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병원은 정말 여러군데 다녀봐야 하나봐요

zxc | 조회수 : 7,963
작성일 : 2019-06-20 10:05:57
친정엄마가 경동맥 협착증으로 며칠전 대학병원에서 수술 받으셨어요
그전에도 두군데 대학병원을 다니셨고
ct, mri 다 찍었는데도 뇌졸중(중풍) 약만 줬대요
그중 한군데에선 매번 갈때마다 약값만 20-30만원이었다는데,
약을 먹어도 좋아지질 않고
팔다리 움직이는 것도 힘들고 자꾸 주져 앉고
귀도 안들리고
그러셨다네요
어디 병원이 중풍이 좋다더라며 엄마는 또 주변에서 하는 얘기를 듣고 마산에 무슨 병원으로 가겠다고 고집부리셨는데 (주변에 누가 거기서 나았다더라며..)
가족들이 설득하고 말리고 해서 다른 대형 병원으로 갔습니다.
갔더니 경동맥 협착이 의심된다며 빨리 수술 잡자고 했고
수술들어가보니 꽤 많이 막혔다고 합니다.
그동안 먹은 약들 다 가져오라더니 의사가 먹지말라고.. 이것땜에 거 나빠졌을수도 있다고 하대요ㅠ
참 그동안 그렇게 검사를 했는데 나름 대학 병원들인데도 왜 몰랐을까요.
큰병인 경우 병원 여러군데 가서 검사 받아봐야 할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IP : 210.178.xxx.243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러게요..
    '19.6.20 10:09 AM (218.157.xxx.205)

    병이 원인이 밝혀져서 치료되는게 정말 다행이네요. 돈은 돈대로 쓰고 병은 병대로 진행되고 몸은 망가져가고.. 최악이죠.

  • 2. ...
    '19.6.20 10:09 AM (116.36.xxx.197)

    당연하죠.
    큰 병일수록 대형병원가는게 낫습니다.
    대형병원은 많은 치료경험이 있어서 그래요.

  • 3. ....
    '19.6.20 10:09 AM (211.117.xxx.95)

    어머 어머니 이제 좋아지셨다니 다행입니다
    정말 원글님 말씀대로 병원은 안좋아지면 다른 데 다녀봐야 한다고 절실히 느껴요 아픈 분을 본 이후로 더욱 절실해지고 생명이 오갈수도 있어요 빨리 고칠수 있는데 큰병이 되어 못고칠수도 있고요
    검사해도 안나으면 다른 병원을 다녀야 하고요
    원글님 잘 선택하셨고 지혜로우시네요

  • 4. 당연하죠
    '19.6.20 10:13 AM (125.180.xxx.52)

    전 암진단받고도 병원3군데갔어요
    오랫동안 치료해야해서(평생할수도있는...) 제일 믿음가는 의사선택했는데도 가끔 성의없어보이고 맘에 안들어서 짜증나는걸요

  • 5. ..
    '19.6.20 10:18 AM (211.36.xxx.206)

    시어머님 몇가지 증상으로 가까운 대학병원갔는데 치매초기라며
    약을 처방해줬는데 드시면서 어지러워 잘움직이지도 못하시고 2년간 고생하셨어요.
    답답해서 서울 유명대학병원갔는데 치매도 아니고 치매라한들 이렇게 센 약을 주면 어떡하냐고.
    노인들은 스트레스로 일시적인 증상을 보일때도 있다고
    검사는 정기적으로 받으시고 약은 끊으라고 하셨고 어머님지금 날라다니십니다.
    남편이 실력도 없으면서 싸가지없이 굴던 의사놈 멱살잡으러간다는거 말렸네요.
    의사 오진은 왜 패널티가 없나요?

  • 6. 어느 병원으로
    '19.6.20 10:21 AM (122.37.xxx.154)

    가셔서 정확한 진단 받으신 건지 부탁드려요 저도 병원을 바꿔야 해서 어디로 가야 하나 고민 중이거든요 꼭요

  • 7. 그런데
    '19.6.20 10:24 AM (180.224.xxx.210)

    대형병원이라고 또 답도 아니에요.

    자신감인지 교수 개인의 업적쌓기 때문인지 뭐때문인지는 몰라도...
    수술 밀어붙였다 잘못되는 경험담도 꽤 많아요.

    성공한 경우만 요란하게 알려지지 무수한 실패사례는 안 알려지는 거죠.

    애를 써보다 병이 깊어 어쩔 수 없이 운명을 달리 했나 보다 그렇게 받아들일 수 밖에 없는 경우도 많잖아요.

