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블룸버그 "일본 난방비, 한국 대일 공격 카드 될 수 있다"

!!!!!!! | 조회수 : 967
작성일 : 2019-08-20 16:41:29
블룸버그 "한.일 무역 갈등, 日 난방비에 불똥튈 수

기사 원문

http://news1.kr/articles/?3698511


일본발(發) 수출 규제에 따른 한.일간 무역 갈등이 심화되면서,

한국이, 석유 제품의 대일(對日) 수출 규제를 강화할 경우,

일본 가계의 난방비 부담이 크게 늘어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은,

19일, 전문가와 업계 관계자들을 인용,



"일본 북부 지방에서, 겨울철 난로 · 난방기 등의 연료로 많이 쓰는 등유의 경우,

일본 정유 업체들이, 국내 소비량의 약 90%를 생산하지만,

수입 물량은, 대부분 한국을 통해 들여오고 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일본 경제 산업성 자료에 따르면,



작년 등유 수입 물량의 약 79%를, 한국산이 차지했다.



이는, 일본 내 전체 등유 수요의 13%에 해당하는 것이다.

이와 관련,

시장 조사 업체 피치 솔루션의 피터 리 애널리스트는,



"만약, 한국에서, 일본에 대한 등유 수출을 제한한다면,

( 일본에서, ) 수급난이 발생할 수 있다"며,



"특히, 한국산 제품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지는 겨울철에 그런 일이 벌어지면,

충격이 더 클 것"이라고 전망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일본 정유 업체들은,

대개 8월부터, 겨울철에 판매할 등유 등 난방유 비축을 시작한다.

이에 대해,

일본 최대 정유 사 JXTG 홀딩스의 오우치 요시아키(太內義明) 상무는,



"현재로선, ( 한.일 갈등이 ) 회사의 에너지 사업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고 있다"면서도,

"향후 상황을 주시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또, 일본 정유 업계 2위 이데미쓰고산(出光興産)의 사카이 노리아키(酒井則明) 대표도,



"(한.일 간의 ) 정치적 상황이 더 악화될 경우,

어떻게 대처할 지를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면서,

△ 등유 제품의 국내 생산 확대,

△ 한국 외 수입처 모색,

△ 예년 이상의 재고 물량 확보를,

선택지로 꼽았다.

이와 관련,

에너지 컨설팅 업체 우드 맥킨지의, 아시아 · 태평양 정유 담당 이사 수샨트 굽타는,

블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한국이 금수 조치를 취한다면,

일본은, 중국 · 싱가포르 등지로 눈을 돌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익명을 요구한 다른 일본 업계 관계자는,



"한국을 대체할 수입처를 찾더라도,

운송비 증가와 항구 내 수용 능력 부족 때문에, 공급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고,

블룸버그가 전했다.
IP : 125.134.xxx.38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9.8.20 4:50 PM (203.251.xxx.119)

    우리는 그런 양아치짓은 안한다
    다만 국민건강을 생각해서 방사능 식품과 수산물과 폐석탄재는 철저히 검증

  • 2. 이것보다
    '19.8.20 4:54 PM (125.134.xxx.38)

    후쿠시마 오염수가 급합니다

  • 3. 우린
    '19.8.20 5:07 PM (116.125.xxx.203)

    우린 쪽 빠 리 하고 다르다
    우린 품격있다

  • 4. 기사
    '19.8.20 5:30 PM (125.134.xxx.38)

    남겨 두겠습니다

    소위 전쟁 중엔 무슨일이 일어날지 모르니

  • 5. 일본이야
    '19.8.20 9:18 PM (42.147.xxx.246)

    다른 곳에서 사오면 되고

    우리나라 수출업체는 등유를 못팔면 도산할 수 밖에 없을텐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10126 한겨레, MBC, KBS 노조 '조국 감싸기' 보도 비판 38 ... 2019/09/18 2,963
1510125 더룸 지금방송중 최민희 전의원 잘하네요 6 우리조국 2019/09/18 1,107
1510124 방 콘센트에서 파란 전기가 4 ........ 2019/09/18 596
1510123 베비로즈가 네이버블로그 접고 포여사 이름으로 인스타 하는거였네요.. 8 베비로즈 인.. 2019/09/18 2,323
1510122 익성대표랑 mb랑 연결돼 있다는건가요? 15 ㄴㅇㄹ 2019/09/18 1,268
1510121 윤석열 뇌물죄로 쳐 넣어야 되는거 아닙니까? 1 이거 2019/09/18 918
1510120 조국님 면전에 대놓고 한 말이... 19 222 2019/09/18 3,125
1510119 게르마늄 생수에 대해서 드셔보시거나 아시는분 계신가요? 1 .. 2019/09/18 150
1510118 그나저나 민주당은 뭐하고 있나요? 24 답답 2019/09/18 1,312
1510117 실기40% 내신60% 으로 체대 지원한 경우 1 .. 2019/09/18 308
1510116 시끄럽다며 韓 여고생 폭행한 日 여성..잘못 빌어! 강요까지 4 이런이런 2019/09/18 1,062
1510115 제 인생이 반드시 행복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을 버려야... 11 .... 2019/09/18 1,815
1510114 날씨가 너무 추운데 수영 계속 다녀야할까요? 8 ㅡㅡㅡㅡ 2019/09/18 1,077
1510113 40중반, 키 154.몇, 몸무게 49kg 22 돌아가자 2019/09/18 2,944
1510112 기소후 공소장변경이 가능한거예요? 5 하하 2019/09/18 844
1510111 "윤석열 검찰총장 지명 직전, 아내 전시회 협찬사 4배.. 10 포괄적뇌물죄.. 2019/09/18 2,227
1510110 이의정 취향은 한결 같네요 2 ... 2019/09/18 2,872
1510109 다스뵈이다의 뜻은 뭐예요? 6 .. 2019/09/18 1,472
1510108 사모펀드가 쏙 들어갔네 23 .. 2019/09/18 2,617
1510107 라치몬트 산후조리원 덮으려고 화성연쇄살인범 나온거 맞나요? 23 그랬나베? 2019/09/18 4,066
1510106 쥐박이와 조국이는 친구일까 아닐까?.(타임라인 잘 보세요) 31 ... 2019/09/18 935
1510105 장관님께 고개 푹 숙이지 마시란 글 읽고.ㅡ 응원 2019/09/18 578
1510104 조국 부인 졸속 기소’ 인정한 검찰 “보완 수사해 공소장 변경 .. 27 개검들 2019/09/18 2,943
1510103 고대 입학사정관 “부정한 논문은 입학취소 사유” 22 ㅇㅇ 2019/09/18 1,843
1510102 집 담보대출에 대해서~~ 1 대출 2019/09/18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