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불쌍하다는 소리 기분 나쁘네요

왜그래 | 조회수 : 2,435
작성일 : 2019-06-13 02:35:20
남자 얘기 좋아하는 지인이 있어요
제가 본격적으로 연애한간 남편이 처음이었거든요
그전에 길거리에서 따라온 사람
알바할때 직장다닐때 대쉬는 좀 받았지만
딱히 사귀고 싶은 사람 없었어요
연애한 사람이 남편밖에 없다고
비올때 생각 할 남자 없어서 불쌍하대요

본인은 3번의 연애 경험이 있는데
마지막 헤어진 남자한테 아직도 미련이 많아요
결혼 했는데도요
특이한건 세번다 남자들이 어느날 갑자기 잠수타고
일방적으로 연락을 끊은것

전에도 진지하게 나보고 불쌍하다 해서
좀 황당했는데
또 그 진지하게 불쌍하다고...ㅜㅜ
사실 20대에 연애보다 여자친구들이랑 노는게 더 좋았고
지금 남편한테 만족하는 편이라 별 아쉬움도 없는데...
지금 이나이에 비만 오면 이남자저남자 떠올리며 추억에 젖어야 행복한거고 그렇지 않으면 불쌍하다고 공공연하게 회자될 일인지...
한번은 뭐 농담으로 넘겨듣겠지만
왜자꾸 이러는지
사춘기 여고생도 아니고 --

저는 오히려 한두번도 아니고 사귄 모든 남자들이 저렇게 버리듯 끝낼수 있는지 그 지인이 더 불쌍한 맘이 들던데...
물론 입밖으로 그런 얘길 하진 않았지만요...

이런 말 흔하게 하는 말인가요?
농담으로 웃자고 할순 있지만
정색하고 진지하게 할 말인지...



IP : 58.234.xxx.5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6.13 6:12 AM (175.113.xxx.252)

    그런 헛소리 뭐 그렇게 신경 쓰세요..ㅠㅠㅠ 20대에 여자친구 더 만나는거 좋았다 이런거 생각할필요도 없구요.... 연애 경험 많아서 뭐 훈장 주는것도 아니고...그냥 옆집 개가 짓는다 생각하세요.. 일적으로 만나야 되는 사이라면 거리를 두고 만나고 사적으로 굳이 만날필요 없는 사람이라면 신경 안쓰고 살것 같아요..

  • 2. 저보고도
    '19.6.13 7:08 AM (211.245.xxx.178)

    그런 소리하는 아는 사람있어요.
    저는 연애하는거 스트레스받고 재미 하나도 없었거든요.
    남자랑 할말도없고요.
    누구나 다 연애 좋아하는거 아니구만.
    듣다보면 짜증나요.

  • 3. 지나가다
    '19.6.13 8:13 AM (183.98.xxx.192)

    자랑할게 그것 밖에 없나보네요.
    우월감은 느끼고 싶고. 님 보다 낫다고 보이는게 남자 3명 사귄거.

  • 4. 그러면
    '19.6.13 8:23 AM (160.135.xxx.41)

    받어 치세요.

    그렇게 살고 있는 니가 올매나 불쌍한지....
    그러구 그자리 일어나세
    두번 다시 상종 할 군상들이 아닙니다.

  • 5. ㅌㅌ
    '19.6.13 8:25 AM (42.82.xxx.142)

    우물안 개구리같아요
    본인의 시각에서 세상을 바라보니 불쌍하게 보이는거죠
    남의 시각에서는 아무렇지도 않은데..
    나같으면 생각을 좀 넓혀라 하고 말해주고 싶네요

  • 6. ...
    '19.6.13 10:18 AM (222.111.xxx.234)

    직구를 날려서 입을 막아야죠
    차인 남자나 생각하고 있는게 낭만인 줄 아냐고...
    포장 오지게 하고 있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09010 예금 이율 진짜 낮네요 2 15:35:50 111
1509009 안심 전환대출요 2 담보설정금액.. 15:34:58 85
1509008 a형간염 항체요. ㆍㆍ 15:34:29 38
1509007 침 부작용 2 자주 15:31:28 130
1509006 ㅋㅋㅋㅋㅋㅋ명단비밀 조국반대 교수시국선언서 웃음거리 5 니들이그렇지.. 15:30:32 411
1509005 수영 강습 듣는데 의견 구할 것이 있습니다. 8 나나 15:30:12 144
1509004 檢, 조국 딸 이어 나경원 딸 특혜 입학 의혹 수사 착수 15 뉴스 15:27:41 607
1509003 동양대 왜이리 구려요??? 11 .. 15:24:57 645
1509002 여행가서 15:24:18 101
1509001 지금 sbs 뉴스 15 SsiBan.. 15:24:02 793
1509000 골프 필드는 회원권 없으면 절대 나갈 수 없는건가요? 2 tyty 15:23:50 210
1508999 인생 살아보니 돈이 전부고 돈이 최고네요. 9 iy 15:23:11 932
1508998 초등 1학년수학 단원평가는 어떤식으로 보는건가요? 2 궁금 15:22:05 88
1508997 자한당만큼은 꼭 몰락했으면 좋겠어요 7 ㅇㅇ 15:21:39 191
1508996 회사가 3년이 되어도 낯설어요! 1 차암 15:20:08 120
1508995 울 동네서도 사퇴 싸인받네요 15 조국장관 15:18:47 717
1508994 신경정신과 계통 한방치료 2 두통 15:18:43 70
1508993 오래된 쌀.....어쪄죠? 9 질문 15:17:23 340
1508992 사모펀드 자금흐름 요약 정리 8 ... 15:10:02 517
1508991 40후반 남편들 용돈 얼마정도인가요 5 ㅡㅡ 15:09:58 648
1508990 몰입의 즐거움... 만족감이 크네요~!! 7 .... 15:08:57 526
1508989 UPI에 나경원 보도 떳네요 12 기레기들뭐해.. 15:07:55 1,525
1508988 누구 사주인진 모르나.....주어 없음 6 재미로 15:07:29 589
1508987 담마진판정전에 군면제가 사실이네요 10 오마이 14:54:14 1,138
1508986 엄마들 모임에 총대 멜 필요 없는거죠? 7 00 14:53:44 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