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영상번역 수입 얼마나 될까요?

궁금타 | 조회수 : 1,536
작성일 : 2019-05-22 22:45:04
10여년 전 휴직기간에 영한번역 한 1년 가까이 했고, 업체쪽 반응도 좋았고 일도 꾸준히 들어왔었어요. 
이제 회사를 그만 두고 영상번역으로 용돈 정도 벌었음 하는데요, 요즘 시장이 어떤가요? 주 20시간 정도 일한다고 하면 얼마 정도 벌 수 있을까요? 그리고 영상 번역 업체랑 거래를 처음 트는데 가장 좋은 방법이 무엇인가요? KBS 영상번역원? 그런데 등록을 해야 거래 업체를 소개받을 수 있는 건가요? 
번역일은 좋아하고, 폐인모드로 데드라인 맞춰서 일하는 것 적성에 맞습니다. 질문이 많은데 경력자분들 경험담 알려 주시면 도움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IP : 210.180.xxx.194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5.22 10:54 PM (175.116.xxx.93)

    영상번역 학원다녔던 일인입니다. 영어강사하면서 해볼까 해서요. 노가다에요. 영상번역은 번역만 하는게 아닌거 아시죠? 일단 말하는 것과 대사길이 맞춰서 짤라줘야 하구요. 말하는 것과 대사 타이밍 맞춰야 하고요. 그건만도 시간 엄청 듭니다. 20시간해도 미드 한편도 번역 못해요.한편 해봤다 초보자들은 20만원 정도 될까요..
    그냥 시간당 최저임금받고 알바뛰는게 정신건강에 좋음.

  • 2. 헉 그렇군요
    '19.5.22 10:57 PM (210.180.xxx.194)

    그럼 차라리 영상번역보다 일반 문서 번역이 시간당 페이가 나은 편일까요?

  • 3. ..
    '19.5.22 11:00 PM (175.116.xxx.93)

    우리나라에선 번역 자체가 평가 절하되어 있구요. 번역 잘하는 사람들도 드물고요.

  • 4. ..
    '19.5.22 11:02 PM (175.116.xxx.93)

    번역들도 엉망으로 하죠. 번역을 잘할만한 동기부여 전혀 안되는 환경입니다.

  • 5. mm
    '19.5.22 11:29 PM (218.237.xxx.203)

    워드알바 수준이더라고요. 그나마 끝난게 언젠데 안주려고 하고요
    번역으로 돈버느니 모르는 사람 통역해주고 감사인사 받는게 나았어요

  • 6. ㅇㅇ
    '19.5.22 11:37 PM (175.193.xxx.106)

    영상번역 아카데미에서 수료하고 그중에서 실제로 일하는 사람은 기수당 1명 될까 말까 하고요. 그 마저도 운 좋게 첫 거래 트고 일한다고 해도 1년 이내 못 버티고 대부분 그만 둡니다. 그만큼 빡세고 투잡으로 한번 해볼까 해서 할 수 있는 일이 아니에요. 프로로 살아남은 사람들은 실력도 실력이지만 번역이랑 영상 자체를 아주 좋아하는 사람들이 거의 사명감으로 버티는 바닥이더라고요.

  • 7. ㅇㅇ
    '19.5.23 12:12 AM (175.193.xxx.106)

    저도 결국 못 버티고 나왔는데 영상번역 업계에서 버티는 사람들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그만큼 평가절하되어있는 게 사실이고요. 출판 번역은 자기 분야라도 있지 이쪽은 던져주는 오만가지 주제와 장르를 다 며칠 안에 소화해야 하는데 천재가 되야 하겠더군요. 주요 영화제나 극장 개봉작 번역할 정도 되면 그 브레인과 실력과 인내심은 인정해 줘야 한다고 봅니다.

  • 8. 출판번역가입니다
    '19.5.23 1:47 AM (211.59.xxx.184)

    솔까말 책이 내 이름 찍히고 주변에서 영어로 인정해준다는 것 말고는 할 일이 못 됩니다. 밥 벌이 안 돼요. 번역가 풀이 그렇게 빈약한 데는 다 이유가 있는 법이죠. 돈 벌려고 할 일은 못 됩니다. 출판이나 영상이나 다르지 않아요

  • 9. ㅠㅠ
    '19.5.23 8:24 AM (218.234.xxx.48)

    열정페이도 못받아요.
    주20시간 해서 용돈벌이나 될려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0646 냥이 키우는 분들 조심하세요. 2 음냥 04:47:14 62
1480645 호텔 델루나 질문인데요 장만월 04:31:07 59
1480644 수입차 시승해보고 싶은데요 2 시승 03:59:20 94
1480643 남편과 안 맞네요 7 진짜 03:12:10 828
1480642 광역시에서 만든 사단법인에 대해서, 질문드려요.... 궁금 02:50:37 88
1480641 결혼에 있어서 책암감이란 뭔가요? 5 책임감 02:30:10 618
1480640 마음을 달리 먹으니 집안이 평화롭네요. 15 ... 02:07:38 2,228
1480639 다섯살 아들이 연양갱을... 6 달콤한갱년기.. 01:54:24 1,412
1480638 이혼을 하고 남편 빚까지 제가 감당해야 할 것 같습니다 6 01:53:54 1,527
1480637 집에 들어가기가 싫어요. 7 01:53:43 1,000
1480636 강제집행면탈죄, 부동산실명제법 조국후보 01:52:28 167
1480635 핑계,,,,잘못된 만남,,, 11 01:48:34 1,247
1480634 같이펀딩 지금 펀딩 되시나요? 2 ... 01:46:15 329
1480633 딩크 이런 마음가짐이면 지속가능할까요? 10 궁금하다 01:44:23 766
1480632 등 만성통증으로 마사지기 사려고 하는데요. 2 .. 01:35:58 280
1480631 삼시세끼 이번 편 이건 맘에 드네요. 19 ... 01:32:33 2,818
1480630 日, 원전 범죄 감추려 올림픽 이용 3 악의축日 01:31:03 602
1480629 부산에 가족 사진 찍을 곳이 어디있을까요? 2 부산 01:27:55 96
1480628 왜 그리 연예인들 이혼에 이리 열내는지? 20 궁금 01:26:09 1,402
1480627 전기와 전자과 어떻게 다른가요? 3 도와주세요 01:15:41 495
1480626 송중기 오죽하면 터트렸냐더니 구혜선은 또 욕 27 가나다 01:09:46 4,129
1480625 아이를 잃은 슬픔이...극복이 되나요?? 7 11층새댁 01:06:41 1,841
1480624 오늘 캠핑클럽 1 ㄱㄱ 01:02:48 1,352
1480623 진짜 구혜선한테 관심 많으시네요. 11 .. 00:57:25 1,588
1480622 박효신 또 사기혐의로 피소..... 10 헐... 00:55:40 3,4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