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이 캠핑 갔다가 일찍 온다길래

삐돌이 | 조회수 : 7,044
작성일 : 2019-05-25 19:51:32
왜 벌써 오냐고 했더니 삐져서 안들어오네요.

귀찮네요. 얼마나 받아줘야 하는지..
나도 하루 잘쉬나 했는데 아침에 갔다가 4시반쯤 온다길래
무심결에 말투에 귀찮음이 묻어났겠죠.
그렇다고 전화도 안받고 오지도 않네요.
한숨이 나요. 지겹다는 생각이 드네요.
IP : 211.205.xxx.62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9.5.25 7:55 PM (49.1.xxx.120)

    내버려둬요. 어디서 하루더 캠핑하고 오려나봐요. 자꾸 받아주면 버릇됩니다.
    삐질게 따로있지 에휴..

  • 2. ...
    '19.5.25 7:58 PM (180.229.xxx.82)

    입장 바꿔 생각해 보세요 남편분이 님이 한 행동을 했다면 안서운할까요?

  • 3. 그니까요
    '19.5.25 8:11 PM (27.35.xxx.162)

    출장간다하면 그앞에서 좋은? 티 못내죠..

  • 4. ㅇㅇ
    '19.5.25 8:19 PM (115.137.xxx.41)

    평소 두 분의 생활 패턴을 모르니 뭐라고 말 못하겠네요
    맞벌이이면서 살림은 모두 원글님 차지인건지
    전업주부이면서 휴일날 뒤치닥거리 하는 게 귀찮은 건지에
    따라...

  • 5. ..
    '19.5.25 8:40 PM (211.205.xxx.62)

    제가 잘한건 아니라서 반성하고 있어요.
    근데 다들 말한마디도 배려하고 조심하고 사세요?

  • 6. 그간
    '19.5.25 8:54 PM (223.38.xxx.140)

    원글님이 너무 잘해주신 게 아닌가 싶어요.
    귀찮게 여겨지는 건 남편 탓이죠. 할 일 척척 알아서하고 집안에서의 역할을 한다면 누가 귀찮아할까요 쌍수들고 환영받겠죠.
    우리나라 여자들은 말로는 여권 운운하는데 왜들 그리 다 남편을 아들 삼아 키우는 듯 툭하면 삐지고 철없이 굴어도 우쭈쭈해줘야 한다고들 하는지 모르겠어요..

  • 7. ...
    '19.5.25 8:54 PM (223.33.xxx.106)

    역지사지를 생각하면서 살아야죠

  • 8. ..
    '19.5.25 8:55 PM (175.116.xxx.116)

    놀다오는 남편한테 그정도 말도 못하나
    댓글들 참...
    남편이 벤댕이구만...

  • 9. ...
    '19.5.25 8:56 PM (39.7.xxx.115)

    항상 말은 조심하는것이 좋죠.
    입술에 파수꾼을...

  • 10. 보통
    '19.5.25 8:58 PM (116.127.xxx.180)

    여기글중에 남녀얘기나오면 편들게아닌데도 여자보고이기적이라는둥 속좁다는둥 남자편드는댓글보면 남자거나 아들둔늙은엄마거나 자기감정을 남편에 빙의하니 뽀죡한댓글들나올수밖에없어요

  • 11. ...
    '19.5.25 9:00 PM (180.229.xxx.8)

    사소한걸로 삐진다...가 포인트 같은데
    배려하다 지치고 지겨운 그 심정 이해갑니다

  • 12. ...
    '19.5.25 9:02 PM (223.33.xxx.106)

    안 해도 될 말을 입으로 내놓은 게 포인트죠

  • 13. ..
    '19.5.25 10:11 PM (14.37.xxx.171)

    그래도 왜 벌써 와? 라는 말에서 귀찮음을 캐치하다니 눈치는 있으시네요 ;;;
    사실 조심 했어야 할 정도의 말도 아니지 않나요?
    그럼 뭐 어머! 정말~아이좋아~ 라도 해야돼요? ;;;;

  • 14. 싫은 소리를 하니
    '19.5.25 10:37 PM (42.147.xxx.246)

    남편이 삐질 수 밖에 없네요.
    분명 무슨 일이 있으니 빨리 집으로 돌아 오는 것 같은데
    위로 해 주세요.

  • 15. 삐질일도
    '19.5.25 11:32 PM (175.120.xxx.181)

    어지간히 없네
    그정도에 무슨 역지사지나 나참
    피곤하다

  • 16. bluebell
    '19.5.26 1:09 AM (122.32.xxx.159)

    그래도 남편 분이 눈치는 있으시네요^^;

  • 17. 부부인데
    '19.5.26 2:01 AM (116.36.xxx.35)

    오는거. 함께를 싫고 귀찮아하는거
    기분 안나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3052 얘, 너 어떻게 선생님 됐니? 2 ㅇㅇ 19:01:56 177
1553051 아시아인들이 전반적으로 비슷한거같아요 1 ㅇㅇ 19:00:19 117
1553050 실리트압력밥솥은 왜 삐소리가안나나요 ㅇㅇ 18:59:59 31
1553049 집에서 간단하게 먹을수있는 서양 가정식추천해주세요 2 ㅇㅇ 18:59:28 103
1553048 저희 엄마도 시어머니. 엄마 18:59:27 155
1553047 '공짜상품' 유니클로 몰린 사람들…日누리꾼도 비웃음 2 장하다 18:57:54 138
1553046 첼로는 어떻게 버리나요? 1 이사준비중... 18:57:14 133
1553045 박원순·이재명 "여의도에 계파 만들자"..측근.. 2 근묵자똥 18:54:28 96
1553044 동백이는 엄마에 대한 드라마 1 엄마 18:50:51 258
1553043 예상 등급컷이라는게 원점수로 보는거죠? 1 T 18:48:03 93
1553042 일억 가지고 육억 육천짜리 청약. 무릴까요? 3 일억 18:43:48 610
1553041 층간소음 3 머리가 아파.. 18:43:19 177
1553040 새냄비 길들이기 어떻게 하세요? 3 18:43:19 79
1553039 나경원 '스페셜올림픽' 의혹.. 비서 특혜 채용과 건물 구입 5 나베는양파 18:38:16 267
1553038 유시민"티비조선은 남 출연료관심꺼라' 4 알릴레오 18:36:55 372
1553037 앞집 등원도우미 4 등원도우미 18:36:49 659
1553036 한우 앞다리살로 무국 끓이면 국물이 맛있을까요? 2 무국 18:30:45 162
1553035 제가 봤던 동네 허언증 여자는 1 나리 18:23:43 1,126
1553034 가스레인지 새로 살까요말까요.. 7 고쳐봐? 18:23:27 288
1553033 알릴레오 라이브 ㅡ 윤석열의 사냥법 7 본방사수 18:22:05 521
1553032 빌라 도시가스 비용 청구는 4 빌라 18:21:34 182
1553031 손가락이 미끄러졌나 니가그렇지 18:18:44 180
1553030 콜센터 일자리 월 200만원은 주네요. 2 ... 18:17:23 1,471
1553029 유니클로 광고 폭탄이네요 5 가을여행 18:16:59 685
1553028 11살 아이 보험..단독실비, 어린이 보험 어느게 나을까요 4 ㅇㅇ 18:16:36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