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0대분들은 꾸미는데 어떤 노력하세요?

| 조회수 : 8,771
작성일 : 2019-02-12 17:22:09
20대때는 이것저것 멋부리고 다녔지만
30대에는 이쁘게 꾸미는데 관심없고 단정히만 보이자하고 살았는데
이제와서 보니 그때도 어리고 이뻤던 나인데
이쁘게 하고 다닐걸 후회가되네요
지금은 도저히 안어울리는 스타일도 많고 슬퍼요

그때까진 운동 별로 안해도 그냥저냥 몸매도 나쁘지 않았는데
지금은 군살 여기저기 붙고 안이쁘네요
얼굴 안보고 몸만봐도 나이든 티가 나요

아무래도 운동이 먼저겠죠?
옷이쁜거 사봤자 어릴때만큼 태가 안나네요
IP : 223.62.xxx.3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일단
    '19.2.12 5:24 PM (223.62.xxx.197)

    기본 자세 때문에 근력운동
    매일 일팩
    매일 머리 드라이로 모양잡기
    매일 메이크업
    많이 웃기
    물많이 먹기
    이정도~

  • 2. 흠흠
    '19.2.12 5:25 PM (125.179.xxx.41)

    운동해서 군살없애기
    화장예쁘게 하기

    부지런하지않으면 예뻐질수없는 나이가되었네요ㅠㅜ

  • 3.
    '19.2.12 5:27 PM (223.62.xxx.3)

    부지런하지 않으면 예뻐질 수 없는 나이가 된 것 같아요 ㅠㅠ
    댓글 참조해서 저도 부지런히 실천하려구요
    일단 운동 일대일 pt 하려구요
    헬스랑 필라테스 요가중 뭐가 좋을까요?

  • 4. 그쵸
    '19.2.12 5:30 PM (223.62.xxx.3)

    너무 화려하게 하면 더 안이쁜 것 같아요
    제가 딱 원하는 스탈이에요
    드러나지 않게 수수하지만 고급스럽게!
    센스는 없지만 노력해야겠어요
    머리가 어쩌면 옷보다 중요한 것 같아요

  • 5. ...
    '19.2.12 5:31 PM (119.64.xxx.178)

    저는 피부 몸매 머릿결에 목숨걸어요
    그리고 어디가서 말을잘 안해요

  • 6. 윗님...
    '19.2.12 5:36 PM (121.155.xxx.30)

    급 관심 가는데요... 목숨걸정도로 어떤관리들을
    어떻게 하세요? 살짝 알려주셔용~~
    자극 좀받고 배우고 싶네요 ㅎ

  • 7.
    '19.2.12 5:38 PM (14.33.xxx.143)

    가족들이 같이 다닐때
    부끄러워하지 않을정도만 노력하자

    화장.평균몸무게.
    모임있을땐 속눈썹.미용실가서 드라이 .새옷(저렴이)
    ~~~

    한달에 한번정도 모임있어요

  • 8. 저는
    '19.2.12 5:50 PM (116.84.xxx.60)

    무엇보다 몸선 흐트러지지 않게 노력해요.
    어깨 두둑해지는거, 팔뚝 두둑해지는거, 허리선 두둑해지는거.
    몸무게가 같아도 운동 안하니 단번에 그 부위가 특히 불룩해져요 ㅠ
    그리고 과한 염색&펌&속눈썹 연장 안하려고 해요.
    원래 모든 부위에 털이 많은편이라^^;;;
    젊었을땐 그게너무 불만이었는데 요샌 머리숱 많은 것도 나이들어 장점이다싶어요~

  • 9. YJS
    '19.2.12 6:02 PM (211.201.xxx.10)

    헬스장 매일 가고요. 저녁 간단히 소식해요.
    10년째 같은 몸무게 유지하고 있구요.
    피부관리는 led근적외선 관리기 하나 사서 매일 두번씩 쐬여줘요.

  • 10. 헬로키티
    '19.2.12 6:18 PM (210.98.xxx.105)

    저는 1일 1팩 하고, 매일 아침 샴푸하면서 머리 트리트먼트 5분 같이 해요

  • 11. 겸손
    '19.2.12 6:20 PM (218.150.xxx.39)

    자주 씻고 피부ㆍ손 가꾸기ㆍ좋은 향이 나도록 노력해요
    운전할때 꼭 핸드크림 바르고 장갑끼고 해요
    그리고
    외모 가꾸기보다 나이들수록 겸손해져야되겠다싶어서
    말수를 줄이려하고있어요

  • 12. ...
    '19.2.12 6:22 PM (124.54.xxx.58)

    운동열심히해요
    소식하구요
    근력운동도 열심히하고
    일단 군살붙고 몸매 흐트러지기시작하면 단번에 무너지더라구요

    피부관리 레이저 일년에 10번씩 두번정도 받구요
    리프팅도하고 뭐 그러네요

    머릿결관리하구요
    그래봤자 헤어팩정도지만

  • 13. 제목없음
    '19.2.12 6:31 PM (211.225.xxx.89)

    날씬하지 않아 축에도 못끼지만
    아침 기상 후 따뜻한물 500미리 꼭 마시고
    피부보습에 신경 많이써요
    클렌징도 화장수랑 폼으로 두번씩
    기초 에센스 아이크림 수분크림 듬뿍
    아이크림 수분크림 꾸준히 발라서인지
    눈가 주름이 1도 없어요
    날씬한편은 아니지만
    주1~2회 운동가니 보기 흉하게 살이 안쪄요
    피부나 스타일 보고 아직 미쓰냐는말 많이 들어요

  • 14. ..
    '19.2.12 6:41 PM (124.54.xxx.58)

    아 그리고 저도 말 많이하지 않으려해요
    원래 말이 없었는데 나이들면서 말이 많아지네요
    그래서 일부로 말수를 줄여요

  • 15. 저는
    '19.2.12 6:44 PM (223.39.xxx.117)

    홈트하고 거의매일 사우나해요.
    1주일한번 전신경락 받고
    젤 네일 한달 한번쯤 하고
    속눈썹연장은 하고 싶을때 해요.

