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가족중에 정신적으로 문제있는 환자있는 분 계신가요?

슬픔 | 조회수 : 3,408
작성일 : 2019-07-16 16:06:50
공부도 잘하고 최고대학 석박사 나와서 성공했어요. 미친 듯이 공부하고 업적 쌓아서 그 분야에서 나름 알아주는 경우까지 올라갔는데.... 언제부터인지 조증이 오면 미친듯이 일하고 시람들을 만나고 우울증이 오면 집에 틀어박혀 나오지 않고... 이런 현상이 교차하다가 환청이 들린다고 하고 주변 사람들이 자신을 해치려한다고 의심하고 전혀 해본적도 없었을 아주 저열한 쌍욕을 마구 퍼붓다가 집안에 이상한 물건들을 가득 사서 쌓아놓거나 합니다... 그러다가도 언제 그랬냐는듯이 사회생활을 해요... 조심스럽게 전문의를 만나보자고 하면 돌변해서 미친듯히 화를 내면서 쌍욕을 퍼붓고 길길이 날뛰고 죽여버린다고 난리를 핍니다... 나이드신 노모가 너무 너무 힘들어 합니다... 너무 이해가 안되는 것이 지금까지 너무나 순한 성격으로 오로지 공부만 하고 자신의 일을 사랑하던 사람이었는데... 어떻게 설득을 해서 전문가의 도움을 받게 할지...또 받으면 나아지는 건지요?
IP : 210.90.xxx.75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휴
    '19.7.16 4:09 PM (87.164.xxx.31)

    얼마나 힘드실지 ㅠㅠ.
    건강검진 받는다고 속여서 병원엘 데려가든지
    조증일때 구급차불러서 강제 입원시켜야죠.
    가만두면 더 악화되어요.

  • 2. 꼭 병원가세요
    '19.7.16 4:10 PM (112.152.xxx.131)

    일원동 삼성병원 홍경수선생님,,추천합니다.
    조울증 잘 보세요. 어떻게 해서든 병원가야 합니다. 진료 받고 약 먹으면
    충분히 사회생활 잘 합니다. 근데 본인이 자신의 증상을 객관적으로 봐야 하는데
    그 과정이 힘들지요, 보호자분께선 하루하루 일기 쓰듯이 증상을 쓰면서 관찰하시고
    울증으로 가라앉을 때 그 기록을 보여주시면 어떨까 싶네요,,,

  • 3.
    '19.7.16 4:13 PM (223.39.xxx.47)

    치매 초기인것 같다고 살짝 완화시켜 말한후
    병원 진료 받으세요.
    저역시 증상으로는 조현병 의심되네요.
    약물도움 꼭 받으세요.

  • 4.
    '19.7.16 4:18 PM (218.51.xxx.216)

    조울증 형제 있어요.
    제 동생은 20 대 초반에 발병했고 지금 거의 20 년 가까이 됐어요. 중간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말하기도 입아프지만, 결론만 말하면 약을 잘 먹으면 정상적인 생활이 가능합니다.

    미혼일 경우 부모의 동의로 강제 입원 가능합니다.

  • 5. 슬픔
    '19.7.16 4:31 PM (210.90.xxx.75)

    답변 너무 감사합니다. 사실 조증상태에서 사건이 있어서 병원까지 갔었습니다. 병원에서는 당연히 조현병 초기라고 얘기하는데 문제는 본인이 절대 그런 사실을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똑똑하고 아는 것도 많으니 더 문제구요..난리쳐서 병원을 나와서 혼자 살고 있는데 언제 또 무슨 일이 벌어질지 모르고 수시로 노모에게 전화걸어 행패부립니다.
    또 사건 수습하고 병원데려간 제게도 앙심을 품고 만나려고도 전화도 안하려고 하고 있어요...일단 저 상태로 두기가 참 힘든데 나름 돈도 있고 법률적인 지식도 많습니다.
    가족이니까 도와주려는 건데 정말 저런 증상이면 가족도 못믿게 되는 건지요?

  • 6.
    '19.7.16 4:37 PM (49.174.xxx.157)

    조현병이든 조울증이든 유전력 강합니다.. 님가족이나잘살피세요.

