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학폭관련-펑

학폭 | 조회수 : 4,102
작성일 : 2019-06-11 23:44:02

덧글은 남겨놓을께요~

일단 진행하는걸로 말씀드렸어요.. 


*덧글에 지인 중2 관련 얘기는... 다시 확인해보니 강제전학이라고 합니다.

여러 말씀 감사해요^^ 



IP : 124.54.xxx.170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6.11 11:48 PM (221.157.xxx.127)

    중요한건 아이생각이죠

  • 2. ..
    '19.6.11 11:52 PM (73.3.xxx.206)

    그냥 남편 말씀대로 하시는게..
    똥은 피하고 보자는 주의라..일을 더 크게 벌리면 헤코지 당하지 않을까 싶고..
    신체적으로 피해가 있었다면 당연히 경찰에 신고했겠지만..
    이미 그쪽부모도 자기 아들이 저런지 알겠지요..그리고보통 그런애들이면 부모도 이상하지 않나요?
    애들 키워보니 애들 이상하면 90프로 부모도 이상하던데...

  • 3. 네 맞아요
    '19.6.11 11:54 PM (218.39.xxx.30)

    엄마가 대화자체가 안된다고해요

  • 4.
    '19.6.11 11:55 PM (223.33.xxx.94)

    담임이 일처리가 이상하네요
    일단 성에 관련된 부분은 학폭을 열든 안열든
    담임이나 다른 교사가 인지했을때 해바라기 센터에
    신고해야 해요
    그리고 저런일이 있을 경우 담임종결을
    한다고 해도 피해자,가해자 불러다
    충분히 상황 설명후 가해자측의
    진심어린 반성과 사과가 있고
    피해자측이
    문제삼지 않기를 원할때 합의각서 쓰고
    종결합니다.
    저런식으로 처리하진 않아요

  • 5. 애들이
    '19.6.12 12:01 AM (218.39.xxx.30)

    담임샘에게 얘기하고..
    샘이 사안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바로 학년샘들 회의해서 1차적으로 서면조사 후 피해부모에게 알린거구요..
    저와 아이는 학폭까지 순차적진행을 얘기한건데..
    소위원회(교사들 구성)에서 가해아이에게 사실확인과 인정까지 받았고 부모에게 재발방지확인서를 받았데요.. 이후 피해자들에게 종결신청서를 보냈습니다.
    해바라기센터로 가야하는군요..

  • 6. 222
    '19.6.12 12:11 AM (49.1.xxx.168)

    엄마의 결정대로 하세요.2222222

  • 7. 피해자가
    '19.6.12 12:27 AM (124.54.xxx.37)

    원하는대로 해야죠 남편분 이상하네요 딸이 그런 성적모욕을 듣고왔는데 뒷탈을 두려워하는 아빠라니...뒷탈이 있을지언정 그넘을 아빠가 처단하겠다도 아니고..

  • 8. 조금 핀트가
    '19.6.12 1:15 AM (122.177.xxx.85)

    이런 건은 학폭보다는 선도인데요.

  • 9.
    '19.6.12 1:22 AM (112.148.xxx.109)

    딸아이가 입에 담지못할 성적인 언어폭력을
    당했는데 학폭을 반대한다구요??
    제정신이에요?
    내아이가 그런 괴롭힘과 모욕을 받았는데
    학교생활이 불편해질까봐 반대한다니
    자식하나 지킬줄모르는 아빠네요
    남자라서 그런 성적인 표현의 괴롭힘이
    심각한줄 모르는건가요?

  • 10. ==
    '19.6.12 1:59 AM (211.215.xxx.107)

    아이가 원하는 대로 해 주세요.
    남편도, 원글님도 아닌..
    아이가 원하는 방향대로요. 그게 답이에요.

