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기막히게 맛있는 가지볶음 발견~~!!

자취생 | 조회수 : 8,467
작성일 : 2019-07-17 11:57:58
일단 초보 자취생 수준이니
전문적인 전업주부님들은 뒤로가기 버튼 클릭해주셔요 ^^

아까 평범한 가지볶음을 했었어요

가지를 반갈라 썰어서 소금에 미리 절여서
물에 헹궈 국물 꾹 짜고

기름에 파마늘 넣어 볶다가 가지넣고
간장 넣고 단거 눈꼽만큼 넣었어요
(간장은 진간장 국간장 섞어서 한스푼 정도 넣었고
단거는 설탕을 싫어해서 미나리청 쬐끔넣었어요)

근데 완성작이 그냥 그저 그랬어요
맛이 좀 밍밍하고 그래서
아 이건 비빔밥에나 넣어 먹자 이러다가
눈앞에 보이는 《매운굴소스》와 《발사믹글레이즈 》를
한스푼씩 넣었는데요
(발사믹글레이즈는 발사믹식초를 제가 직접 쫄인거어요)

아뉘 이럴수가~~~~!!!
완전 갑자기 눈이 확 떠지는 맛이라니...!!
절묘하게 기가막히게 맛있는거 있죠?


넘 맛이 좋아서 진짜 깜.짝. 놀랐구요!
뭔가 부족한 맛이 완벽히 채워지는 그런 맛이었어요
그 자리에서 밥 두공기 먹었어요ㅠㅠ
(묵은 변비까지 싹 해결했다는.. ^^;;;)


암튼 무슨 신대륙을 발견한것마냥
놀랍고 기뻤어요

가지 요즘 엄청 싸던데
(하나로에서 5개 1,200원 줬어요)
이 가지볶음 완전 강추드립니다!


엊그제 조선호박 볶음도 강추드렸는데요
오늘 다시해보니 그날 들기름을 쏟아서 많이 넣었는데
그게 맛의 비결같아요 ㅎㅎ

암튼 가지볶음, 조선호박볶음 이 두 반찬으로
요즘 밥때마다 너무 행복하네요 ^^


● 이 가지볶음의 포인트는 《 매운굴소스》와 《발사믹글레이즈》 인 듯해요
IP : 39.7.xxx.159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7.17 11:59 AM (211.243.xxx.11)

    굴소스 넣으면 맛이 없을 수가 없어요.
    맛있게 드세요.

  • 2. 가지를
    '19.7.17 12:00 PM (222.234.xxx.222)

    그냥 볶는 것보다 절여서 볶는 게 더 맛있나요?
    저도 해보고 싶네요~

  • 3.
    '19.7.17 12:01 PM (39.7.xxx.159)

    절여서 국물짜서 볶으면
    식감이 쫄깃거려요

  • 4. 음...
    '19.7.17 12:02 PM (182.215.xxx.201)

    맛있게 드셨다니 다행이지만...
    저는 시중 소스를 안넣고 맛있어야 정말 맛있는 거라는 생각에...팁을 드리자면
    굴소스 대신에 간장을 좀 더 늘리시고 생강가루를 향이 날 정도로 넣으시면 대체됩니다.
    시중소스의 자극적인 맛은 물론 안나지요.

    아마 가지를 절여서 아린 맛을 빼고
    마지막에 발사믹을 넣은 게
    맛의 비결인 듯 해요.

    가지를 종좀 썰어서 소금에 절인 후 완전 꽉 짜고
    식초와 간장에 살살 무쳐도 맛납니다.^^

  • 5. .....
    '19.7.17 12:02 PM (24.36.xxx.253)

    ㅋ 60 가까운 할줌마가 자취생에게 요리를 배운다는게
    아주쬐금 존심 상하지만 밥 두공기에 레써피 접~ 수~ ^^*

  • 6. 가지
    '19.7.17 12:03 PM (121.146.xxx.123)

    원래 가지굴소스 볶음 이라고 있어요
    돼지고기 넣으면 한 맛 더나요

  • 7. 근데
    '19.7.17 12:07 PM (39.7.xxx.159)

    저는 집에 있는 매운굴소스를 넣었는데요
    그냥 일반굴소스 아니고, 매운굴소스에요

    굴소스를 한번도 안써봐서
    맛차이가 어떤지 잘은 모르겠지만
    암튼 굴소스로 넣으면 어찌될진 장담못합니다 ㅋ

    저보다 훨씬 잘 아실테니
    알아서 하시리라 믿습니당 ^^

  • 8. 아...
    '19.7.17 12:09 PM (14.36.xxx.31)

    가지에 매운굴소스. 발사믹
    댓글분 처럼 간장, 생강가루도 좋네요.

  • 9. 가지
    '19.7.17 12:12 PM (121.146.xxx.123)

    가지가 싸고 휼륭한 식재료 인 데
    물컹거리는 맛 땜에 싫어 하는 거 같아요
    그냥 어슷썰기해서
    딜걀물 묻혀서 전 부쳐서 초간장에 찍어 먹어도 맛있고
    여름엔 호박 상추 가지 오이등 채소가 참 싸고
    맛있는 계절 이예요
    그렇지만 벌레랑 습도 때문에 여름이 좋지만은 않아요

  • 10.
    '19.7.17 12:18 PM (183.103.xxx.113)

    해볼께요.
    통밀가루 뭍혀서 기름에 지진다음 해도 맛나요. 쓰르릅

  • 11. 근데
    '19.7.17 12:21 PM (39.7.xxx.159)

    소금에 절여 하는것과 그냥 하는건
    식감이 천지차이에요
    한번 소금에 절여 해보세요
    저는 20분쯤 절여서 물에 헹궈 꾹 짰어요
    물에 안헹구면 좀 짜더라고요

  • 12. ㅎㅎ
    '19.7.17 12:23 PM (222.118.xxx.71)

    굴소스 조미료라 어디에 넣어도 감칠맛 보장 ㅎㅎㅎ

  • 13. MSG의 힘
    '19.7.17 12:27 PM (115.143.xxx.140)

    굴소스가 바로 글루탐산 나트륨.. 즉 MSG의 맛니지요..미원의 맛!

