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 어린이집에

아이가 | 조회수 : 934
작성일 : 2019-05-23 13:53:31
적응못하면 시터를 쓰서라도
집에 일년데리고 있다가 보내는게
좋을거같아요
부모가 억대연봉자인데도 시터안쓰고 어린이집 보내는데
어린이집에서 적응못해 하루종일 악을
쓰면서 우는아이 생후24개월 짜리
교사가 일대일 보육도 아닌데 그아이만
껴안고 있으니 다른아이들 다 엉망되고
원장은 적응못한다는말 절대로 부모한테 말안하고
그렇게 소리지르며 몇시간씩운다고
말도안해주고 그부모는 잘있나 보다 믿고
있는데 안아줘도 악쓰며울고 그러다가
지쳐잠들고 또일어나 악쓰며울고난리를 처
다른아이들 낮잠도 제대로 못자게하고
벌써 오월 하순인데도 이렇게 적응못하는데
아이 지능상 정서상 얼마나 나쁠건데
원장 아이하나줄면 돈안들어오니 교사에게
견뎌내라하고 그아이때문에 교사들이
나가버리네요
IP : 39.7.xxx.161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에효
    '19.5.23 1:57 PM (117.111.xxx.73)

    사실 웬만해선 아이들이 어린이집 적응 잘 해요 며칠만 지나면 다들 잘 다녀요 근데 유독 지독하리만큼 적응 못 하는 아기들도 있어요
    정말로 그 아이를 위해 부모가 결단을 내려야 하는데 여러 문제로(사실 경제적인 문제가 가장 크죠)그냥 어린이집 계속 보내요 답답합니다 어린이집 교사에요

  • 2. ㄴㄴㄴ
    '19.5.23 2:12 PM (180.230.xxx.74)

    있는 집 애들은 시터 많이들 써요
    좋은 동네는 보면 5시 이후에 남는 아이가 없어요
    문제는 없는집인데 아이는 많이 낳아 돌도 안된 애들 줄줄이
    어린이집에 맡기고 부모는 일도 안하고 차상위로 나라 돈 받아
    생활하고.. 젤 일찍 와서 젤 늦게 하원하는 애들은 아프지도 않아요 신기

  • 3. 원글
    '19.5.23 2:17 PM (39.7.xxx.161)

    좋은 동네는 시터들이4시면 다데려가죠
    엄마들도 오래 안두죠
    억대연봉직업군인데도 그래요
    한술 더 뜨서 아침간식으로 죽먹이는데
    자기 밥먹일 힘이없다고 죽먹이러 일찍
    보내겠데요

  • 4. ....
    '19.5.23 2:17 PM (112.220.xxx.102)

    어린이집은 안보내는게 제일 좋고
    아님 최대한 늦게 보내라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4423 동백이) 강종렬의 변화가 공감이 가요 ㅜㅜ 11:13:25 87
1554422 영드 추천좀 부탁드려요 1 11:12:44 26
1554421 백만년만에 머리하러가는데 머리 감고 가야하나요? 1 파마 11:12:34 52
1554420 (갤럽) 민주 40% ...자한 21% 오늘 11:10:21 85
1554419 밑에 글쓴 자동차 사고에 관해 ..... 11:10:19 43
1554418 황교안 단식기간 당직자 밤샘 시키고 있다네요 2 단식 11:09:09 112
1554417 1년된 냉동떡 먹어도 될까요 5 .... 11:04:59 205
1554416 어제부터 오늘까지 내내 동백이 동백이... 1 ... 11:01:23 276
1554415 중 2 아들 방에서 발견된 유서같은 글 4 미니멀리즘 10:59:38 513
1554414 외동이 지방의대 보내신 분 계신가요? 13 대학 10:58:56 379
1554413 올 kbs 연기 대상 ? 동백이 엄마 받으면 좋겠네요 10 우유 10:58:04 278
1554412 82수사대에 요청: 원목 행거설치 ... 10:55:43 83
1554411 친정엄마도 서울검진오면 13 ... 10:55:37 522
1554410 남편이 너무 꼴보기싫을때 마인드컨트롤 어떻게하세요? 8 ㅇㅇ 10:55:23 333
1554409 경북 구미의 자랑스러운 인물 ... 10:54:29 129
1554408 동백이 그냥환상이죠 3 ㅇㅇ 10:53:20 470
1554407 동백이 드라마h 채널 재방 25일부터 동백이 10:49:02 148
1554406 독감주사 1 감기가 10:48:48 140
1554405 전 밤에 케이블보다가 놀래자빠지는줄 ㅠㅠ 12 ,. 10:47:52 963
1554404 어제 딸 이야기 쓰신 엄마 보세요. 8 10:41:54 972
1554403 옆집 할아버지에게 고백 들었어요. 완전 황당.. 32 ........ 10:41:04 2,250
1554402 김인수 변호사 양복 위에 '조국 티' 입고 영국 법원으로 8 ... 10:37:38 593
1554401 에르메스는 쇼핑백도 중고거래를 하네요 ㅍㅎㅎ 6 ........ 10:37:30 531
1554400 아파트분양받아도 될까요? 8 집사고 싶어.. 10:34:07 410
1554399 언제쯤 딸타령에서 벗어날수 있을까요? 16 .. 10:32:15 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