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다 늘그막에 또다시 촛불 들고 광화문광장에서 날밤을 새워야 하나?

꺾은붓 | 조회수 : 1,162
작성일 : 2019-05-15 08:19:08

다 늘그막에 또다시 촛불 들고 광화문광장에서 날밤을 새워야 하나 ?

 

설마하니 황교안이 대통령이 되기야 하겠나 ?

하지만 황교안이 갖은 험담을 늘어놓으며 문재인정권에 푹 - 썩은 똥물을 끼얹고 , 이어서 나경원이 문대통령을 지지하는 여성들을 ‘ 달창 ’ 이라고 하자 손바닥이 부르트도록 박수치고 펄쩍펄쩍 뛰며 좋아하는 대구시민들을 보면 설마가 사람 잡지 말라는 법도 없다 .

아주 막 되먹은 여자도 남녀가 뒤섞인 판에서 차마 ‘ 달창 ’ 이라는 말을 입에 담기를 주저할 터인데 , 나경원은 얼굴색 하나 안 변하고 문대통령을 지지하는 여성들을 도매금으로 싸잡아 ‘ 달창 ’ 이라고 못 박았다 .

 

오늘아침 쿠키뉴스인가 뭐를 보니 여당후부로 이낙연 총리가 나서고 황교안이 야당대표후보로 나서면 이낙연총리가 간발의 차이로 이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

 

여기서 과거 김대중대통령의 대선도전 경력을 살펴볼 필요가 있다 .

김대중 ; 세계가 인정한 인권과 평화와 민주주의의 신봉자이자 화신이다 .

하지만 그런 김대중도 총잡이 박정희 , 노태우와 붙어서 지고 , 이어 노태우의 가랑이 사이로 기어들어간 김영삼에게도 져서 겨우 4 수만에야 이회창과 맞붙어 아슬아슬하게 이겨 대통령이 되어 평화통일만이 남북한 단군할아버지 자손들이 살 길 이라는 것을 여실히 입증했고 노무현이 그 뒤를 따랐다 .

 

왜 김대중은 세계가 인정하는 출중한 인물임에도 총잡이와 총잡이 가랑이사이로 기어들어간 김영삼에게 내리 3 연패를 했는가 ?

군말 덧붙일 것 없이 지긋지긋한 망국병인 지역감정 때문이다 .

영호남 인구비가 3:1 을 훨씬 넘는데 영남후보로 연산군이 나서고 , 호남후보로 세종대왕이 나서도 세종대왕이 질 수밖에 없는 선거지형이다 .

영호남 후보가 맞붙어서는 호남후보가 100 전 100 패다 .

김대중후보가 이긴 이회창은 영남출신도 아니고 , 그래도 역부족이었는데 이인제가 이회창과 틀어져 뛰쳐나가 여권 ( 영남권 ) 성향의 후보가 둘로 갈라져 이인제가 이회창에게 갈 500 여만 표를 빼앗아가 아슬아슬 (30 여만 표차 ) 하게 이긴 것이다 .

물론 합리적인 사고방식을 갖고 있는 영남사람들은 그렇지 않겠지만 영남사람 중 그런 사람은 극소수이고 , 상당한 지식과 인품을 감춘 영남사람도 선거운동 판에 지역감정이라는 쓰나미가 한번 휩쓸고 가면 지식이고 인품이고 개나발이고 없이 모두다 지역감정의 허수아비가 되고 만다 .

지금 황교안과 나경원이 전국을 돌며 잡 소리를 늘어놓는 것이 바로 지역감정의 돌풍을 일으키려는 준비운동이다 .

 

이낙연총리 !

국민여러분이 보시는 대로 듬직하고 총리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 .

대통령이 되어도 잘 할 것이다 .

하지만 호남출신인 이총리가 영남출신 황교안과 맞붙어서는 승산이 거의 없다 .

이번에는 황교안의 표를 나누어 먹을 이인제 역할을 할 사람도 없다 .

 

아 - 이거 어찌해야 된단 말인가 ?

황교안이 휘젓는 세상 생각만 해도 끔찍하고 몸서리가 처진다 .

길게 얘기할 것 없이 박정희의 유신과 전두환의 철권통치의 합작쯤으로 생각하면 될 것이다 .

80 을 바라보는 나이에 체루탄에 눈물 쏟고 풀어놓은 사냥개들에게 쫒기며 촛불 들고 광화문광장에서 날밤을 새우며 숨바꼭질을 해야 된단 말인가 ?

닭도 아닌 내가 다시 닭장차 타고 경찰서 유치장을 견학해야 된단 말인가 ?

