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딴얘기지만 조국은 우째 그외모로

ㅇㅇ | 조회수 : 4,227
작성일 : 2019-09-08 16:51:14
대학때 여학생에게 관심이 없을수가 있죠..
보통 저정도 생기면 여러명과 사귀고 해어지고
연애사가 화려할만한데요..

부인이 먼저 다가와 커피힌잔 하자고 해서
사귄거라는데
의외로 쉬운남자네요..
IP : 61.101.xxx.67
3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9.8 4:53 PM (221.151.xxx.109)

    애초에 미남이나 미녀는 의외로 연애사가 단촐해요

  • 2. ....
    '19.9.8 4:54 PM (121.133.xxx.99)

    회사에서도 정말 멋지고 잘생긴 남자들이 의외로 여자에 관심없는 경우 종종 봤어요. 타고난 성향 인품이죠..그냥 공부나 일로 성취감을 얻더라구요

  • 3. 모모
    '19.9.8 4:54 PM (223.38.xxx.234)

    그외모에 여자관계도 깨끗하고
    그냥 선비처럼살았나봐요

  • 4. 대시를
    '19.9.8 4:56 PM (122.38.xxx.224)

    했겠죠..그 당시 서울대생들 특히 법대는 거름 줍다 온 듯한ㅈ남자애들 천지인데...저렇게 잘 생겼으면 여자애들이 아무리 서울대생이라도 치고 박고 싸우더라구요. 직접 그런 경우 목격한 적 많아요. 인물이 조국보다 딸려도..

  • 5. 오히려
    '19.9.8 4:58 PM (58.123.xxx.232)

    넘사벽이라 용기들이 안났을거 같아요
    남자들은 근자감에 넘치는지라 종종 대쉬도 해보지만
    그당시 여자들은 뒤에서 설레여하며
    꺄아~만 했을거 같네요ㅎㅎㅎ
    후보님 성격 자체가 담백하고 진지하시기도 한데다가
    워낙 주변에서 그러니 그런가보다 성가셨을수도 ㅋㅋ

  • 6. .....
    '19.9.8 4:58 PM (221.157.xxx.127)

    데쉬엄청 받았는데 바람둥이이미지 생길까 철벽치고 다녔다고 했던걸로

  • 7. ..
    '19.9.8 4:59 PM (36.39.xxx.123)

    우리 남편도 외모 좋은데 저와 만날 때 까지
    연애를 안했어요
    우리가 만난것도 중매로 만나서 쉽게 결혼했구요
    평생 딴 여자에게 눈길 준 적 없구요
    성향인거 같아요

  • 8. 한여름밤의꿈
    '19.9.8 5:00 PM (119.200.xxx.111)

    제가 어디서 읽은 조국 후보자가 쓴 글에서 보니까..

    잘생겼다는 말을 싫어했다쟎아요. 잘못하다가는 제비로 오해받을까봐... 싫어했다나....
    워낙 바르고 모범적인 사람이라서.. 그런 쪽으로 쉽고 가볍게 보이는걸 싫어한게 아니었을까 생각해 봅니다.

  • 9. 마니또
    '19.9.8 5:00 PM (122.37.xxx.124)

    시크했네요

  • 10. 한여름밤의꿈
    '19.9.8 5:02 PM (119.200.xxx.111)

    그리고 이런 일화도 들었는데...

    조국 후보자가 도서관에서 공부 하다가 잠깐 자리를 비우면...
    그 사이에... 우유, 초코파이..등이 막 쌓여 있었다나.. 저도... 어디서 읽은거라...

  • 11. 더군다나 연상
    '19.9.8 5:06 PM (118.2.xxx.78)

    부인이 연상이더군요.
    조국 후보자가 학교를 일찍 들어갔고 부인은 재수를 해서 한학년 위라고.

    그 당시에 연상의 여인과 ㅋㅋㅋ
    교수, 정치인들 사이에 흔한 스캔들 하나도 없는 점은 정말 대단해요.