  • 11. 이런저런ㅎㅎ
    '19.6.12 8:43 AM (1.229.xxx.220)

    노윤호 변호사의 엄마아빠가 알아야할 학교폭력의 모든것 한 번 보세요~ 도움이 많이 될 것 같구요... 거기에도 아이가 원하는데로 해주라고.. 아이들이 원하는건 친구들과 처음 처럼 친하게 지내는 거라고 적혀 있더군요

  • 12.
    '19.6.12 10:15 AM (112.152.xxx.33)

    전 솔직히 말씀드리면 아빠가 별로라는 생각이 들고요
    아이가 원하는 대로 해주세요
    좋은게 좋은거라고 넘어가다가 더 괴로워져요
    피해당한 그 화는 사실 학폭을 연다해도 다 풀리지 않을텐데,
    그런 식으로 피해자가 가해자 사정 봐주고 뒷일걱정하고 남(선생님)신경쓰다가
    정작 본인 화는 계속 풀리지 않고 나중에 가면 피해사실보다도 그렇게 그냥 넘어간게 더 억울해져요

  • 13. 지나가다
    '19.6.12 2:22 PM (175.207.xxx.180)

    아이의 의견이 가장 중요합니다.
    아이가 진행하고 싶은데 그냥 넘어갈 경우 사춘기때 엄청난 고통을 겪으실겁니다.저도 지금 그 과정을 겪고 있습니다.제발 지나치지 마시고 아이가 어떻게 하고 싶은지 물어보고 아이의 의견을 존중해주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9295 인생영화 추천해주세요 56 인생영화 2020/08/04 4,676
1199294 우드슬랩,어떤 수종이 좋은가요 1 긴거 2020/08/04 628
1199293 예전 프로그램중 대학 돌아다니며 했던거 5 프로그램 2020/08/04 904
1199292 37평 제습기 용량 추천 부탁드려요 3 습도심각 2020/08/04 928
1199291 부부상담 클리닉 정말 그럴만한 가치가 있을까요? 3 이혼 2020/08/04 1,468
1199290 요즘 테팔후라이팬 왜이런가요? 9 .... 2020/08/04 2,545
1199289 예전 인간극장에 나온 애 넷 키우던 돌싱남요 5 ㄲㄲ 2020/08/04 5,136
1199288 월세가 나쁘지 않다니까요. 45 ᆞᆞ 2020/08/04 4,757
1199287 부동산, 증권 1 왜 그럴까 2020/08/04 635
1199286 식기세척기 고민 1 식기 2020/08/04 780
1199285 당근은 처음이라 ᆢ급질입니다. 8 당근 2020/08/04 1,422
1199284 야구에 로봇 심판이라니 ... 2 ㅇㅇ 2020/08/04 602
1199283 김재우부부 넘 행복해보이지 않나요 15 행복 2020/08/04 6,620
1199282 이재명 경기도지사요ᆢ 31 2020/08/04 1,812
1199281 발뒤꿈치 각질과 출산관계 10 각질 2020/08/04 2,752
1199280 이지현 두번째 이혼 31 . . . 2020/08/04 18,402
1199279 박세리하고 김연경하고 7 ... 2020/08/04 4,294
1199278 원목 식탁과 거실 서재화 궁금해요 4 궁금해요 2020/08/04 908
1199277 은 칠보 공예품 수리하는 곳 1 수리 2020/08/04 313
1199276 박세리 별명이 왜 리치 언니예요 .???ㅋㅋ 12 ... 2020/08/04 6,145
1199275 고도근시인데 나이들어서도 눈 이상없는 분?안계세요? 7 ... 2020/08/04 1,502
1199274 밖에 많이 습한가요? 7 ㅇㅇ 2020/08/04 1,549
1199273 촤대치 복비를 요구하네요. 40 어떻해요 2020/08/04 5,049
1199272 고3들 마스크쓰고 수능본다니 어쩌나요ㅠ 8 .. 2020/08/04 2,201
1199271 팔십 중반은 실버타운 안가나요 2 ㅇㅇ 2020/08/04 1,8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