    주변에 정말 아무렇지도 않았는데 건강검진 도중 암 발견되고 대형병원에서 운좋게 스케줄이 비었다고 수술 받고 딱 사흘만에 돌아가신 분도 있어요.

  • 8. ....
    '19.6.20 10:25 AM (121.179.xxx.151)

    원글도 댓글도 다들 도움이 되는 글이네요.

    서울 유명대학병원이라면... 병원명 공개 부탁드려요.

  • 9. 아는사람
    '19.6.20 10:26 AM (221.147.xxx.73)

    지인의 친척이 준대형병원에서 암진단 받고 보험으로 진단금도
    다 받아놓고 수술은 빅3 중 한곳에서 받겠다고 해서
    기다렸다가 진료 받았는데 암이 아니라고 했대요.

    지금 보험회사 2 곳중 1곳에서는 진단금 받고
    나머지 한군데는 암 아니라고 전화로 취소했는데
    이미 진단금 나온 돈은 돌려줘야 하는지 깊은 고민에
    빠졌다고..ㅎㅎ

  • 10. 지방은
    '19.6.20 10:27 AM (110.70.xxx.191)

    정말 돌팔이 많아요.
    원인도 잘 못찾고...

  • 11. 솔직히
    '19.6.20 10:33 AM (223.62.xxx.158)

    운입니다 다.

  • 12. ---
    '19.6.20 10:36 AM (175.214.xxx.32)

    전 무조건 삼성 병원갑니다...
    여기가 과잉 진료는 할지언정 오진은 덜하더라구요...
    물론 돈은 많이 나가요 온갖 검사를 다 해서... ㅠㅠ

  • 13. 제가
    '19.6.20 10:42 AM (180.224.xxx.210)

    아파서 서울대병원은 물론이고, 서울대보다 오히려 그 분야 전문이라는 병원들 순례하고 검사란 검사 다 받고 그랬는데요.
    가는 데마다 말이 다 달라...ㅜㅜ

    그냥 치료 안 받고 있어요.
    이리 살다 죽으려고요.

  • 14. ..
    '19.6.20 10:45 AM (39.7.xxx.117)

    서울대, 아산이 그나마 나아요.

    다른 대학병원들보면 수술 아니면 약 많이 주는 등 나름 특색들이 있어요. 동네 사람들은 다 알고 의사들끼리도 다 알아요.

  • 15. ,,,
    '19.6.20 11:10 AM (175.113.xxx.252)

    저희 아버지 암.. 대구 여기에서 세번째 안에 드는대학병원인데.. 거기 갔다가... 판독을 못해서 서울 삼성병원 자료들 들고 갔거든요... 바로 판독하면서 신장암이라고..ㅠㅠㅠ 대구에서 돈은돈대로 들고... 진짜 차라리 처음부터 서울갔으면 그건 안들었을텐데 ..그이야기 지금도 하세요..

  • 16. 22
    '19.6.20 11:26 AM (175.124.xxx.135)

    동네치과에서 대형병원 가라해서 누워있는 사랑이 빼러갔는데 반만 제거해 주었어요.
    나중에 잇몸뚫고 나오면 그때 치과가서 빼라고 해서 뭐지? 하며 왔는데
    다른 것 때문에 다른 치과 갔는데 왜 이를 다 빼지 않았냐고 이해를 못 하더라구요.

    강북s병원인데 저도 이해가 안 가요.

    병원도 운에 속하나 봐요.

  • 17.
    '19.6.20 11:38 AM (222.232.xxx.107)

    서울대병원에서 성의없이 몇년을 센약만 줬는데 지방 병원으로 옮기고 약도 줄이고 더 나아졌어요. 병원 진짜 여러군데 가봐야해요.
    약값만 30만원씩 냈던 몇년 생각하면 진짜 열받아요. 지금은 그 절반도 안내고 있어요.

  • 18. ---
    '19.6.20 11:42 AM (175.214.xxx.32)

    저도 서울대는 비추예요, 의사들 너무 거만하고 환자들 넘쳐서 진료도 대강대강 보는 느낌이고 성의가 없어요.
    제 남편 서울대에서 비뇨기과 의사가 검사하라고 하고 검사 결과 들으러 갔더니 검사 결과 나온거 확인도 안하고 한 검사 또 하라고 하질 않나 (그래놓고 아 맞다 검사 했지!! 이런 기억력 감퇴 시전) 여러 부서 검사 뺑뺑이만 돌리고 정작 원인은 못찾았어요. 그냥 거기는 입구만 들어가도 기빠지고 질려요.

  • 19. 캐바케
    '19.6.20 12:09 PM (39.7.xxx.252)

    삼ㅅ병원 오진과 간호사 불친절 경험한 사람으로
    서울대 병원을 가보려 했는데요 쩝..

