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며느리 생일

mn | 조회수 : 7,000
작성일 : 2018-12-06 23:44:03
보통 시모가 며느리 생일을 챙겨주진 않아도 기억은 하지 않나요?
다른집은 어떤지 궁금합니다.
챙겨주는거 바라지도 않고 기억못해도 되는데
우연히 그날이 가족모임이면 축하한다 말한마디는 하지 않을까요.
나는 뭐하러 20년 이상 시모 생일에 밥먹고 돈주고 했을까요.
IP : 118.218.xxx.150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Aaa
    '18.12.6 11:45 PM (222.118.xxx.71)

    남편이 센쓰없다

  • 2. 돈안드는
    '18.12.6 11:46 PM (223.62.xxx.94)

    문자는 하트까지 넣어 잘보내주구요
    당신생신엔 꼭 오직 현금만 받구요.
    나도 마음가득 하트문자만 보내고 싶다

  • 3.
    '18.12.6 11:48 PM (110.14.xxx.175)

    며느리는몇월인지도 모르고
    장손장손하면서 손주들 생일도 봄이다 정도만 아세요
    뭐괜찮아요

  • 4. ...
    '18.12.6 11:55 PM (118.218.xxx.150)

    저희 남편 넌씨눈 맞습니다. ㅜㅜ

  • 5. ..
    '18.12.6 11:56 PM (210.113.xxx.12)

    모르는게 고맙죠. 며느리 생일 축하해 준다고 생일날 시어머니 집으로 들이닥치면 미칩니다

  • 6. ㅠㅠ
    '18.12.6 11:57 PM (58.232.xxx.241)

    며느리 생일 몰랐으면 좋겠는데.

  • 7. 저희시어머니는
    '18.12.7 12:01 AM (211.109.xxx.163)

    아예 관심도 없으세요
    저희 작은형님 생일이 시아버님 바로 다음날이거든요
    아버님 생신때문에 모이면 자연스레 형님이 아버님 덕분에 자기도 미리 잘먹는다고 해요
    그래서 어머니도 작은형님 생일은 아는데
    그럴때 단한번도 제생일은 언급을 안하세요
    몇월인지도 모르고ᆢ
    결혼 24년 됐음

  • 8.
    '18.12.7 12:09 AM (1.252.xxx.71)

    저는 그냥 모르셨음 좋겠어요;;;;;;;

  • 9. 모르는게약
    '18.12.7 12:19 AM (59.8.xxx.21)

    히구 어떤 시어머니는
    며느리 생일이라고 집으로 시누고 시동생들
    다 대동하고 와요!ㅎㅎ
    그게 생일이냐고요
    며느리가 손님 치는거죠!ㅎ

  • 10. 울시엄니는
    '18.12.7 12:20 AM (59.31.xxx.242)

    시골 깡촌사람이라 그런가
    며느리 생일은커녕 아들이고 딸이고
    손주들이고 뭐시고간에 생일은 암껏도 몰라요~
    오직 본인 생일만 압니다~ㅋㅋ

  • 11. 저희
    '18.12.7 12:27 AM (211.48.xxx.170)

    시어머니는 이십 여년 저한테 싫은 소리 한 번을 안 하시고
    늘 잘한다, 고맙다만 하신 분인데도 제 생일은 모르시더라구요.
    남편 생일이 제 생일보다 일주일 전인데 남편 생일엔 꼭 전화하시면서 제 생일은 아는 척 안 하심.
    그것 빼곤 다 좋은 분이라 어머니 세대엔 며느리 생일이란 개념이 아예 없나 보다, 세대 차이라고 생각하기로 했어요.
    그래도 가끔은 억울하고 속상해요.
    전 어머니 생신 때마다 상 차리고 봉투 드리고 열심히 챙겼건만 어째서..

  • 12. 저는
    '18.12.7 12:30 AM (1.11.xxx.7)

    시부모님께서 아들,딸도 안주는 생일축하금을 저한테만 주세요. 아버님 퇴직하시면 못주신다셨는데 소일거리 하시는 지금도 돈은 벌고 있으니 챙겨주신다고 매년 주세요. 결혼 18년차인데 친척분들이 울부부 정이 참 좋다시기에 좋은 시부모님을 만나서 싸울일이 없다라고 했네요.^^
    이런집도 있답니다.^^;;;

  • 13. ...
    '18.12.7 12:35 AM (118.218.xxx.150)

    저도 예전에 바쁘고 힘든데 오라가라 해서 싫었던 적 있었어요.
    그래서 조용히 남편하고 보내는거 좋은데
    가족여행 그날이 하필이면 제생일인데 신랑이 슬쩍 흘려도 축하한다
    말한마디 안하는게 참 얄밉네요.
    평생을 따뜻한 말 한마디 할 줄 모르는거 보니 무능력 아들 제게 투척해서 먹여 살리는 며느리한테 열폭하나 싶기도 합니다.

