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자유로운 영혼 둘째가 중등수학 선행을 시작했는데...

| 조회수 : 3,558
작성일 : 2019-05-16 01:10:03

중등 수학문제를 한참 풀더니,,,,
문제집이 자기보고 왜 반말하냐네요,,,,,

이건 뭐 감수성이 좋은건지,,,
창의력이 좋은건지,,
표현력이 좋은건지,...

둘째들은 나이를 먹어도 엉뚱하네요 ㅜㅠ
IP : 116.124.xxx.173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5.16 1:10 AM (116.124.xxx.173)

    문제집이 기분나빠 안풀겠다네요,,,

  • 2. ㅎㅎㅎㅎㅎ
    '19.5.16 1:11 AM (211.245.xxx.178)

    초딩에서 중딩으로 가서 첫마디가 그거예요.
    문제집이 반말한다구요.ㅋㅋㅋ

  • 3. happy
    '19.5.16 1:13 AM (115.161.xxx.156)

    어디에 그 이유라고 올라온 글
    문제집이 초등 6년 봐왔고
    중딩까지나 같이 봐온 사인데
    이제 서로 반말해도 되잖냐고 ㅎ

  • 4.
    '19.5.16 1:18 AM (116.124.xxx.173)

    둘째가 초등학교 입학했을때 화장실을보고 
    충격을받아 저에게 심각하게 얘기하더라구요

    화장실에 변기는 없고 
    하얀 커다란 슬리퍼가 하나씩 있다며,,,

    커다란 하얀슬리퍼가 화장실에? ?
    애가 뭔말을 하는지 며칠을 못알아들었어요ㅜㅠ

    곰곰히 생각해보니,,,,,
    둘째는 쪼그리고 앉아서 볼일보는
    변기를 처음봤던거지요,,,,ㅜㅠ

  • 5. ㅎㅎ
    '19.5.16 1:19 AM (125.178.xxx.206)

    넘 귀여워요
    하기 싫어서 변명하는거라도 이런 창의적인 변명은 인정 ㅎㅎ

  • 6. ㅋㅋㅋㅋㅋㅋ
    '19.5.16 1:33 AM (211.109.xxx.76)

    하얀색슬리퍼래. 넘나 창의적인걸요

  • 7. ㅎㅎㅎ
    '19.5.16 2:04 AM (218.154.xxx.228)

    중딩아들 학교수련회 보내놓고 잠 못이루다 원글님 덕에 이시간 깔깔대고 웃었네요~너무 귀엽고 사랑스러워요^^

  • 8. satellite
    '19.5.16 5:45 AM (118.220.xxx.38)

    저희집 자유로운영혼은 그림책읽어주면서 글 아무개 그림 아무개 했더니..
    얘네둘이 친구냐고. 글 그림 같이작업하면서 친해졌겠다고 ㅡㅡ

  • 9. 테나르
    '19.5.16 7:38 AM (183.98.xxx.232)

    제 아이도 5학년때 그러더라구요 초등문제집은 정중하게 부탁하는데 중학 문제집은 단호하게 명령한대요 듣고 너무 웃겼어요

  • 10. ...
    '19.5.16 7:45 AM (49.166.xxx.118)

    저희아이만 그런게 아니였군요...
    중학교 문제집은 왜 반말하냐고...

  • 11. ㅋㅋㅋㅋㅋ
    '19.5.16 8:09 AM (121.160.xxx.214)

    애들 진짜 귀엽네용

  • 12. 울아들이
    '19.5.16 8:49 AM (211.214.xxx.39)

    거기있네요. 기분나뻐서 못하겠다고.

  • 13. ㅎㅎ
    '19.5.16 9:52 AM (119.196.xxx.125)

    ㅋㅋㅋㅋ.

  • 14. 우앙
    '19.5.16 11:44 AM (110.14.xxx.72)

    귀여워요ㅋㅋㅋㅋㅋㅋ

  • 15. 정말 그런지
    '19.5.16 12:02 PM (219.241.xxx.76)

    올해 중1인 아들 수학 문제집을 펼쳐보는나... @@ 정말이네요~~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033 민주당이 20년간 정권 잡는건 문제없으나 1 ㅇㅇ 15:59:19 33
1433032 결혼적령기 맞선 나갈때는 어떤 대화를 해야할까요? 1 Diffic.. 15:58:31 35
1433031 여행 중에 글써봐요 4 랑랑 15:54:42 163
1433030 요지경 영재고 입시 루루 15:53:59 169
1433029 사기꾼이 관상 좋은 사람이 얼마나 많은데 2 준여리 15:53:01 158
1433028 난소절제했는데 세상 좋아요 1 .. 15:50:34 337
1433027 옆에서 강아지가 엄청 잔소리 해요 ㅠ 5 ... 15:50:22 319
1433026 남편없이 시댁과 해외여행.... 20 15:49:35 795
1433025 봉하마을 1 지금 15:47:24 185
1433024 전업 vs 워킹맘 6 워킹맘 15:46:25 278
1433023 이 원피스 어느 브랜드일까요 ? 2 패션 15:43:42 483
1433022 자스민님 책들 다 절판인데 ㅠ 구할 방법 없나요? 4 궁금 15:42:31 523
1433021 형제간 돈거래 어디까지... 빌려줘야 되는 상황일까요 2 후루꾸꾸 15:40:49 324
1433020 제 금융정보를 남편이 알수도 있나요? 1 따오기 15:37:31 163
1433019 오늘 에어컨 ?? 7 ... 15:37:14 455
1433018 효린 상습적이었네요 학폭 15:37:00 1,287
1433017 여성단체에서 일하는 분들의 성향은.....? 3 어쩌나 15:29:24 242
1433016 노대통령 손녀딸 8 ... 15:26:34 1,449
1433015 하체비만의 경우 청바지는 어떤 스타일이 제일 나을까요? 3 바지 15:24:45 425
1433014 아파트 주차장입구에서 2대 1로 싸웠어요. 누가 잘못 34 ..... 15:22:26 2,126
1433013 70대 이후에 지방 생활 정리하고 서울에 올라와서 지내는 부모님.. 7 ..... 15:17:07 938
1433012 차기대선후보 구도 35 렉서스es 15:16:11 686
1433011 효린 jyp에서 왜 잘렸는지 알아? jpg 7 jyp칭찬해.. 15:08:47 4,255
1433010 시어른은 택시타면 안되나요? 32 민폐시어머니.. 14:58:37 2,409
1433009 서울 아파트값 오르네요 30 해맑음 14:57:46 2,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