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더 이쁘게 건강하게 살고 싶어졌어요

늙었나봐요 | 조회수 : 2,954
작성일 : 2019-07-16 19:22:56
참 움직이기 안좋아하고 내성적이었는데
늙어서 그런가 운동을 한지 오래되서 그런가
이쁠때 이쁘게 입고 싶고
건강하고 싶고
할 수 있는 한 많은 것을 해보고 싶어요.
30대에 일 욕심있어서 남들보다 진급이 빨랐음에도
여자에다 40대 들어서니 자주 아프고 뭔가 꺾인 느낌이었는데
시간이 지나 다 늙어서 내적으로 성숙하는건지
인생을 대하는 마음가짐이 달라집니다.
IP : 116.36.xxx.19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 50 초반
    '19.7.16 7:33 PM (110.5.xxx.184)

    운동 시작한지 몇달 되었는데 이제는 운동의 목적이 살빼고 미용몸무게 갖고 옷사는게 아니예요.
    운동을 하다보니 좋은 습관이 생기고 하루 생활이 규칙적이 되고 운동으로 몸 컨디션 좋아지고 체력이 좋아지니 툭하면 여기저기 쑤신다고 두들기던 것, 틈만 나면 바닥에 들러붙어 해야할 일 미루던 제가 할 일 찾아 다니고 틈만 나면 밖에 나가 운동하고 일주일에 세번은 죽어라 땀 흘리며 운동하고 그러면서 내 자신이 육체에 끌려다니는게 아니라 건강한 제 자신이 몸을 끌고 다니는 느낌이 너무 좋더라고요.
    뭐든 할 수 있을 것 같은....
    물론 날씬한 몸은 덤으로 따라오더라고요 ㅎㅎ

    건강함,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는 시간, 제가 행복을 느끼는 일을 몰두해서 하는 것, 사랑하는 가족들과 가지는 평범한 일상이 참으로 감사하고 귀해요.
    그 모든 것이 건강한 몸이 있어 가능하고 더 누릴 수 있음을 알게되어서 제 몸, 제 남편 건강 열심히 챙기고 있어요.
    원글님도 더욱 건강하셔요!^^

  • 2. 응원
    '19.7.16 7:37 PM (211.55.xxx.212)

    좋으시겠어요.
    건강하셔서요.
    저는 폰 보는 것만 할 수 있어요.
    병원 가도 안 돼요

  • 3. ㅇㅇ
    '19.7.16 7:38 PM (211.246.xxx.225)

    늙음을 논하기에 당신은 아직 젊습니다
    이쁘게 살고
    건강하게 살기 위한 노력을 기울일 때

  • 4. ..
    '19.7.16 7:41 PM (223.38.xxx.238)

    이런 글 좋아요

  • 5. ..
    '19.7.16 9:00 PM (210.179.xxx.146)

    저도 요즘 그래요 이쁜 것도 사들이고 ^^머리도 이쁘게 하고 그러네요 ^^

  • 6. ㅎㅎ
    '19.7.17 9:37 PM (175.120.xxx.70)

    첫댓글님 말씀 너무 공감되고 좋아요 모두 건강하고 예뻐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2074 구분 안되는 연예인 7 ㄱㄴ 18:14:50 1,077
1482073 장관 후보자가 자신 의혹에 고소한 경우 있었나요? 54 18:12:52 947
1482072 미국 변호사는 휴가를 방학이라고 하나요 3 벼노사 18:12:37 352
1482071 대쉬받은 남자수 해피고럭키 18:08:46 248
1482070 네스프레소 미니 어때요? 5 222222.. 18:07:57 256
1482069 조국딸 meet도 안봤답니다. 67 양파 18:07:43 3,761
1482068 말못하는 23개월 아기ㅠ정말정말 늦었던 아기 키워보신 엄마 계시.. 22 또로로 18:07:37 984
1482067 알바들 옵션열기 또 등장했네요 누리심쿵 18:07:18 172
1482066 안부전화 하는 집이 전체 몇%나 될까요? 6 ... 18:02:42 730
1482065 양측 지지자들에게 바라는점 11 제발 18:02:05 235
1482064 청문회를 지켜보고 싶네요 8 일단 18:01:08 237
1482063 조국 가짜뉴스 새벽에 글올림 14 ㅇㅇㅇ 17:58:26 979
1482062 ㅋㅋ결국 알바 고소당했네 그렇게 미쳐날뛰더니 38 에궁 17:57:08 2,016
1482061 친구관계에서 갑인 친구에게 어떻게 비위맞추시나요? 19 ㅇㅇㅇ 17:56:37 1,226
1482060 조국 관련 뉴스공장 한토막 들어보셔요~~ 15 너구리 17:56:01 1,181
1482059 본인 그 자체로는 하나도 깔게 없으니 28 17:52:40 1,125
1482058 홍삼정 계속 장복하는 분 있나요 8 ㅡㅡ 17:50:02 634
1482057 물이 많은 사주가 ‥(휴대폰으로 작성해서 줄이 안맞아요^^*) 3 17:47:50 815
1482056 댓글하나에 알바비 650원 26 수수 17:47:04 1,392
1482055 매수자가 중도금을 지불하지 못해 이곳에 조언을 구했는데 조언해주.. 9 소피친구 17:47:03 555
1482054 정말 궁금한ㄷ 안부전화는 도대체 왜시키나요 8 정말 17:46:48 543
1482053 한영외고 2007년 특례입학 전형 있었다고 밝힘 18 ... 17:46:45 1,782
1482052 동화일보 열일하네요. 조중에 밀리더니.. 2 ㄴᆞㄴ 17:46:22 397
1482051 추석때 시댁 오지 말래요. 뭐 하면서 보낼지 추천해주세요. 3 ... 17:44:52 1,480
1482050 조국딸은 고소하면 안돼요? 12 ... 17:43:47 1,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