    겨우 찾아낸게 동네 프란차이즈 풋마사지 숍 여사장님과
    기념 사진 찍은 사진 공개하는 야당 ㅎㅎㅎㅎ
    푸하하핫

  • 12. 대학졸업사진
    '19.9.8 5:06 PM (122.38.xxx.224)

    인터넷에 있던데...진짜 잘생겼어요..

  • 13. 2121pp
    '19.9.8 5:09 PM (115.139.xxx.177)

    제 기억으로는 조국 후보 부인이 날마다 커피를 책상위에 갖다 놓았다고...

  • 14. ...
    '19.9.8 5:10 PM (1.231.xxx.48)

    부인이 첫사랑이라죠.
    순정남이네요.

  • 15. 제가읽은것
    '19.9.8 5:10 PM (82.43.xxx.96)

    먹을것이니 편지니 너무 많이 와서
    이러다 큰일나겠다 싶어
    공부에.매진했답니다. ㅋㅋ

  • 16. ...
    '19.9.8 5:13 PM (1.231.xxx.48)

    외모 보고 접근하는 사람 많았는데
    부인이랑 얘기해보니 말이 잘 통해서
    호감이 갔다고...

  • 17. 그것도 그렇지만
    '19.9.8 5:13 PM (223.62.xxx.178)

    그외모로 일생 여자문제도 어찌그리 깨끗한가요
    이정도면 성인수준이라고 봅니다

  • 18. 부러워요
    '19.9.8 5:16 PM (175.223.xxx.241)

    저도 문대통령님이나 조국님 같은
    남편만나고 싶지만........
    제 주제에.....ㅠㅠ

  • 19. 학다리
    '19.9.8 5:16 PM (110.47.xxx.93)

    저 진짜 외모 안 봐요
    그런데 조국 정말 좋아요 그의 흔들림 없는 눈빛이 더욱 좋아요

  • 20. 바람도 유전
    '19.9.8 5:17 PM (174.240.xxx.101)

    핏줄입니다.
    아무나 바람안펴요.

  • 21. ..
    '19.9.8 5:18 PM (218.39.xxx.153)

    유학반이라서 스펙이 과했대요
    그러다 원서 쓰기3주전에 외국대학 학비 듣고 국내 대학으로 바꾼거래요

  • 22. 174.240.xxx.101
    '19.9.8 5:19 PM (110.70.xxx.223)

    모래니 ?

  • 23. 조국님
    '19.9.8 5:28 PM (1.230.xxx.106)

    외모만 보고 무시한 거 죄송해요.
    꽃미남 범생이 샌님 설대교수
    온실속 화초 무매력
    이라고 생각한거 정말 죄송합니다.

  • 24. 마니또
    '19.9.8 5:29 PM (122.37.xxx.124)

    저 목소리 육성으로 듣고싶어요. 외모보단 더 좋아요

  • 25. 학교다닐때
    '19.9.8 5:33 PM (60.53.xxx.145)

    도서관에 매일 선물과 꽃다발이 수북해서
    공부하기 너무 불편했다는 말은 했던거 같아요.
    원체 연애 그런데는 관심없었던 듯..

  • 26. 추 ...
    '19.9.8 5:33 PM (121.187.xxx.173)

    책상과 도서관에 초콜릿 꽃 연애편지가 안쌓인 날이 없어요
    그래서 더욱 자기 관리에 신중했고 조심조심했어요
    얼굴이 콤플렉스라고 한게 그냥 나온게아님
    언행이 뭔가 인간계 사람이 아닙니다

  • 27. ..
    '19.9.8 5:39 PM (118.32.xxx.104)

    의외로 미남미녀들이 이성이나 상대방 외모는 별 관심이 없던데요.
    제가보기엔 외모에 대한 아쉬움이 없어봐서 그런듯ㅎ

  • 28. ㄴㄷ
    '19.9.8 5:39 PM (118.223.xxx.136)

    부인분 진짜 이번생 위너시네요
    세살 어린 철벽미남을 그리 쉽게 손아귀에

  • 29. ...
    '19.9.8 5:40 PM (221.151.xxx.109)

    174님이 맞는말 했는데요

  • 30. ...
    '19.9.8 5:53 PM (121.160.xxx.2)

    독립유공자 집안이라 그런가 좀 고지식한 성격인듯요. 이름부터...
    어머님은 반듯하고 착한 국이 키우실때
    세상 다 가진듯 행복하셨을듯...

