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방 신혼집 고민좀 들어주세요.

결혼 | 조회수 : 962
작성일 : 2019-05-22 11:43:29


남친이랑 늦은 나이에결혼해요.
둘다 모은돈이 없네요.
1억5천정도있어요.

1. 대출 5천 받아 2억으로 무난한 동네 20년된 아파트 전세
2. 대출 1억~2억받아 신축아파트 전세 혹은 매매

지방인데 아파트값은 나날이 떨어지는 중이요.
남자는 1.5

저는 0.6 밖에 없는 가난한 사람들이네요...ㅜㅜ

월급은 둘합쳐 실수 600이네요.

IP : 118.35.xxx.13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5.22 11:45 AM (122.34.xxx.184)

    형편에 따라 갚을수있는 능력을 따져보고 결정하는게
    낫지않을까요
    동네를 잘 안다면 대출받아 무난한 동네 무난한 아파트로 매매하겠어요
    지방이면 전세랑 차이도 없을꺼고..
    애없을때 최대한 빨리 갚게요

  • 2. ..
    '19.5.22 11:46 AM (222.109.xxx.43)

    그래도 남친이 두배넘게 많이 모았네요..
    전 2번 추천요~

  • 3. ...
    '19.5.22 11:49 AM (175.113.xxx.252)

    2번요... 윗님말씀대로 애없을떄 빨리 갚을것 같네요 ..

  • 4. 이쁜모
    '19.5.22 11:58 AM (223.62.xxx.138)

    지방에서 신혼이라면 신축 전세요
    가구가 새로새야하는게 확줄어요
    지방이라서 굳이 무리해서 신축살필요없구요
    살아보고 여기서 쭉살아도되겠다함 그때 매매하심이^^

  • 5. 무조건
    '19.5.22 12:00 PM (203.228.xxx.72)

    신축아파트로 전세요.

  • 6. ..
    '19.5.22 12:37 PM (211.34.xxx.103)

    앞으로 아파트 공급이 많을 곳이면 2번이요.

  • 7. .....
    '19.5.22 2:47 PM (222.108.xxx.16)

    신축 전세 사시다가,
    가급적 빨리 돈 모아 집담보 대출 껴서 전세 사시던 동네 집을 매매하세요...
    지방은 집값이 떨어지기 때문에
    지금 돈도 없는데 무리해서 집을 사기는 좀 그렇고요..
    아직 집 보는 눈도 없을 테니,
    일단 살고 싶은 동네에 소형 평수 아파트를 전세로 살아보시길 권해요.
    나중에 전세 살아본 동네에서 집을 매매하는 게, 가장 실수가 없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4711 모임에서 만난 분이 자꾸 연락을 해요;; 1 익명 14:31:17 140
1444710 족보닷* 어떤가요? 유용한가요? ... 14:30:34 26
1444709 오븐에어프라이어 어떤가요? 추천해주세요.. 14:29:02 24
1444708 나만 피곤한 사람 되는 느낌... 2 14:25:50 221
1444707 유니온페이로 처리되었다는 문자받았어요 3 ㅇㅇ 14:24:03 159
1444706 이 정도면 구속 될까요~ 15 구속 14:23:32 491
1444705 카카오톡 선물함 어디 있어요? .. 14:22:04 39
1444704 고유정 사건은..검찰이 조사를 하긴 하는 건가요 1 답답 14:21:19 142
1444703 치아가 나이보다 많아 마모되었다는데;; ㅜㅜ 14:18:22 119
1444702 등산바지입고 스쿼트 가능할까요 5 등산바지 14:16:55 174
1444701 창의력 있는 분야에서 일하는 분들.. 자기 역량 잘 믿으시나요?.. 창의 14:15:08 88
1444700 방문 안닫는 사춘기도 있을까요? 3 중2남아 14:13:30 330
1444699 오이지 오이 언제까지 사서 담글수 있나요? 3 오이지 14:10:32 282
1444698 장염으론 큰병원에 입원 안되나요? 4 ... 14:06:38 184
1444697 차량 포드 익스플로러 3.5리미티드 4륜에 대해... 송아지 14:03:47 79
1444696 와 휘문고는 어떻게 의대를 105이나 보내죠? 14 ㅇㅇ 14:01:34 1,926
1444695 토리버치 발레 플랫 어떤가요? 2 플랫 14:01:16 278
1444694 하체비만인 분들 보세요... 10 공유 13:58:13 928
1444693 "선 넘지 마세요."가 과하다고요? 16 ??? 13:57:57 1,410
1444692 다이어트식단 공유합니다- 한번 재탕 13 엄마 13:55:49 619
1444691 조현우, 독일 분데스리가 이적임박 7 ㅇㅇ 13:54:59 622
1444690 비타민음료가 도움 될까요? 2 TT 13:52:11 156
1444689 웃긴 얘기해드릴까요 이십대 여직원이 한 고민 상담 15 메리앤 13:48:14 2,252
1444688 미친 엄마인가요 44 ㅇㅇㅇ 13:46:09 2,684
1444687 해밀턴 여성 시계 어떤가요? 시계 잘 아시는분? 2 여성시계 13:45:41 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