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고유정 사건 댓글 중 이런게 있던데,

| 조회수 : 9,042
작성일 : 2019-06-11 23:20:10
전 남편과 사이에서 낳았다는 아들.
이번에 피해자와 함께 펜션 같이 갔다는 그 아들.

죽은 전 남편 친자 맞는지 확인 좀 해봤으면 싶던데.

아이를 제주도 친정 부모에게 맡겨 키우느니
차라리 전 남편에게 보내는 게 나았을 거라
이래저래 아귀가 안 맞는 것 같기도 하고.

범행동기가 영 애매하던데
만약 면접권이나 양육권 넘어가서
이후로 전 남편과 아들이 같이 살게 되면
그 과정에서 혹시라도 친자가 아닌 게 드러나고 소문날까봐
그래서 면접권 양육권 애타게 원하던 전 남편을
아예 살해한 건 아닐까 싶던데 검사 좀.



-

이거 살해동기로 나온 설들 중 가장 그럴싸한 것도 같아요
IP : 125.143.xxx.239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런 거
    '19.6.11 11:22 PM (223.62.xxx.23)

    두려워할 위인이 아닌 듯요..

  • 2. ..
    '19.6.11 11:22 PM (221.188.xxx.2)

    내용은 더 조사해보면 되겠지만
    저 아이는 세상을 대체 어떻게 살아가야 할까요?
    얼마나 앞으로 상처받고 살까 싶어 너무 가여워요.ㅠ

  • 3.
    '19.6.11 11:22 PM (125.143.xxx.239)

    아 정말 싸이코패스라면 그러겠네요;;
    일반인들의 머리로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영역..

  • 4.
    '19.6.11 11:24 PM (125.143.xxx.239)

    지금은 어려서 상황을 잘 모를 수도 있으려나요ㅠㅠ
    국내에 살게하면 안될 것 같아요..

  • 5. 어후
    '19.6.11 11:27 PM (27.35.xxx.162)

    진짜 뉴스보기가 겁나요..

  • 6.
    '19.6.11 11:28 PM (125.143.xxx.239)

    진짜 너무 무서운 세상이에요...

  • 7. 친자
    '19.6.11 11:33 PM (58.124.xxx.28)

    맞겠죠.
    6년 연애후 결혼 했으니까요.
    전남편한테 양육권도 안주고
    얼굴 못 보게 한건
    전남편을 끝까지 괴롭힐 도구로 자식을
    이용한거고
    지는 전남편한테 버림 받았다고 생각하는데
    전남편하고 자식이 만나는 꼴을 보기 싫어
    하는거에요.

  • 8. 저렇게
    '19.6.11 11:35 PM (219.254.xxx.109)

    일단 정황상 전남편이 애 보는꼴을 못보는거죠..나를 괴롭힌 나쁜인간인데 그사람이 그렇게 원하던 애를 보게 된다니.이런 의식의 흐름으로 갔을테니깐요.일반인이라면 이런생각도 잘 안하거든요.애 생각하면 애 아부진데 만나야지 이렇게 흘러가죠

  • 9. 아이는 볼모에요
    '19.6.11 11:36 PM (122.37.xxx.124)

    살해발각되면 아이엄마임을 강조해서 감형 받으려는
    그리고
    행불된 전남친수사하면 실타래 풀리듯
    의문사한 아이의 사망원인까지 다 밝혀질것같아요.

  • 10. ㅡㅡ
    '19.6.11 11:39 PM (27.35.xxx.162)

    아이 면접교섭권도 가족들이 설득해서라도 가능케 했어야 하는데...
    고유정 친정식구들도 상종못할 인간들.

  • 11. ....
    '19.6.11 11:43 PM (61.77.xxx.189)

    아이가 정말 어떻게 정상으로 클수 있을까요 ㅠ

    엄마가 아빠를 믹서기에 갈았다는데...

    그 조부모는 애를 데리고 외국으로 가세요

    한국에선 정상으로 크기 힘들지 않을까요 인터넷만 들어가면 다 알게되는데

  • 12.
    '19.6.12 12:11 AM (118.40.xxx.144)

    진짜 저 악마년 사형 청원동의좀 해주세요 동의자수가 많이없네요ㅠㅠ

  • 13. 혹시
    '19.6.12 12:19 AM (220.81.xxx.216)

    펜션에 같이 있던 아이(전남편 아이)가 현남편아이가 아닐까요?
    죽은 아이가 전남편아이이고
    그래서 끝까지 보여줄수 없었고 안보여줘야되는 상황
    전남편이 2년간 아이를 못봤으니 아무리 아빠라도 못알아볼수도 있죠
    아이들 어릴땐 얼굴이 바뀌기도 하니깐요
    자주 만나다보면 들통날수도 있으니 첫날에 거사를 치른게 아닐까싶네요
    반드니 유전자검사도 하는게 맞는거같네요

  • 14. 피해자 가족 청원
    '19.6.12 7:36 AM (175.223.xxx.205)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580707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8021 돈나올곳 없는 친정 부모님이 아파트를 안파실려고 하네요... 나쁜딸 01:39:29 70
1448020 다른집 애한테 공부 얼마나 했냐는 질문하는 엄마 ... 01:34:01 60
1448019 진저리나는 성격의 남편ᆢ 6 어휴 01:30:41 244
1448018 대학교 편입이 쉽지 않은가요? 1 고민 01:29:26 119
1448017 이런 목절개 니트, 뭐라고 검색해야 할까요?? 1 qweras.. 01:25:47 97
1448016 프랑스에서 딸 선물 사는 방법 알려 주세요 1 태초에 01:24:49 100
1448015 밀레 vs 다이슨 ???? 01:19:49 54
1448014 한복에 어울리는 귀걸이 6 브라이트 01:11:09 316
1448013 혹시 라디오 나 팟케에 옛날 라디오처럼 드라마 1 01:06:31 95
1448012 광장 한복판에서 얼굴에 거미줄을 맞았는데요 대체어찌 01:04:58 207
1448011 심리학 서적 추천 부탁드립니다 4 심리학 01:01:49 169
1448010 소개팅남이랑 첫 만남? 3 롱디 00:59:17 247
1448009 이 남자 심리 6 00:57:47 273
1448008 모든걸 놔버리고 뇌와 귀를 막아버린 고등학생을 어떻게 교육해야하.. 15 엄마 00:55:23 1,114
1448007 임신했을때 운동하셨나요? 2 뭐랄까 00:50:27 184
1448006 대만 연수 비용 조언 부탁드려요!~ 블루 00:49:30 70
1448005 중학생은 요금제 뭐 쓰나요?? 늙었나봄ㅜㅜ.. 00:43:41 64
1448004 어느정도 나이됐을때 재산정리하는게 맞나요? 18 1mm1 00:34:53 1,285
1448003 모기퇴치기 성공해보신분 계신가요? 1 아놔 00:32:00 233
1448002 향수냄새 오래 지속하는 방법좀 나눠주세요^^ 8 Oyedo 00:28:03 877
1448001 증권사 인턴 복장 여쭤봐요 2 .... 00:21:40 241
1448000 신연희 전강남구청장 이뇬 복마전인듯 1 mbc 00:18:43 545
1447999 남자가 좋지도 싫지도 않은데.. 뭘까요 00:16:10 319
1447998 다이어트 중에 생리기간에는 어떠세요?? oo 00:15:22 165
1447997 등산로입구 큰 식당서 주차 일인식사? 건강해 00:09:44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