  • 31. ..
    '19.9.8 5:58 PM (125.187.xxx.25)

    저런 아들 낳으면 보기만 해도 행복하겠어요...ㅋㅋㅋ진짜 핏줄이 달라서 그런가.. 조국 부인분 평생 공부만 한 학자라서 좀 좋은 의미로 어리숙하신듯.. 공부하기 전엔 무역회사에서 일하셨다는데 암튼 선한 분 같아요.. 그러니 총장이 거짓말하니 너무 놀라서 말을 못하죠..

  • 32. ...
    '19.9.8 7:05 PM (188.71.xxx.45)

    목소리까지 좋네요..

  • 33. 정말..
    '19.9.8 8:21 PM (180.67.xxx.24)

    신은 한 인생에가 다 안 준다는 말을 동의하고 있었는데
    예외도 있는 거 같아요..
    위인전에 나오는 인물같아요. 제보기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6781 조영찬 검사... 2 01:47:43 311
1586780 이번 독감 1 이낙연없다 01:42:48 299
1586779 안철수는 왜 찰스가 된 건가요? 3 ... 01:41:37 425
1586778 미스터트롯 다 좋은데 규정이 진짜 맘에 안 드네요 3 트롯전쟁 01:38:52 420
1586777 운전하고 다니니 패딩이 넘 더워서 반팔입고 다니는데 2 . 01:36:45 455
1586776 생강청 곰팡이 2 생강청 01:36:12 227
1586775 문득 생각난.. 떠들썩했던.. 사스, 신종플루(h1n1), 메르.. 4 보호자 01:35:30 415
1586774 금융감독원이랑 재경직사무관.. 5 ㅇㅇ 01:29:38 297
1586773 카톡프로필에 성격이보임 15 카톡 01:22:36 1,640
1586772 남동생이 결혼하는데 한복이요... 3 ㅇㅇ 01:09:26 454
1586771 딸아이 연애하는데 엄마 아빠가 난리라는 2 대문글에 01:00:06 902
1586770 표창장 직인 파일은 동양대 강사 휴게실 컴에서 9 1차 공판 00:56:36 1,266
1586769 나만의방 2 달래 00:55:36 361
1586768 우리 시어머니는 제게 잘해주세요. 10 벗쉬이즈 00:55:28 1,325
1586767 미주 교포들도 열일하네요.. 3 애국심 00:52:36 1,237
1586766 미스티트롯 노지훈같은애 왜뽑아줘요? 13 트롯 00:51:48 1,822
1586765 그런데, 찰스계, 짜장계, 기레기계, 자한당계, 다들... 8 ... 00:48:26 274
1586764 지금 sbs 나를 찾아줘 검색까지 뜨고 6 00:45:03 1,631
1586763 명절을 우리집에서 쇠는거에 대해서 어찌해야할지 몰겠어요 19 ... 00:43:20 1,536
1586762 스텐 냄비도 유효기간이 있을까요? 10 바람처럼 00:40:28 962
1586761 전업주부라는 걸 선택하는게 아니었어요 24 아ㅇㅇ 00:33:57 2,242
1586760 우한 코로나, '치명적 폐 손상' 확인..中 보고서 입수 뉴스 00:33:38 728
1586759 보이스퀸 전문가평가단은 누구인가요? 보이스퀸 00:31:18 302
1586758 최성식 변호사 페이스북/펌 4 00:30:31 676
1586757 최강욱 기소사건의 정리 24 ... 00:28:13 1,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