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병원은 정말 여러군데 다녀봐야 하나봐요

zxc | 조회수 : 8,102
작성일 : 2019-06-20 10:05:57
친정엄마가 경동맥 협착증으로 며칠전 대학병원에서 수술 받으셨어요
그전에도 두군데 대학병원을 다니셨고
ct, mri 다 찍었는데도 뇌졸중(중풍) 약만 줬대요
그중 한군데에선 매번 갈때마다 약값만 20-30만원이었다는데,
약을 먹어도 좋아지질 않고
팔다리 움직이는 것도 힘들고 자꾸 주져 앉고
귀도 안들리고
그러셨다네요
어디 병원이 중풍이 좋다더라며 엄마는 또 주변에서 하는 얘기를 듣고 마산에 무슨 병원으로 가겠다고 고집부리셨는데 (주변에 누가 거기서 나았다더라며..)
가족들이 설득하고 말리고 해서 다른 대형 병원으로 갔습니다.
갔더니 경동맥 협착이 의심된다며 빨리 수술 잡자고 했고
수술들어가보니 꽤 많이 막혔다고 합니다.
그동안 먹은 약들 다 가져오라더니 의사가 먹지말라고.. 이것땜에 거 나빠졌을수도 있다고 하대요ㅠ
참 그동안 그렇게 검사를 했는데 나름 대학 병원들인데도 왜 몰랐을까요.
큰병인 경우 병원 여러군데 가서 검사 받아봐야 할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IP : 210.178.xxx.243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러게요..
    '19.6.20 10:09 AM (218.157.xxx.205)

    병이 원인이 밝혀져서 치료되는게 정말 다행이네요. 돈은 돈대로 쓰고 병은 병대로 진행되고 몸은 망가져가고.. 최악이죠.

  • 2. ...
    '19.6.20 10:09 AM (116.36.xxx.197)

    당연하죠.
    큰 병일수록 대형병원가는게 낫습니다.
    대형병원은 많은 치료경험이 있어서 그래요.

  • 3. 당연하죠
    '19.6.20 10:13 AM (125.180.xxx.52)

    전 암진단받고도 병원3군데갔어요
    오랫동안 치료해야해서(평생할수도있는...) 제일 믿음가는 의사선택했는데도 가끔 성의없어보이고 맘에 안들어서 짜증나는걸요

  • 4. ..
    '19.6.20 10:18 AM (211.36.xxx.206)

    시어머님 몇가지 증상으로 가까운 대학병원갔는데 치매초기라며
    약을 처방해줬는데 드시면서 어지러워 잘움직이지도 못하시고 2년간 고생하셨어요.
    답답해서 서울 유명대학병원갔는데 치매도 아니고 치매라한들 이렇게 센 약을 주면 어떡하냐고.
    노인들은 스트레스로 일시적인 증상을 보일때도 있다고
    검사는 정기적으로 받으시고 약은 끊으라고 하셨고 어머님지금 날라다니십니다.
    남편이 실력도 없으면서 싸가지없이 굴던 의사놈 멱살잡으러간다는거 말렸네요.
    의사 오진은 왜 패널티가 없나요?

  • 5. 어느 병원으로
    '19.6.20 10:21 AM (122.37.xxx.154)

    가셔서 정확한 진단 받으신 건지 부탁드려요 저도 병원을 바꿔야 해서 어디로 가야 하나 고민 중이거든요 꼭요

  • 6. 그런데
    '19.6.20 10:24 AM (180.224.xxx.210)

    대형병원이라고 또 답도 아니에요.

    자신감인지 교수 개인의 업적쌓기 때문인지 뭐때문인지는 몰라도...
    수술 밀어붙였다 잘못되는 경험담도 꽤 많아요.

    성공한 경우만 요란하게 알려지지 무수한 실패사례는 안 알려지는 거죠.

    애를 써보다 병이 깊어 어쩔 수 없이 운명을 달리 했나 보다 그렇게 받아들일 수 밖에 없는 경우도 많잖아요.

    주변에 정말 아무렇지도 않았는데 건강검진 도중 암 발견되고 대형병원에서 운좋게 스케줄이 비었다고 수술 받고 딱 사흘만에 돌아가신 분도 있어요.

  • 7. ....
    '19.6.20 10:25 AM (121.179.xxx.151)

    원글도 댓글도 다들 도움이 되는 글이네요.

    서울 유명대학병원이라면... 병원명 공개 부탁드려요.

