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다시 선택의기회가 있다면 결혼 하실건가요? 비혼을 택하실건가요?

.. | 조회수 : 5,745
작성일 : 2019-05-19 18:09:00

결혼안하고 누군가에 속박받지 않고 혼자 자유롭게 편안하게 살지만, 부모님 돌아가시면 내가족이 없고 노후에 혼자 남는것도 감당해야 하는 비혼?
결혼해서 아내역할, 엄마역할, 시댁과 친정에 자식도리도 해야하고 특히 20년은 엄마로서 발목이 잡혀있지만, 안정되고 내가족이있고 노후도 비교적 혼자는 아닌 결혼?
IP : 110.70.xxx.205
2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9.5.19 6:10 PM (182.221.xxx.74)

    비혼인데 대인기피증 걸릴거 같아요.
    교회도 못 가겠고 동네 돌아다니기도 창피해요.

    휴...

  • 2.
    '19.5.19 6:12 PM (223.63.xxx.167)

    다시 선택할수 있다면 결혼안하고 혼자 살거에요
    난 부모가 되기에는 많이 부족하다 늘 생각하고 있어요

  • 3. ...
    '19.5.19 6:12 PM (1.231.xxx.157)

    태어남 자체를 안하고 싶어서...

    지금은 그럭저럭 잘 살아왔지만요

  • 4. ㅇㅇ
    '19.5.19 6:13 PM (116.37.xxx.240)

    남의 떡이 커보이니

    미혼으로 사는것도 괜찮을듯..

  • 5. 182님
    '19.5.19 6:14 PM (103.10.xxx.12)

    몇살비혼이신가요

  • 6. 빅쇼트
    '19.5.19 6:15 PM (220.80.xxx.19)

    안합니다
    생각보다 역할이 많아 지치네요
    결혼 25년차 맞벌이 19년차

  • 7. Oo0o
    '19.5.19 6:19 PM (61.69.xxx.189)

    전 결혼 했는데 자식이 없어서 결혼 하기 전과 똑같이 살아요.
    본가는 원래 없고, 시가는 시모와 문제가 생긴 후 남편이 차단해 버려서 자식 도리도 할 필요 없고.
    그래서 그런지 결혼 한게 더 좋아요.

  • 8. 189님
    '19.5.19 6:26 PM (103.10.xxx.12)

    무슨 문제가 생겼길래 남편이 차단해버렸나요

  • 9. 5번님
    '19.5.19 6:27 PM (103.10.xxx.12)

    결혼해서 좋은 점이 머가 잇나여

  • 10. ...
    '19.5.19 6:30 PM (211.202.xxx.195)

    다음엔 안 가본 길인
    비혼으로 한번 살아보고 싶어요

  • 11. ㅇㅇ
    '19.5.19 6:35 PM (182.221.xxx.74)

    83년생입니다

  • 12. Oo0o
    '19.5.19 6:37 PM (61.69.xxx.189)

    흔히 있는 시모가 며느리에게 함부로 대하기 였고요,
    제가 참지 못하고 같이 싸웠고,
    그래서 남편이 시모와 연락 끊고, 자신도 아버지랑 동생하고만 연락해요.
    저는 시가 쪽 아무하고도 연락 할 필요 없고요.

  • 13. ㅎㅇ
    '19.5.19 6:40 PM (119.70.xxx.204)

    대단한남편이네요 엄마랑 인연끊기대회나가면1등

  • 14. 둥둥
    '19.5.19 6:41 PM (211.246.xxx.187)

    안합니다!

  • 15. 문득
    '19.5.19 6:43 PM (1.210.xxx.75)

    그럴 수 있다면 돈 안벌고 아이 한 5명 낳아서 물고 빨고하며 살림에 묻혀 살꺼에요.
    이왕 돈 많은 남자만나서 살림은 남 시키고 난 애들 돌보면서 옷도 만들고 음식도 해주고 사위, 며느리도 아주 돈독하게 지낼래요.

  • 16. ....
    '19.5.19 6:45 PM (125.177.xxx.61)

    다시 태어나면 결혼도 하고 애도 더 많이 낳고싶어요.
    요즘 넷 정도 낳을걸 그랬다는 생각이 종종들어요.
    각각 너무 사랑스러운 자식들을 보면 흐믓합니다.
    키울때 힘든일도 많았지만 까마득한 옛날같고 좋은 기억만 있네요.

  • 17. 으싸쌰
    '19.5.19 6:50 PM (210.117.xxx.124)

    전 결혼해요
    부모님도 힘들고
    차라리 이해심 많은 남편이 좋고
    자식들 자란 모습도 흐뭇하고요

  • 18. ㅎㅎㅎ
    '19.5.19 6:51 PM (183.98.xxx.232)

    결혼생활이 만족스러워서 다시 태어난대도 할래요
    다만 믿을만한 남자 만나기가 쉽지않은듯해서

  • 19. 저는
    '19.5.19 6:55 PM (58.225.xxx.20)

    현재 남편과 둘이만 사는 삶이 만족이라
    다시태어나도 이렇게 살고 싶어요.
    .
    맛있는거 좋은거 함께할수 있고
    너무 아플땐 옆에서 돌봐주고요.

