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다시 선택의기회가 있다면 결혼 하실건가요? 비혼을 택하실건가요?

.. | 조회수 : 5,406
작성일 : 2019-05-19 18:09:00

결혼안하고 누군가에 속박받지 않고 혼자 자유롭게 편안하게 살지만, 부모님 돌아가시면 내가족이 없고 노후에 혼자 남는것도 감당해야 하는 비혼?
결혼해서 아내역할, 엄마역할, 시댁과 친정에 자식도리도 해야하고 특히 20년은 엄마로서 발목이 잡혀있지만, 안정되고 내가족이있고 노후도 비교적 혼자는 아닌 결혼?
IP : 110.70.xxx.205
3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9.5.19 6:10 PM (182.221.xxx.74)

    비혼인데 대인기피증 걸릴거 같아요.
    교회도 못 가겠고 동네 돌아다니기도 창피해요.

    휴...

  • 2.
    '19.5.19 6:12 PM (223.63.xxx.167)

    다시 선택할수 있다면 결혼안하고 혼자 살거에요
    난 부모가 되기에는 많이 부족하다 늘 생각하고 있어요

  • 3. ...
    '19.5.19 6:12 PM (1.231.xxx.157)

    태어남 자체를 안하고 싶어서...

    지금은 그럭저럭 잘 살아왔지만요

  • 4. ㅇㅇ
    '19.5.19 6:13 PM (116.37.xxx.240)

    남의 떡이 커보이니

    미혼으로 사는것도 괜찮을듯..

  • 5. 182님
    '19.5.19 6:14 PM (103.10.xxx.12)

    몇살비혼이신가요

  • 6. ㅇㅇ
    '19.5.19 6:15 PM (119.70.xxx.5)

    전 결혼해요. 지금도 결혼해서 넘 좋거든요

  • 7. 빅쇼트
    '19.5.19 6:15 PM (220.80.xxx.19)

    안합니다
    생각보다 역할이 많아 지치네요
    결혼 25년차 맞벌이 19년차

  • 8. Oo0o
    '19.5.19 6:19 PM (61.69.xxx.189)

    전 결혼 했는데 자식이 없어서 결혼 하기 전과 똑같이 살아요.
    본가는 원래 없고, 시가는 시모와 문제가 생긴 후 남편이 차단해 버려서 자식 도리도 할 필요 없고.
    그래서 그런지 결혼 한게 더 좋아요.

  • 9. 189님
    '19.5.19 6:26 PM (103.10.xxx.12)

    무슨 문제가 생겼길래 남편이 차단해버렸나요

  • 10. 5번님
    '19.5.19 6:27 PM (103.10.xxx.12)

    결혼해서 좋은 점이 머가 잇나여

  • 11. ...
    '19.5.19 6:30 PM (211.202.xxx.195)

    다음엔 안 가본 길인
    비혼으로 한번 살아보고 싶어요

  • 12. ㅇㅇ
    '19.5.19 6:35 PM (182.221.xxx.74)

    83년생입니다

  • 13. Oo0o
    '19.5.19 6:37 PM (61.69.xxx.189)

    흔히 있는 시모가 며느리에게 함부로 대하기 였고요,
    제가 참지 못하고 같이 싸웠고,
    그래서 남편이 시모와 연락 끊고, 자신도 아버지랑 동생하고만 연락해요.
    저는 시가 쪽 아무하고도 연락 할 필요 없고요.

  • 14. ㅎㅇ
    '19.5.19 6:40 PM (119.70.xxx.204)

    대단한남편이네요 엄마랑 인연끊기대회나가면1등

  • 15. 둥둥
    '19.5.19 6:41 PM (211.246.xxx.187)

    안합니다!

  • 16. 문득
    '19.5.19 6:43 PM (1.210.xxx.75)

    그럴 수 있다면 돈 안벌고 아이 한 5명 낳아서 물고 빨고하며 살림에 묻혀 살꺼에요.
    이왕 돈 많은 남자만나서 살림은 남 시키고 난 애들 돌보면서 옷도 만들고 음식도 해주고 사위, 며느리도 아주 돈독하게 지낼래요.

  • 17. ....
    '19.5.19 6:45 PM (125.177.xxx.61)

    다시 태어나면 결혼도 하고 애도 더 많이 낳고싶어요.
    요즘 넷 정도 낳을걸 그랬다는 생각이 종종들어요.
    각각 너무 사랑스러운 자식들을 보면 흐믓합니다.
    키울때 힘든일도 많았지만 까마득한 옛날같고 좋은 기억만 있네요.

  • 18. 으싸쌰
    '19.5.19 6:50 PM (210.117.xxx.124)

    전 결혼해요
    부모님도 힘들고
    차라리 이해심 많은 남편이 좋고
    자식들 자란 모습도 흐뭇하고요

  • 19. ㅎㅎㅎ
    '19.5.19 6:51 PM (183.98.xxx.232)

    결혼생활이 만족스러워서 다시 태어난대도 할래요
    다만 믿을만한 남자 만나기가 쉽지않은듯해서

  • 20. 저는
    '19.5.19 6:55 PM (58.225.xxx.20)

    현재 남편과 둘이만 사는 삶이 만족이라
    다시태어나도 이렇게 살고 싶어요.
    .
    맛있는거 좋은거 함께할수 있고
    너무 아플땐 옆에서 돌봐주고요.

