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조성진 같은 사람들을 보면 전생이 없다고는..

... | 조회수 : 6,217
작성일 : 2019-06-12 18:02:07

이제 스물 대여섯 된 사람의 생각의 깊이라고 보기 어려운 얘기들을 하네요

인터뷰마다 저 나이에 저런 생각을 어떻게 할까 싶어요

전생이 없다면 이해하기 힘들 정도예요

두어살 된 듯한 여자애가 리듬에 맞춰 관광버스춤을 추는 영상을 보면서도 너무 완벽한 춤사위라 전생을 의심했는데

아무래도 전생은 있지싶어요

IP : 125.177.xxx.228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천재
    '19.6.12 6:10 PM (175.223.xxx.23)

    어느분야든 출중한 사람들의 인터뷰나 대화를 보면 놀랍죠.
    생각의 깊이와 넓이가 일반 사람들과 달라요.
    난 저때 암것두 모르는 애 였는데 싶죠.ㅎㅎ

  • 2. ...
    '19.6.12 6:14 PM (110.15.xxx.18)

    천재는 타고나는것 같아요

  • 3. ...
    '19.6.12 6:16 PM (222.111.xxx.234)

    전생 운운하는 건 그사람의 노력은 외면하고 그저 타고 난 것에만 관심갖는 태도예요
    일정 이상의 최고 수준까지 도달하는 사람은 거기까지 갈만한 엄청난 노력을 해요.
    나이와 관계없이 그 수준에 도달하면 일반 사람은 알 수 없는 과정과 깨달음을 얻을 수 밖에 없어요
    그 노력은 폄하하고 전생이라니...

  • 4. ...
    '19.6.12 6:25 PM (125.177.xxx.228)

    노력해서 스물 대여섯이 할 수 있는 생각의 깊이를 넘는 거 같으니까 하는 말이죠
    노력을 폄하했다는 단정을 하시는 걸 보니 전생에 음..

  • 5. ...
    '19.6.12 6:33 PM (175.223.xxx.16)

    저도 그런게 있을것 같아요
    사고의 깊이가 사람마다 다 달라요

    평생을 살아도 엄청 단순한 사람이 있고

    그냥 단순 머리좋고 나쁘고의 차이는 아니라고봐요

  • 6. ㄱㅇㅇ
    '19.6.12 6:43 PM (175.214.xxx.205)

    노력한다고 다되는건 아니니...전생이라고 말하긴 그렇고,,운명...............이란게 있는거 같아요.

  • 7. ㅎㅎ
    '19.6.12 7:04 PM (175.125.xxx.5)

    전생보다는 그냥 타고남이죠. 축복받은 유전자의 발현이요.
    그냥 인정하면 됩니다. 역사적으로 보면 몇몇 천재가 세상을 바꾸잖아요.

  • 8. 조성진이
    '19.6.12 7:16 PM (223.39.xxx.50)

    뭐라고 했는데요 ? 그것부터 좀

  • 9. ...
    '19.6.12 7:21 PM (125.177.xxx.228)

    김유식 ㅈㅅㅌㅇ지만 수고를 들여 번역한 글이라 링크 붙일게요

    http://m.dcinside.com/board/sungjincho/55654

  • 10. 조성진은
    '19.6.12 7:55 PM (218.39.xxx.47)

    피아니스트가 되기 위해 이 세상에 태어난 사람 같아요. 멋진 청년^^

  • 11.
    '19.6.12 9:35 PM (118.222.xxx.21)

    연예인중에 저사람은 연예인하려고 태어났구나 싶은 사람 있잖아요. 각분야마다 있겠지요.

  • 12. ...
    '19.6.13 7:52 AM (223.62.xxx.68)

    전생이 있다는 근거로 삼기에는 너무 빈약한데요.
    그보다는
    스물 대여섯이 할 수 없는 생각을 하니까 천재구나
    천재가 괜히 천재가 아니구나 인정하는 게 앞뒤 맞고 논리적이지 않을까요.

    일반인들은 본인들 기준에서 이해할 수 없는 어떤 것을 보면 엉뚱한 곳으로 튀어나가 나름 이유를 끼워맞추는 경향이 있는데요.
    진실은 심플한 겁니다.
    위의 어느 분 말씀처럼
    평생을 살아도 유아에 머무르는 사람이 있고
    이제 갓 스물이어도 일반인이 상상할 수 있는 한계를 아예 무의미하게 만드는 깊이의 사람이 있는 거죠. 아 그렇구나, 너는 내가 보기앤 다시 태어난 수준의 사람으로 보이는데
    그만큼 너는 천재구나... 생각하는 게 맞다고 봅니다.
    천재를 범재의 기준으로 보려고 하니 이상한 말이 그럴듯해 보이는 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5622 비슷해서 깜놀 흥미롭 10:35:01 55
1445621 타행 수표 입금시 사용가능 시간이 24시간인가요? oo 10:33:49 20
1445620 이재명표 복지? 경기도만 늦어져 빈축을 사고 있다 2 이재명 김혜.. 10:32:39 45
1445619 루만들때요..버터대신 마가린 써도 될까요? 1 도와주십쇼 10:31:42 41
1445618 구해줘 지선아빠에게 연락한 사람 최장로 맞나요? ........ 10:31:36 45
1445617 결혼 결심 1 8ko 10:27:11 215
1445616 언니가 물려준 아기책들.. 버릴까요? 6 ... 10:25:23 392
1445615 계단오르기로 운동하시는 분들 몇층부터 숨차시나요? 6 ... 10:22:52 229
1445614 긴 원피스 나이 들어 보이나요? 7 여름 10:22:11 408
1445613 학점이 안 좋습니다. 어쩌죠? 1 ㅎㄷㄷ 10:19:19 280
1445612 터키 여름은 날씨가.. 1 .. 10:18:28 92
1445611 손혜원 의원 보안자료를 어렵게 입수했습니다(펌) 6 .. 10:18:13 255
1445610 크림파스타 고수님 계시나요? 도와주십시요. 7 꾸벅 10:14:28 242
1445609 마음편하고 집착없으신분들~ 4 마음이 10:13:21 401
1445608 [단독] "한서희를 LA로 보냈다"..YG, .. 2 YG 10:12:55 1,154
1445607 40초 데일리 가방 추천해 주세요. 1 첫명품백 10:12:55 151
1445606 펌)70대에 박사학위 2 ㅇㅇ 10:08:44 378
1445605 병원은 정말 여러군데 다녀봐야 하나봐요 15 zxc 10:05:57 1,340
1445604 인사담당자님들.. 이력서 양식 뭘 선호하시나요? 10:05:08 72
1445603 놀이터 가는게 스트레스에요.. 3 아이 10:00:14 460
1445602 방금 sbs 하우스? 아파트 보신 분 5 ㅇㅇ 09:56:50 835
1445601 엔트로피 증가 때문에 살 수가 없어요 7 ... 09:55:13 630
1445600 뚝배기계란찜할때 바닥에 안들러붙게하는 비법. 11 ... 09:55:11 834
1445599 흰머리 염색하신 분들 색깔 마음에 드세요? 3 염색 09:54:49 442
1445598 학생부 종합 면접이요 수능후? 1 알려주세요 09:54:10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