  • 16. 노숙자삘
    '19.2.12 8:31 PM (14.41.xxx.158)

    소식하며 입은 닫고 지갑 열어요

    쌩얼에 이옷이 저옷 같고 저옷이 이옷 같은 모양새로 살거고
    꾸미는거 의미없고 내인성을 꾸며가는거에 촛점 맞춰 살려해요

  • 17. ㅣㅣ
    '19.2.12 9:34 PM (122.36.xxx.71)

    운동보다 소식이 우선이에요 사람들이 잘못 알고 있는게 먹는건 그대로 먹고 죽어라 운동하는데 그럼 건강한 돼지가 될 뿐이에요 ㅜㅜ

  • 18. ..
    '19.2.12 9:48 PM (180.230.xxx.161)

    다들 관리 많이 하시네요ㅠ
    40대 들어섰는데 좀 반성되네요..

  • 19. 45세
    '19.2.12 10:16 PM (14.138.xxx.10)

    소식하기..저염에 균형 맞춘식단으로 먹기
    물 2리터 매일 마시기
    낮에 햇빛받으며 만보이상 걷기
    머리결과 피부에 신경쓰기
    11시정도에는 무조건 잠들도록 노력하기

  • 20. 루루
    '19.2.12 11:23 PM (116.33.xxx.68)

    다들열심히 가꾸시네요
    자극받고갑니다
    몸건강하려고 건강제품챙겨먹고
    안아플려고 운동하는거외에 이뻐질려고 노력하는건 없네요

  • 21.
    '19.2.13 12:53 AM (182.214.xxx.181)

    드러나지 않게 수수한 듯 하지만 고급스럽게!
    20 30대보다 옷 신발에 투자 많이해요.
    저녁 안먹고 소식하구요.
    피부는 엄청신경써서 관리해요.
    루테인. 오메가 유산균 먹고
    유방 자궁등 정기검진 안빼고 꼭해요~^^

  • 22. 불혹
    '19.2.15 1:21 AM (1.225.xxx.167)

    40대 관리하기 팁. 선배님들 감사합니다. 건강하게 소식.신경 써야겠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1133 한동안 오트밀 먹었더니 된장찌개 땡기네요 배든든 00:55:48 26
1381132 매직이나 셋팅등 열펌 주기가 어떻게 되세요? 1 . . 00:52:06 25
1381131 사사카와 재단ㄷㄷㄷ 1 .. 00:51:48 92
1381130 걱정 없는 사람 있긴한가요 1 00:48:41 148
1381129 아직 안주무시고 뭐하셔요~~ 6 오늘도 감사.. 00:47:25 183
1381128 만성위축성위염 질문드려요. 1 위염 00:44:36 87
1381127 교대 농협대 2 ㅇㅇ 00:35:54 246
1381126 양재동 꽃집 추천부탁드려요^ ^^ 00:32:15 55
1381125 강아지 사료만 먹인다??? 7 ... 00:27:50 313
1381124 커피메이커 다시 여쭐게요. 죄송합니다. 15 궁금 00:26:56 508
1381123 분명 맹장염 증상이라 응급실 갔는데 아니래요 -.-;; 2 맹장염 00:22:30 550
1381122 부자인데도 자살하는건 ..우울증 같은게 심해서인가요? 9 dda 00:20:17 1,175
1381121 요즘 다시나온 까르띠에팬더요.. 금통 123 00:18:10 245
1381120 태민에 대해 알려주세요 1 ㅇㅇ 00:16:13 355
1381119 엉덩이 윗살 진짜 안빠지네요 10 ㄴㅂㅂ 00:06:33 1,044
1381118 심심해서 중고 물품 서칭하는데. 3 ........ 00:01:37 738
1381117 영화 내내 비오는 영화 추천좀 해주세요 19 000 2019/02/17 1,017
1381116 천주교신자분들 질문있어요 13 ㄱㄴ 2019/02/17 576
1381115 최근 마카오나 홍콩 다녀오신 분 있으세요? 4 최근 마카오.. 2019/02/17 538
1381114 무명 김경철 고인의 명복을 빌어요. 8 삶이란 2019/02/17 1,118
1381113 트랩 오늘은 잼있네요 26 ㅇㅇ 2019/02/17 1,388
1381112 옆집 또라이같은 여자가 저 쳤어요 경찰 부름 14 옆집 2019/02/17 3,391
1381111 저의 글은 무엇이 문제인 걸까요? 51 궁금 2019/02/17 2,782
1381110 욕실청소 빗자루 어떤건가요? 5 ... 2019/02/17 414
1381109 간장새우 좋아하세요? 1 대하 2019/02/17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