  • 21. ㅁㅁㅁㅁ
    '19.5.19 7:06 PM (119.70.xxx.213)

    태어남 자체를 안하고 싶네요 222

    아이의 수험생활이 점점 다가오니 마음이 점점 더 안좋아요
    불안하고 ㅜㅜ

  • 22. 비혼
    '19.5.19 7:08 PM (175.120.xxx.157)

    지금도 고부 갈등 없고 자식들 남편 다 제 위주로 맞춰주고
    시댁 친정 손 벌리는 사람 없고 아무도 간섭 안하지만
    전 독신이 체질에 맞아요
    외로움을 안 타는 성격이라 누가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이에요
    독고다이에 개썅마이웨이 스탈이라 비혼으로 살고 싶어요

  • 23.
    '19.5.19 7:09 PM (1.248.xxx.113)

    결혼할거예요.
    35살까지 혼자 살아봤고
    남편 아이하고 잘 맞는편이라서요.

  • 24. ㅇㅇ
    '19.5.19 7:52 PM (175.223.xxx.88)

    지금 남편과 만난다면 할거에요.

  • 25. 와이
    '19.5.19 8:07 PM (115.140.xxx.188)

    능력을 키워혼자 살며 즐기고싶네요
    아님 다른 남자를 선택하든지..
    지금 남편과는 안하고싶어요
    지금 남편을 다시 선택하신다는 분들.. 부럽군요..

  • 26. 육아
    '19.5.19 8:53 PM (1.231.xxx.117)

    결혼은 해도 아이는 노요
    남편하고는 잘 맞는데 아이 키우는거는 전 아직도 어려워요

  • 27. ..
    '19.5.19 9:33 PM (175.116.xxx.116)

    저도 결혼은 하고 아이는 안낳고 싶네요
    그냥 남편이랑 친구처럼 살고싶어요

  • 28. 그래도
    '19.5.19 9:48 PM (211.43.xxx.130)

    결혼할거예요
    울 남편이라면
    다시 태어나도 울남편이요
    저렇게 주구장창 20년 넘게 마누라말 한마디 허투루 듣지 않는 남자 어디가서 만날까요
    마당 장미도 보라고 잘라다 주는데,
    마당에 있으면 잘 안본다고

  • 29.
    '19.5.19 10:23 PM (175.223.xxx.229)

    다시 남편과 결혼한단 사람들 부럽네요
    난 다음생에 내주변에 얼씬 거리면 차단할거에요

  • 30. 12233
    '19.5.21 2:13 AM (220.88.xxx.202)

    저는 해요.

    근데 지금 남편 말고.
    진짜 사랑하는 남자랑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3821 (방탄팬만)며칠전 고속도로휴게소에서 방탄보신분글에서 1 슈가최애 21:51:42 143
1443820 9천의 연봉을 포기하고 4천으로 옮기려고해요 3 그림 21:50:45 221
1443819 결혼식장 입구에서 하객맞이는 혼주와 신랑만~? 1 하객 21:50:08 77
1443818 책 진~짜 안읽는데 공부 잘하는 아이들도 있을까요? 2 21:46:34 135
1443817 시부모님이 3억 생기실거같아요 7 궁금하다 21:43:44 997
1443816 두자녀 두신 맘님들 고견구해요 (아기잠자리관련) 3 ㅇㅇ 21:41:37 167
1443815 남편이랑 이혼하고 싶은데 후한이 두려워요 14 지옥 21:37:51 1,409
1443814 동물농장 이 에피 정말 슬프네요. 2 .. 21:35:56 477
1443813 몰라서 그러는데 좀 알려주세요. 2 안녕 21:35:26 147
1443812 skt온가족 요금??? 4 skt 21:35:09 232
1443811 문재인 대통령 순방 귀국하자마자 '故 이희호 여사' 유가족 만나.. 1 ..... 21:34:43 127
1443810 편안한 샌들 추천요 1 동글이 21:33:25 163
1443809 이런 돼지를 식용으로... ... 21:31:37 200
1443808 증상 소변 1 ,,, 21:30:44 202
1443807 털 가장 안빠지는 강아지 품종이 뭔가요? 14 ... 21:27:01 827
1443806 대화의 희열 재밌는데 거슬리는 점 2 ㅎㅎ 21:25:49 1,027
1443805 손담비 교정한건가요 넘 평범해짐 ㅠ 5 .... 21:25:28 1,444
1443804 지금 gtv에서 하는 부부클리닉 사랑과전쟁에서 3 21:21:25 432
1443803 왜 저한테는 나쁜남자가 자꾸 꼬일까요? 11 11222 21:19:03 986
1443802 우리나라가 가지고있는 의원 내각제적요소 1 부탁드려요 21:13:02 106
1443801 대한항공티켓저렴하게 4 비행 21:08:58 640
1443800 이민 1.5세나 2세는 부모와 사고방식의 차이가 큰가요? 18 1.5세 2.. 21:05:17 962
1443799 이..클래식 곡 제목이 뭘까요 2 ... 21:04:11 300
1443798 방탄이가 광고하는 마스크팩 얼굴에 맞나요? ㅁㅇ 20:59:37 256
1443797 바에서 20만원 27 파국 20:58:21 2,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