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만 남자들 매너가 참 좋은거 같아요~

... | 조회수 : 3,999
작성일 : 2019-05-25 23:02:08
여행 다녀온지 몇달 지났는데 대만 남자들 보니 전반적으로 유하고,지나가다 간혹 부딪쳐도 미안하다는말 꼭 하고 인상적이었는게 엘리베이터에서 내릴때 여자, 남자 같이 타고 있으면 항상 남자들중에 한 사람이 사람들 다 내릴때까지 문열림 버튼 계속 누르고 있던데 남자들 매너가 기억에 남네요~












IP : 27.118.xxx.29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gg
    '19.5.25 11:13 PM (210.125.xxx.71)

    저희 거래처 중에 대만이 있었는데요.
    거래하던 대만분이 아시아쪽 다양한 나라와 거래하면서 왕래가 잦은 분이었는데
    저보고 결혼은 대만 남자랑 하는 거 고려해보라고 하셨던 게 떠오르네요.
    돈도 벌어오고, 집에 오면 요리도 남자가 하는 게 대만식이라고...

  • 2. 원래
    '19.5.25 11:22 PM (116.127.xxx.180)

    중국쪽이 여자가더 기가세다던데
    남자가 장보고 손님와도 남자가 요리한다고 그만큼 권위주의나 가부장적이지않은가봐요
    한국은 젊은사람들은 좀 덜 하려나
    남자 주방가면꼬치떨어지는줄알고
    며느리 하대하려는 문화 싫네요

  • 3. 대만 남자
    '19.5.25 11:24 PM (113.131.xxx.188)

    좋아요.

    유학 시절 몇 달 사귀었는데 그 사람 뿐만 아니라 친구들도 다 젠틀하고....
    중국 남자들이 당당하고 자신감 있어 보인다면 대만 남자들은 겸손하고 부드러운 느낌...

    제일 마음에 들었던 건 남녀 학생들이 같이 모여 저녁을 만들어 먹었는데
    식사 끝나자 대만 남자 둘이 벌떡 일어나 설겆이를 하더라고요. 바닥까지 싹싹 빗자루 질을...

  • 4. 홍콩도
    '19.5.25 11:31 PM (116.45.xxx.45)

    매너 좋던데요.
    홍콩 가서 놀랐어요.

  • 5. 어휴
    '19.5.25 11:31 PM (110.70.xxx.232)

    탐나네요 대만남자 ㅎ

  • 6. .........
    '19.5.25 11:43 PM (118.222.xxx.195)

    대만남자들 상냥한건 맞아요.
    일상 생활에선 남방문화와 일본문화의 장점만 버무려 놓은 느낌..
    근데 내심 자뻑이랑 한국인에 대한 열폭 어마무시해요.
    특히 대만계 미국인 남자들은 왜 그리 영어게시판에서 훌리짓을 하는지 모르겠어요.
    일본 우익들이 자국 게시판에서 일본어 훌리짓 하는거의 영어 버전을 걔네들이 하더군요.

  • 7. 사바사
    '19.5.25 11:46 PM (59.6.xxx.159)

    대외적으로 지인으로 지낼땐 매너좋은데..
    쫌생이같은 마인드도 의외로 좀 있었어요.
    동남아여자분들이 한국남자분들이 매너 좋다고 느끼듯
    그냥 타국에 대한 환상 아닐까요.

  • 8. ...
    '19.5.25 11:54 PM (27.118.xxx.29)

    홍콩 남자들도 매너가 좋은가 보네요^^
    121,155님 타이베이 첨 가시고 짧은 일정이면 남들 가보는데는 다 가보세요~
    세계 3대 박물관인 국립고궁 박물관, 용산사(밤에 꼭 가세요 낮에가니 평범하고 사진빨도 별로였어요), 중정기념당, 101타워, 스린야시장(다소 상업적), 라우허제 야시장(현지인 추천), 단수이 등
    저는 샹산이 타이베이 시내 야경도 더 잘보이고 101타워까지 같이 볼수있다해서 갔는데 야경은 잘보이는데 거의 등산하는 수준이고 넘 더워서 땀흘린 기억만 남네요~ 대만까지 가서 유명한 101타워 못보고 온게 나중에 후회가 되더라구요~
    타이베이도 좋았지만 시간 나시면 근교여행도 한번 가보세요 투어로 갔는데 일명 예스진지랑, 화련에 갔는데 화련이 기억에 많이 남네요~~
    첨가시면 유명한곳들 블로거에 나와있는곳들은 다 가봐야지 후회가 남지 않더라구요~~

  • 9. 유후
    '19.5.26 12:01 AM (183.103.xxx.17)

    외국에 있으면서 대만인은 못 봤고 외국서 중국인이랑 베트남인들을 주로 봤었는데 정말 젠틀하고 친절하더라구요

  • 10. ...
    '19.5.26 12:01 AM (1.234.xxx.189)

    미국 있을때 대만 친구 부부..그 대만 남편 내가 본 남편 중 가장 이기적인 남편 이었음.플러스 그 와이프가 자기네 시댁은 한국 드라마랑 똑같다고 했음이요.