  • 8. 아는사람
    '19.6.20 10:26 AM (221.147.xxx.73)

    지인의 친척이 준대형병원에서 암진단 받고 보험으로 진단금도
    다 받아놓고 수술은 빅3 중 한곳에서 받겠다고 해서
    기다렸다가 진료 받았는데 암이 아니라고 했대요.

    지금 보험회사 2 곳중 1곳에서는 진단금 받고
    나머지 한군데는 암 아니라고 전화로 취소했는데
    이미 진단금 나온 돈은 돌려줘야 하는지 깊은 고민에
    빠졌다고..ㅎㅎ

  • 9. 솔직히
    '19.6.20 10:33 AM (223.62.xxx.158)

    운입니다 다.

  • 10. ---
    '19.6.20 10:36 AM (175.214.xxx.32)

    전 무조건 삼성 병원갑니다...
    여기가 과잉 진료는 할지언정 오진은 덜하더라구요...
    물론 돈은 많이 나가요 온갖 검사를 다 해서... ㅠㅠ

  • 11. 제가
    '19.6.20 10:42 AM (180.224.xxx.210)

    아파서 서울대병원은 물론이고, 서울대보다 오히려 그 분야 전문이라는 병원들 순례하고 검사란 검사 다 받고 그랬는데요.
    가는 데마다 말이 다 달라...ㅜㅜ

    그냥 치료 안 받고 있어요.
    이리 살다 죽으려고요.

  • 12. ..
    '19.6.20 10:45 AM (39.7.xxx.117)

    서울대, 아산이 그나마 나아요.

    다른 대학병원들보면 수술 아니면 약 많이 주는 등 나름 특색들이 있어요. 동네 사람들은 다 알고 의사들끼리도 다 알아요.

  • 13. ,,,
    '19.6.20 11:10 AM (175.113.xxx.252)

    저희 아버지 암.. 대구 여기에서 세번째 안에 드는대학병원인데.. 거기 갔다가... 판독을 못해서 서울 삼성병원 자료들 들고 갔거든요... 바로 판독하면서 신장암이라고..ㅠㅠㅠ 대구에서 돈은돈대로 들고... 진짜 차라리 처음부터 서울갔으면 그건 안들었을텐데 ..그이야기 지금도 하세요..

  • 14. 22
    '19.6.20 11:26 AM (175.124.xxx.135)

    동네치과에서 대형병원 가라해서 누워있는 사랑이 빼러갔는데 반만 제거해 주었어요.
    나중에 잇몸뚫고 나오면 그때 치과가서 빼라고 해서 뭐지? 하며 왔는데
    다른 것 때문에 다른 치과 갔는데 왜 이를 다 빼지 않았냐고 이해를 못 하더라구요.

    강북s병원인데 저도 이해가 안 가요.

    병원도 운에 속하나 봐요.

  • 15.
    '19.6.20 11:38 AM (222.232.xxx.107)

    서울대병원에서 성의없이 몇년을 센약만 줬는데 지방 병원으로 옮기고 약도 줄이고 더 나아졌어요. 병원 진짜 여러군데 가봐야해요.
    약값만 30만원씩 냈던 몇년 생각하면 진짜 열받아요. 지금은 그 절반도 안내고 있어요.

  • 16. ---
    '19.6.20 11:42 AM (175.214.xxx.32)

    저도 서울대는 비추예요, 의사들 너무 거만하고 환자들 넘쳐서 진료도 대강대강 보는 느낌이고 성의가 없어요.
    제 남편 서울대에서 비뇨기과 의사가 검사하라고 하고 검사 결과 들으러 갔더니 검사 결과 나온거 확인도 안하고 한 검사 또 하라고 하질 않나 (그래놓고 아 맞다 검사 했지!! 이런 기억력 감퇴 시전) 여러 부서 검사 뺑뺑이만 돌리고 정작 원인은 못찾았어요. 그냥 거기는 입구만 들어가도 기빠지고 질려요.

  • 17. 캐바케
    '19.6.20 12:09 PM (39.7.xxx.252)

    삼ㅅ병원 오진과 간호사 불친절 경험한 사람으로
    서울대 병원을 가보려 했는데요 쩝..

  • 18. 원글
    '19.6.20 12:10 PM (210.178.xxx.243)

    예전에 저도 자궁근종 얘기듣고 병원 세군데 갔다가 두군데서 수술하라고 하고 한군데서 하지 말라고 했는데 결국 수술 했습니다
    각각 초음파보고 크기도 다 다르게 말하더라구요..

