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약사들 더러운 손으로 약만지고 조제하네요..

라라라 | 조회수 : 3,988
작성일 : 2018-02-14 18:56:37
처음으로 알게된건 어느 약국에 머리 떡진데다  아 진짜 안씻고 살겠다 저 사람이 내약 안만지면
좋겠다 싶었던 약사가 조제실로 들어가더니 제 약을 맨손을 조제하더라고요.
그 담 약국은 온갖 큰 박스 다 뜯어가며 약 진열하던 약사가 맨손으로 알약을 한알한알 나눠담았고. 

오늘은 방 금전까지 컴퓨터 만지고 볼펜쥐고 서류정리하던 손으로 약 만지며 조제..
그래서 장갑 안끼시냐고 하니 씻은 손이라 깨끗하다하더라고요. 온갖거 다 만져놓고;;;;
안사겠다하고 딴 약국가서 가자마자 장갑끼고 조제합니까? 했더니 순발력 있으신지
손씻고 맨손으로 조제합니다 하더라고요.
제가 들을 수있게 물소리 들려준뒤 약 만지던데 생각해보니 제가 그 약국 많이 다녔었지만 
한번도 물소리 들은적 없었거든요..

자기들 먹을 약도 돈받고 약정리하던 손으로 집어먹을까요?
아픈 사람들이 먹을 약인데 그리고 음식점처럼 끓이는 것도 아닌데 남입에 들어간다고
안씻은 손으로 약만져요.....
전 항상 약먹을 때 손씻고  먹었는데 그게 무색해졌네요..

약사들이 느끼는 바 있도록 소비자들이 갈때마다 장갑끼고 약 만지냐고 좀 지적해줬음 좋겠어요.




IP : 39.113.xxx.94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2.14 7:25 PM (39.117.xxx.59)

    전 치과에서 그러는 것도 봤어요 ㅡㅡ

  • 2. 그래서
    '18.2.14 7:40 PM (110.47.xxx.25)

    로봇약사 도입이 시급합니다.

  • 3. ....
    '18.2.14 7:56 PM (110.70.xxx.168)

    그래서 직원있는 약국 가야해요.
    직원이 계산, 접수, 약정리 해주는 약국이요.

  • 4. ㆍㆍ
    '18.2.14 8:13 PM (210.178.xxx.192)

    로봇약사나 자판기 도입했으면 좋겠어요. 솔직히 지금도 딱히 있어야 할 필요성을 못 느끼겠는 직업ㅠㅠ 지금 기술로도 충분히 자판기는 도입할 수 있지 않나요?

  • 5. 치과도 마찬가지
    '18.2.14 8:34 PM (221.154.xxx.137)

    볼펜 만지고 키보드 만지던 손으로 내 치아 만지고 장갑 낀 손으로 다른데 만지다가 내 치아 만지기도 하구요
    너무 기본들이 안되있어요
    동네 치과 아니고 대학병원 치과였는데도 그래요
    그래서 엄청 알아보고 이번에 치과 갔는데 일단 제 눈에 거슬리는 건 없었어요
    계산하고 나가는데 거기 직원이 원장땜에 너무 피곤하다고 흉 보더라구요

  • 6. ^^
    '18.2.14 9:13 PM (39.112.xxx.205)

    앞치마에 모지쓴 주방아줌마 공용화장실서 봤는데
    손도 안씻고 그냥 가더만요.
    콩나물 다듬다 코도 후비고 입도 닦고.
    나라 전체가 다 글쿠만
    약사를 타겟으로한 집단이 분명 있는듯하네요.
    위내시경도 입안에 넣은 거 제대로나 씻는지
    간호사들 양심에 목숨 맡기고들 있네요

  • 7. ^^
    '18.2.14 9:14 PM (39.112.xxx.205)

    위에 모지아니고 모자.오타

  • 8. 기계로 다 조제하는데
    '18.2.14 9:23 PM (175.223.xxx.182)

    왠 맨손...
    가난한 동네인가...

  • 9.
    '18.2.14 10:29 PM (211.214.xxx.192)

    약국뿐인가요?
    식당 음식은 더러워서 어떻게 드세요?
    전 손톱 뜯어먹다가 요리하는 주방장(?)도 봤네요.

  • 10. ......
    '18.2.15 8:52 AM (39.113.xxx.94)

    식당아줌마하고 의료계 종사자하고는 차이가 나야되지 않을까요.
    그래도 약사는 전문직이고 공부한 사람들인데 자기 먹는거 아니라고
    저렇게 더럽게 조제하다니요..

  • 11. 님이 가난한 동네 살아서 그래여
    '18.2.15 10:54 AM (1.236.xxx.92)

    요즘 다 기계조제하지
    누가 맨손 조제해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2880 저는 빨강 머리 앤의 마릴라를 이해합니다. 5 고길동 03:27:16 409
1382879 한국 방문하는 친구 남편 선물 꼬륵 03:03:54 114
1382878 조현아는 벗어나볼 생각은 5 안 했을까요.. 02:34:16 746
1382877 다음웹툰 새벽날개 점넷 02:17:15 181
1382876 안희정 와이프는 왜 이혼 안할까요? 30 00 02:06:07 2,149
1382875 넷플릭스에서 마틴스콜세지 감독의 순수의 시대를 봤어요. .... 01:55:27 274
1382874 샴푸 후 염색? 오리 01:48:14 161
1382873 안희정 부인보니..여자의 적은 여자네요 35 01:39:50 2,519
1382872 남자친구가 출장 가서 연락이 안되는데요... 10 Oop 01:33:00 1,145
1382871 냉장고 양문형? 4도어?? 1 냉장고 01:18:31 412
1382870 에어프라이어 속받침대의 코팅이 벗겨졌는데 3 기역 01:07:22 569
1382869 환장하는 남친 카톡 스타일 14 ㅜㅜ 01:03:44 2,683
1382868 예비고1 여학생들에게 인기있는 가방이 있나요? 7 이제고딩맘 01:02:56 497
1382867 안희정씨 아내글을 읽으면서 저도 벗어니고싶은 기억이 있어요. 27 .. 00:48:00 3,365
1382866 왕래없던 할머니 장례식 참석 14 ... 00:45:42 1,418
1382865 아, 사진 찍기 싫어요~ 4 사각형 00:45:42 800
1382864 주말 서울갈때 옷차림... 보름달 00:36:56 271
1382863 (급함)성북,강북,동대문구 입원 가능한 내과병원 알려주세요 9 힘내자 00:36:22 392
1382862 임산부를 위한 미역국 질문 드려요 9 미역국 00:31:07 432
1382861 바이킹스워프랑 라세느 둘 중 어디가 나을까요? 3 민트잎 00:15:56 669
1382860 60대 패션모델로 런웨이에 선 김칠두님 4 ㅁㅁ 00:14:38 1,041
1382859 안희정 아내 민주원씨의 두번째 페이스북 글 68 ㅇㅇ 00:13:38 4,705
1382858 유투브에 드라마는 안나오죠? 5 mm 00:12:54 797
1382857 진짜 회기동 꼭 가볼래요 5 회기동 00:11:02 2,431
1382856 겨울산은 어떤 느낌일까요 12 Dd 00:08:23 6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