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뒷담화하는 동기들 때문에 너무 신경쓰여요

... | 조회수 : 1,859
작성일 : 2018-07-13 00:21:59



다른 사람들한테 별 관심이 없어서그런가 저는 아무 생각 안해본것들인데 동기들 뒷담화하는거 들어보면
누구 코맹맹이 소리나서 듣기 싫다느니
누구 걸음걸이가 웃기다느니
누구 가방 진짜일까 짝퉁일까 짝퉁같은데 진짜인척 하고다닌다고 허언증 있다느니..
누구네 오빠 카이스트라는데 거짓말인거 같다느니
누구 못생겼는데 남자친구는 잘생겼다고 왜 사귀는지 모르겠다며 외모 평가 줄줄.
저희가 소수인원이라 다같이 모여 대화하고 식사하고 할수밖에 없는데
진심 너무너무 스트레스 받아요.....
제가 있는 자리니까 제 욕 안하는거지 저 없는 자리에선 제 욕도 백퍼 할텐데... 실제로 다른 누가 말해준 것도 있구요
너무 어이없는 헛소문이고 화나면 눈물부터 나고 목 메이는 성격이라 잘 못 따져서 그냥 넘겼는데 생각날때마다 억울하고 화나거든요
그리고 제가 경상도사투리 억양 남아있어서 목소리 듣기 싫다느니 뭐 그런건 애교....
제가 비염이 심해서 자도 코맹맹이 소리 좀 나는데 요즘 비염수술 알아보고 있습니다....

뭐만 하나 해도 눈치보게되고 이거 또 욕먹겠지 전전긍긍하게 되고 피해망상 걸릴거 같아요
자기보다 못하다고 생각되는 사람은 비웃으면서 무시하고 자기보다 낫다 싶은 사람은 열폭 후려치기 합니다
4살 많은 언니가 있는데 언니가 뭘 하든 똑부러지고 잘해요.
그러니까 나이가 저만큼 먹었는데 잘해야 하는거 아니냐고 나이 많은게 물흐린다고 하루종일 뒷담하더라구요
동생들 앞길 막는다고

듣다보면 제가 다 정신이 이상해지는 기분이에요.....
그냥 요즘은 꼭 필요할때만 아니면 같이 어울리지는 않는데
그러니까 또 혼자 다닌다고 뭐라 하나 보더라구요. 그런 사람들이랑 어울리느니 혼자가 편해서 혼자 다니긴 하는데...
그냥 그 동기들이 저를 뭐라고 말할지 그게 너무 신경쓰여서 밤에 잠도 잘 못잡니다
얼굴 표정 목소리 말투 옷차림 걸음걸이 하나하나 다 트집잡고
저는 뒷담화 안 거들고 가만히 있었더니 저더러 천사병이래요

어느 집단이든 사람 뒷담화 불평불만 안하는 데가 어디 있겠습니까만
도에 지나치는것 같고 매일 불안하네요
IP : 121.146.xxx.6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7.13 12:25 AM (220.120.xxx.177)

    진짜 개또라이랑 동기가 되셨네요--;; 근데 저런 사람 피곤해하고 멀리 하려 하는 사람이 님만 있는건 아닐 거예요. 경험상 뒷담화 많이 하는 사람은 함께 테이블에 있어도 그 사람 앞에서는 아무런 리액션도 하지 마세요. 나중에 누군가 저 또라이에게 따지거나 추궁하면 그 자리에 있다가 리액션한 사람에게 덤터기 씌웁니다. 가급적 멀리 하고, 어쩌다 함께 배석해도 무조건 입 다물고 있기 그게 최선이예요. 저런 인간은 빨리 퇴사하는게 답이긴 한데.

  • 2. 시간은 원글님 편입니다
    '18.7.13 3:39 AM (122.44.xxx.175)

    가만히 두세요.
    시간이 지날수록 그들은 고립됩니다.
    원글님은 그냥 전혀 모르는 일인 듯이 마이웨이하세요.

  • 3. ..
    '18.7.19 11:37 PM (218.51.xxx.243)

    동조해주지 마세요.
    그들이 이용합니다. 그리고 그 끝은 안좋을 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3626 소개팅남 일주일 연락없는데 제가 먼저 연락할까요? 5 ... 13:03:26 90
1383625 대학 기숙사 결핵검진결과 의사소견서 가져가셨나요? 1 rl 13:01:21 87
1383624 모 항공사의 회장님 사랑해 노래가사 충격적이네요. 2 개 그 13:01:20 195
1383623 대학생 국민연금 ^^ 12:58:58 66
1383622 단골쇼핑몰이 점점 비싼옷만 갖다놔요 .. 12:58:07 126
1383621 서른이 넘으면 부러운 사람이 없어야 한답니다 7 tree1 12:52:14 554
1383620 전자렌지에 라면 끓여 드셔보셨어요? 2 ㅇㅇ 12:51:23 202
1383619 남자들은 결혼할때 6 ㅌㅌㅋㅋ 12:49:32 354
1383618 딸 대학 입학식 다녀왔어요 13 서울 12:48:53 832
1383617 커피샴푸 1 ㅇㅇ 12:45:39 209
1383616 스마트폰에 있는 사진 공유안하면 안 퍼지는거죠? 1 ? 12:42:48 240
1383615 홈***에서 냉동생선을 샀는데 도저히 먹을수가 없다면 ... 12:42:25 176
1383614 자취방 계약금 너무 아까워요. 3 오렌지 12:41:16 616
1383613 자기아이 졸업식에 받음 꽃다발 파는거 안이상한가요? 8 ??? 12:41:15 586
1383612 공부도 어느정도 안정된 환경에서 2 ㅇㅇ 12:40:33 261
1383611 지금 당장 김치냉장고를 몇리터 짜리 사야할까요? 2 입주하는 곳.. 12:39:24 88
1383610 간절기 퀼팅자켓 어디서 사면 될까요?(백화점) 4 피곤 12:37:46 347
1383609 애한태 단호하게 혼내는거랑, 감정적으로 화내는거는 다른겁니다. 6 ... 12:36:53 298
1383608 디스크란 딱 이런겁니다... 3 디스크의 고.. 12:36:12 594
1383607 어느 쪽이 부럽나요? 7 될수 있다면.. 12:33:32 323
1383606 시아버지와 같이 사시는 분들 팁 좀 주세요. 13 방황하는며느.. 12:33:08 884
1383605 황교활 "최순실 태블릿PC 조작 가능성 있어".. 4 그럼에도20.. 12:33:01 273
1383604 식은 치킨 오븐에서 데우려고 하는데요 3 ........ 12:28:47 153
1383603 불청을 보다가 김혜림씨 8 ........ 12:28:25 866
1383602 신협 출자금의 배당금 어떻게 정해지나요 4 ㅇㅇ 12:25:00 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