    그래.. 이 맛이야~

  • 14. 두반장도 추천~
    '19.7.17 12:33 PM (119.202.xxx.98)

    마파두부 만드느라
    집에 두반장이 항상 있는데요
    두반장 가지 볶음도 완전 맛있어요.
    매콤,짭조름하니 입맛없는 여름에 더욱 좋음.
    고추 불려서 간 것마냥 큼직큼직한 고추 조각도 있어서
    색감도 좋구요.
    마지막에 참기름 한방울 톡~

  • 15. 고맙습니다
    '19.7.17 1:03 PM (110.47.xxx.71)

    응용해야 겠어요 쫄깃쫄깃 맛있을 것 같아요

  • 16. 이뻐
    '19.7.17 1:05 PM (210.179.xxx.63)

    그 가지를 하루정도 반건조 시켜서 해보세요
    더 죽음 식감이 예술~

  • 17. 저는
    '19.7.17 1:33 PM (220.119.xxx.137)

    식당에서 반찬으로 나왔는데 단짠단짠한게 장조림같은 가지볶음이던데 너무 맛있었어요. 간장, 설탕 넣고 해보려구요.

  • 18. 배고파요
    '19.7.17 1:38 PM (175.223.xxx.208)

    군침돌아요
    주말에 해먹을께요~가지볶음

  • 19. O1O
    '19.7.17 3:16 PM (222.96.xxx.179)

    평생 조미료 먹어도 저희 어머니 90평생 끄덕없이 잘 사세요.
    뭐 조미료 넣으면 큰일 나는줄 아는데
    맛있어서 행복하면 그게 보약입니다.

  • 20. 음...
    '19.7.17 3:41 PM (220.116.xxx.35)

    가지 된장구이도 맛이 훌륭해요.
    길게 반 잘라 앞뒤로 팬에 굽고
    된장에 간장조금 설탕이나 꿀, 마늘 넣고 섞어 앞뒤에 발라 다시 구워요.
    파프리카나 청홍고추, 파 있는 거 송송 뿌리면 색도 곱고 맛도 더 좋아요.

  • 21. 절여서
    '19.7.17 5:31 PM (211.212.xxx.185)

    물에 헹구면 맛이 덜해요.
    소금 대신 간장 넣고 꼭 짜기만 해서 간이 맞도록 절여보세요.
    파기름 만들어 양파 간 돼지고기 절여서 꼭 짠 가지에 굴소스넣고 지글지글 볶은 중국식 hot pot요리 있어요.

  • 22. 감사
    '19.7.17 10:16 PM (223.62.xxx.200)

    가지볶음 레시피

  • 23. 가지
    '19.8.3 2:39 PM (223.62.xxx.193)

    해 봐야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1271 펭수 팬서비스 끝내주는 영상이에요 15 .. 2019/12/04 1,928
1561270 기레기들이 숨기는 사실 6 윤석열특검 2019/12/04 1,264
1561269 골절후 병원 옮긴후xray찍으면 골절안나올수있나요? 궁금이 2019/12/04 395
1561268 치마 안에 입을 레깅스 브랜드 추천해주세요 3 추워요 2019/12/04 787
1561267 수학의정석 성지닷컴강좌 수학 2019/12/04 434
1561266 애 서울대 못보내면 너에게 욕을 하겠다던 시어머니 글 올린 원글.. 39 QQ 2019/12/04 16,697
1561265 과외해보신분 알려주세요 12 고등맘 2019/12/04 1,225
1561264 고교선택시 과중고 10 엄마 2019/12/04 743
1561263 바지 요즘어떤거 입으세요 9 코듀로이 2019/12/04 2,304
1561262 베스트 서울대 작곡과 글에 유희열 이야기 13 ........ 2019/12/04 4,471
1561261 군대에서 폰 사용하는 것 여쭙니다. 15 부탁드립니다.. 2019/12/04 976
1561260 눈주위에서 열감이 많이 느껴져요; 1 dd 2019/12/04 316
1561259 융털내의 사보신 분 계세요? 8 추워 2019/12/04 667
1561258 동백꽃 필 무렵 스페셜 OST 유투브링크 2 따뜻함 2019/12/04 431
1561257 염색이 너무 어둡게 되었을때 어떡하나요? 10 이런이런 2019/12/04 1,042
1561256 고1아들 일찍 깨워달래서 깨웠더니만 7 답답 2019/12/04 1,789
1561255 이사 꿀팁이래요 44 .. 2019/12/04 6,237
1561254 민트색과 어울리는 색깔 12 고민 2019/12/04 2,105
1561253 곤약9곡쫀드기 추천해주신 분 감사합니다.(내용무) 6 쫀드기 2019/12/04 1,164
1561252 차없으면 못가는 당일치기 여행지 어디가 있을까요? 13 2019/12/04 1,994
1561251 수능 표점이라는게 만점이 정해져 있는 건가요? 8 aa 2019/12/04 1,279
1561250 고등학생 있는집 아침 6 ㅁㅁ 2019/12/04 1,632
1561249 고속성장 아시는분 계셔요? 2 학부모 2019/12/04 755
1561248 어린이간 문제 발생시 가해자 지목 엄마라면 22 2019/12/04 4,210
1561247 고통없이 죽는방법은. 15 고통 2019/12/04 3,9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