    나중에 미안한 일 된다고 꼭 해 주겠다고 하셔서
    제가 평소에 착용하고 다닐만한
    심플한 목걸이랑 브로치 골랐는데
    그리 비싼 건 아닌데 제 마음에 쏙 들어서
    아직까지도 즐겨서 착용해요.

  • 7. dlfjs
    '19.9.23 1:28 AM (125.177.xxx.43)

    명품 브랜드 커플링 많이 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38741 노자와 윤석열 (도덕경 9장) 15:14:30 18
1538740 김경수 도지사님 아이디어 대박 2 칭찬 15:13:48 173
1538739 정시확대, 지금 중 2 이하는 혜택볼까요? ㅇㅇ 15:11:25 59
1538738 동학농민 역사기행 탐방단 1 그린티 15:11:23 21
1538737 윤석열은 계엄령 문건 수사를 은폐하였으니, 피의자로 수사받아야 .. 2 15:10:25 93
1538736 82에서 누가 제 글을 신고한다는데 좀 봐주세요. 8 누구냐넌! 15:09:49 154
1538735 최악의 엄마는 어떤 엄마라고 생각하나요 3 15:09:04 187
1538734 '탄핵 계엄' 문건보니...무장軍 5만명, 장갑차 서울 진격.j.. 2 호러네요 15:07:30 135
1538733 에너지 넘치게 살고 싶어요 ㅇㅇ 15:06:47 77
1538732 실손보험청구시 병원에서 어떤 서류달라고 해야하나요? 1 .. 15:04:24 81
1538731 조국 전장관 동생 조권씨 지인 인터뷰 요약,전문(펌) 13 요약과 전문.. 14:49:53 552
1538730 새엄마냐는 소리 들을만 한거같아요 7 이정도면 14:47:43 794
1538729 구글포토 쓰는분 계세요? 구글 14:47:11 60
1538728 군대에 아들 보내신 어머니들 군인권센터 후원해주세요 2 군인권센터 14:44:40 278
1538727 말실수 하는 사람 3 말실수 14:44:26 256
1538726 산부인과진료실문앞에.. 6 aa 14:41:47 566
1538725 함박웃음민주당과 'X' 만든 한국당.. 대통령 보자마자 지은표정.. 14 좀.. 14:40:14 904
1538724 전우용님 페이스북. 7 펌글 14:37:20 542
1538723 동백꽃필무렵 주제곡이 넘 좋네요 3 특히 14:36:12 415
1538722 목동]초등2학년이 목운초에서 목동 7단지 혼자 하교 가능할까요?.. 1 1111 14:34:11 228
1538721 출산 후 온몸이 뚜들겨 맞은 것처럼 아파요 10 Aa 14:31:10 469
1538720 중학생 아이 편의점 절도로 경찰서에 가야해요. 23 도움요청 14:28:23 1,339
1538719 노란딱지 효과가 좋군요 8 고양이 14:26:42 891
1538718 상가 임대를 내 놨는데요. 11 임대 14:26:27 771
1538717 조국 동생 조권 측의 검찰 언론 고발! 8 검찰해체 14:25:36 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