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입시에서 수학의 중요성

! | 조회수 : 2,682
작성일 : 2019-07-20 19:53:02
수시 원서를 쓸 시기가 다가오면서 입시에 대한 얘기가 많습니다. 큰 애는 대2인데 정시로 인서울 했습니다. 영어 2등급 생윤 하나 틀려 2등급, 1점 차로 국어, 사문이 4가 나왔지요. 그런데 수학이 하나 틀려 백분위 99프로 1등급이어서 점수 계산해서 이과로 교차 지원해서 갔어요.
정시는 정말 바늘 구멍 뚫기인 것 같아요. 그나마 수학이 잘 나와서 인서울을 했지요. 이 경우가 특수할지도 모르지만 대입에서는 수학 잘 보는 게 정말 큰 힘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제 아이도 사실 중1부터 학원 다녀서 사교육이 늦었는데 꾸준히 해서 나중엔 좋은 결과를 얻었어요. 아이들이 수학 포기하지 말고 열심히 하도록 격려해 주셨으면 합니다. 이상 짧은 경험담이었습니다.
IP : 39.7.xxx.51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7.20 7:56 PM (211.204.xxx.195)

    맞아요.수학이 제일 중요해요

  • 2. ㅇㅇ
    '19.7.20 7:59 PM (121.165.xxx.222)

    수학잘하는 애들이 머리가 좋죠

  • 3. ,,,
    '19.7.20 8:02 PM (220.120.xxx.158)

    작년엔 국어만점표점이 150 수학가 수학나 만점표점이 130점대였어요(가형134나형139인가 그랬던듯)

  • 4. ..
    '19.7.20 8:04 PM (112.187.xxx.89)

    수포자 고3부모인데요, 원서쓰려고 보니 수학을 포기하면 대학을 포기한거라는 말을 실감하고 있네요.

  • 5. 요즘은
    '19.7.20 8:15 PM (1.230.xxx.9)

    국어가 중요하던데요
    수학은 공부 좀 한다는 학생은 2문제 맞추냐 아니냐인데 어렵게 내면 사교육 부추긴다 말 나오고
    그래도 변별은 해야겠다는 의지는 알겠는데 문제가 많아요

  • 6. . .
    '19.7.20 8:21 PM (106.102.xxx.159)

    무슨 말씀을 ..
    예전엔 수학 못하면 대학 못간다 했지만
    요즘 국어 못하면 대학 못갑니다.

  • 7. 당연히
    '19.7.20 8:34 PM (211.217.xxx.121)

    수학도 국어도 다 잘해야죠
    이과로 교차지원하셨다니
    백분위를 반영했는지 표점반영을 했는지 모르겠지만
    원서영역 성공하셨네요

  • 8. ㅎㅎ
    '19.7.20 8:35 PM (175.223.xxx.47)

    국어 잘해야간다는 건 수학이 베이스로 깔렸을때의 얘기지요^^

  • 9. 그리고
    '19.7.20 8:44 PM (211.217.xxx.121)

    지금 이과 고3 어머님들
    아이가 수학 모의 4등급이하면 수학 나형으로 과감히
    돌리시길 권합니다
    어차피 지금 수학이 4등급(또는 3등급도 해당)이면 상위권대학은 힘드니 수학 나형 응시해서 2등급이상 받는게
    정시원서 쓰기엔 좋습니다
    수학하는 시간에 과탐을 좀 더 열심히 하는게 나아요
    이과 3등급은 문과수학 1등급 가능합니다
    4등급도 2등급이상 받을 수 있어요
    수학 나형 2등급이상이면 원서쓸 곳 꽤 있습니다
    다른 과목 받쳐주면 교대도 가능하니까요
    계속 수리 가형 하다가 수능때 더 떨어질 수 있으니
    고려해보시기 바랍니다
    수학 가형은 지금부터 계속 가시밭길입니다
    의대 목표인 명문대재학생 고득점 엔수생들 다 들어오고
    수리 나형으로 이탈하는 수험생들 많아지구요
    수시합격한 애들은 수능장에 안오는 애들도 있어요
    그러면 등급은 더 떨어지게 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2139 토스퀴즈방이에요 토스퀴즈 19:34:03 4
1482138 조국이 법꾸라지는 맞는 거 아닌가요? 안드로로갈까.. 19:33:52 10
1482137 개고기 파티 ㅠㅠ 19:32:39 16
1482136 영어도서관에서는 수업이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리드101 19:30:52 19
1482135 알바 그만둠 2 ㄱㄱ 19:30:16 51
1482134 포르쉐타는게 어때서요?? 7 .... 19:29:26 152
1482133 금수저 위에 국수저 20 .. 19:25:59 392
1482132 현장르뽀 동행 기문이 기억나시나요? 궁금 19:24:57 83
1482131 남편 퇴직후 상실감 어찌 견디나요? 1 ㅇㅇ 19:23:47 282
1482130 조국 트위터에 떴다! 6 드디어 19:23:33 578
1482129 자한당이 조국 후보자 청문회 질질 끄는 이유 8 상상하기 19:19:59 265
1482128 (정보)일본에서 일상화된 한국 제품 불매 1 왜구꺼져 19:19:44 180
1482127 서울대 의대 교수들 "조국 딸 2주만에 제1저자? 일기.. 15 19:18:58 916
1482126 아 울나라는 수시 하면 안된다니까요 5 아웃 19:18:22 260
1482125 30대 엄마의 불안은 질투로 표현된다 3 .... 19:17:30 331
1482124 내로남불 조국 나빠요. 23 ㅁㅇ 19:16:30 529
1482123 교수들 사이에는 품앗이 논문등재가 있다네요 4 품앗이 19:15:05 273
1482122 조국열나게 씹던분 손꾸럭인증 9 핑거부대 19:11:51 338
1482121 컴맹인데 컴퓨터 바이러스 깔린거 겉아요ㅜㅜ 2 ㅠㅠ 19:09:21 124
1482120 지니뮤직 쓰는 분들 요즘 잘 되나요?? 2 .... 19:05:21 85
1482119 82님들!!!!! 알바들 허위 가짜 댓글 보이면 틈틈히 박제해놓.. 1 에프킬라 19:04:57 188
1482118 이대로 추석밥상으로 끌고가려는듯요 9 ... 19:02:19 535
1482117 부산대측 정정 ‘조국 딸 의전원 MEET 점수 제출했다’ 32 .. 18:59:33 2,144
1482116 수시는 폐지되는게 맞는거 같아요. 9 그냥 18:57:49 573
1482115 그간 후보자가 맘에 안든다고 청문회 조차 거부한 경우가 있었나요.. 15 근데요 18:56:04 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