  • 11. ..
    '19.5.26 12:32 AM (58.182.xxx.31)

    타국에대한 환상 맞아요 ㅋ
    장단점 있어요.
    요즘한국도 그러하지만 니돈 내돈 철저해요.
    전업은 상상도 못함.
    외국 여자들이 한국 남자에 대한 환상 있어요. 드라마때문에요 ㅎ
    이런건 케바에요. 공식이 아니랍니다.
    그건 있어요. 땃땃한 나라 애들이 성격이 유하고 다혈질이 별로 없다. 이건 인정해요. 매너가 좋타. 길거리에서 만나는 노인네도 한국서 보는 무례한 노인이 적다..거의 없는듯.. 늙었다고 유세 안 떤다 정도요? ㅋ

  • 12. 흔히
    '19.5.26 12:33 AM (117.111.xxx.3)

    중국여자들 기세고 남자들 절절매는거 공산주의 때문이다 문혁으로 다뒤집어 엎어서다 이런말 있던데 그건 아닌게, 대만남자 홍콩남자 다 여자한테 잘해요 가정적이고, 일반화할 수 있을정도
    그냥 중화권-한족?- 남자들이 여자한테 잘하더라고요

    해외생활 꽤 길게했는데 같은 동아시아권인데도 중국인 한국인 일본인 지내보면 기질이 다 달라요
    중국여자애들은 대체로 자기의사표현 잘하고 목소리 크고-가끔 멋있음- 남자들은 하나같이 예마님 모드

    아 또 식사or파티 초대해서 가면 여자애들은 항상 앉아있고 남자애들이 열심히 요리해서 갖다나름 지금까진 예외없었음 전 쫌 신기했어요 저렇게까지 잡혀살다니 대단한데? 하고ㅋㅋ

  • 13. 작년 대만여행
    '19.5.26 12:40 AM (218.39.xxx.30)

    전체적으로 사람들이 매너있고 깨끗한 느낌이에요.. 흡연을 많이하는게 제 눈에 보인 단점인데.. 야시장 갖다 젊은남자2명이 담배피는곳을 지나가는데 저도 모르게 쿨럭 나온 기침에 그냥 지나가려는 제 팔 붙잡고 쏘리라고 두세번을 얘기하드라구요..진심으로 느껴졌어요 저도 괜찮다고 했구요~
    그런데 대만 사람들 전체적으로 영어를 못해 좀 놀랬어요.. 기본적인 생활영어는 커녕.. 단어로 해도 못알어듣더라구요 그래도 어째어째 의사소통은 되더라구요^^
    대만 다시 가고 싶어요~~

  • 14. ㅠㅠ
    '19.5.26 12:52 AM (219.250.xxx.4)

    시부모 모시고 살아요

  • 15. ....
    '19.5.26 1:09 AM (223.62.xxx.172)

    대만 사람들이 전반적으로 유하더라구요... 입국 심사할 때 보통 딱딱한 분위기에 긴장을 하는데요....여자분이셨는데 비행이 편했냐 대만은 처음이냐 좋은 시간 보내고 가라 참 다정하게 말했던 기억이 있어요 10년 전인데 아직도 그 분 얼굴이 기억이 나요....지하철 지도 앞에 서 있었는데 어디 가냐고 일본어로 묻던 할아버지도 기억이 나구요 상점에서 한국말하니 아이 러브 김치~하던 여학생도 기억이 나고.... 대만 2번 갔었는데 불쾌했던 기억이 없어요

  • 16.
    '19.5.26 1:17 AM (14.48.xxx.97)

    홍콩가서 20대 젊은 애가 웃통 벗고 시내 돌아다니는거 보고 놀랬어요.
    그 사람들은 그게 아무렇지도 않은가요?
    졸지에 홍콩인들 비호감됨.

  • 17. 대만
    '19.5.26 2:40 AM (175.213.xxx.37)

    하드웨어는 중국 소프트웨어는 일본 동감했어요.
    그럼에도 일본인의 혼네 타데마에 같은 음흉(?)한 느낌은 별로 없고, 사람들이 대체로 성숙하고 차분하고 실용주의에 정신적인 것을 추구한다는 인상을 받았네요. 2 1세기 현재 한국은 많이 물질적이고 젠체하고 남의식하는 체면치례가 심한데 비하면요.
    제가 앙리(이안)감독 오랜 팬인데, 대만갔다 오니 이안 감독 같은 대만남자들이 어딘가 많이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었어요.