  • 20. ㅁㅁㅁㅁ
    '19.5.19 7:06 PM (119.70.xxx.213)

    태어남 자체를 안하고 싶네요 222

    아이의 수험생활이 점점 다가오니 마음이 점점 더 안좋아요
    불안하고 ㅜㅜ

  • 21. 비혼
    '19.5.19 7:08 PM (175.120.xxx.157)

    지금도 고부 갈등 없고 자식들 남편 다 제 위주로 맞춰주고
    시댁 친정 손 벌리는 사람 없고 아무도 간섭 안하지만
    전 독신이 체질에 맞아요
    외로움을 안 타는 성격이라 누가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이에요
    독고다이에 개썅마이웨이 스탈이라 비혼으로 살고 싶어요

  • 22.
    '19.5.19 7:09 PM (1.248.xxx.113)

    결혼할거예요.
    35살까지 혼자 살아봤고
    남편 아이하고 잘 맞는편이라서요.

  • 23. ㅇㅇ
    '19.5.19 7:52 PM (175.223.xxx.88)

    지금 남편과 만난다면 할거에요.

  • 24. 와이
    '19.5.19 8:07 PM (115.140.xxx.188)

    능력을 키워혼자 살며 즐기고싶네요
    아님 다른 남자를 선택하든지..
    지금 남편과는 안하고싶어요
    지금 남편을 다시 선택하신다는 분들.. 부럽군요..

  • 25. 육아
    '19.5.19 8:53 PM (1.231.xxx.117)

    결혼은 해도 아이는 노요
    남편하고는 잘 맞는데 아이 키우는거는 전 아직도 어려워요

  • 26. ..
    '19.5.19 9:33 PM (175.116.xxx.116)

    저도 결혼은 하고 아이는 안낳고 싶네요
    그냥 남편이랑 친구처럼 살고싶어요

  • 27.
    '19.5.19 10:23 PM (175.223.xxx.229)

    다시 남편과 결혼한단 사람들 부럽네요
    난 다음생에 내주변에 얼씬 거리면 차단할거에요

  • 28. 12233
    '19.5.21 2:13 AM (220.88.xxx.202)

    저는 해요.

    근데 지금 남편 말고.
    진짜 사랑하는 남자랑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0644 수입차 시승해보고 싶은데요 시승 03:59:20 55
1480643 남편과 안 맞네요 5 진짜 03:12:10 654
1480642 광역시에서 만든 사단법인에 대해서, 질문드려요.... 궁금 02:50:37 80
1480641 결혼에 있어서 책암감이란 뭔가요? 5 책임감 02:30:10 557
1480640 마음을 달리 먹으니 집안이 평화롭네요. 14 ... 02:07:38 1,927
1480639 다섯살 아들이 연양갱을... 6 달콤한갱년기.. 01:54:24 1,286
1480638 이혼을 하고 남편 빚까지 제가 감당해야 할 것 같습니다 5 01:53:54 1,387
1480637 집에 들어가기가 싫어요. 7 01:53:43 917
1480636 강제집행면탈죄, 부동산실명제법 조국후보 01:52:28 153
1480635 핑계,,,,잘못된 만남,,, 11 01:48:34 1,096
1480634 같이펀딩 지금 펀딩 되시나요? 2 ... 01:46:15 305
1480633 딩크 이런 마음가짐이면 지속가능할까요? 8 궁금하다 01:44:23 722
1480632 등 만성통증으로 마사지기 사려고 하는데요. 2 .. 01:35:58 254
1480631 삼시세끼 이번 편 이건 맘에 드네요. 19 ... 01:32:33 2,573
1480630 日, 원전 범죄 감추려 올림픽 이용 3 악의축日 01:31:03 562
1480629 부산에 가족 사진 찍을 곳이 어디있을까요? 2 부산 01:27:55 90
1480628 왜 그리 연예인들 이혼에 이리 열내는지? 20 궁금 01:26:09 1,309
1480627 전기와 전자과 어떻게 다른가요? 3 도와주세요 01:15:41 477
1480626 송중기 오죽하면 터트렸냐더니 구혜선은 또 욕 27 가나다 01:09:46 3,929
1480625 아이를 잃은 슬픔이...극복이 되나요?? 7 11층새댁 01:06:41 1,756
1480624 오늘 캠핑클럽 1 ㄱㄱ 01:02:48 1,287
1480623 진짜 구혜선한테 관심 많으시네요. 11 .. 00:57:25 1,534
1480622 박효신 또 사기혐의로 피소..... 10 헐... 00:55:40 3,319
1480621 대장내시경 복부 초음파 위내시경 3 건강검진 00:53:13 510
1480620 시어머니가 자기집처럼 일 할것 아니면 이번 추석에 오지 말래요-.. 27 ㄱㄴ 00:51:20 3,8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