국민여러분 어찌하면 좋습니까 ?

 

영남 분들이여 !

제발이지 지역감정의 망령에서 벗어나시기를 무릎 꿇고 빕니다 .

 

IP : 119.149.xxx.1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맞아요
    '19.5.15 8:31 AM (58.120.xxx.54)

    지역감정 자극해서 그걸로 선거 치르려는 속셈이죠.
    진짜 힘든 싸움이 될거에요.
    이낙연총리 나오면 토착왜구들 하나 우리쪽 하나 딱 둘만 뭉쳐서 해야 합니다.
    절대 정의당이니 그런곳 나오면 힘들어요.

  • 2. 정말
    '19.5.15 8:36 AM (58.230.xxx.110)

    황교안~
    이건 아니다...

  • 3. 토착왜구들은
    '19.5.15 8:37 AM (58.120.xxx.54)

    교활이건 홍발정이건 유승민이건 다 나와도 되요.
    우리쪽은 한사람만

  • 4. 꺾은붓
    '19.5.15 8:52 AM (119.149.xxx.10)

    격려의 댓글 주신 4분께 감사를 드립니다.
    잘 될것 같으면서도 한편으로는 불안감을 떨쳐버릴 수가 없습니다.

  • 5. ㅡㅡ
    '19.5.15 8:59 AM (39.7.xxx.203)

    지역감정 지긋지긋 하네요.
    지금이 어느 때인데...
    안을 볼 게 아니라 밖을 보고... 똘똘 뭉쳐야 하는데 답답해요

  • 6. ....
    '19.5.15 9:05 AM (175.223.xxx.19)

    뭔가 대안이 없다는게 참..답답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2816 김학의 성폭행 사건, 윤중천 권총으로 여성 위협까지.. 4 2019/06/13 1,980
1442815 김치볶음밥은 원래 한없이 들어가는건가요? 28 아뉘 2019/06/13 5,643
1442814 명예훼손으로 고소당했어요 7 .. 2019/06/13 5,417
1442813 특성화고 고민중이예요.. 7 특성화고 2019/06/13 1,342
1442812 이마에 혹이랑 멍들었는데. 연고 바르나요? 3 ㅡㅡ 2019/06/13 408
1442811 저도 저같은 엄마가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요? 9 .. 2019/06/13 2,968
1442810 대문에 베스트 글보고 생각난 얌체 지인 9 풀빵 2019/06/13 3,532
1442809 일본같았으면 방송에서 고유정신상털립니다. 17 .. 2019/06/13 4,333
1442808 앉아서 일했는데 몸쓰는 일 해보고 싶어요.. 16 .. 2019/06/13 2,700
1442807 베란다가 없는데 마늘 양파 저장 어떻게... 4 저장하기 2019/06/13 1,807
1442806 혹시 모즈 텀블러 사용하시는분 계세요? 3 텀블러 2019/06/13 493
1442805 유방암 초기인 친구랑 만나서 식사하기로 했는데 뭘 먹으면 좋을까.. 12 6월생 2019/06/13 4,076
1442804 미세플라스틱오염지 최악2,3위에 한국이ㅠ. 21 살인입자 2019/06/13 3,344
1442803 도어락이랑 보일러교체 가성비있게 교체하는 방법? 1 아파트 2019/06/13 578
1442802 문재인 대통령이 대박예감한 한-핀란드 스타트업 서밋, 그리고 문.. 7 마니또 2019/06/13 1,763
1442801 늙은 엄마와의 사이 10 사랑 2019/06/13 2,836
1442800 (19) 제왕절개해도 관계시 느낌이 바뀌나요??? 17 .. 2019/06/13 8,022
1442799 갤럭시 쓰다 아이폰으로 바꿨는데 속도가 느려요 6 2019/06/13 1,203
1442798 '10세 초등생 술먹이고 성폭행' 보습학원장 2심서 징역 8년→.. 47 뉴스 2019/06/13 7,383
1442797 60초반에 치매에 걸린 아빠가 저만 보면 9 ,,, 2019/06/13 6,492
1442796 잠실 새마을시장 좀 알려주세요. 4 저기 2019/06/13 986
1442795 김제동이 사정을 감안하면 고액은 아니라고 해명했다네요 70 제동 2019/06/13 3,733
1442794 이런 의견도 있네요. 14 sajan 2019/06/13 3,094
1442793 세라믹 냄비 어떤가요 사용하시는 분 계세요? 6 어렵다-.-.. 2019/06/13 642
1442792 전립선 psa수치가 6넘으면 조직검사해야하나요 6 바다 2019/06/13 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