  • 18. 윗님
    '19.5.26 7:09 AM (118.33.xxx.178)

    저도 이안감독님 팬인데 원글과 댓글 읽으면서 감독얼굴이 눈앞에 보름달 처럼 떠올랐네요ㅎㅎ
    감독님은 제안에서 세련되고 점잖고 지적이고 매너좋은 남자의 표상입니다 그려ㅎㅎ
    저 더위 습기에 음청 약하고 지진 무섭고 중국음식 좋아하지만 대만식만 홍콩식 본토식과는 미묘하게 다른 특유의 향이 싫어서 대만 가볼 생각 전혀 없었는데 이글을 보니 급 가고 싶네요

  • 19. 윗님
    '19.5.26 8:34 AM (180.224.xxx.210)

    맞아요.대만 특유의 향 있어요.
    처음 저 대만 갔을 때 음식을 못먹었어요.
    지금은 대만 가면 뭐든 잘 먹지만요.
    향이라기 보다는 간장이나 액젓 냄새 비슷한데 처음 여행갔을 때 대만 전체에서 다 나는 것 같았거든요. ㅎㅎ

    그러면 그냥 한국인들 많이 가는 식당 가시면 됩니다.
    안 알려진 좋은 식당도 많지만 그런 경우에는 어쩔 수 없어요. ㅎ

  • 20. 윗님
    '19.5.26 8:53 AM (180.224.xxx.210)

    아 참 주제가 대만남자였죠.ㅎㅎ
    한 때 제가 대만총각 사위 삼을 거라고 노래를 부르고 다녔어요.

    하지만 딸은 한국남자가 낫다, 어쨌든 외국인이라 싫다 그래서 추진은 못했어요.ㅋ

    성정 자체가 괜찮은 남자들이 많아요.
    물론 개인차야 당연히 있겠죠.
    얼굴들도 대체로 귀엽게 생긴 남자들이 많은 편이고요.

    하지만 양이 있으면 음이 있는 법.
    불륜도 꽤 있어요.
    불륜을 혼자 저지르는 건 아니니 남녀 공히 그렇다고 봐야죠.
    그 쪽으로는 개념이 좀 다르다고 할까 뭐 그런 게 있어요.

    대만은 나라 자체가 씩씩건전한 편이에요.
    그런데도 그런 부분에서는 또 좀 희한하더라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7906 제사를 제일 중요하게 여기는 부모님.. .... 21:27:55 31
1447905 [단독] 유흥업소 여성들 2,600억 요트 여행.."배.. YG 21:27:13 138
1447904 콜센터도 회사 규모가 중요한가요? .. 21:24:29 31
1447903 아욱을 샀는데 꽃몽오리가 있어요.. 1 ... 21:21:54 108
1447902 아스달 보고있는데 김옥빈 얼굴에서 이지아가 보이네요 아스달 21:19:19 124
1447901 만기환급금액이 달라요 보험금 21:18:48 113
1447900 월남쌈과 잘어울리는 음료수 1 .. 21:14:08 159
1447899 브래지어 손빨래? 세탁기? 4 ㅈㅇ 21:13:10 265
1447898 오늘 청와대.jpg 4 이게나라다 21:13:01 338
1447897 방송 많이 나오던 유명 교육컨설턴트 이름이 뭐였죠? 4 한 때 21:12:56 393
1447896 명란요리 물어본 사람인데,명란구웠더니 10 맘~ 21:09:52 796
1447895 경북 출신 남자들이 타지역 보다 가부장적인거는 팩트예요 10 ... 21:06:50 406
1447894 MB 비리 공익제보자 장진수 행안부정책보좌관에 임명 4 굿뉴스 21:06:40 199
1447893 고유정, 제주서도 시신 유기 정황..경찰은 유족한테도 함구 6 까칠한천사 21:04:45 773
1447892 입만 열면 거짓말인 이재명과 거짓말투성이 경기도관련기사들. 7 ㅇㅇㅇ 21:04:06 147
1447891 얼굴이 잘 빨개지는데.. 래드 21:02:32 128
1447890 뉴스공장 외전 ㅡ 더룸 9시30분 시작합니다 8 본방사수 21:00:28 195
1447889 고지혈증약 첨 먹는데요 다리 근육이 아파요 1 .. 20:57:02 467
1447888 입는 로봇 빨리 상용화 되길요 발전 20:56:31 180
1447887 40대 아줌마 스타벅스 알바 가능한가요? 15 ㅇㅇ 20:53:28 1,837
1447886 제주 실종아동 찾았답니다!!!!!!!!!!!! 4 ... 20:50:10 1,947
1447885 대식가며느리 10 대식가 20:47:44 1,427
1447884 학창시절이 싫었던 분 계신가요? 4 스아 20:43:38 476
1447883 지금부터 양희은이나 운종신처럼 2 ... 20:42:50 661
1447882 소극적인 사람은 돈도 덜 드나요? 2 20:41:44 4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