  • 14. dd
    '18.12.7 12:58 AM (112.187.xxx.194)

    뭘 또 생일씩이나...
    신혼 때 내 생일에 고기 사준다고 오라해서 질렸습니다. 딸네 식구들까지 불러서 ㅋㅋㅋ
    안 그래도 매주 호출되서 가는데 무슨 내 생일 핑계는.
    그냥 그날만이라도 조용히 남편이랑 지내고 싶지
    몇 번 그러다 제가 하도 사양하니 이제 그짓은 안 해서 좋네요.
    저도 25년차예요.

  • 15. 12233
    '18.12.7 1:57 AM (220.88.xxx.202)

    제 생일 모르시는거 같은데.
    전 편해요.

    멀리 살아서 생신상 한번 안 차려줬어요.

    그걸로 쎔쎔해요

  • 16. ...
    '18.12.7 2:52 AM (70.79.xxx.88)

    생일 기억하셨다가 용돈 보내주세요... 지금은 멀리 사셔서. 전에는 선물도 해주시고 생일상도 차려주셨어요.

  • 17. 00
    '18.12.7 5:37 AM (182.215.xxx.73)

    저희시어머님도 케이크 사먹으라고 생일 며칠전에 직접 은행가서 5만원 보내세요
    본인이 가진 돈은 없어도 세련된 분이시죠

  • 18. 그동안도
    '18.12.7 6:22 AM (223.62.xxx.144)

    쭉 생일 안챙겨왔다면 나같으면 내 생일날 시집과 모임이든 여행이든 같이 안가거나 그날 말고 다른날잡으라고 했을것 같아요 뭘 기대하고 내생일끼고 약속을 잡게 허락하시나요 아님 본인도 본인 생일을 너무 무시한거 아닌가요
    결혼 20년이면 그정도는 조정하시거나 기왕 날을 그리 잡았으면 내 생일이니 모두 축하해다오 남편아 가서 케이크 사가지고 와라 해서 그앞에서 촛불끌 넉살? 정도는 갖추셔야하는게 아닌지.. 속상하신데 더 속상하게 하는것 같지만 본인의 행동도 조금은 수정을 하셔야할것 같아요 본인도 안바뀌는데 시어머니 그 나이 많은 사람이 바뀌겠습니까 그리고 당신일도 아닌데? 챙겨주지않는 사람한테 기대하시고 속상해 하시는게 안타까워서 그래요..

  • 19. ㅡㅡ
    '18.12.7 6:53 AM (116.37.xxx.94)

    기억좀 못했으면..
    생일때면 꼭 자기먹고싶은거 사준다고 델고가서 내가 계산하게 만드니..
    선물은 줄것처럼 엄청 간보다 쌩..ㅎㅎ
    이제 웃음이 나네요

  • 20. 유리지
    '18.12.7 7:48 AM (115.136.xxx.173)

    이래서 시모들이 욕을 퍼듣나봅니다.
    내 생일에 가족 데리고 자기 집에 와서 음식해먹자고...
    누구 말대로 자기 딸들 다 부르고...
    가면 아무것도 없고 시장 봐오라고...
    생일 당사자가 요리해서 대접하는게 며느리 생일 잔치라고 생각하나본데
    지 생일에는 동상처럼 가만히 앉아서 먹기만 함.

  • 21. 시어머니
    '18.12.7 8:01 AM (115.21.xxx.165)

    며느리본지 8년되었어요 우리는 한번도 며느리생일에 그냥넘긴적 없어요 며느리생일에
    며느리통장으로 50만원 부쳐줍니다 아들생일에 30만원 손자가 올해 초등학교 들어가서 100만원
    다음달 말경이 우리손자 생일인데 아들네집에 손자생일보러갑니다 100만원들고 가요
    자식들에게 주는용돈이라고 생각하고 아까운거 없어요 우리도 우리생일에 며느리가 30만원씩 부쳐주고
    양명절에 차례안지내도 20만원 보내줍니다 가족이 서로챙겨주는 재미라도 있어야 가족이라고 생각해요
    올해내가 칠순인데 여행가라고 200만원 부쳐주데요 여행안가고 통장에 그대로 들어잇어요

  • 22.
    '18.12.7 9:26 AM (218.238.xxx.44)

    제 생일이 음력 생일이어서 딱 명절 당일이었는데
    그래도 미역국 끓여주더라구요
    고기도 안들어간 그냥 딱 미역만 들어간;;;
    근데 이제 아기 좀 크니(그래봤자 세돌도 안됨)
    제 손으로 차린 생신상 받고 싶다는 말이 들려오네요
    그것도 곧 저 복직하니까 그 전에 받고 싶다는..
    전 돈도 벌고 생신상도 차려보고 용돈도 드리고 그래야 하나요?????

