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머리 정수리 쏙 들어간 분 계세요?

짱짱 조회수 : 12,209
작성일 : 2014-10-10 23:30:27

머리 모양이 하트 같이..

제가 그런데요.

근데 왜 그럴까요?

타고 나길 그럴까요?

IP : 61.79.xxx.56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나의평화
    '14.10.10 11:43 PM (49.174.xxx.57)

    앗~~~~저요!!
    제가 그래요~~~~~
    저도 왜 이런지.몰라요 ㅠㅠ
    미용실.가거나 누가 내 머리.만지게되면 예민해져요....
    정말 식구들도 몰라요. 저만 아는 비밀..
    엄마도 아무말 안하던데..생각난김에 물어봐야겠어요.
    애기때도 그랬냐고

  • 2. .....
    '14.10.10 11:44 PM (112.145.xxx.5)

    저도요..쏙 들어갔어요..ㅜㅡㅡ
    심지어 저는 가운데 움푹.파인곳 옆에 선 봉우리 높이도 짝짝이네요..

  • 3. 저요 ㅠ ㅠ
    '14.10.10 11:45 PM (14.52.xxx.164)

    진짜 맘에 안 들어요
    다행히 아이들은 아무도 안 닮았어요

  • 4. 혹시
    '14.10.10 11:48 PM (61.79.xxx.56)

    짱구 있으세요?
    제 생각에 하트인 분들 짱구는 없을 거 같아요.
    뒷통수도 납작하지 않으세요?
    우리 설마 누가 정수리를 눌러서 이렇게 된 건 아니겠죠?

  • 5. 푸른바다
    '14.10.10 11:57 PM (118.36.xxx.119)

    관상학적으론아주안좋습니다ㆍ저도그래서.......걱정이네요

  • 6. 저요 ㅠ ㅠ
    '14.10.11 12:00 AM (14.52.xxx.164)

    뒷통수가 절벽이에요
    벽에 대고 자도 별로 안 불편할 정도 ㅜ ㅜ
    근데 관상에서 뭐가 안 좋은 건가요?
    못난거도 속상한데 관상까지 ㅠ ㅜ

  • 7. 푸른바다
    '14.10.11 12:04 AM (118.36.xxx.119)

    스마트폰이라글을길게못쓰는데.제가요즘사주학을공부하는지라......머리는무조건둥글해야제복이있답니다.

  • 8. 관상학적으로
    '14.10.11 12:31 AM (59.7.xxx.24)

    어떻게 안좋은가요?
    뒤통수 없는 역삼각 김밥형 머리인데ㅜㅜ

  • 9. 예전에
    '14.10.11 12:39 AM (122.32.xxx.40)

    예쁜 동그란 머리였는데 아주 힘들었던 시기에 갑자기 가운데에 골이 생겼어요. 죽을병에 걸렸다고 생각할 정도로 급속도로요.
    제가 다니는 미용실에서 만져보시더니 스트레스 때문이라고 하시네요. 선천적으로 그런 분도 계실 수 있지만 저처럼 변한건 스트레스가 원인이라고...
    세월이 지나면서 조금 회복 됐어요.
    그리고 관상학적으로 남성은 봉긋 솟아있는게...여성은 평평한 정수리가 좋다고 배웠어요.

  • 10. ..
    '14.10.11 1:07 AM (59.6.xxx.187)

    제가 그래요...
    그것도 얼마전에 발견 했어요..ㅜ.ㅜ
    원래도 정수리가 볼록한 편은 아니었는데....얼마전 만져보니 가운데가 들어가서 하트모양 ㅜ.ㅜ
    스트레스로 그리 될수도 있나 보네요..
    근데 저는 다행히 이마랑 뒷통수는 짱구에요..

  • 11. ㅁㅁ
    '14.10.11 5:16 AM (223.33.xxx.29)

    저두요~윗분과같은상황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5531 쑥국에 날콩가루 대신 볶은 콩가루 될까요 으싸쌰 19:00:12 11
1585530 양구 신병교육대 주변 식당 ..... 18:55:12 51
1585529 mbn미쳤나. 한일가왕전을 하네요. 4 일본자본열일.. 18:53:28 365
1585528 직장인밴드 1 .. 18:47:09 83
1585527 전종서 진짜 대단하네요. 7 와... 18:39:59 1,829
1585526 말 끝마다 이 말하는 남편 3 부부 18:39:40 613
1585525 4월16일..몇일 안남았네요. 2 리로 18:37:09 605
1585524 금쪽이 엄마 진짜 할말이 없네요 9 이번주 18:28:45 1,458
1585523 오늘 올팍 수영장 샤워실에서 3 ... 18:27:28 916
1585522 남편이 저의 손톱 끝을 뒤집으며 만지는 걸 자꾸 하는데요. 12 잠깐만 18:26:35 1,121
1585521 득표율은 민주당 50.5 국민의힘45.1 .... 5.4%박.. 12 .... 18:22:19 1,230
1585520 주식 종목 추천 부탁해요 12 .. 18:18:36 724
1585519 고양시 덕양구에서 서울대 통학 가능한가요? 9 통학 18:17:02 686
1585518 금쪽이 집도 좋고 살림도 많던데요 7 ㅡㅡ 18:15:47 1,649
1585517 부분가발 추천 부탁 드려요ㅜㄴ 1 우울 18:07:51 382
1585516 말 할 때 계속 응 응 하는 사람 거슬리는데 제가 예민한걸까요 .. 10 ........ 18:07:13 729
1585515 이준석-의협 동탄에서 댓글부대 돌렸나? 9 의문 18:06:24 1,130
1585514 칙칙한 피부 1 칙칙한 18:04:52 541
1585513 완전 간단한 영어 문장 질문이요 7 ... 18:02:40 350
1585512 1600cc정도 RV 가솔린차 추천좀~ 2 땅맘 17:59:42 177
1585511 땅 시세 조회 가능한가요? 9 17:58:33 421
1585510 부모는 뭔 짓을 해도 괜찮고 교사는 아동학대 14 하.. 17:58:06 989
1585509 가스비가 0원 나오면 원래 점검 나오나요? 4 궁금 17:56:48 734
1585508 이런날 다들 어디 놀러가세요? 4 ㅇㅇ 17:52:56 519
1585507 글쓰기 꾸준히 하는 것도 치매 예방이 될까요. 8 .. 17:52:49 6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