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될때까지 물고 늘어지는 근성 있는 자녀들 대학 잘 갔나요?

근성 | 조회수 : 2,520
작성일 : 2019-05-26 00:00:10
이런 근성은 아주 어릴때부터 조짐이 보였나요?
IP : 223.62.xxx.7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진짜
    '19.5.26 12:02 AM (125.178.xxx.135)

    글로라도 멋진 얘기 좀 듣고싶네요.

  • 2. 그냥집착일수도
    '19.5.26 12:03 AM (112.187.xxx.213)

    궁금한건 물고 끝까지 늘어지는데
    학교공부는 궁금하지 않나보더라구요 ㅠ

  • 3. ㅡㅡ
    '19.5.26 12:16 AM (27.35.xxx.162)

    물고 늘어지는게 공부로만 간다는 보장이 없어서요.
    꾸미기, 가수..
    게임으로 가면 게임중독되요

  • 4.
    '19.5.26 1:05 AM (211.244.xxx.184)

    공부에서만이 아니고 본인이 좋아하는거면 그렇게 되지 않나요?

    저는 공부는 그냥 상위권였는데
    그림그리고 글쓰는 재주는 좀 있었어요
    초등4학년때 80년초반이라 학원도 거의 없고 방과후가 없없었을때 학교서 선생님들이 재능기부식으로 재능ㅈ있는 학생들 몇명 뽑아 미술 음악 수학 문학을 가르치셨어요
    여기 뽑힌건 그당시 엄청난 혜택을 받은거였는데
    저는 미술수업에 뽑였어요
    고학년들로만 10명였는데 4-6학년까지 매일 방과후에 그림을 그렸어요 3년동ㅈ안 중도에 그만둔 친구
    몇번 안나오는 친구 엄청 많았는데 저랑 딱한친구만 방학때도 교무실서 그림그리고 단한번도 안빠지고 그림을 그렸어요 선생님이 많은걸 해주지 않았고 우리가 그냥 그리고 싶은거 그리면 한두번 조언 해주시는건데 그게 그리도 좋았거든요

    눈이오나 비가오나 빠짐없이 가고 방학때는 교무실서 혼자서도 그리고..내가 좋아하니 했다 생각해요

    부모님은 제가 그때 그림그리려 다니는것도 잘모르셨거든요

  • 5. 저요
    '19.5.26 7:19 AM (49.196.xxx.54)

    제 아이들은 아직 모르겠고 외국인데 큰아들 얼마전에
    초6에 치는학력고사 같은 것 작년에 몇달 준비하고 결과 좋게 나와서 원하던 고등학교 진학 결정 났어요. 일단 얘는 차분하고 젊잖단 말 많이 들어요

    저나 남편이나 약간 조용한 성인 Adhd 성향인데 청소정리 못하고 일벌리고 늘어 놓기 하는 데 근성있긴 하죠, 땋 하고 싶어 하는 거에 만. 어릴 때 둘 다 조용하다 ...시키는 데로 한다, 잔소리 안해도 알아서 한다.. 고정도 공통점요

    남편 대학원 까지, 저는 싼 자격증 몇개 해서 둘 다 프로젝트 관련 일해서 인정 받고 회사 재밌게 다니고 있어요.

  • 6. 저요
    '19.5.26 7:22 AM (49.196.xxx.54)

    청소 아주 못하고 질색이라 부끄럽지만 오늘 처음으로 청소 도우미 불러서 치웠어요. 이런 건 근성이 있어서 절대 손 안대거든요. 작년 8월에 이사 했으니 8개월 만에 첨 치운 것이네요 - 바깥에 세탁실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7907 잠시후 MBC ㅡ 스트레이트 시작합니다 ~~~~ 1 본방사수 21:32:25 159
1447906 제사를 제일 중요하게 여기는 부모님.. 9 .... 21:27:55 391
1447905 [단독] 유흥업소 여성들 2,600억 요트 여행.."배.. 1 YG 21:27:13 689
1447904 콜센터도 회사 규모가 중요한가요? 1 .. 21:24:29 68
1447903 아욱을 샀는데 꽃몽오리가 있어요.. 1 ... 21:21:54 227
1447902 아스달 보고있는데 김옥빈 얼굴에서 이지아가 보이네요 아스달 21:19:19 216
1447901 만기환급금액이 달라요 보험금 21:18:48 171
1447900 월남쌈과 잘어울리는 음료수 1 .. 21:14:08 227
1447899 브래지어 손빨래? 세탁기? 4 ㅈㅇ 21:13:10 451
1447898 오늘 청와대.jpg 5 이게나라다 21:13:01 488
1447897 방송 많이 나오던 유명 교육컨설턴트 이름이 뭐였죠? 4 한 때 21:12:56 606
1447896 명란요리 물어본 사람인데,명란구웠더니 12 맘~ 21:09:52 1,211
1447895 경북 출신 남자들이 타지역 보다 가부장적인거는 팩트예요 10 ... 21:06:50 530
1447894 MB 비리 공익제보자 장진수 행안부정책보좌관에 임명 4 굿뉴스 21:06:40 255
1447893 고유정, 제주서도 시신 유기 정황..경찰은 유족한테도 함구 8 까칠한천사 21:04:45 1,036
1447892 입만 열면 거짓말인 이재명과 거짓말투성이 경기도관련기사들. 9 ㅇㅇㅇ 21:04:06 206
1447891 뉴스공장 외전 ㅡ 더룸 9시30분 시작합니다 8 본방사수 21:00:28 232
1447890 고지혈증약 첨 먹는데요 다리 근육이 아파요 1 .. 20:57:02 565
1447889 입는 로봇 빨리 상용화 되길요 발전 20:56:31 216
1447888 40대 아줌마 스타벅스 알바 가능한가요? 17 ㅇㅇ 20:53:28 2,373
1447887 제주 실종아동 찾았답니다!!!!!!!!!!!! 4 ... 20:50:10 2,242
1447886 대식가며느리 10 대식가 20:47:44 1,707
1447885 학창시절이 싫었던 분 계신가요? 5 스아 20:43:38 554
1447884 지금부터 양희은이나 운종신처럼 3 ... 20:42:50 775
1447883 소극적인 사람은 돈도 덜 드나요? 2 20:41:44 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