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자녀 입시 단번에 성공 하신 분들

입시 | 조회수 : 2,794
작성일 : 2018-07-13 01:17:05
특별한 입시 전략이나 성공 비결 같은게 있었다면
조언 한 말씀씩 부탁 드리겠습니다..
IP : 39.7.xxx.238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7.13 1:20 AM (211.204.xxx.23)

    입시가 쉬우면 얼마나 좋겠어요
    한번에 합격했어도 아이의 많은 노력과
    엄마의 정보력이 합쳐서 성공했어요

  • 2. 위 댓글이 맞아요
    '18.7.13 2:28 AM (125.177.xxx.47)

    아이가 노력한 것. 억울해서라도 꼭 원하는 학교 보내야겠다 싶어 고2때 입시용어부터 공부. 공부한 결과로 내 아이 위치 분석하고 표본 모아. 간절하게 기도해서 합격한거 같아요.

  • 3. ..
    '18.7.13 6:33 AM (223.62.xxx.217)

    아이의 운이자 복이란 생각이 들어요
    공부는 큰아이가 훨씬 더 잘했는데 큰아인 재수하고
    둘째는 수시 합격
    곰곰히 생각해보니 큰 아이는 경험이 없었고 둘째때는
    경험이 있어 방향을 알았던게 도움이 된듯해요
    아이 성격도 한몫헀어요
    둘째가 깡다구가 있거든요
    시험에 강한 아이.

  • 4. 욕심 내지 말기
    '18.7.13 7:09 AM (121.133.xxx.175)

    우리 아이가 스카이 실력이라도 서성한까지 수시 원서를 쓰면 한번에 성공합니다. 아쉬움은 남지만..

  • 5. 제가 보기에는
    '18.7.13 7:32 AM (110.70.xxx.244)

    무엇보다 학생 본인의 의지가 제일 중요해요.
    큰 놈은 재수했는데 고3때는 열심히 하는 척만 한 것 같구요
    재수할 때 뭔 자극이 있었는지 죽어라고 열심히 하더니 원하는 학교 갔고,
    작은애는 선생님의 차별이 좀 있었어요.
    이 악물고 공부하는게 보이더라구요.
    그러더니 원하는 곳에 입하하는거 보면
    역시 학생 본인들의 의지가 제일 중요하지 않나 싶어요.

  • 6. ...
    '18.7.13 7:39 AM (125.177.xxx.172)

    학교 생활을 엄청 열심히 했어요.
    상이란 상은 죄다 나가보고 또 그냥 나가는 것이 아니라 밤새워 준비해서 나가고요.
    수행평가도 밤새워 준비해서 ppt최고로 수업시간에 발표했구요. 그러니 상도 많이 받고 세특도 화려하고요.
    모의고사 잘 치려고 평소에도 공부 많이 했고요
    내신시험 준비고 그렇고...
    그러더니 결국 수시로 잘갔습니다.
    봉사는 이것저것 1365 닥치는 대로 했습니다.
    연결성 관련성 그런거 없고요

  • 7. ..
    '18.7.13 8:25 AM (14.32.xxx.116)

    아이의 역량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3616 스마트폰에 있는 사진 공유안하면 안 퍼지는거죠? ? 12:42:48 27
1383615 홈***에서 냉동생선을 샀는데 도저히 먹을수가 없다면 ... 12:42:25 46
1383614 자취방 계약금 너무 아까워요. 2 오렌지 12:41:16 144
1383613 자기아이 졸업식에 받음 꽃다발 파는거 안이상한가요? 1 ??? 12:41:15 105
1383612 공부도 어느정도 안정된 환경에서 1 ㅇㅇ 12:40:33 65
1383611 지금 당장 김치냉장고를 몇리터 짜리 사야할까요? 입주하는 곳.. 12:39:24 31
1383610 간절기 퀼팅자켓 어디서 사면 될까요?(백화점) 1 피곤 12:37:46 101
1383609 애한태 단호하게 혼내는거랑, 감정적으로 화내는거는 다른겁니다. 1 ... 12:36:53 77
1383608 디스크란 딱 이런겁니다... 2 디스크의 고.. 12:36:12 215
1383607 어느 쪽이 부럽나요? 4 될수 있다면.. 12:33:32 168
1383606 시아버지와 같이 사시는 분들 팁 좀 주세요. 6 방황하는며느.. 12:33:08 284
1383605 황교활 "최순실 태블릿PC 조작 가능성 있어".. 1 그럼에도20.. 12:33:01 140
1383604 식은 치킨 오븐에서 데우려고 하는데요 1 ........ 12:28:47 97
1383603 불청을 보다가 김혜림씨 7 ........ 12:28:25 430
1383602 신협 출자금의 배당금 어떻게 정해지나요 2 ㅇㅇ 12:25:00 131
1383601 연애의 맛 김정훈커플 헤어졌을까여? 5 .. 12:22:56 666
1383600 국정원에서 인턴을 공개채용합니다 2 ..... 12:21:00 288
1383599 국비지원카드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 3 고용노동부 12:19:36 120
1383598 휴대폰 버스하차알림 서비스 편리하네요~ 6 좋네 12:17:55 357
1383597 집대출 다 갚았어요. 7 드디어 12:16:36 607
1383596 제가 잘못 했나요? 17 회사원 12:12:20 885
1383595 공무원만 살기 좋은 나라네요. 32 .... 12:09:57 1,423
1383594 일산쪽 물리과외 선생님 급구하는데요 1 파랑새 12:03:17 126
1383593 하나고 서울대 입시결과 보셨어요 11 대단 12:02:37 1,608
1383592 부산 82님들 날씨 알려주세요~ 3 ㅁㅁ 12:02:10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