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댁의 고3아들과 남편은 사이가 어떤가요?

.. | 조회수 : 2,235
작성일 : 2019-06-19 22:32:08
우리집은 서로 죽이겠다는 형국이네요....
아휴.........

아들은 아들대로 싸가지없고
남편은 꼰대같고

이거 놔두면 서로 죽일거 같은....
다른댁들은 사이가 어떤가요?....
IP : 116.127.xxx.146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6.19 10:33 PM (218.237.xxx.210)

    고3 아들이랑 어릴땐 그리 잡아먹을거 같더니 지금은 괜찮아요 큰딸이랑 중2병때부터 안좋았는데 딸아이가 아삐를 그리 싫어하네요 ㅠ 말을 안해요

  • 2. ....
    '19.6.19 10:40 PM (125.134.xxx.205)

    은근 그런 집 많아요 ㅠㅠ
    외삼촌의 큰 아들인 사촌과 사이가 나빴고
    결국 최고의 대학가서 학교 근처에 원룸 얻어 나왔어요.

    공부 잘했고
    과외 알바하고 장학금 타고
    미국 유학갈 때도 부모도움 없이
    장학금에 생활비까지 다받았어요.

    지금은 싱가폴 대학의 정교수로 있어요.
    태뉴어 하려고 논문을 쓰는지
    삼촌이 싫어서 인지 한국에 잘 오지 않아요.
    연락도 잘하지 않나봐요.

  • 3.
    '19.6.19 10:42 PM (210.99.xxx.244)

    작년 고3때 저랑 사이안좋고 아빠는 그냥 강건너 불구경 ㅠ 근데 지금은 오히려 속얘기는 저랑 아빠랑은 쿨한친구예요

  • 4. 원글
    '19.6.19 10:46 PM (116.127.xxx.146)

    그냥....아들 하나인데
    한번도 딸을 부러워한적 없는데...
    요새는.......그냥.....아들이 힘들어요....ㅜ.ㅜ

    잘못키웠나...싶은 생각도 들고............

  • 5. 상상맘
    '19.6.19 10:46 PM (175.208.xxx.85)

    전 지금 고3 아들 컨트롤은 전적으로 제가하고
    남편은 빠지라고 했어요
    제가 한마디 하는건 금방 풀리는데 아빠가 조금만 서운하게 함
    오래 가드라구요...,싸가지없이 굴때 속은 터지지만 남편더러
    모른척 하라구 했어요. 지한테 싫은소리 안하니까 저한테 삐짐
    아빠한테 블라블라 ㅎㅎ

  • 6.
    '19.6.19 10:53 PM (223.39.xxx.121)

    아들 크면 독립시키세요
    아들이 지아빠 유전자 타고났나보네요
    애비가 자식보고 화가나면 지 꼬라지 보면됩니다 지모습이니까

  • 7.
    '19.6.19 11:14 PM (210.99.xxx.244)

    딸을 안키우셔서 그렇지 전 아들보다 딸이 힘들어요ㅠ 남자아이들처럼 단순하지가 않아요ㅠ

  • 8. 3567
    '19.6.20 8:11 AM (116.33.xxx.68)

    일주일에 한번씩 집에오는데
    이뻐죽을라고 해요
    아빠가 사랑이 아주많고 희생적 이해심이 많아요
    아빠가 조금이라도 안보이면 아빠 어딨냐고 아빠만찾아요 ㅠ
    딸은 키우는게 감정적으로 힘들다고 저한테 하소연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0585 당·청, "정부, 日상품 불매 운동하는 국민 믿고 단호.. 10 뉴스 17:31:01 1,484
1460584 대구에 갈만한 워터파크 있을까요?? 5 혹시 17:28:09 514
1460583 하원후 집에만 있는 아이 있나요? 8 .. 17:27:39 1,191
1460582 옷 사는 재미 8 ㅁㅁ 17:24:19 2,734
1460581 이 난리통에 이명박을 잊지 말아야해요. 4 쓰레기이명박.. 17:23:22 967
1460580 생리 때 철분 드시나요? 5 철분 17:22:27 888
1460579 애휴..이 만남도 유효기간 임박인건가요~ 8 그렇게 살고.. 17:21:53 1,534
1460578 중딩..학원 수학 97 학교 시험 85 11 왜저래 17:21:11 1,575
1460577 16살 여자아이 남자친구문제 16 ㅜㅜ 17:20:55 1,922
1460576 고등딸냄이 기분전환 시켜줄만한 일좀 알려주세요 14 Mm 17:20:24 1,567
1460575 팩키지 여행과 옵션 선택이요. 2 ㅡㅡ 17:19:54 628
1460574 해외여행중 카드분실 2 이런 경우 17:19:22 559
1460573 조선일보와 자한당의 실체 5 낫낫이 들어.. 17:16:19 626
1460572 속보] 국정원 "'처형설' 김혁철 살아있는 것으로 보고.. 2 역시 17:14:45 1,733
1460571 이렇게 애국자가 되었네요 17 다음 17:11:01 1,817
1460570 "조선일보가 반한감정 증폭→한일관계 악화".... 13 뉴스 17:01:53 1,204
1460569 이명박은 언제 다시 감옥 들어갈까요. 8 ... 16:59:53 1,189
1460568 속보 정두언 전 의원 산에서 숨진 채 발견 33 웬일이지 16:59:29 10,055
1460567 중1아이 수학 과외를 하는데요. 4 아이고~~~.. 16:54:44 933
1460566 원어민 남자선생님 선물 추천좀 부탁드려요. 3 16:53:42 272
1460565 못난 거 아는데요. 9 심란 16:48:48 1,548
1460564 (속보) 정두언 사망!!!!!!!! 84 16:47:45 21,609
1460563 모의고사 성적표 다시 16:46:56 455
1460562 생기부 담임선생님께 말씀드리면 다 떼주시나요? 3 고2 16:46:03 560
1460561 기미 2 기미 16:42:38 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