  • 7. .....
    '19.7.16 4:50 PM (1.227.xxx.251)

    [난 멀쩡해 도움 따윈 필요없어!] 라고 있어요
    조울증 환자가 병원에 가려고 하지않을때
    가족이 설득하는 방법에 대한 책이에요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이 말을 하고 듣는지 알수 있어요
    아무리 멀쩡하다 우겨도 일상에서 정말 불편한 점이 있을거에요 그 불편한점을 도움받아보자고 설득하는 게 가장 좋아요 스스로 병식이 생기고 약을 꾸준히 먹어야하니까요
    정확한 진단, 적절한 약물치료, 인지치료로 잘 지낼수 있어요 꼭 포기하지말고 도와주세요

  • 8. 절대
    '19.7.16 5:15 PM (175.213.xxx.37)

    약 먹이셔야 합니다. 소위 '공부하다 미쳤다' 부류중 꽤 있는데 가족이 포기하면 정말 폐인되요. 강제로 정신의학과 데려가셔서 약 먹이셔야 합니다.

  • 9. 약물치료가 필수
    '19.7.16 5:33 PM (180.71.xxx.43)

    연령대가 어떻게 되는지 모르지만
    조현병이든 조울증이든
    둘다 약물치료가 필수입니다.
    조현병의 경우 치료를 받는 시점에서 인지기능저하가 멈춰져서
    치료시기가 늦어지면 기능이 회복되지 않기도 해요.
    본인이 거부감이 심하면 강제입원도 고려해보셔야 할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3908 나경원아들 미국에 있어요? 15 군대는가니 15:39:37 1,186
1483907 요즘 올인원 pc 쓸만한가요? 1 hj 15:39:35 202
1483906 조국 동생 2억 받고 웅동중 교사 채용 19 ㅇㅇ 15:37:14 1,466
1483905 '故장자연 추행 혐의' 前조선기자 무죄.. 4 .. 15:35:41 354
1483904 군대 육군 기술행정병 아시는 분 계세요? 5 초롱 15:32:07 209
1483903 자식을 두고 가는 엄마의 마음이 감히 15:31:34 997
1483902 애들 이번주까지 방학이네요... 2 아들들들 15:28:21 602
1483901 금덩이 투척합니다 37 ... 15:27:36 1,859
1483900 조선일보 아방궁 잊지맙시다 9 15:24:56 325
1483899 마일리지 거지됐는데요, 자세히 써요 86 다시 15:24:32 3,158
1483898 韓관광객 급감에 日지자체 '비명'..외무상 "적극적 교.. 24 왜구 꺼져 15:23:49 1,284
1483897 국민들이 지지합니다 뒷배에 우리가 있어요! 14 힘내세요 15:23:13 356
1483896 “황교안 법무장관 시절, 부산엘시티 투자이민제 19일 만에 승인.. 8 노재팬!!!.. 15:22:51 549
1483895 지금은 15:30 현재 청정82쿡 31 15:20:55 805
1483894 조국 교수 법무부장관 임명청원 사인해 주세요. 12 silly 15:19:10 483
1483893 노재팬 예스조국 18 나라바로세우.. 15:18:59 313
1483892 댓글들 봐요 ㅡ 진흙탕ing 안재현 풀공개 준비중 17 .. 15:18:01 2,799
1483891 지난 대선때 여기 분탕으로 난리났었죠 22 대선 15:16:01 517
1483890 저 14년 눈팅족 32 .. 15:15:48 2,118
1483889 크게 멀리 보고 흔들리지 말고 7 바람 15:14:12 310
1483888 여름에 쓴 쇼핑과 여행비용 계산하다 기절중 9 소비 15:11:59 2,006
1483887 한국내 무법깡패 일본 활어차 단속 청원 해주세요. ㅠㅠ 2 노 재팬 15:10:47 214
1483886 일본 활어차에 대한 반대 청원이에요. 14 ㅡㅡ 15:09:33 415
1483885 적법 불법보다 무서운 패러다임- 현상황 이해 패러다임 15:09:19 182
1483884 과외비 한달째 늦게주는집이 최근 12 ㅇㅇ 15:07:03 3,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