  • 20. 원글
    '19.6.20 12:10 PM (210.178.xxx.243)

    예전에 저도 자궁근종 얘기듣고 병원 세군데 갔다가 두군데서 수술하라고 하고 한군데서 하지 말라고 했는데 결국 수술 했습니다
    각각 초음파보고 크기도 다 다르게 말하더라구요..

    병원 이름 얘기해도 될까 좀 조심스러워서 초성으로만 적을께요
    먼저간 두군데는 ㅈㅇㄷ, ㄱㅎㄷ구요
    경동맥협착으로 수술하신 곳은 서울 ㅅㅅ이에요

  • 21.
    '19.6.20 1:08 PM (211.206.xxx.180)

    진짜 돌팔이들이 왜 이렇게 많은 건지.

  • 22. ....
    '19.6.20 2:12 PM (175.205.xxx.193)

    병원 다녀온 후기 평가해서 의견 나누는 카페 있지 않나요??
    의사가 왕인 우리나라에선 정말 꼭 필요한것 같은데

  • 23. 중앙대, 경희대
    '19.6.20 2:25 PM (175.194.xxx.63)

    경동맥 협착증은 오진이 원래 많아요. 뇌질환하고 증상이 정말 비슷하거든요. 평생 못 걷다가 이 수술 받고 뛰어다니는 사람도 봤어요.

  • 24. 서울대
    '19.6.20 4:51 PM (39.7.xxx.99)

    저도 다녀와서
    병명도 못찾고
    실망이에요
    댓글 말씀처럼

    운 같아요...

  • 25. 길영
    '19.6.20 5:34 PM (218.52.xxx.230)

    병원은 여러군데로.
    치과만 봐도 가는 곳마다 견적이 다 다르고.
    병원 선택하는게 여간 스트레스가 아니에요.
    의사 잘 만나는게 큰 행운인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3965 예전 다견(2마리)싸운다고 글 올렸던 견주입니다. 1 백수지만 지.. 03:03:30 22
1463964 심상정 "與 경제무능·실패..野 경제공포 마케팅에도 맞.. 3 뉴스 02:56:26 83
1463963 젊은부부가 강남에 자가로 사는거보면 3 .... 02:49:06 275
1463962 친정엄마가 하는 음식 먹으면 왜 아플까요? 3 ... 02:36:56 349
1463961 같이 공부하는 영상앱이 있네요 02:33:38 109
1463960 20일, 아베규탄 촛불집회 잘알아보자 02:25:02 145
1463959 예민한 사람에게 종교는 도움이 되나요? 7 화초엄니 02:12:08 267
1463958 친일 토착왜구 유명 일가족, '반일운동' 선봉에 서다!!! 13 문토왜 02:04:51 791
1463957 베이비시터 구하려는데.. ... 01:57:15 237
1463956 초등학교 방학한 곳 많은가요? 아고 01:57:01 85
1463955 즉석밥 매일 먹어도 괜찮을까요? 7 궁그미 01:53:22 770
1463954 3년전 아베 와 오늘자 아베 표정 비교.JPG 2 적나라하네요.. 01:47:36 1,264
1463953 책에 싸인 ㄸㅁㅁ 01:41:43 133
1463952 세종대 박유하 교수 학력사항.. 8 신친일파 01:37:55 1,192
1463951 어린이집 29개월 횡단보도 2 01:27:25 395
1463950 교원 빨간펜 자료에 노무현대통령 얼굴만 없대요 3 .. 01:25:11 626
1463949 섬도 좋고~ 사람적고 물맑은 해수욕장 추천 부탁드려요~! 4 ㅇㅇ 01:23:50 331
1463948 유니클로 속옷 대체 브랜드 도움 구합니다. 8 유니 01:20:43 730
1463947 일본야후. 이걸로 보세요. 9 이걸로보세요.. 01:11:35 1,242
1463946 가지 않습니다. 사지 않습니다. 카톡 프사! 1 가지않습니다.. 01:11:27 635
1463945 27일 (토) 일본 아베 경제도발 규탄및 일제 불매운동 촛불 1 일본 정권교.. 01:10:20 367
1463944 우리나라 언론은 다 쓰래기네요 13 쑤레기 01:05:27 1,620
1463943 개표결과에요. 출구조사 보다 더 못 미치네.. 12 아사히신문 01:02:18 1,942
1463942 진짜 다행이에요. 14 적폐청산 00:57:39 2,507
1463941 h플러스 갔더니 일본맥주 그대로 있던데요. 5 오늘 00:56:54 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