    병원 이름 얘기해도 될까 좀 조심스러워서 초성으로만 적을께요
    먼저간 두군데는 ㅈㅇㄷ, ㄱㅎㄷ구요
    경동맥협착으로 수술하신 곳은 서울 ㅅㅅ이에요

  • 19.
    '19.6.20 1:08 PM (211.206.xxx.180)

    진짜 돌팔이들이 왜 이렇게 많은 건지.

  • 20. ....
    '19.6.20 2:12 PM (175.205.xxx.193)

    병원 다녀온 후기 평가해서 의견 나누는 카페 있지 않나요??
    의사가 왕인 우리나라에선 정말 꼭 필요한것 같은데

  • 21. 중앙대, 경희대
    '19.6.20 2:25 PM (175.194.xxx.63)

    경동맥 협착증은 오진이 원래 많아요. 뇌질환하고 증상이 정말 비슷하거든요. 평생 못 걷다가 이 수술 받고 뛰어다니는 사람도 봤어요.

  • 22. 서울대
    '19.6.20 4:51 PM (39.7.xxx.99)

    저도 다녀와서
    병명도 못찾고
    실망이에요
    댓글 말씀처럼

    운 같아요...

  • 23. 길영
    '19.6.20 5:34 PM (218.52.xxx.230)

    병원은 여러군데로.
    치과만 봐도 가는 곳마다 견적이 다 다르고.
    병원 선택하는게 여간 스트레스가 아니에요.
    의사 잘 만나는게 큰 행운인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3241 "성경·논어·불경 말씀은 서로 배려하라는 것..종교 연.. 1 뉴스 06:25:41 64
1553240 오늘의 뉴스공장 11월20일(수) 링크유 2 Tbs안내 06:24:20 81
1553239 인스타 유명인 몇명. 지구별죠 06:03:27 296
1553238 유튜브 '日욱일기' 비판 영어 영상물, 19금 내려진 이유는 4 출처반크 05:49:58 307
1553237 방위비증가요구보다 태도가 더 문제 1 ㅂㅇㅂ 05:44:56 143
1553236 카스 대문에 허무하다는 글쓰는 사람 5 새벽 04:44:59 733
1553235 (펌)염병 ㅈㄹ도 풍년이다 3 저혈압치료됨.. 04:23:32 742
1553234 군납업체서 수뢰..남재준 전 국정원장에 흘러간 정황 뉴스 04:22:53 222
1553233 탁현민 새트윗, 감동..... 4 ... 02:38:13 2,161
1553232 언니가 기침을 많이 합니다. ㅠㅠ 8 ㅇㅇ 02:24:21 1,758
1553231 하청업체서 뒷돈 받아 유흥비 이명박 사위 구속영장 청구 3 ..... 02:21:04 902
1553230 광화문쪽에 4살 아이가 초5언니와 놀만 한 곳이 있을까요? 6 더블동그라미.. 02:10:11 364
1553229 김은숙 작가, '미스터 션샤인 '시즌 2 부탁합니다 ..... 02:03:29 392
1553228 나베도 성형했군요ㅠ 9 01:39:46 2,754
1553227 서초지역 고등부가 활성화된 교회 좀 알려주셔요 3 ... 01:38:52 271
1553226 충격적인 대마도 근황!! 완전 좀비도시네요 9 촌구석 01:30:31 2,262
1553225 국민과 대화 여론이 좋네요 14 ,,, 01:18:52 1,450
1553224 하청업체서 뒷돈 받아 유흥비..MB사위 구속영장 청구 1 ... 01:11:42 523
1553223 일베클로 사은품 내복 매장당 75개 주고 품절??? 5 꼼수왜구 01:00:43 1,241
1553222 벌써 이니시계 중고나라에 나왔는데 판매자 좀 보세요 17 단호박 00:55:52 2,934
1553221 홍콩 진압대가 흘리고간 것. Jpg 2 허걱 00:49:46 2,487
1553220 미쳤나봐요 샤넬 클래식 사고 싶어요 31 사치 00:45:38 3,088
1553219 오늘 문대통령 대화 보고 참 좋았다고들 하시네요. 16 ... 00:42:24 2,279
1553218 우왓. 문재인의 부동산은 자신 있다. 11 .. 00:24:19 1,415
1553217 영어학원에서 6세 가르치는데 7 ㅇㅎㅎ 00:17:23 1,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