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넝쿨당 보다가...

눈물이 조회수 : 2,143
작성일 : 2012-07-15 21:30:22

며늘의 고달픔이....

가족문제중 오래되 곪고 처리되지 않은 문제들이

며느리를 통해 터지는 느낌이 들어요

제일 약하고 건드리기 쉽고 따지고 들면 버릇 없다고

더욱더 까 내릴수 있고

헤어지면 그만인 남이고....

힘드네요

우리집도 항상 그런 구도여서 감정이입이 되어

눈물이 났어요

그래도 귀남이는 아내의 편이되어 구출도 해주고

비합리적인 상황을 알고도

자기부모님은 그럴분이 아니라고

저를 비난하는 남편이 힘듭니다

아무리 어른들이 비합리적이라도 남편만 내편이면 세상 모두를

용서 할수 있을텐데요

ㅠㅠ

IP : 180.69.xxx.112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글
    '12.7.15 9:44 PM (180.69.xxx.112)

    시댁에 대해선 남편과 이야기를 나누지 않는것이 답이겠네요
    괜회 상처 받고 하지 말구요

    남편에게서 방귀남을 바란다면 너무 과한 욕심이겠죠?
    ㅎㅎ

  • 2. 당연하죠 방귀남을
    '12.7.15 9:53 PM (61.33.xxx.61)

    바라시는 심정이야 충분 이해는 가지만 실제 론 거의 없어요..시댁 얘기는 가급적 하지 않는게 현명한 처세에요 ..

  • 3. ..
    '12.7.15 10:04 PM (183.98.xxx.245)

    저 윤희랑 똑같은 경우 당했어요.
    임신 초기에 시어머니께서 사정상 저희 집에 잠시 계셨는데 가시기 전날 저 표정이랑 태도 맘에 안든다고 소리소리 지르셨어요.
    전 엄청 울었구요.
    근데 남편이 그 사건이 기억이 안난다는거예요. 그때 옆에서 어쩔 줄 몰라 하며 가만히 있기만 했었거든요.
    기억이 안난다니 얼마나 화가 나는지......
    드라마 보다 다퉜네요^^

    암튼그때 아이가 지금 중학생이 됐지만 결코 잊혀지지 않구요.
    물론 지금은 어머님이랑 거리 두고 거의 행사때만 뵈요. 남편도 말은 안하지만 어머님이 피곤한 눈치네요.

  • 4. 화나요
    '12.7.15 10:19 PM (221.162.xxx.139)

    자기딸은 불행한데
    며느리는 똑부러지고 잘나가고 아들도 넘 잘해주니 화가난거죠?
    아이고
    무슨억지 심통일까요
    하여튼 시월드는
    어렵네요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7014 여자 혼자 술마시기 적당한 술집 있을까요? 16 2012/08/08 6,251
137013 병원에서 족저근막염 이래요..우울하네요. 40 족저근막염 2012/08/08 14,547
137012 유례없는 녹조…4대강 공사 때문? 하는 짓마다.. 2012/08/08 739
137011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 초등생이 보기 어떤가요? 9 2012/08/08 1,256
137010 28개월 아기 발달현황 질문이요.. 4 아기엄마 2012/08/08 8,570
137009 티파니 목걸이 미국이 싼가요? 목걸이 좀 골라 주세요 13 선물 2012/08/08 6,248
137008 시어머니 통장에서 제가 현금을 인출할 수있나요? 7 섬아씨 2012/08/08 4,496
137007 양학선 선수 돈 많이 벌텐데 돈 벌면 강남 7 ... 2012/08/08 2,947
137006 야구장 정보좀 공유해주세요 2 세아이맘 2012/08/08 630
137005 요즘 수박 비싸던데 맛있나요?? 6 .. 2012/08/08 1,762
137004 우리나라 축구 골 결정력 너무 낮지않나요? 11 동메달 2012/08/08 1,618
137003 초6 여자아이 볼만한 연극공연이 뭐가 있을까요? 서울이요. 1 개학준비 2012/08/08 704
137002 개학 다음날 가족휴가 떠나려는데 체험학습신청 방법좀 알려주세요... 3 중3 2012/08/08 1,202
137001 시어머님과 통화하고 나면 가슴이 푸근해집니다 31 돈돈하는 세.. 2012/08/08 5,474
137000 매트리스커버 고무줄이 늘어졌는지 끊어졌는지 자꾸 벗겨지거든요 2 .. 2012/08/08 905
136999 요즘은 만화책들 어디서 빌려보세요??? 4 순정만화 2012/08/08 1,193
136998 소개팅이나 맞선볼때 첫눈에 맘에 안드는 상대를 만나면,, 11 .. 2012/08/08 9,216
136997 수유리 대보명가 어떤가요? 4 오레오레오 2012/08/08 2,571
136996 @.@ 박근혜, 5·16 묻자 "과거에 묻혀 사.. 2 바꾸네 2012/08/08 687
136995 경락후 부작용 생기신 분? 7 현사랑 2012/08/08 27,010
136994 기숙사 생활하는 아들 밥 먹는거 보고 울컥했어요 28 고등1 2012/08/08 8,841
136993 오늘 저녁 뭐 드실건가여? 15 궁금이 2012/08/08 2,308
136992 동생이 우울증에 걸렸어요 ㅠㅠ 3 걱정 2012/08/08 1,734
136991 세탁기 수평 맞춘다는게 뭐예요? 3 해리 2012/08/08 2,035
136990 5.16에 대한 헌법적 평가는 이미 종료된 것. 쿠데타는 쿠데타.. 그네할매보고.. 2012/08/08 452