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제가 뭘 잘못했죠?

ㅠㅠ | 조회수 : 2,493
작성일 : 2019-06-17 21:40:13
동네 엄만데 그냥 인사하는 정도예요
둘째랑 그 집애가 친한데
자신이 뭐가 필요할땐 집요하게 물어요
뭐 전 가르쳐 주는 편인데
그러다 보니 집 가구가 비슷할정도
이정도면 친해야 하는데 안 친해요.
뭐 제가 털털해서?
좋으면 따라 하세요. 스탈이예요
근데 제가 필요한걸 어쩌다 물으면 모른대요 ㅎ
이번엔 과외샘을 묻는데
제가 이 샘을 사회에서 취미 모임하다가 만나서 친해져서 울 아이 과외를 방학때 받고 2년 넘게 연락이 없었어요.
저기 딸이랑 친구니 제 아이 성적 좋게 나온걸 아는거죠.
소개 시켜 달라기에 제가 한동안 소원해서 먼저 안부 인사하고 전화 하라고 한다니
그냥 다짜고짜 전번 넘기래요.
자기가 얘기 한대요
2년이나 연락없었으니 제가 먼저 안부라도 물어야 하는거 아닌가요?
짜증나서 문자로 전번 사라졌다 했더니
방금 엘베에서 만나니 싸하네요
참 나 상종을 말아야겠어요.
제가 이상한 사람인가 싶어요

IP : 211.52.xxx.196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6.17 9:42 PM (39.7.xxx.166)

    애저녁에 선 그어야할 상대네요
    잘못하신거 없어요 원글님 아니면 일상생활 못할 여자네요

  • 2. 아뇨
    '19.6.17 9:42 PM (124.53.xxx.190)

    저도 기분 나쁜데요?
    잘 하셨어요

  • 3. 속시원.
    '19.6.17 9:46 PM (117.111.xxx.116)

    싹싹한 인간들이 더 그래요.
    사람따위 이용해 먹고버리고 이용해먹고 버리고
    언제든지 다시 사귈수 있다여기니까요.

  • 4. 전혀
    '19.6.17 9:47 PM (121.168.xxx.236)

    안 이상하지요
    안부도 안부지만
    전번 넘겨도 되냐고 묻고 해야지
    아무한테나 당사자 의견도 안 묻고 전번을 그냥 줘요?개인 정보잖아요.

    집요한 캐릭터네요 멀리 하시길

  • 5. 감사해요
    '19.6.17 9:51 PM (211.52.xxx.196)

    하도 당당해서 제가 이상한가 싶었어요.
    그냥 좋은게 좋은거지 생각하며 사는데
    저도 나이드니 피곤하고 짜증나네요.
    저도 갑자기 전화해야 해서 민망한 상황인데
    전번 넘기라니
    정말 황당해서 어이가 없더라구요
    왜 틀린 요구를 당당히 할까요?
    제가 바보고 호구네요ㅠ

  • 6. ....
    '19.6.17 9:54 PM (125.177.xxx.61)

    모지리네요. 저런 사람들이 세상 저만 똑똑하고남들 다 바보인줄 알아요. 모자르니 저러고살죠.

  • 7. ㅇㅇ
    '19.6.17 10:01 PM (117.111.xxx.116)

    인격적으로 대해주고 넉넉히 인심쓰고 돈쓰면
    지만 못해서 정보주고 조공주고 만나는 사람으로 하대하는 인간들이 있어요.
    인생 짧은데 본색알고 왜 시간낭비하나요?

  • 8. dlfjs
    '19.6.17 11:19 PM (125.177.xxx.43)

    진작에 끊었어야죠

  • 9. ...
    '19.6.18 8:32 AM (180.64.xxx.74)

    저도 이런 경험있어요...자기 필요할때만 ㅎㅎ하는 사람요..평소에 엄마들 무리에서는 싸하게 하더니 뒤로는 너희 집에서 애들 놀면 안되냐고...우리애가 너무 가고 싶어한다며..어찌나 친한척 챙기던지...무리한 부탁도 얌체스럽게 하더니....거절했죠, 이엄마가 1년만에 카톡으로 안부 인사없이...과외 선생 소개 좀..어이없어서 똑같이.. 모르는데..더 답을 안줬거든요...또 해가 바껴서 동네서 오가다 만났는데...인사라고 건네는게...별일없어? 아무일 없어??..어이가 없어서....기본적인게 안 되어있고 내가 겪어서 나쁜데 누굴 소개시켜요......과외선생도 내인맥이죠...조심하셔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3334 필라테스 예찬론 야옹 22:59:10 19
1463333 계란. 사육환경 번호 보고 사세요~~? 1,2,3,.. 22:58:57 10
1463332 불매운동이 이만큼 커진적 있었나요? ㅇㅇ 22:57:59 23
1463331 부모님배신한사람 자녀가 흥해있을때 어찌할까요? 2 빚투 22:56:19 94
1463330 bts방송해요 7 ... 22:54:14 181
1463329 업소 이용 후기도 명예훼손으로 처벌 받나요? 1 소미 22:51:44 118
1463328 불매운동 강원도 근황...jpg 와 실감나네요 3 우리나라잘한.. 22:50:54 489
1463327 서울여대랑 비슷한 라인의 공학이 어디에요? 6 성초 22:48:59 246
1463326 층간소음 매일이 전쟁입니다 2 ..... 22:48:32 250
1463325 ㅅㅅㅅ 마트 불매운동 2주…'일본산 빼니 매출 더 늘었다' 3 와우~ 22:47:42 606
1463324 한껏 이쁘게하고 만났는데 핀잔 들었어요 5 ... 22:40:50 1,064
1463323 보모님이 사시던 곳이랑 소나무 22:37:37 144
1463322 버거킹도 일본과 연관 있나요? 2 .. 22:35:35 228
1463321 어떤 병이 돈만 쏟아붓고 낫기도 어렵나요 3 ... 22:35:07 432
1463320 롤렉스시계는 매일 감아줘야하나요? 5 롤렉스 22:33:15 564
1463319 abc마트에 사람 많은거 보니 속상하네요 10 단결 22:26:22 1,273
1463318 5세 비행기 탑승 서류 아시는 분 4 도움요청 22:25:45 270
1463317 여성혐오 논란 '디올' 이번에는 일본 전범기 논란 10 잘가라 22:25:13 740
1463316 창원 관광고등학교 3 ㅇㅇ 22:20:54 238
1463315 지금 더운가요? 6 ... 22:20:33 672
1463314 저녁때 마카롱 먹고 2키로 쪘어요- - 6 충격 22:19:22 1,206
1463313 인생이 뭐라고 보나요 9 ,,, 22:19:19 836
1463312 오늘 저의 no no japan 정리해봅니다 14 일제불매가 .. 22:17:07 988
1463311 머리 부은곳이 터져서 피가나요. 5 머리상처 22:14:18 1,137
1463310 전세 17년차, 힘들어요ㅜㅜ 10 돌리고돌리고.. 22:12:36 2,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