  • 23.
    '18.12.7 9:27 AM (61.82.xxx.231)

    82 연령대 높아서 미혼분들 오해하실까봐... 결혼 6년차 37살 며느리인데요.. 첫생일에는 호텔부페 사주셨고 그담부터는 따로 식사는 안하고 용돈 20만원 정도 챙겨주세요.. 물론 시부모님 좋아서 자주 뵈니까 따로 식사 안하는것도 있구요...

  • 24. 며느리는 됐고
    '18.12.7 9:40 AM (121.190.xxx.146)

    며느리생일은 몰라도 좋으니 아들 생일이나 기억해주면 좋겠어요.....

  • 25. 차리리 모르는게....
    '18.12.7 11:50 AM (220.76.xxx.197)

    시댁식구 생일은 모두 음력
    제 생일은 양력이에요..그래도 기억을 못하시는데
    올해 제 생일이 딱 추석전날,,,
    남편이 시가에서 오늘 OO이 생일이라고 했는데도
    그래 오늘이 OO이 생일이냐... 끝.
    그 흔한 축하 한다는 말 한마디도 없고,,, 참나,,,
    하루종일 기분이 좋질 않더라구요,, 축하 못받아서는 아니지만,,
    차라리 생일이 언제고 모르는게 나아요.

    이번 시모 생일에 가서 저도 축하한다는 말은 안하고 왔어요 . 그냥 선물만 드리고,,,,
    쪼잔하지만 그말 나도 하기 싫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4243 불후의명곡 퀸팬 18:43:18 15
1384242 진실한 중보기도 부탁합니다 기도해주세요.. 18:42:58 21
1384241 제가 시어머니를 싫어하긴 싫어하나봐요 ㅇㅇ 18:39:24 149
1384240 고등 기숙사엄마들과 모인후 1 아이고 18:35:49 300
1384239 남편때문에 화나내요 3 후리지아향기.. 18:35:32 200
1384238 대학 신입생 여학생 트렌치 코트(바바리) 입으면 5 이상한가요 18:32:22 234
1384237 하나님의 교회 이단인가요? 4 종교 18:23:47 391
1384236 소화기능 좋아지신 분 계신가요? 5 .. 18:20:07 304
1384235 음식초대 글이 있어 저도 물어봅니다. 9 겨울 18:19:17 388
1384234 홍삼즙이 많아요. 어떻게 쓸까요? 2 곤란 18:18:35 171
1384233 롯데카드사용기간 1 결제일 18:17:01 118
1384232 새아파트라도 학교 멀고 주변이 휑하면 어떤가요? 5 .. 18:13:47 342
1384231 3주째 두드러기. ㅜㅜ 3 두드러기 18:12:59 262
1384230 열혈사제...넘 웃겨요... 5 ㅍㅎㅎㅎㅎ 18:06:07 994
1384229 82님들 신사역4번출구에 있어요 밥 반찬 맛있는집 있어요? 4 ㅇㅇ 18:05:24 293
1384228 요새 나오는 중국 사극은 세련된 느낌이네요. 6 ..... 18:00:36 425
1384227 고대근처 사는데요 리마인드 웨딩사진관 .. 17:58:48 87
1384226 카톡 선물하기 스벅 금액 상품권은 없나요? 1 카카오 17:56:14 111
1384225 초등남아 고학년 책가방 어떤거 사주시나요 1 낡아서 17:55:20 210
1384224 대입) 정시 다 끝난 거 아니었나요? 추가모집이 뭔가요? 3 대입 17:55:03 833
1384223 정리수납2급자격증 과정 배우면 잘할수있나요? .. 17:53:56 136
1384222 블루스퀘어 근처 식사할곳 추천해주세요. 도움요청 17:51:38 58
1384221 진주박힌 팔찌 데일리로차기 어떨까요? 3 ..... 17:47:25 373
1384220 팔순이신데 몇십년 더 사실 것 같다는 글 읽고ㅠ 2 ..... 17:38:06 1,730
1384219 핸드폰 데이터 얼마나 쓰세요? 3 데이터 17:31:21 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